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susi.com Homepage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 ] [ 위로 ] [ 다음 ]

 
Religion

종교 탐방

Moses

모세

I. Introduction

서론

Moses (Hebrew: Moshe) was the gifted Hebrew leader who, in the 13th century BCE (before the Common Era, or BC), delivered his people from Egyptian slavery. In the Covenant ceremony at Mt. Sinai, where the Ten Commandments were promulgated, he founded the religious community known as Israel. As the interpreter of these Covenant stipulations, he was the organizer of the community's religious and civil traditions. In the Judaic tradition, he is revered as the greatest prophet and teacher, and Judaism has sometimes loosely been called Mosaism, or the Mosaic faith, in Western Christendom. His influence continues to be felt in the religious life, moral concerns, and social ethics of Western civilization, and therein lies his undying significance. (see also Index: Sinai covenant)

모세(Moses), 히브리어로는 Moshe이며, BC 13세기경에 히브리 민중을 이집트의 노예 상태로부터 해방시킨 지도자이다. 그는 시나이 산에서 계약 의식(儀式)을 통해 십계명을 공포해 이스라엘이라는 종교공동체를 창설했고, 이 계약의 조문들을 해석해 이스라엘의 종교적·세속적 전통을 확립했다. 유대교 전통에서 가장 위대한 예언자·교사로서 추앙받고 있으며, 서방 그리스도교에서는 유대교를 모세교 혹은 모세 신앙으로 일컫는 경우도 있다. 모세의 영향은 서구 문명의 종교생활, 도덕적 관심, 사회윤리에 이어져오고 있으며 바로 여기에 모세의 불멸의 의미가 있다.

II. THE HISTORICAL PROBLEM

역사적 문제

1. Historical views of Moses.

모세에 관한 역사적 견해

Few historical figures have engendered such disparate interpretations as has Moses. Early Jewish and Christian traditions considered him the author of the Torah ("Law," or "Teaching"), also called the Pentateuch ("Five Books"), comprising the first five books of the Bible, and some conservative groups still believe in Mosaic authorship.

Opposing this is the theory of the German scholar Martin Noth, who, while granting that Moses may have had something to do with the preparations for the conquest of Canaan, was very skeptical of the roles attributed to him by tradition. Although recognizing a historical core beneath the Exodus and Sinai traditions, Noth believed that two different groups experienced these events and transmitted the stories independently of each other. He contended that the biblical story tracing the Hebrews from Egypt to Canaan resulted from an editor's weaving separate themes and traditions around a main character Moses, actually an obscure person from Moab.

This article, following the lead of the biblical archaeologist and historian W.F. Albright, presents a point of view that falls somewhere between these two extremes. While the essence of the biblical story (narrated between Exodus 1:8 and Deuteronomy 34:12) is accepted, it is recognized that, during the centuries of oral and written transmission, the account acquired layers of accretions. The reconstruction of the documentary sources of the Pentateuch by literary critics is considered valid, but the sources are viewed as varying versions of one series of events (see BIBLICAL LITERATURE AND ITS CRITICAL INTERPRETATION: The Torah [Law, Pentateuch, or Five Books of Moses] ). Other critical methods (studying the biblical text from the standpoint of literary form, oral tradition, style, redaction, and archaeology) are equally valid. The most accurate answer to a critical problem is therefore likely to come from the convergence of various lines of evidence. The aid of critical scholarship notwithstanding, the sources are so sketchy that the man Moses can be portrayed only in broad outline.

역사적 인물들 가운데 모세만큼 상이한 해석을 내리게 한 사람도 드물 것이다. 초기 유대교나 그리스도교 전승들은 모세를 [토라]('율법' 또는 '교훈')의 저자로 간주했는데, 5경이라 불리기도 하는 [토라]는 [구약성서]의 처음 5권(창세기·출애굽기·레위기·민수기·신명기)으로 이루어져 있다. 오늘날에도 보수적인 학자들은 모세의 5경 저작설을 믿고 있다.

독일의 학자 마르틴 노트는 모세 저작설을 반대하는 이론을 제시해 모세가 가나안 정복을 준비하는 데는 관여했지만 성서 전승에 나타난 모세의 역할에 대해서는 극도의 회의를 나타냈다. 그는 출애굽-시나이 전승의 배후에 역사적 핵이 존재한다는 것을 인정하지만, 서로 다른 두 집단이 이 사건을 경험한 후 별도로 이야기를 전달했을 것이라고 생각했다. 그에 의하면, 이집트로부터 가나안에 이르기까지 히브리인들의 노정을 상세하게 전하고 있는 성서의 이야기는 모세를 주인공으로 하여 서로 다른 주제와 전승들을 짜맞춘 편집자의 작품이며, 실제로 모세는 모압 출신으로서 세상에는 잘 알려져 있지 않은 인물이었다고 한다. 성서고고학자이며 역사학자인 W. F. 올브라이트의 입장을 따르고 있는 마르틴 노트의 이 논문은 극단적인 두 주장 사이에서 중도적인 관점을 취하고 있다. 성서에 기록된 이야기(출애 1 : 8~신명 34 : 12)의 골자를 수용하면서도 수세기 동안 구전전승과 문서전승을 거치면서 본래의 이야기에는 여러 가지 이야기들이 첨가되어 층을 이루게 되었다는 것이다. 일반적으로 문학비평을 통해 5경의 문서자료들을 재구성하는 작업은 그 타당성을 인정받고 있으며 이 자료들은 일련의 사건들을 서로 다른 관점에서 기록한 것으로 간주되고 있다. 문학비평 이외에 문학양식, 구전, 문체, 편집, 고고학 등의 관점에서 성서 본문을 연구하는 다른 비평적 방법들도 타당성이 있다. 따라서 다양한 계열의 증거들을 수렴할 때 성서비평 문제에 대해 가장 정확한 해답을 얻을 수 있을 것이다. 그러나 비평작업의 도움을 받는다 해도 자료들이 개략적이기 때문에 모세라는 인물에 대해 큰 윤곽만을 그릴 수 있다.

2. The date of Moses.

모세의 활동 연대

According to the biblical account, Moses' parents were from the tribe of Levi, one of the groups in Egypt called Hebrews. Originally the term Hebrew had nothing to do with race or ethnic origin. It derived from Habiru, a variant spelling of Hapiru (Apiru), a designation of a class of people who made their living by hiring themselves out for various services. The biblical Hebrews had been in Egypt for generations, but apparently they became a threat, so one of the pharaohs enslaved them. Unfortunately, the personal name of the king is not given, and scholars have disagreed as to his identity and, hence, as to the date of the events of the narrative of Moses. One theory takes literally the statement in I Kings 6:1 that the Exodus from Egypt occurred 480 years before Solomon began building the Temple in Jerusalem. This occurred in the fourth year of his reign, about 960 BCE; therefore, the Exodus would date about 1440 BCE.

This conclusion, however, is at variance with most of the biblical and archaeological evidence. The storage cities Pithom and Rameses, built for the pharaoh by the Hebrews, were located in the northeastern part of the Egyptian delta, not far from Goshen, the district in which the Hebrews lived. It is implicit in the whole story that the pharaoh's palace and capital were in the area, but Thutmose III (the pharaoh in 1440) had his capital at Thebes, far to the south, and never conducted major building operations in the delta region. Moreover, Edom and Moab, petty kingdoms in Transjordan that forced Moses to circle east of them, were not yet settled and organized. Finally, as excavations have shown, the destruction of the cities the Hebrews claimed to have captured occurred about 1250, not 1400.

Inasmuch as tradition figured about 12 generations from Moses to Solomon, the reference to 480 years is most likely an editorial comment allowing 40 years for each generation. Since an actual generation was nearer 25 years, the most probable date for the Exodus is about 1290 BCE. If this is true, then the oppressive pharaoh noted in Exodus (1:2-2:23) was Seti I (reigned 1318-04), and the pharaoh during the Exodus was Ramses II (c. 1304-c. 1237). In short, Moses was probably born in the late 14th century BCE.

