Jesusi.com Homepage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 뒤로 ] [ ] [ 위로 ]

 
Philosophy 

철학 - 지혜의 탐구

충효 (忠孝)

 

군주와 부모에 대한도덕의무를 가리키는 개념.

유교의 도덕규범 가운데 가장 중요한 2가지 덕목이다. 은 원래 자기와 다른 사람에 대해 마음을 다하는 정신자세를 의미하는 개념이었으며, 는 처음부터 자식의 부모에 대한 도덕적 의무를 가리키는 개념이었다. 그후 충의 개념이 군주에 대한 신하의 도덕적 의무를 의미하는 것으로 바뀌어감에 따라 충과 효를 연기(連記)하기 시작했다. 〈순자 筍子〉 예론(禮論)에 충신효자(忠臣孝子)라고 하여 충과 효를 대칭적으로 사용한 것이 처음이며, 〈효경 孝經〉에도 충과 효가 연기되어 있다. 한대 이후에는 충효로 연기하는 것이 일반적이었다. 그 배경에는 충과 효가 본질에서 동일한 도덕규범이라는 '충효일치'의 사상이 있었다. "충신은 효자의 가문에서 구한다", "효로써 군주를 섬기는 것이 곧 충이다", "부모에게 효도하기 때문에 군주에게 충을 옮길 수 있다", "충효는 2가지 도리가 아니다" 등에서 충과 효의 규범이 본질적으로 동일하다는 인식을 읽을 수 있다. 이 경우 충과 효의 동일성은 가부장적 가족 내에서 부모의 권위에 복종하는 정신태도와 집권적 정치체제 내에서 군주의 권위에 복종하는 정신태도가 같다는 점에서 찾을 수 있다. 따라서 일상적인 가정생활 속에서 부모의 권위에 복종하는 정신자세가 길러지면 자연히 관료가 되어서도 군주의 권위에 복종하는 정신자세가 된다는 것이다. 그러나 부모와 자식의 관계가 혈연적·자연적이라면 군신관계는 녹사(祿仕)에 의해 비로소 맺어지며, 치사(致仕)하면 군신관계가 해제되는 것이다. 충효사상에서는 군주와 부모의 권익에 대해 신하와 자식은 거의 무조건적으로 복종할 것을 가르치면서도, 한편에서는 군주와 부모의 잘못을 간쟁하는 것이 신자(臣子)의 도덕적 의무라고 했다. 이런 점에서 유교의 충효사상에서 충과 효의 덕목이 모두 권위주의에 바탕을 둔 도덕규범이면서도 아랫사람의 도덕적 주체성을 완전히 부정하는 것은 아니라는 점을 알 수 있다. 따라서 충효사상은 충과 효를 동일시하지만 한편으로는 부자와 군신 간에 현실적 차이가 있다. 자식의 경우는 부모의 잘못을 간해도 부모가 듣지 않을 경우에는 울면서 부모를 따르는 것이 도리이나, 신하의 경우는 군주가 간언(諫言)을 받아들이지 않을 경우에는 떠나는 것이 신하의 도리라고 했다. 자식과 신하의 도덕적 의무에서 이러한 차이가 인정되는 것은 '친합'(親合) 또는 '천속'(天屬)으로 표현되는 혈연적인 부자관계와 '의합'(義合)으로 표현되는 인위적인 군신관계의 차이에서 연유하는 것이다.

충 (忠)  

유교의 중요한 도덕규범 가운데 하나.

원래는 자기와 다른 사람에 대해 마음을 다하는 정신자세를 의미했으나, 중국 진·한(秦漢) 이후에는 군주에 대한 신하의 순종을 도덕적 의무로 규정하는 개념으로 사용되었다.→ 충효

  • 참고문헌 (충) 
    • 충효사상 : 단국대학교 출판부 편·발행, 1983
    • 한국유교의 재조명 : 금장태, 전망사, 1982
    • 한국민족교육사상사 : 김익수, 수덕문화사, 1978
    • 충효의 보편성과 현실 적합성의 문제 〈밀알〉 1979-7 : 윤구병, 1979. 7
    • 한국 충효사상의 사적고찰 〈교육연구〉 117 : 배한극, 1978
    • 충효정신과 한민족의 주체성 - 한국 윤리사상의 전통 〈퇴계학보〉 15 : 최창규, 퇴계학연구원, 1977
    • 충효의 이념과 그 사상적 굴절 - 한국 윤리사상의 전통 〈퇴계학보〉 15 : 이남영, 퇴계학연구원, 1977
    • 철학적 측면에서 본 충효사상, 특히 이퇴계 철학과 연관시켜서 〈퇴계학보〉 15 : 김두하, 퇴계학연구원, 1977
   


[ ] [ 위로 ] [ ] [ ] [ 충효 ]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 뒤로 ] [ ] [ 위로 ]

 
 

Jesusi.com Homepage



This page was last modified 2001/05/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