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susi.com Homepage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뒤로 ]  ] 위로 ]

 
 

구약 외경(舊約外經)


(Old Testament Apocrypha)

 
   
 

벨과용(Bel and the Dragon)

마카베오 2(2 Maccabees)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 Maccabees

마카베오 1

1Mac.13

[1] Simon heard that Trypho had assembled a large army to invade the land of Judah and destroy it,
[2] and he saw that the people were trembling and fearful. So he went up to Jerusalem, and gathering the people together
[3] he encouraged them, saying to them, "You yourselves know what great things I and my brothers and the house of my father have done for the laws and the sanctuary; you know also the wars and the difficulties which we have seen.
[4] By reason of this all my brothers have perished for the sake of Israel, and I alone am left.
[5] And now, far be it from me to spare my life in any time of distress, for I am not better than my brothers.
[6] But I will avenge my nation and the sanctuary and your wives and children, for all the nations have gathered together out of hatred to destroy us."
[7] The spirit of the people was rekindled when they heard these words,
[8] and they answered in a loud voice, "You are our leader in place of Judas and Jonathan your brother.
[9] Fight our battles, and all that you say to us we will do."
[10] So he assembled all the warriors and hastened to complete the walls of Jerusalem, and he fortified it on every side.
[11] He sent Jonathan the son of Absalom to Joppa, and with him a considerable army; he drove out its occupants and remained there.
[12] Then Trypho departed from Ptolemais with a large army to invade the land of Judah, and Jonathan was with him under guard.
[13] And Simon encamped in Adida, facing the plain.
[14] Trypho learned that Simon had risen up in place of Jonathan his brother, and that he was about to join battle with him, so he sent envoys to him and said,
[15] "It is for the money that Jonathan your brother owed the royal treasury, in connection with the offices he held, that we are detaining him.
[16] Send now a hundred talents of silver and two of his sons as hostages, so that when released he will not revolt against us, and we will release him."
[17] Simon knew that they were speaking deceitfully to him, but he sent to get the money and the sons, lest he arouse great hostility among the people, who might say,
[18] "Because Simon did not send him the money and the sons, he perished."
[19] So he sent the sons and the hundred talents, but Trypho broke his word and did not release Jonathan.
[20] After this Trypho came to invade the country and destroy it, and he circled around by the way to Adora. But Simon and his army kept marching along opposite him to every place he went.
[21] Now the men in the citadel kept sending envoys to Trypho urging him to come to them by way of the wilderness and to send them food.
[22] So Trypho got all his cavalry ready to go, but that night a very heavy snow fell, and he did not go because of the snow. He marched off and went into the land of Gilead.
[23] When he approached Baskama, he killed Jonathan, and he was buried there.
[24] Then Trypho turned back and departed to his own land.
[25] And Simon sent and took the bones of Jonathan his brother, and buried him in Modein, the city of his fathers.
[26] All Israel bewailed him with great lamentation, and mourned for him many days.
[27] And Simon built a monument over the tomb of his father and his brothers; he made it high that it might be seen, with polished stone at the front and back.
[28] He also erected seven pyramids, opposite one another, for his father and mother and four brothers.
[29] And for the pyramids he devised an elaborate setting, erecting about them great columns, and upon the columns he put suits of armor for a permanent memorial, and beside the suits of armor carved ships, so that they could be seen by all who sail the sea.
[30] This is the tomb which he built in Modein; it remains to this day.
[31] Trypho dealt treacherously with the young king Antiochus; he killed him
[32] and became king in his place, putting on the crown of Asia; and he brought great calamity upon the land.
[33] But Simon built up the strongholds of Judea and walled them all around, with high towers and great walls and gates and bolts, and he stored food in the strongholds.
[34] Simon also chose men and sent them to Demetrius the king with a request to grant relief to the country, for all that Trypho did was to plunder.
[35] Demetrius the king sent him a favorable reply to this request, and wrote him a letter as follows,
[36] "King Demetrius to Simon, the high priest and friend of kings, and to the elders and nation of the Jews, greeting.
[37] We have received the gold crown and the palm branch which you sent, and we are ready to make a general peace with you and to write to our officials to grant you release from tribute.
[38] All the grants that we have made to you remain valid, and let the strongholds that you have built be your possession.
[39] We pardon any errors and offenses committed to this day, and cancel the crown tax which you owe; and whatever other tax has been collected in Jerusalem shall be collected no longer.
[40] And if any of you are qualified to be enrolled in our bodyguard, let them be enrolled, and let there be peace between us."
[41] In the one hundred and seventieth year the yoke of the Gentiles was removed from Israel,
[42] and the people began to write in their documents and contracts, "In the first year of Simon the great high priest and commander and leader of the Jews."
[43] In those days Simon encamped against Gazara and surrounded it with troops. He made a siege engine, brought it up to the city, and battered and captured one tower.
[44] The men in the siege engine leaped out into the city, and a great tumult arose in the city.
[45] The men in the city, with their wives and children, went up on the wall with their clothes rent, and they cried out with a loud voice, asking Simon to make peace with them;
[46] they said, "Do not treat us according to our wicked acts but according to your mercy."
[47] So Simon reached an agreement with them and stopped fighting against them. But he expelled them from the city and cleansed the houses in which the idols were, and then entered it with hymns and praise.
[48] He cast out of it all uncleanness, and settled in it men who observed the law. He also strengthened its fortifications and built in it a house for himself.
[49] The men in the citadel at Jerusalem were prevented from going out to the country and back to buy and sell. So they were very hungry, and many of them perished from famine.
[50] Then they cried to Simon to make peace with them, and he did so. But he expelled them from there and cleansed the citadel from its pollutions.
[51] On the twenty-third day of the second month, in the one hundred and seventy-first year, the Jews entered it with praise and palm branches, and with harps and cymbals and stringed instruments, and with hymns and songs, because a great enemy had been crushed and removed from Israel.
[52] And Simon decreed that every year they should celebrate this day with rejoicing. He strengthened the fortifications of the temple hill alongside the citadel, and he and his men dwelt there.
[53] And Simon saw that John his son had reached manhood, so he made him commander of all the forces, and he dwelt in Gazara.