성서의 기록에 따르면, 모세의 부모는 이집트에서 히브리라고 불렸던 여러 집단들 가운데 하나인 레위 지파 출신이었다고 한다. 히브리라는 용어는 본래 종족이나 인종과는 무관한 용어로서 하피루(apiru : 또는 Apiru)의 변형철자인 하비루(Habiru)라는 말에서 파생되었는데, 이 하피루는 여러 가지 일을 해주고 돈을 받아 생계를 유지했던 민중계급을 가리킨다. 성서의 히브리인들은 이집트에서 수세대에 걸쳐 살았으나, 그들이 위협적인 존재로 부각되자 파라오들 가운데 한 사람이 그들을 노예로 만들었다. 불행하게도 이 이집트 왕의 이름은 기록되어 있지 않으며 이 왕의 신원에 대해서도 학자들간에 일치된 견해가 없다. 따라서 모세의 이야기에 나오는 사건들이 언제 일어났는가에 대해서도 합의점이 없다. 어떤 학자들은 솔로몬이 예루살렘 성전을 짓기 시작한 해로부터 480년 전에 출애굽 사건이 일어났다는 [열왕기 상] 6장 1절을 문자적으로 받아들인다. 이렇게 하면, 예루살렘 성전 건축은 솔로몬 치세 4년, 곧 BC 960년에 시작되었으므로 출애굽 사건은 BC 1440년에 일어난 것으로 된다. 그러나 이같은 결론은 성서 및 고고학의 증거와는 차이가 있다. 히브리인들은 파라오를 위해 곡물을 저장하는 피톰(비돔)과 람세스 도성을 건설했는데, 이 도성들은 이집트 삼각주의 북동쪽에 있었다. 히브리인들이 살았던 이 지역은 고센에서 멀리 떨어져 있지 않았다. 성서의 이야기는 파라오의 궁전과 수도가 이 지역에 있었다고 암시하고 있지만, 투트모세 3세(BC 1440년 이집트의 파라오)는 이 지역에서 남쪽으로 멀리 떨어진 테베를 수도로 삼았고, 삼각주 지역에서는 거대한 건축사업을 벌이지 않았다. 더욱이 성서의 기록에 따르면, 모세는 에돔과 모압의 동쪽으로 우회할 수밖에 없었다고 하는데, 요르단 동편의 소왕국들이었던 에돔과 모압은 이때만 해도 아직 세워져 있지 않았다. 끝으로, 히브리인들은 피톰과 람세스를 정복하여 파괴했다고 주장하는데, 발굴 유적들을 살펴보면 이 도성들의 파괴는 BC 1400년이 아니라 BC 1250년에 일어났다.

전승은 모세로부터 솔로몬에 이르기까지 12세대가 흘렀다고 그 숫자를 명기한다. 그런 만큼 480년은 한 세대를 40년으로 잡은 편집자의 언급일 가능성이 매우 크다. 그러나 1세대는 실제로 25년 정도이기 때문에 출애굽 사건이 일어났을 가능성이 가장 높은 해는 BC 1290년경이었을 것이다. 이것이 사실이라면 출애굽(출애 1 : 2~2 : 23) 때의 포악하기로 이름난 파라오는 세티 1세(BC 1318~1304 재위)였고, 출애굽이 진행되는 동안의 파라오는 람세스 2세(BC 1304경~1237경)였다. 따라서 모세의 출생은 BC 14세기 말엽으로 추정된다.

III. YEARS AND DEEDS

생애와 활동

1. The formative years.

형성기

One of the measures taken by the Egyptians to restrict the growth of the Hebrews was to order the death of all newborn Hebrew males. According to tradition, Moses' parents, Amram and Jochebed (whose other children were Aaron and Miriam), hid him for three months and then set him afloat on the Nile in a reed basket daubed with pitch. The child, found by the pharaoh's daughter while bathing, was reared in the Egyptian court. While many doubt the authenticity of this tradition, the name Moses (Hebrew Moshe) is derived from Egyptian mose ("is born") and is found in such names as Thutmose ([The God] Thoth Is Born). Originally, it is inferred, Moses' name was longer, but the deity's name was dropped. This could have happened when Moses returned to his people or possibly even earlier, because the shortened form Mose was very popular at that time.

Moses' years in the court are passed over in silence, but it is evident from his accomplishments later that he had instruction in religious, civil, and military matters. Since Egypt controlled Canaan (Palestine) and part of Syria and had contacts with other nations of the Fertile Crescent, Moses undoubtedly had general knowledge of life in the ancient Near East. During his education he learned somehow that he was a Hebrew, and his sense of concern and curiosity impelled him to visit his people. According to the biblical narrative, Moses lived 120 years and was 80 when he confronted Pharaoh, but there is no indication how old he was when he went to see the Hebrews. Later Jewish and Christian tradition assumed 40-year periods for his stay in the Egyptian court, his sojourn in Midian, and his wilderness wanderings.

Most likely Moses was about 25 when he took the inspection tour among his people. There he saw the oppressive measures under which they laboured. When he found an Egyptian taskmaster beating a Hebrew, probably to death, he could control his sense of justice no longer. After checking to make sure that no one was in sight, he killed the tough Egyptian overlord. As a prince in the court, Moses was probably in excellent physical condition, and apparently he knew the latest methods of combat.

The flush of victory pulled Moses back the next day. He had removed one threat to his people and was determined to assist them again. This time, however, he found two Hebrews fighting. After parting them, he questioned the offender in an attempt to mediate the disagreement. Two questions jolted him: "Who made you a prince and a judge over us? Do you intend to kill me as you killed the Egyptian?" The confidence of the self-appointed deliverer turned into fear. One of his own knew his "secret" and soon Pharaoh would, too. Realizing that he would have to flee, he went to Midian (mainly in northwest Arabia).

히브리인들의 증가를 억제하기 위해 이집트 사람들이 취했던 조치 가운데 하나는 갓 태어난 히브리 남자 아이들을 모두 죽이는 것이었다. 전승에 따르면, 모세의 부모인 아므람과 요게벱(이들 사이에서 태어난 다른 자식들은 아론과 미리암이었음)은 3개월 동안 모세를 감추어 두었으나 결국 역청과 송진을 바른 갈대 바구니에 그를 담아 나일 강에 띄워 보낼 수밖에 없었다. 모세는 목욕중이던 파라오의 딸에게 발견되어 이집트 궁정에서 양육되었다. 많은 학자들은 이 전승의 진실성을 의심한다. 아무튼 그의 이름은 이집트어 모세(물에서 '태어났다'라는 뜻)에서 파생된 것이며, 이 이름은 투트모세('[신] 토트가 태어났다'는 뜻) 같은 이름에도 나타난다. 원래 모세의 이름은 더 긴 것이었지만 신을 가리키는 부분은 삭제되었을 것으로 추정된다. 모세는 히브리 민중에게 되돌아왔을 때 이처럼 개명했거나 그보다 훨씬 이전에 이름을 바꾸었을 것이다. 왜냐하면 모세라는 단축된 형태의 이름은 그 당시에 매우 널리 사용되었기 때문이다.

성서는 모세가 궁정에서 보낸 세월에 대해 아무 것도 전해주지 않는다. 그러나 그가 나중에 이룩한 업적을 살펴보면, 종교·세속·군사 문제에 관해 교육을 받았음이 분명하다. 이집트는 가나안(팔레스타인)과 시리아 남부를 지배했고 '비옥한 초승달' 지역의 다른 민족들과 접촉했으므로, 모세는 고대 근동 지방의 생활에 대한 전반적인 지식을 가지고 있었음에 틀림없다. 교육을 받는 동안 그는 어떤 경로로든 자신이 히브리인임을 알았을 것이다. 그는 히브리 민중에 대한 관심과 호기심 때문에 그들을 찾지 않을 수 없었다. 성서의 이야기에 따르면, 모세는 120년을 살았고, 파라오와 대결했을 때는 80세였다고 한다. 그러나 성서는 그가 히브리인들을 보러 갔을 때 몇 살이었는가를 전혀 언급하지 않는다. 후대의 유대교 및 그리스도교 전승은 모세가 이집트 궁정에서 40년 동안 머물렀고, 40년 동안 미디안에서 보냈으며, 40년 동안 광야를 편력했다고 한다. 모세는 25세가 되었을 무렵 히브리 민중을 살피러 여행을 떠났을 가능성이 가장 크다. 그때 그는 히브리인들이 억압적인 조치 아래서 고역을 치르는 것을 보았다. 한 이집트인 근로감독자가 어떤 히브리인을 구타하는 것을 보고(그 히브리인은 죽었을 것임) 모세는 정의감을 억누를 수 없었다. 아무도 보지 않는다는 것을 확인한 후 모세는 그 잔인한 이집트인 감독자를 죽여버렸다. 그는 궁정에 사는 왕자로서 훌륭한 신체적 조건을 갖추었을 것이며, 최근에 개발된 격투법을 잘 알고 있었을 것이다. 그 다음날 모세는 승리감에 도취되었다. 히브리 민중에 대한 하나의 위협을 제거한 그는 그들을 다시 돕겠다고 결심했다. 그날 그는 히브리인 2명이 싸우는 것을 보았다. 그들을 떼어놓은 후 모세는 화해시킬 생각으로 잘못한 사람을 나무랐다. 그때 그는 2가지 반문을 받고 충격을 받고 말았다. "누가 당신을 우리의 우두머리로 삼고 우리의 재판관으로 세웠단 말이오? 당신은 이집트인을 죽이듯이 나를 죽일 작정이오?" 스스로 구원자임을 자처한 모세는 자신감을 잃고 공포에 휩싸였다. 히브리 민중 가운데 한 사람이 그의 '비밀'을 알고 있다면, 파라오도 곧 알게 될 것이다. 그는 도망쳐야 한다는 것을 깨닫고 미디안(아라비아 북서부지역)으로 갔다.

