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susi.com Homepage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 뒤로 ] [ ] [ 위로 ] [ 다음 ]

 
Religion

종교 탐방

김알지신화 (金閼智神話)

경주김씨의 시조신화.

〈삼국유사〉 기이(紀異) 김알지 탈해왕대조와 〈삼국사기〉 신라 본기(本紀) 탈해이사금조에 전한다. 〈삼국유사〉에 의하면, 60년(영평 3) 8월 4일에 호공(瓠公)이 밤에 월성 서쪽을 가다가 시림(始林)에서 큰 빛이 나는 것을 보았다. 자줏빛 구름이 하늘로부터 땅에까지 뻗쳐 있었고, 구름 가운데 황금궤가 나뭇가지에 걸려 있었다. 빛이 궤에서 나오고 흰 닭이 나무 밑에서 울고 있었다. 호공이 이를 보고 돌아와 왕에게 아뢰었다. 왕이 친히 가서 궤를 열어보니 남자아이 하나가 누워 있다가 곧 일어났다. 그 일로 인하여 '알지'라고 이름하니 이는 우리말로 어린이를 뜻한다. 이 아이를 안고 궁궐로 돌아오니 새와 짐승들이 서로 따르고 기뻐하였다. 왕은 좋은 날을 받아 태자로 책봉하였으나 파사(婆裟)에게 왕위를 사양했다. 금궤에서 나왔다고 하여 성을 김씨로 했다. 알지는 숙한을 낳고 숙한(熟漢)은 아도(阿都)를 낳고, 아도는 수류(首留)를 낳고 수류는 욱부(郁部)를 낳고, 욱부는 구도(俱道)를 낳고 구도는 미추(未鄒)를 낳았다. 미추가 왕위에 오르니 신라의 김씨는 알지로부터 시작되었다.

〈삼국사기〉와 〈삼국유사〉의 기록에 따르면, 신라의 왕통은 박씨·석씨·김씨의 세력에 의해 교대로 이루어졌으며, 그 시조는 각기 혁거세·탈해·알지였다고 한다. 이중에서 〈혁거세신화〉와 〈알지신화〉는 비슷한 면이 많이 있다. 알지의 내력을 말하는 위의 이야기에서 황금궤는 혁거세가 나왔다는 알과 상통하며, 흰 닭이 울었다는 것 역시 혁거세처럼 하늘에서 내려왔다는 암시이다. 다만 혁거세가 알의 형상으로 강림하는 데 비해, 알지는 인간의 모습을 하고 하늘에서 내려왔다는 차이가 있다.〈김알지신화〉의 내용을 역사적으로 풀이해 보면, 여러 가지 해석이 있겠지만 박·석 양(兩)씨에 비해 그 비중이 커지게 된 김씨 부족이 그들의 토템인 닭과 연결시켜 자신들의 조상을 신격화한 것으로 보인다. 

 


[ ] [ 위로 ] [ 단군신화 ] [ 전우치전 ] [ 해모수신화 ] [ 김알지 ] [ 금우태자전 ] [ 삼자원종기 ] [ 박혁거세 ]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 뒤로 ] [ ] [ 위로 ] [ 다음 ]

 
 

Jesusi.com Homepage



This page was last modified 2001/05/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