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susi.com Homepage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 뒤로 ] [ ] [ 위로 ]

 
Religion

종교 탐방

Two Natures of Christ 그리스도 양성론 (兩性論)
Christ, two natures of, a dogma of Christian belief stating that when the Second Person of the Trinity became incarnate in the person of Jesus Christ, he then possessed both a divine and a human nature in the unity of a single person. The expression "two natures" indicated that Christ was fully God and fully human. 그리스도교의 한 교리로, 성삼위(聖三位)에서 제2위격이 예수 그리스도의 인격 속에서 성육신했을 때, 예수는 한 인격의 단일체 안에 신성과 인성 모두를 소유한다는 진술.'양성'(두 본성)이라는 표현은 그리스도가 참 하느님인 동시에 참 사람이라는 사실을 가리켰다.
The clarification of Trinitarian doctrine during the first four centuries (one God, three distinct Persons) led to a 5th-century controversy over the divinity and humanity of Christ. At Alexandria the emphasis was on Christ's divinity, whereas Antioch emphasized Christ's reality as human. Nestorius brought the debate to a head by denying that Mary was Theotokos, God-bearer (or, more loosely, the Mother of God). Though the Council of Ephesus (431) condemned the Nestorian view of the semidivinity of the Son, the matter was not finally settled until the Council of Chalcedon (451) formally declared: 처음 1세기부터 4세기까지 삼위일체 교리의 해명(한 하느님이 세 위격으로 어떻게 구별되느냐의 문제)이 계속되다가, 5세기에는 그리스도의 신성과 인성에 관한 논쟁으로 발전했다. 알렉산드리아에서는 그리스도의 신성을 강조한 반면, 안티오크에서는 실제 사람인 그리스도를 강조했다. 네스토리우스가 마리아가 성모(Theotokos:하느님을 잉태한 자, 하느님의 어머니)였다는 주장을 부인함으로써 이 논쟁이 시작되었다. 성자의 반신(半神)을 주장하는 네스토리우스의 견해가 에페소스 공의회(431)에서 정죄되었지만, 이 문제는 칼케돈 공의회(451)에서 다음과 같은 내용을 공식적으로 선포함으로써 결정적으로 매듭지어졌다.

We all unanimously teach . . . one and the same Son, our Lord Jesus Christ, perfect in deity and perfect in humanity . . . in two natures, without being mixed, transmuted, divided, or separated. The distinction between the natures is by no means done away with through the union, but rather the identity of each nature is preserved and concurs into one person and being.

"우리 모두는 만장일치로 가르친다… 한 분 우리의 주 예수 그리스도인 성자는, 완전한 신과 완전한 인간으로 섞이거나 변화되거나 나뉘거나 혹은 분리됨이 없는 두 본성이다. 두 본성 사이의 구분이 연합을 통하여 결코 없어지지 아니하며, 오히려 각 본성의 동일성은 보존되면서 한 인격과 존재에서 동시에 나타난다."
   


[ ] [ 위로 ] [ 아리우스주의 ] [ 가현설 ] [ 몬타누스주의 ] [ 사벨리우스주의 ] [ 양자론 ] [ 펠라기아니즘 ] [ 영지주의 ] [ 도나투스파 ] [ 단성론자 ] [ 단일신론 ] [ 마르키온주의 ] [ 마케도니오스주의 ] [ 하나님의 친우회 ] [ 아프타르토 가현설 ] [ 발렌티누스 ] [ 신성모독 ] [ Galileo ] [ 그리스도 양성론 ]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 뒤로 ] [ ] [ 위로 ]

 
 

Jesusi.com Homepage



This page was last modified 2001/06/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