 

2. Moses in Midian.

미디안에서의 모세

In noting the flight to Midian the narrative says nothing of the difficulties involved. Like Sinuhe, the Egyptian court official whose flight in about 1960 BCE was narrated in a famous story, Moses undoubtedly had to filter through the "Wall of the Ruler," a series of forts at the eastern border, approximately where the Suez Canal is now located. From there he made his way southeast through very desolate country. Unfortunately, the Bible does not specify the part of Midian in which Moses resided. Midian proper was east of the Gulf of Aqaba, in the northern section of Hejaz in Arabia, but there is evidence that some of the Midianite clans crossed over the Arabah (the great valley south of the Dead Sea) and settled in the eastern and southern sections of the Sinai Peninsula.

While Moses was resting at a well, according to the biblical account, seven daughters of the Midianite priest Jethro came to water their father's flocks. Other shepherds arrived and drove the girls away in order to water their own flocks. Again Moses showed his courage and prowess as a warrior because he took on the shepherds (perhaps with the girls' help) and routed them. Moses stayed on with Jethro and eventually married Zipporah, one of the daughters. In assuming the responsibility for Jethro's flocks, Moses roamed the wilderness looking for pasture.

One day at the base of a mountain, his attention was attracted by a flaming bush, but, oddly, it was not consumed. He had seen bushes brilliant with flamelike blossoms, but this phenomenon was different, and so he turned aside to investigate it. Before he could do so, he was warned to come no closer. Then he was ordered to remove his sandals because he was standing on holy ground.

Regardless of how one interprets the burning bush, the important fact is that Moses was conscious of an encounter with Deity. This God, who claimed to be the God of Abraham, Isaac, and Jacob, was calling him to deliver the Hebrews from Egypt. Although on his own he had previously been zealous to help his own people, now that he was being commissioned to deliver them he expressed doubt concerning his qualifications. The underlying reason was probably fear--he had fled from Seti I, and he did not relish confrontation with Ramses II. God reassured Moses that in the future he and the Hebrews would worship at this mountain. Then Moses asked to know the name of the Deity commissioning him. The God of the fathers had been known mostly as El 'Elyon (God Most High) or El Shaddai (God of the Mountain or Almighty God), but he identified himself to Moses as Yahweh and gave instructions that he was to be called by his new name from then on. As the causative form of the verb "to be," Yahweh means He Who Creates (Brings Into Being). This revelation enabled Moses to understand the God of the Hebrews as the sovereign Lord over nature and the nations of the world.

Even after further assurances, Moses was still reluctant to accept Yahweh's call; therefore, he pleaded for release because he was a stammerer. Yahweh acknowledged the defect but promised to help him express himself. Awed by his assignment, Moses made a final desperate plea, "Oh, my Lord, send, I pray, some other person." Although angry at Moses, Yahweh would not yield. Moses would still be Yahweh's representative, but his golden-tongued brother Aaron would be the spokesman. Apparently Moses was ready to play the role of God to Pharaoh providing Aaron would serve as his prophet. He returned to Jethro and requested permission to visit his people in Egypt, but he did not disclose that he had been commissioned by Yahweh.

성서의 이야기는 모세가 미디안으로 도망친 사실만을 언급할 뿐 그 과정에서 겪은 어려움에 대해서는 한 마디도 전하지 않는다. 이집트 궁정 관리 시누헤(BC 1960년 이집트 궁정에서 도망쳤다는 유명한 이야기가 전해져옴)처럼 모세는 '통치자의 벽'을 몰래 통과했음에 틀림없다. 통치자의 벽은 동쪽 국경선에 세워진 일련의 요새이며, 그 요새가 있던 곳에 오늘날 수에즈 운하가 건설되어 있다. 모세는 그곳을 지나 남동쪽으로 방향을 잡고 광야를 통과했다. 불행하게도 성서는 모세가 미디안의 어느 지역에서 거주했는가를 자세히 밝히지 않는다. 미디안 본토는 아카바 만 동부지역이었다. 그곳은 아라비아의 헤자즈 북부지역이다. 그러나 미디안 부족들 가운데 일부는 아라바 협곡(사해 남쪽의 대협곡)을 가로질러 시나이 반도 동쪽 지역과 남부지역에 정착했다는 증거가 있다.

성서의 기록에 의하면, 모세가 한 우물가에서 쉬고 있을 때 미디안족의 사제인 이드로의 7명의 딸들이 양떼에게 물을 마시게 하려고 우물로 왔다고 한다. 그때 다른 목동들이 왔다. 그들은 그들이 기르는 양떼에게 물을 주기 위해 이드로의 딸들을 쫓아냈다. 모세는 다시 한번 전사로서의 용기와 힘을 과시해 그 목동들을 공격해 쫓아버렸다(이드로의 딸들도 이에 합세했을 것임). 이 일로 모세는 이드로의 집에 머물게 되었고 마침내 7명의 딸들 가운데 시뽀라(십보라)와 결혼했다. 이드로의 양떼를 책임지게 된 모세는 풀밭을 찾아 광야를 떠돌아다녔다.

어느날 산자락에서 타오르는 가시덤불을 보았는데 이상하게도 그 가시덤불은 불에 타면서도 사그라들지 않았다. 그는 전에도 불꽃과 같은 꽃들이 현란하게 피어 있는 가시덤불들을 본 적이 있었지만, 이번 것은 그 가시덤불들과는 달랐다. 그는 자세히 살펴보기 위해 그 가시덤불을 향했다. 그러나 움직이기도 전에 그는 더 가까이 다가서지 말라는 경고와 함께 그가 서 있는 곳이 거룩한 곳이므로 신을 벗으라는 명령을 받았다. 불타는 가시덤불을 어떤 식으로 해석하든, 중요한 것은 모세가 신과 만나고 있음을 깨달았다는 것이다. 아브라함과 이사악(이삭)과 야곱의 하느님을 자처한 이 신은 모세에게 히브리인들을 이집트로부터 구출해내라고 명령했다. 옛날에 그는 자기의 동족을 나름대로 열심히 도우려고 했었다. 그런데 그들을 구출하라는 명령을 받은 지금 그는 자신의 자격에 대해 의문을 나타낸다. 그 배후에 도사리고 있는 마음은 두려움이었다. 그는 세티 1세로부터 도망쳤는데, 지금에 와서 람세스 2세와 만날 생각은 추호도 없었던 것이다. 하느님은 모세에게 장차 이 산에서 모세 자신과 히브리인들이 제사를 드리게 될 것이라고 다시 한 번 확언했다. 그러자 모세는 그에게 명령을 내리는 신의 이름이 무엇인지 알려달라고 간청했다. 조상들의 신은 대부분 엘 엘룐('지극히 높으신 하느님')이나 엘 샤다이('산의 신' 또는 '전능하신 하느님')라는 이름으로 알려져 있었다. 그런데 그 신은 모세에게 자신의 이름은 야훼(여호와)라고 알려주었으며, 앞으로 이 새로운 이름으로 자기를 불러야 한다고 가르쳤다. '존재한다'는 동사의 사역동사 형태인 야훼는 '창조하는(존재하게 하는) 자'라는 뜻이다. 모세는 이 계시를 받고 히브리인들의 하느님이 자연과 세상의 민족들에 대해 주권을 가진 분임을 이해할 수 있었다.

몇 차례 다짐을 받고 나서도 모세는 야훼의 소명을 받아들이려고 하지 않았다. 그러므로 그는 자신이 말을 더듬는다는 것을 내세우며 짐을 벗게 해달라고 간청했다. 야훼는 모세의 약점을 인정해 그에게 말을 잘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약속했다. 자신이 임무를 부여받게 되는 것에 두려움을 느낀 모세는 마지막으로 사력을 다해 야훼에게 간구했다. "오, 나의 주여, 간구하노니 다른 사람을 보내소서." 야훼는 모세에게 화를 내면서도 뜻을 꺾지 않았다. 모세는 야훼의 대리자가 될 것이고, 황금의 혀를 가진 모세의 형 아론은 야훼의 대변자가 될 것이다. 모세는 아론이 야훼의 예언자로 일한다는 조건으로 파라오에 대해 하느님의 역할을 대행하기로 작정했음이 분명했다. 그는 이드로에게 가서 이집트에 있는 자신의 동족을 방문하도록 허락해줄 것을 요청했다. 그러나 자신이 야훼의 명령을 받았다는 것은 밝히지 않았다.

