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susi.com Homepage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 뒤로 ] [ ] [ 위로 ] [ 다음 ]

 
Religion

종교 탐방

Sabellianism

사벨리우스주의

Sabellianism, Christian heresy that was a more developed and less naive form of Modalistic Monarchianism (see Monarchianism ); it was propounded by Sabellius (fl. c. 217-c. 220), who was possibly a presbyter in Rome. Little is actually known of his life because the most detailed information about him was contained in the prejudiced reports of his contemporary, Hippolytus, an anti-Monarchian Roman theologian. In Rome there was an active struggle between the Monarchians, or Modalists, and those who affirmed permanent distinctions ("Persons") within the Godhead. The Monarchians, in their concern for the divine monarchy (the absolute unity and indivisibility of God), denied that such distinctions were ultimate or permanent. Sabellius evidently taught that the Godhead is a monad, expressing itself in three operations: as Father, in creation; as Son, in redemption; and as Holy Spirit, in sanctification. Pope Calixtus was at first inclined to be sympathetic to Sabellius' teaching but later condemned it and excommunicated Sabellius. 발전된 형태의 양태론적 단일신론(Modalistic Monarchianism)을 표방한 그리스도교 이단(→ 단일신론).로마의 장로로 추측되는 사벨리우스(217경~220경 활동)가 제창했다. 사실상 사벨리우스의 생애에 관해서는 알려진 것이 거의 없으며, 그에 관한 가장 상세한 정보는 단일신론을 반대하는 동시대의 로마 신학자 히폴리투스의 편견에 찬 글에 담겨져 있다. 로마에서는 단일신론자(양태론자)들과 신격 안에 항구적인 구별(위격)이 있다고 주장하는 사람들 사이에 활기찬 논쟁이 있었다. 하느님의 단일신격(하느님의 절대 단일성과 불가분리성)에 관심을 가졌던 단일신론자들은 그런 구별이 궁극적이며 항구적이라는 견해에 반대했다. 사벨리우스는 신격은 단일체(monad)이며 3가지 작용으로 자신을 표현한다고 명시적으로 가르쳤다. 즉 창조에서는 성부로, 구속에서는 성자로, 성화(聖化)에서는 성령으로 표현한다는 것이다. 교황 칼릭스투스는 처음에는 사벨리우스의 가르침에 동조하는 경향을 보였으나 후에는 사벨리우스를 정죄하고 파문했다.
The heresy broke out again 30 years later in Libya and was opposed by Dionysius of Alexandria. In the 4th century, Arius accused his bishop of Sabellianism, and throughout the Arian controversy this charge was levelled at the supporters of Nicene orthodoxy (those who accepted the doctrine of the Trinity set forth in the Nicene Creed), whose emphasis on the unity of substance of Father and Son was interpreted by Arians to mean that the orthodox denied any personal distinctions within the Godhead. About 375 the heresy was renewed at Neocaesarea and was attacked by Basil the Great. In Spain Priscillian seems to have enunciated a doctrine of the divine unity in Sabellian terms. (see also Index: Arianism) 사벨리우스주의는 30년 후에 다시 리비아에 나타나 알렉산드리아의 디오니시우스의 반대를 받았다. 4세기에 아리우스는 사벨리우스주의를 지지한 자신의 주교를 공박했고, 아리우스주의 논쟁 때 니케아 정통교리의 지지자들(니케아 신조에서 주창된 삼위일체 교리를 인정하는 사람들)에게도 똑같은 비난을 가했다. 정통파들이 성부와 성자 실체의 단일성을 역설하자 아리우스파는 정통파가 신격 내의 위격의 구별을 부정한다고 해석했던 것이다. 375년경 사벨리우스주의는 네오카이사리아에 다시 나타났고 바실리우스의 공격을 받았다. 스페인에서는 프리스킬리아누스가 사벨리우스의 입장에서 하느님의 단일체 교리를 주장했던 것 같다.
At the time of the Reformation, Sabellianism was reformulated by Michael Servetus, a Spanish theologian and physician, to the effect that Christ and the Holy Spirit are merely representative forms of the one Godhead, the Father. In the 18th century, Emanuel Swedenborg, a Swedish mystical philosopher and scientist, also taught this doctrine, as did his disciples, who founded the New Church. 종교개혁 때는 사벨리우스주의가 스페인의 신학자이며 의사인 미겔 세르베투스에 의해 재정립되었는데, 그는 그리스도와 성령은 하나의 신격, 즉 성부의 대행적 형태에 불과하다고 생각했다. 18세기에는 스웨덴의 신비주의 철학자이며 과학자인 에마누엘 스베덴보리가 역시 이 교리를 가르쳤고, 새 교회(New Church)를 설립한 그의 제자들도 그렇게 가르쳤다.
   


[ ] [ 위로 ] [ 아리우스주의 ] [ 가현설 ] [ 몬타누스주의 ] [ 사벨리우스주의 ] [ 양자론 ] [ 펠라기아니즘 ] [ 영지주의 ] [ 도나투스파 ] [ 단성론자 ] [ 단일신론 ] [ 마르키온주의 ] [ 마케도니오스주의 ] [ 하나님의 친우회 ] [ 아프타르토 가현설 ] [ 발렌티누스 ] [ 신성모독 ] [ Galileo ] [ 그리스도 양성론 ]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 뒤로 ] [ ] [ 위로 ] [ 다음 ]

 
 

Jesusi.com Homepage



This page was last modified 2001/05/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