3. Moses and Pharaoh.

모세와 파라오

Ramses II became king as a teenager and reigned for 67 years. He aspired to defeat the Hittites and control all of Syria, but in the fifth year of his reign Ramses walked into a Hittite trap laid for him at Kadesh, on the Orontes River in Syria. By sheer determination he fought his way out, but in the light of his purpose the battle was an utter failure. Yet Ramses, like all the pharaohs, claimed to be divine; therefore, the defeat had to be interpreted as a marvellous victory in which he alone subdued the Hittites. His wounded ego expressed itself in massive building operations throughout Egypt, and before his reign ended the boast of his success literally filled acres of wall space. (see also Index: sacred kingship)

It was probably only a few years after the Kadesh incident that Moses and Aaron confronted Ramses with their demand, "Thus says the Lord, the God of Israel, 'Let my people go.' " As a god in human form Ramses was not accustomed to taking orders from lesser gods, let alone an unknown like Yahweh. "Who is the Lord," he inquired, "that I should heed his voice and let Israel go? I do not know the Lord, and moreover I will not let Israel go." Thus the stage was set for a long struggle between a distrustful ruler with an outsize ego and a prophet with a new understanding of Yahweh and his power.

Ramses increased the oppression of the Hebrews by the fiendish plan of requiring them to gather the straw binder for the bricks and still produce the same quota each day. Some of the Hebrews rebuffed Moses, and in frustration he asked Yahweh, "Why didst thou ever send me?" Moses' doubt was allayed by Yahweh's promise to take action against Pharaoh. Scholars differ widely concerning the narrative about the plagues. Some claim that three sources have been combined, but more recent scholarship finds only the two traditions. While granting that some of the plagues had a core of historicity, older critics tended to discount the present accounts as fantastic stories with pious decorations. A recent school of research suggests that, notwithstanding some later additions, all the plagues probably had a historical core.

The basic cause, according to one interpretation, was an unusually high flooding of the Nile. The White Nile originates in the lake region of east central Africa, known today as Uganda. The flow is fairly even throughout the year because of consistent equatorial rains. The Blue Nile, on the other hand, originates in the headwaters of the Ethiopian highlands, and it varies from a small stream to a raging torrent. At the time Moses was bargaining with Ramses, excessively heavy summer rains in Ethiopia washed powdery, carmine-red soil from the slopes of the hills. Around the Lake Tana region the blood-red torrent picked up bright red algae (known as flagellates) and their bacteria. Since there were no dams at that time, the Nile flowed blood-red all the way to the Mediterranean. It probably reached the delta region in August. Thus, this rare natural event, it is held, set in motion a series of conditions that continued until the following March. (see also Index: Nile River)

During these months Moses used the plagues of the frogs, gnats, mosquitoes, cattle murrain, boils, hail, locusts, and thick darkness to increase the pressure on Ramses. At first the King was adamant. The Hebrews were not the only disgruntled slaves, and, if he agreed to let them go, then other groups would want the same privilege. To protect his building program, he had to suppress the slave rebellion at its outset. Yet he could not discount the effect of the plagues, and grudgingly he began to acknowledge Yahweh's power. As an expedient attempt to restore order, he offered to let the Hebrews sacrifice in Goshen. When this failed, he suggested that they make offerings to Yahweh at the edge of the Egyptian border. Moses, however, insisted on a three-day journey into the wilderness. Pharaoh countered by allowing the Hebrew men to make the journey, but this, too, was rejected. As his final offer Pharaoh agreed to let the people go. He would keep the livestock, however, as the guarantee of their return. Moses spurned the condition, and in anger Pharaoh drove him out. After nine rounds with Pharaoh it appeared that the deliverance of the Hebrews was no nearer, but, in contrast to his earlier periods of doubt and frustration, Moses showed no despair. Apparently he had an inner assurance that Pharaoh would not have the last word.

람세스 2세는 10대에 왕이 되어 67년 동안 이집트를 통치했다. 그는 히타이트족(헷족)을 정복하고 시리아 전역을 지배하려는 야망을 품고 있었다. 재위 5년째 되는 해 람세스 2세는 시리아의 오론테스 강에서 히타이트족의 함정에 빠졌다. 그 함정은 카데스(가데스)에 설치되어 있었다. 그는 단호한 결정을 내려 탈출하기는 했지만, 그의 목표에 비추어 보면 전투는 완전한 실패로 끝나고 말았다. 람세스는 다른 모든 파라오들과 마찬가지로 자신이 신이라고 자처했다. 그러므로 패배는 람세스가 히타이트족을 혼자 힘으로 정복한 대승리로 해석되어야 한다. 그의 상처받은 자아는 이집트 전역에서 대규모 건설사업을 일으키는 것으로 표출되었다. 그는 자신의 통치를 끝내기도 전에 자신의 성공을 자랑했다. 그는 수많은 벽면에 자신의 성공을 기리는 그림을 그리게 했다.

모세와 아론이 람세스를 만나 "이스라엘의 하느님 야훼께서 '나의 백성을 내보내라'고 말씀하셨다"고 주장한 것은 카데스의 사건이 일어난 지 몇 년이 안 되었을 때였다. 인간의 모습을 띤 신임을 자처했던 람세스는 자기보다 지위가 낮은 신들의 명령을 받는 법이 없었으며, 야훼처럼 알려져 있지도 않은 신에게는 더욱더 그러했다. 그는 반문했다. "야훼가 누군데 내가 그의 말을 듣고 이스라엘 백성을 내보내겠느냐? 나는 야훼를 알지도 못하거니와 이스라엘 백성을 내보낸다는 것은 당치도 않은 말이다." 그리하여 극단적인 자아를 가지고 야훼를 불신하는 왕과, 야훼와 그의 능력을 새롭게 이해한 예언자 사이에 오랫동안 투쟁하는 국면이 전개되기에 이르렀다. 람세스는 히브리인들에게 벽돌을 만드는 데 사용할 지푸라기를 모으도록 하되 과거와 똑같이 1일생산량을 채우게 하는 악랄한 계획을 세워 히브리인들에 대한 억압을 가중시켰다. 히브리인들 가운데 일부는 모세를 거부했다. 좌절감을 느낀 모세는 야훼에게 "당신은 왜 나를 보내셨습니까?" 하고 물었다. 모세의 의심은 야훼가 파라오에게 조치를 취하겠다고 약속하자 사라졌다. 재앙의 이야기와 관련해 학자들의 의견은 크게 엇갈린다. 일부 학자들은 이 이야기에 3가지 자료들이 서로 결합되어 있다고 주장했으나, 최근의 연구자들은 2가지 전승만을 구별한다. 과거의 비평가들은 재앙 가운데 일부만이 역사적인 핵을 가지고 있다고 인정했으며, 현재와 같은 이야기들은 신앙심에 의해 각색된 환상적인 이야기들이라고 폄하하는 경향이 있었다. 최근의 한 학파는 후대에 첨가된 부분이 있기는 하지만 모든 재앙들이 역사적인 핵을 가지고 있다고 주장한다.

이 학파의 해석에 따르면, 그렇게 주장할 수 있는 근본적인 이유는 나일 강이 이례적으로 크게 범람할 때가 있다는 것이다. 백나일 강은 중앙 아프리카 동부의 호수지역(지금의 우간다 지역)에서 발원한다. 강물의 흐름은 적도지방에 일정하게 내리는 비 때문에 1년 내내 변동이 없다. 그러나 청나일 강은 에티오피아 고원의 상류에서 발원하는데, 이 강은 얕은 시내처럼 흐르기도 하고 포효하는 급류가 되어 흐르기도 한다. 모세가 람세스와 협상하고 있을 때 에티오피아에 상당히 많이 내린 여름비가 산비탈의 분가루 같은 연홍색 흙을 씻어냈다. 핏빛과도 같은 붉은색 급류는 타나 호수 지역 주위에서 연홍색 편모충과 박테리아를 함유하게 되었다. 그 당시에는 댐이 없었기 때문에 나일 강은 지중해에 이르기까지 핏빛으로 물든 채 흘렀다. 이 물줄기는 8월에 나일 강 삼각주지역에 도달했을 것이다. 그러므로 이 희귀한 자연현상은 그 다음해 3월까지 일련의 재앙이 계속 일어나도록 여러 가지 조건을 마련한 셈이다.

이러한 일이 일어나고 있던 몇 개월 동안 모세는 람세스에 대한 압력을 가중시키기 위해 피 재앙, 개구리 재앙, 모기 재앙, 등에 재앙, 가축전염병 재앙, 피부병 재앙, 우박 재앙, 메뚜기 재앙, 어둠의 재앙과 장자의 죽음 등 10가지 재앙을 내렸다. 처음에 왕은 완강하게 저항했다. 이에 불만을 품고 있는 노예들은 히브리인들만이 아니었다. 만일 람세스가 히브리인들이 나가는 데 합의한다면, 다른 집단들도 똑같은 특권을 요구할 것이다. 건설 계획을 차질없이 진행하기 위해서는 노예들의 반란을 처음부터 억누르지 않으면 안 된다. 그렇지만 그는 재앙의 결과를 도외시할 수 없었다. 그는 울며 겨자 먹기로 야훼의 권능을 인정하기 시작했다. 질서를 회복하려는 임시방편으로 그는 히브리인들이 고센에서 제사를 지낼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제안했다. 이 제안이 받아들여지지 않자 람세스는 히브리인들이 이집트 국경선에서 야훼에게 제사를 드려도 좋다고 말했다. 그러나 모세는 광야로 3일 동안 여행하여 도착한 곳에서 제사를 드리겠다고 주장했다. 파라오는 이에 대응하여 히브리인 장정들은 가도 좋다고 허락했지만, 이 제안도 거절당했다. 마지막으로 파라오는 히브리인들은 모두 나가게 하겠다고 제안하고, 다만 그들이 되돌아오도록 하기 위한 보장책으로 가축들을 놓고 가라고 했다. 모세는 이 조건도 받아들이지 않았다. 이에 분노한 파라오는 모세를 쫓아냈다. 파라오와 9차례 협상이 끝났어도 히브리인들의 해방은 가시화되지 않는 듯했다. 그러나 회의와 좌절에 빠지곤 했던 과거와는 달리 모세는 절망하지 않았다. 그는 파라오가 굴복하고 말리라는 내적인 확신을 가지고 있었다.

4. From Goshen to Sinai.

고센에서 시나이로

Chapters 11-14 of Exodus comprise an exceedingly complex section, and at times the traditions have contradictory statements. The drama is more blurred than usual, and scholars vary tremendously in their interpretation of the material. One tradition notes that Pharaoh was shaken when death took his son and that he ordered the Hebrews to leave. Another source indicates that Moses used the period of mourning for the first-born son as the occasion for fleeing secretly from the country. In either case, it is clear that Pharaoh finally had his forces pursue the Hebrews. Although tradition interpreted the Hebrew text to claim that about 2,000,000 people left Egypt, interpretation by critical methods reduces the number to 15,000 or so.

The Egyptian army cornered them at the Sea of Reeds (papyrus), which barred their exit to the east. Later Jewish tradition understood the body of water to be the Red Sea, and this erroneous interpretation persists today, even in some of the most recent English translations of the Bible. Scholars disagree as to the precise location of the Reed Sea, but, since papyrus grows only in freshwater, it was most probably a shallow lake in the far northeastern corner of Egypt.

Hemmed in by the Egyptians, the people vented their complaints on Moses. According to one tradition, Moses shared their uneasiness, and he called to Yahweh for help. Another account claims that Moses confidently challenged them to be calm and watch for Yahweh's deliverance. A strong east wind blew all night, creating a dry corridor through the lake and permitting the Hebrews to cross. The pursuing Egyptians were destroyed when the waters returned. The timing of this natural event gave the final answer to Pharaoh's arrogant question, "Who is Yahweh?" Safely on the other side, Moses and his sister Miriam led the people in a victory song of praise to Yahweh (Ex. 15:1-21). The style of the poetry is similar to that of 14th-century Canaanite literature, and there is every reason to believe that the poem virtually preserves the original form of the song, with its refrain, "Sing to the Lord, for he has triumphed gloriously; the horse and his rider he has thrown into the sea."

The route of the Hebrews is contested by scholars, but the most likely possibility is the southern route to Jabal Musa, the traditional location of Mt. Sinai (Horeb), in the granite range at the southern tip of the Sinai Peninsula. The journey there traversed some very desolate country, and Moses had to contend with bitter complaints about the lack of water and food. Finally, however, he brought the people to "the mountain of God," where Yahweh had appeared to him in the burning bush.

[출애굽기] 11~14장은 매우 복합적으로 구성되어 있는 부분이다. 전승들은 서로 모순되는 내용을 전하기도 한다. 드라마의 윤곽은 이제까지의 것보다 모호하다. 이 자료에 대한 학자들의 해석도 매우 다양하다. 자기 아들이 죽자 파라오가 충격을 받아 히브리인들에게 떠나라고 명령했다는 전승이 있는가 하면, 또 하나의 전승자료는 모세가 맏아들을 위한 애도의 기간을 이용해 이집트로부터 은밀하게 도망쳤다고 전한다. 경위야 어떻든 파라오가 군대를 풀어 히브리인들을 추격하게 했다는 것은 분명하다. 히브리어 본문을 해석한 후대의 한 전승은 약 200만 명에 이르는 사람들이 이집트를 떠났다고 주장하지만, 비평 방법에 의거해 이 본문을 해석하는 학자들은 그 수효를 1만 5,000명 정도로 축소시키고 있다.

이집트 군대는 히브리인들을 갈대(파피루스) 바다로 몰았다. 히브리인들은 갈대 바다 때문에 동쪽으로 탈출할 수 없었다. 후대의 유대교 전승에 의하면 이 바다가 홍해였다고 하는데, 이것은 잘못된 해석이다. 이 잘못된 해석은 오늘날까지도 통용되고 있다. 가장 최근에 나온 영역 성서에서조차 이 잘못된 해석이 버젓이 반영되어 있는 형편이다. 갈대 바다의 위치에 관해서 학자들의 의견은 엇갈려 있다. 파피루스는 깨끗한 물에서만 자라기 때문에, 갈대 바다의 위치는 이집트 북동쪽 끝의 얕은 호수지역이었을 가능성이 많다. 이집트 군대에 의해 포위된 히브리인들은 모세에게 불만을 터뜨렸다. 한 전승에 의하면, 모세도 그들과 마찬가지로 물 안에 휩싸여 야훼에게 도움을 청했다고 한다. 또다른 전승은 모세가 자신감 넘치는 태도로 그들에게 침착을 되찾아 야훼의 구원활동을 지켜보라고 외쳤다고 전한다. 밤새도록 강한 동풍이 불자 호수를 관통하는 마른 통로가 형성되었고, 히브리인들은 이 통로를 통해 갈대 바다를 건널 수 있었다. 이집트 추격대는 갈대 바다에 다시 물이 차들어오자 괴멸되고 말았다. 이와 같은 자연현상이 절묘한 시점에 일어나자 파라오는 마침내 "도대체 야훼는 누구인가?" 하는 오만불손한 물음을 던졌다. 바다 건너편으로 무사히 건너간 모세와 그의 누이 미리암은 히브리 민중을 선도하여 야훼를 향해 승리의 찬가(출애 15 : 1~21)를 불렀다. 이 시의 문체는 BC 14세기 가나안 문학의 문체와 흡사하다. 여러 모로 살펴볼 때, 사실상 이 시의 본래 형태는 "야훼를 향해 노래해라. 그 분은 영광스러운 승리를 거두신 분, 말과 병거를 바다에 처넣으셨도다"라는 내용의 후렴구이다.

학자들은 히브리인들의 여행로를 둘러싸고 많은 논쟁을 벌이고 있다. 히브리인들은 야발 무사를 향한 남부 여행로를 따라갔을 가능성이 가장 크다. 야발 무사는 전통적으로 시나이 산(호렙 산)이 있던 곳으로 생각되어왔으며, 시나이 반도의 남쪽 끝 화강암 산맥 가운데 있다. 그곳까지 여행하는 동안 히브리인들은 매우 황량한 광야지대를 몇 차례 가로질러야 했다. 모세는 물과 식량이 부족하다는 히브리인들의 극렬한 불평에 직면했다. 그러나 마침내 히브리 민중을 '하느님의 산'으로 데리고 왔는데, 야훼는 이미 그 산에서 불타는 가시덤불을 통해 모세에게 나타난 적이 있다.

5. The Covenant at Sinai.

시나이 계약

During the 14th century BCE the Hittites of Asia Minor made a number of treaties with neighbouring rulers who came under their control. The agreement was not between equals, but between the Hittite king (the suzerain) and a subordinate ruler (the vassal). In the prologue the Hittite ruler described himself as "the great king," the one granting the treaty. Then followed a historical survey of relationships between the Hittite suzerain and his vassal. Special attention to the kindnesses shown the underling by the overlord was intended to remind the vassal of his obligation to abide by the treaty stipulations. The basic requirement was an oath of loyalty. Since Egypt was involved with the Hittites in the international politics of the time, Moses probably learned about the Hittite treaty form during his years in the Egyptian court. (see also Index: Hittite religion)

The appearance of Yahweh in a terrific storm at Mt. Sinai, narrated in chapters 19 and 20 of Exodus, was a revelatory experience for Moses, just as the burning bush had been. Somehow he realized that the Hittite treaty was an accurate analogy of the relationship between Yahweh and the Hebrews. Yahweh had a claim upon them because he had delivered them. The only proper response to his love and care would be a pledge of obedience to his will. Scholars have tended to date the Ten Commandments, or Decalogue (contained in the revelation at Sinai), after the conquest of Canaan, but there is absolutely nothing in these guidelines to indicate their origin in an agricultural context. More likely they were the stipulations in the covenant ceremony at Mt. Sinai.

Because Yahweh was proclaimed the only true God, one of the first commands was appropriately a ban against all other gods. Authorities have debated whether or not this understanding was interpreted as monotheism. Most certainly it was not the philosophical monotheism of later periods, but it was a practical monotheism in that any gods recognized by other nations were under Yahweh's control. Inasmuch as he had brought them into being and authorized their presence in his council, he was Lord over all gods and nations.

Another early command has been taken to mean a ban on making images of other gods, but originally the prohibition applied to representations of Yahweh himself. Worship in the ancient world was unthinkable without some idol or image; therefore, the uniqueness of Moses' restriction is all the more evident. Yahweh is the unimageable Deity who cannot be represented in material forms. Since Yahweh had revealed the meaning of his name to Moses, it was fitting that the Decalogue should also prohibit any magical or unethical use of his name. Undoubtedly the ideas underlying the other commands came from the religious culture of his day, but they were raised to a significantly higher level because of the holy, righteous character of Yahweh. Moses realized that, if the Covenant people were to have a stable, just society, they would have to emulate their God. Concern for his creatures would mean respect for them as persons. Murder, adultery, theft, lying, and covetousness would never be legitimate because they lead to chaos and breakdown of the community. Moreover, inasmuch as Yahweh had been concerned to protect the powerless Hebrews in Egypt, they in turn would have to guarantee justice for the orphans, widows, resident aliens, and any other disadvantaged persons under their jurisdiction.

On confirmation of the Covenant, Moses and the people faced the task of living by the stipulations. This called for interpretations of the commands, and so Moses began issuing ordinances for specific situations. Many of these he drew from the case law of his day, but insight as to their selection and application probably came in the "tent of meeting" (a simple sanctuary tent pitched outside the camp), where Yahweh spoke to Moses "face to face, as a man speaks to his friend." Breaches of the Covenant necessitated means of atonement, which in turn meant provision of a priesthood to function at sacrifices and in worship. In short, the rudiments of the whole Hebrew cult, according to tradition, originated at Sinai. At Jethro's suggestion Moses instituted a system of judges and hearings to regulate the civil aspects of the community. It was at Sinai, perhaps, where the people were organized into 12 tribes.

One of Moses' most remarkable characteristics was his concern for the Hebrews, in spite of their stubborn, rebellious ways. When they reverted to worshipping a golden calf, Yahweh was ready to disown them and begin anew with Moses and his descendants. Moses rejected the offer, however, and later, when pleading for the forgiveness of the people, he even asked to have his own name blotted out of Yahweh's book of remembrance if the Lord would not forgive them.

BC 14세기 내내 소아시아의 히타이트족은 그들의 지배를 받는 이웃 민족의 통치자들과 수많은 협정을 맺었다. 그것은 평등한 협정이 아니라 히타이트 왕(宗主)과 그에게 예속된 통치자(封臣) 사이의 협정이었다. 서문에서 히타이트 왕은 자신을 조약인준자인 '대왕'으로 지칭한다. 그 다음에는 히타이트의 종주와 그의 봉신 사이의 관계가 역사적으로 개관된다. 대군주가 신하에게 친절함을 보였다는 사실이 특별히 부각되는데, 이것은 조약의 조문들을 준수해야 할 의무를 봉신들에게 환기시키기 위한 것이었다. 봉신에게 기본적으로 요구되는 것은 충성의 서약이다. 그당시의 국제 정치에서 이집트는 히타이트와 관계를 맺고 있었기 때문에 모세는 이집트의 궁정 생활을 통해 히타이트의 조약문 양식을 배웠을 것이다.

[출애굽기] 19장과 20장은 야훼가 무시무시한 바람으로 시나이 산에 나타났다고 전한다. 이 야훼의 현현(顯現)은 모세에게는 불타는 가시덤불과 똑같은 계시경험이었다. 그는 어떤 경로를 통해서든 히타이트의 조약이 야훼와 히브리인들의 관계와 정확히 일치한다는 것을 깨달았다. 야훼는 히브리인들을 구원했기 때문에 그들에게 요구할 수 있는 권리가 있다. 야훼의 사랑과 관심에 대해 합당한 응답을 하는 길은 야훼의 뜻에 복종하겠다고 서약하는 것뿐이다. 학자들은 십계명(시나이 계시의 일부)이 가나안 정복 이후에 공포되었다고 보는 경향이 있다. 그러나 십계명이 농경문화에서 유래했음을 암시하는 내용은 십계명 안에 하나도 없다. 십계명은 시나이 산에서 계약의식을 거행할 때 반포된 조문들이었을 가능성이 가장 크다. 야훼는 유일한 참 하느님으로 선포되었기 때문에 첫째 계명이 다른 모든 신들에 대한 금령이 된 것은 당연하다. 학자들은 이와 같은 신 이해가 유일신론으로 해석될 수 있는가를 놓고 논쟁을 벌여왔다. 그것이 후기에 발전된 철학적 유일신론이 아니라는 것은 확실하다. 그것은 다른 민족들이 인정하는 신들은 그 누구든 야훼의 지배 아래 있다는 것을 주장하는 실천적 유일신론이다. 야훼는 그 신들을 존재하게 했고 야훼가 주재하는 회의에 그 신들이 참석할 수 있는 권한을 부여했다. 그렇기 때문에 야훼는 모든 신들과 민족들을 지배하는 주(主)이다.

둘째 계명은 다른 신들의 상을 만들지 못하게 하는 금령이라고 생각되어왔다. 그러나 둘째 계명은 본래 야훼 자신의 상을 만들지 못하게 하는 금령이었다. 고대 세계에서 우상이나 형상이 없는 예배는 생각할 수 없는 것이었다. 이런 점으로 미루어볼 때, 모세의 금령은 확실히 독특하다. 야훼는 형상을 그릴 수 없는 신이며, 따라서 물질적인 형태로 재현될 수 없다. 야훼는 모세에게 자신의 이름이 어떤 의미를 갖고 있는가를 계시했다. 그러므로 십계명이 야훼의 이름을 마술적으로 사용하거나 비윤리적으로 사용하는 것을 금지한 것은 적절한 조치였다. 다른 계명들의 바탕을 이루는 관념들이 그당시의 종교 문화에서 유래했다는 것은 의문의 여지가 없다. 그러나 그 계명들은 야훼의 거룩하고 정의로운 성격 때문에 매우 높은 수준의 계명들이 되었다고 볼 수 있다. 모세는 계약의 백성이 안정되고 정의로운 사회에서 살기 위해서는 그들이 섬기는 신을 본받아야 한다고 생각했다. 야훼의 피조물에 관심을 기울인다는 것은 그들을 인격적으로 존중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살인·간음·도둑질·거짓말·탐욕은 정당한 것일 수 없다. 왜냐하면 그런 짓을 하면 공동체는 혼돈에 빠져 붕괴되기 때문이다. 더욱이 야훼는 이집트에서 힘없는 히브리인들을 보호하는 데 관심을 기울였으므로, 그들도 고아, 과부, 거류민들, 그들의 사법권 아래서 불이익을 당하고 있는 사람들에게 정의를 보장해주어야 한다.

계약을 체결하자마자 모세와 이스라엘 백성은 계약의 규정에 따라 살아가야 했고, 이를 위해서는 계명들을 해석해야 했다. 모세는 특수한 상황에 적용되는 법령들을 공포하기 시작했다. 그는 이 법령의 대부분을 그당시의 판례법에서 끌어왔다. 아마 그는 '만남의 장막'(진 바깥에 설치된 검소한 성소)에서 어떤 법령들을 선택해 적용할 것인가를 숙고했을 것이다. 이곳에서 야훼는 모세에게 '얼굴을 맞대고 친구에게 말하듯이' 이야기했다. 그리고 계약이 이행되지 않는 경우가 있었기 때문에 속죄의 수단이 강구되어야 했다. 이것은 제사와 예배에서 역할을 담당하도록 사제들이 임명되었음을 의미한다. 즉 전승에 따라 생각해보면, 히브리 제의의 원리들은 시나이 계약에서 비롯된 것이다. 모세는 이드로의 제안을 받아들여 공동체의 민사 문제를 관장하는 재판제도와 심문제도를 수립했다. 시나이에서 이스라엘 백성은 12지파로 조직되었던 것 같다. 모세의 가장 두드러진 품성 가운데 하나는 히브리인들이 완고하고 반역적인 행동을 일삼는데도 불구하고 그들에 대해 깊은 애정과 관심을 보였다는 것이다. 그들이 옛 신앙으로 되돌아가 수송아지(성서의 본문이 전하는 바와는 달리 이 송아지는 금으로 만들어진 것이 아니라 석회석으로 만들어진 듯함)를 섬겼을 때 야훼는 그들과의 관계를 단절하고, 모세와 그의 후손들과 새출발을 하려고 했다. 그러나 모세는 야훼의 제안을 거부했다. 또한 이스라엘 백성을 용서해달라고 간구하면서 모세는 만일 야훼가 그들을 용서하지 않는다면 자신의 이름을 야훼가 쓴 기록에서 삭제해달라고 청하기까지 했다.

6. From Sinai to Transjordan.

시나이에서 요르단 서편으로

After leaving Mt. Sinai, Moses faced increasing resistance and frustration, according to the narrative in the book of Numbers. Apparently his virility did not diminish during these years because he took a Cushite woman as his second wife. But Miriam, with the support of Aaron, opposed the marriage. At Kadesh-barnea the pessimistic majority report of the spies who had been sent out to reconnoitre thwarted Moses' desire to march north and conquer the land of Canaan. When he urged the people to reconsider their action they almost stoned him. But here again, according to tradition, Moses interceded for the people with Yahweh, who threatened to destroy them and raise up another and greater nation. In one instance, however, tradition recalled that Moses' anger overrode his compassion. At Meribah, probably in the area of Kadesh-barnea, Moses addressed the complaining people as rebels and struck a rock twice in anger, whereupon water flowed forth for the thirsty people. He had been angry before in defense of Yahweh's name, honour, and cause, but this time his anger stemmed from utter frustration with his contentious people. Although tradition interpreted this lapse as the reason why Yahweh would not permit Moses to enter Canaan, the remarkable fact is that Moses was able to bear up under such continuous pressure.

In Transjordan the new states of Edom and Moab, vassals of the Midianites, rejected Moses' request for passage. He wisely circled east of them and moved north to conquer Sihon, king of the Amorites, and Og, king of Bashan. Moses permitted some of the tribes to settle in Transjordan, a decision that evoked opposition from the Moabites and their Midianite overlords. They hired the Syrian diviner Balaam to put a curse on the Hebrews, but instead he pronounced a blessing. Some scholars interpret this as proof that Balaam was a convert to Yahwism. If this was indeed the case, he must have reverted later on, because the biblical tradition implies that Balaam incited his former employers to weaken the Hebrews by religious seduction. Moses responded to the enmity of the Midianites with a successful holy war against them not long before his death.

As his last official act Moses renewed the Sinai Covenant with those who had survived the wilderness wanderings. From his camp in the Jordan Valley, Moses climbed to a vantage point on Mt. Pisgah. There he viewed the land of promise. The Hebrews never saw him again, and the circumstances of his death and burial remain shrouded in mystery. Tradition claimed that Yahweh buried him in the valley opposite Beth-peor, the shrine of the people's apostasy.

[민수기]에 따르면, 시나이 산을 떠난 후 모세는 더 많은 저항과 좌절에 직면했다고 한다. 그러나 구스(에티오티아)의 여인을 2번째 아내로 맞이했기 때문에 그때까지도 그의 정력은 쇠퇴하지 않았음이 분명하다. 미리암은 아론의 지원을 받아 이 결혼에 반대했다. 바란 광야의 카데스에서 정찰 임무를 띠고 파견되었던 정탐꾼들은 정탐을 끝내고 되돌아와서 주로 비관적인 보고를 했다. 이 정탐 보고는 북쪽으로 행군해 가나안을 정복하려는 모세의 희망을 무너뜨렸다. 모세는 이스라엘 백성에게 그들이 취하려는 조치를 재고하도록 촉구했다. 그러자 그들은 모세를 돌로 쳐 죽이려고 했다. 전승에 의하면, 모세는 여기서 다시 한번 이스라엘 백성을 위해 야훼에게 중보기도를 드렸다. 왜냐하면 야훼는 그들을 멸망시키고 또하나의 더 큰 민족을 세우겠다고 위협했기 때문이다. 전승에 의하면, 분노가 자비를 능가하는 경우가 모세에게 단 1번 일어났다고 한다. 므리바(바란의 카데스 지역에 위치한 듯함)에서 모세는 불평하는 백성을 반역자라고 칭하고 분노를 삭이지 못한 채 바위를 2번 쳤다. 그러자 목이 마른 백성들에게 물이 솟아났다. 그는 그 전에도 진노를 터뜨린 적이 있었지만 그것은 야훼의 이름과 명예, 대의명분을 위한 것이었다. 그러나 이번에는 분쟁을 일삼는 백성에 대한 극심한 좌절 때문에 화를 냈다. 야훼가 모세의 가나안 진입을 허락하지 않은 까닭은 바로 이 과실 때문이라고 해석하는 전승이 있기는 하지만, 여기서 주목해야 할 사실은 모세가 계속되는 압력하에서도 인내력을 발휘할 수 있었다는 점이다.

요르단 동편에서 에돔과 모압은 그곳을 지나게 해달라는 모세의 청을 거절했다. 에돔과 모압은 미디안의 속국으로서 그당시 새로 창설된 국가였다. 모세는 현명하게도 에돔과 모압의 동쪽으로 돌아갔고, 아모리 족의 왕 시혼과 바산의 왕 옥을 공략했다. 모세는 일부 지파들이 요르단 동편에 정착하는 것을 허락했다. 이에 대해 모압족과 미디안의 대군주는 반발했다. 그들은 히브리인들을 저주하기 위해 시리아의 점술가인 발람을 고용했다. 그러나 발람은 도리어 히브리인들을 축복했다. 일부 학자들의 해석에 의하면, 이것은 발람이 야훼 신앙으로 개종한 사람이었음을 보여주는 증거라고 한다. 만일 그렇다면 발람은 나중에 옛 신앙으로 되돌아갔음이 분명하다. 성서의 전승에 따르면, 발람은 과거의 고용주들에게 히브인들을 종교적으로 유혹해 그 힘을 약화시키라고 권유했기 때문이다. 모세는 죽기 직전 미디안족에 대한 거룩한 전쟁을 성공으로 이끌어 그들의 적대감을 응징했다. 모세는 광야 편력에서 살아남은 사람들과 시나이 계약을 갱신했다. 이것이 모세가 마지막으로 행한 공적인 활동이다. 모세는 요르단 협곡의 진영에서 나와 피스가(비스가) 산꼭대기로 올라갔다. 그곳에서 그는 약속의 땅을 바라보았다. 히브리인들은 다시는 그를 보지 못했다. 그가 어떻게 죽었고 어디에 매장되었는지는 아직까지도 비밀에 싸여 있다. 전승에 따르면, 야훼는 모세를 벱브올 건너편 계곡에 묻었다고 하는데 그곳은 이스라엘 백성의 배교를 기념하는 성지이다.

IV. MOSES THE MAN

인간 모세

Although time undoubtedly enhanced the portrait of Moses, a basic picture emerges from the sources. Five times the narratives claim that Moses kept written records (Ex. 17:14; 24:4; 34:27-28; Num. 33:2; and Deut. 31:9, 24-26). Even with a generous interpretation of the extent of these writings, they do not amount to more than a fifth of the total Pentateuch; therefore, the traditional claim of Mosaic authorship of the whole Pentateuch is untenable. Moses formulated the Decalogue, mediated the Covenant, and began the process of rendering and codifying supplemental interpretations of the Covenant stipulations. Undoubtedly he kept some records, and they served as the core of the growing corpus of law and tradition. In a general sense, therefore, the first five books of the Hebrew Bible can be described as Mosaic. Without him there would have been no Israel and no collection known as Torah.

Moses was a gifted, well-trained person, but his true greatness was probably due to his personal experience of and relationship with Yahweh. This former stammering murderer understood his preservation and destiny as coming from the grace of a merciful Lord who had given him another chance. Moses had an understanding spirit and a forgiving heart because he knew how much Yahweh had forgiven him. He was truly humble because he recognized that his gifts and strength came from Yahweh.

Because of the uniqueness of his situation, Moses had to function in a number of roles. As Yahweh's agent in the deliverance of the Hebrews, he was their prophet and leader. As mediator of the Covenant, he was the founder of the community. As interpreter of the Covenant, he was an organizer and legislator. As intercessor for the people, he was their priest. Moses had a special combination of gifts and graces that made it impossible to replace him. Although his successor, Joshua, and the priest Eleazar, the son of Aaron, tried to do so, together they did not measure up to him. Later prophets were great men who spoke out of the spirit that Moses had, but they were not called to function in so many roles. As tradition claimed, he was indeed the greatest of the prophets, and, as history shows, few of mankind's great personalities outrank him in influence. 

시간이 흘러갈수록 모세의 모습은 더 분명해지겠지만 모세에 대한 기본적인 이해는 문헌 자료에서 비롯된다. 성서에는 모세가 문자로 기록을 남겨 보관했다는 이야기가 5차례 나온다(출애 17 : 14, 24 : 4, 34 : 27~28, 민수 33 : 2, 신명 31 : 9, 31 : 24~26). 이 기록의 분량을 넉넉하게 잡는다 해도 그것은 5경 전체의 1/5 정도에 불과하다. 그러므로 5경 전체를 모세가 저작했다는 설은 성립될 수 없다. 모세는 십계명을 정식화했고, 계약을 중재했으며, 계약 법조문들을 보완하고 해석하여 조문화하는 과정을 시작했다. 그가 일부의 기록을 보관했다는 데 대해서는 의심할 여지가 없다. 이 기록들은 점점 더 방대해진 율법과 전승의 핵이 되었다. 그러므로 일반적인 의미에서 히브리 성서의 처음 5권은 모세의 것이라고 말할 수 있다. 모세가 없었다면 이스라엘도 없었을 것이고, 토라라는 이름의 모음집도 없었을 것이다.

모세는 재능이 뛰어나고 훌륭한 교육을 받은 인물이었다. 그러나 그의 진정한 위대성은 야훼를 인격적으로 경험하고 야훼와 인격적인 관계를 유지했다는 데 있을 것이다. 말을 더듬는 살인자였던 모세는 그에게 새로운 기회를 준 자비로운 야훼의 은총으로 인해 생명을 유지하고 자신의 운명을 개척할 수 있었다고 생각했다. 모세는 이해력이 깊었고, 잘못을 용서하는 마음을 가지고 있었다. 왜냐하면 그는 야훼가 자신을 얼마나 많이 용서했는가를 깨달았기 때문이다. 그는 참으로 겸손한 사람이었다. 왜냐하면 그는 자신의 재능과 능력이 야훼로부터 온 것임을 인정했기 때문이다.

모세는 독특한 상황에 처해 있었기 때문에 수많은 역할을 수행할 수밖에 없었다. 히브리인들을 구원하려는 하느님의 대행자로서 그는 그들의 예언자·지도자였고, 계약의 중재자로서 공동체의 창시자였다. 또한 계약의 해석자로서 조직가·법률가였고, 백성을 위한 중보기도자로서 그들의 사제였다. 모세는 재능과 은총의 특수한 결합체였다. 그렇기 때문에 그를 대신할 수 있는 사람은 없었다. 그의 후계자인 여호수아와 아론의 아들 엘르아잘이 그렇게 해보려고 했지만 그들은 모세에 미치지 못했다. 후대의 예언자들은 모세의 정신으로 예언한 위대한 인물들이었지만 그들은 모세만큼 많은 역할을 수행하도록 부름을 받은 것은 아니었다. 전승이 전하는 바와 같이 그는 예언자들 가운데 가장 위대한 사람이었고, 역사가 밝히고 있는 바와 같이 그보다 더 큰 영향력을 발휘한 인물은 거의 없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V. Bibliography

BIBLIOGRAPHY. Studies treating Moses both in particular and in the larger historical context include WILLIAM FOXWELL ALBRIGHT, From the Stone Age to Christianity, 2nd ed. with a new introduction (1957, reissued 1967), pp. 11-17, 200-272, a classic synthesis of Israel's history and religion in the setting of the ancient Middle East, The Biblical Period from Abraham to Ezra (1963), pp. 1-23, a popular historical survey, and Yahweh and the Gods of Canaan (1968, reissued 1990), pp. 64-109, 153-182, a technical analysis contrasting Israelite and Canaanite religion; ELIAS AUERBACH, Moses (1975; originally published in German, 1953), a search for the historic Moses; ALBRECHT ALT, "The God of the Fathers," in his Essays on Old Testament History and Religion (1966, reissued 1989; originally published in German, 1953-59), pp. 1-86, a classic article; DEWEY M. BEEGLE, Moses, the Servant of Yahweh (1972), a wide-ranging account both for the general reader and for students; WALTER BEYERLIN, Origins and History of the Oldest Sinaitic Traditions (1965; originally published in German, 1961), a technical study of biblical sources in Exodus 19-20, 24, 32-34; JOHN BRIGHT, A History of Israel, 3rd ed. (1981), a standard work mediating scholarly extremes; MARTIN BUBER, Moses (1946, reissued as Moses: The Revelation and the Covenant, 1988), a sympathetic treatment with philosophical emphasis but weak in details of the ancient Middle East; DANIEL JEREMY SILVER, Images of Moses (1982), an examination of literary, artistic, and historical treatments of Moses; GEORGE W. COATS, Rebellion in the Wilderness (1968), a detailed critical study of the murmuring motif in the wilderness traditions; FRANK MOORE CROSS, JR., "Yahweh and the God of Patriarchs," Harvard Theological Review, 55:225-259 (1962), a scholarly treatment of issues raised by Alt's classic article cited above; DELBERT R. HILLERS, Covenant: The History of a Biblical Idea (1969), an excellent popular study; GRETA HORT, "The Plagues of Egypt," Zeitschrift für die alttestamentliche Wissenschaft, 69:84-103 (1957) and 70:48-59 (1958), the historical basis of the plagues; YEHEZKEL KAUFMANN, The Religion of Israel, trans. and abridged by MOSHE GREENBERG (1960, reissued 1972; originally published in Hebrew, 8 vol. in 4, 1938-52), which considers Moses to be the founder of Israel and its religion but doubts details of the historical tradition and neglects much modern archaeological and linguistic research; GEORGE E. MENDENHALL, "The Mask of Yahweh," in his The Tenth Generation: Essays in Early Biblical History (1972); MURRAY LEE NEWMANN, The People of the Covenant (1962), pp. 13-101, a popular study of Israel from Moses to the monarchy; MARTIN NOTH, The History of Israel, 2nd ed. (1960; originally published in German, 1950), pp. 110-138, a basic study but with radical treatment of Hebrew history prior to the conquest, and A History of Pentateuchal Traditions (1972, reprinted 1981; originally published in German, 1948), pp. 156-188, a technical study of the biblical sources in the Pentateuch that doubts its accuracy; HAROLD H. ROWLEY, From Joseph to Joshua (1950, reissued 1964), an attempt to relate the data of biblical traditions to the findings of archaeology; MARY ROSE D'ANGELO, Moses in the Letter to the Hebrews (1979), a study of how Christology has influenced the interpretation of Moses; JOHANN J. STAMM and M.E. ANDREW, The Ten Commandments in Recent Research, 2nd ed. rev. and enlarged (1967; originally published in German, 1958); AARON WILDAVSKY, The Nursing Father: Moses as a Political Leader (1984), exploring Moses' role as leader; DOROTHY F. ZELIGS, Moses: A Psychodynamic Study (1986), interpreting the influence of Moses' important relationships on his activity as a religious figure; and GEORGE W. COATS, Moses: Heroic Man, Man of God (1988), a discussion of the life of Moses. (D.M.Be. /Ed.)

  • 참고문헌  
    • 이스라엘종교사 : H. 링그렌, 김성애 역, 성바오로출판사, 1990
    • 모세와 여호수아 : 배희길, 성바오로출판사, 1987
    • 모세의 생애(성서묵상 7) : C. 마르티니, 성염 역, 성바오로출판사, 1987
    • 모세 : 마이어, 서보섭 역, 기독교문서선교회, 1985
    • 모세의 해방의식 : 문희석, 양서각, 1985
    • 모세와 출애급 : 문희석, 대한기독교출판사, 1981
    • 이스라엘 역사 상·하 : J. 브라이트, 김윤주 역, 분도출판사, 1979
    • Moses, the Servant of Yahweh : Dewey M, Beegle, 1972(reissued 1979)
    • Covenant:The History of a Biblical Idea : Delbert R. Hillers, 1969
    • The Biblical Period from Abraham to Ezra : Willam F. Albright, 1963
    • The People of the Covenant : Murray Lee Newmann, Jr., 1962
    • From the Stone Age to Christianity, 2nd ed. : William F. Albright, 1957

 

 

   


[ ] [ 위로 ] [ 모세 ] [ 바울 ]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 ] [ 위로 ] [ 다음 ]

 
 

Jesusi.com Homepage



This page was last modified 2001/09/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