 

13 장

[1]그 때 시몬은 트리폰이 유다의 땅을 침입하여 그 백성을 전멸시키 려고 대군을 모았다는 소문을 들었다.
[2]
그리고 온 백성이 공포에 떨고 있는 것을 보고 예루살렘으로 올라 가 백성을 모아 놓고
[3]그들을 격려하면서 이렇게 말하였다. "나와 나의 형제들과 그리고 우리 가문이 율법과 성소를 수호하기 위해 모든 힘을 다한 사실과 우리가 치른 전쟁과 고통이 어떻하였는가는 여러분 자신이 잘 알고 있습니다.
[4]
나의 형제들은 모두 이스라엘을 위해 주었고 살아 남은 사람은 나 하나뿐입니다. 나는 지금 어떠한 어려움을 당한다 하더라도 절대로 내 목숨을 아끼지 않을 것입니다.
[5]
나는 내 형제에 비해 조금도 나은 점이 없습니다. 그러나 언제 어려움을 당하더라도 내 목숨을 결코 아끼지 않겠습니다.
[6]
나는 내 민족과 성소를 위하여 그리고 여러분의 처자를 위하여 원수를 갚을 것입니다. 모든 이방인들이 지금 우리를 없애 버리려고 증오심에 불타 모여 있습니다."
[7]
이 말을 듣고 백성의 사기는 또다시 높아졌다.
[8]
그래서 백성은 큰 소리로 대답하였다. "당신은 당신 동생 유다와, 요나단의 대를 이은 우리들의 지도자입니다.
[9]
그러니 우리의 지휘자가 되어 싸워 주십시오. 당신의 명령이라면 무조건 복종하겠습니다."
[10]
시몬은 모든 전투원을 소집, 예루살렘성의 수축을 급히 완성하고 예루살렘 둘레의 방비를 튼튼히 하였다.
[11]
그리고 압살롬의 아들 요나단에게 많은 군대를 주어 요빠로 파견하였다. 요나단은 요빠의 주민들을 모두 쫓아 내고 그 곳에 주둔하였다.
[12]
마침내 트리폰은 유다 땅을 침공하려고 대군을 이끌고 프톨레마이스를 출발하였다. 트리폰은 포로가 된 요나단을 데리고 갔다.
[13]
이에 맞서 시몬은 평야를 향하여 아디다에 진을 쳤다.
[14]
트리폰은 시몬이 그의 동생 요나단 대신 들고 일어나 자기와 전쟁을 하려 하는 것을 알고 시몬에게 사신을 보내어 다음과 같이 말하였다.
[15]"
네 동생 요나단은 그 직책상 왕의 금고에 돈을 바쳐야 하는데 그 돈 대문에 우리에게 붙잡혀 있다.
[16]
그러니 지금 은전 백 달란트를 가져오라. 그리고 요나단이 석방되었을 때 우리에게 반항하지못하도록 그의 아들 둘을 인질로 보내라. 그러면 그를 석방시켜 주리라."
[17]
시몬은 그의 말이 속임수라는 것을 알았지만 백성들에게 큰 원한을 살까 두려워서 돈과 아이들을 데려 오라고 사람을 보냈다.
[18]
그는 자기가 돈과 아이들을 트리폰에게 보내지 않았기 때문에 요나단이 죽었다고 하는 원망을 듣기 싫었던 것이다.
[19]
결국 시몬은 아이들과 돈 백 달란트를 보냈다. 그러나 트리폰의 말은 거짓말이었고 요나단은 석방되지 않았다.
[20]
그 다음 트리폰은 유다 나라를 침공하여 없애 버리려고 출격하였다. 그는 아도라라는 곳으로 해서 길을 돌아 갔다. 그러나 시몬과 그의 군대는 트리폰이 가는 곳이며 어디든지 따라 가서 침공을 막았다.
[21]
그런데 예루살렘 요새 안에 있는 자들이 트리폰에게 사람을 보내어 광야를 거쳐 자기들에게 올 것과 식량을 보내 줄 것을 독촉했다.
[22]
트리폰은 자기의 전 기병대를 출동시키려고 준비했지만 마침 그 날 밤 폭설이 내려 기병대는 출동할 수가 없었다. 트리폰은 그 곳을 떠나 길르앗 지방으로 갔다.
[23]
그는 바스카마 가까이 이르러 요나단을 죽여 그 땅에 묻고
[24]군대를 돌려 자기 땅으로 돌아 갔다.
[25]
시몬은 사람을 보내어 동생 요나단의 유골을 가져오게 하여 그것을 조상들의 도시인 모데인에 묻었다.
[26]
온 이스라엘 사람이 몹시 통곡하며 그의 죽음을 여러 날 동안 슬퍼하였다.
[27]
시몬은 자기 아버지와 형제들의 무덤 위에 앞뒤를 매끈하게 간 돌로 기념비를 높이 세워 먼 데서도 볼 수 있게 하였다.
[28]
그리고 부모와 그의 형제 넷을 기념하는 피라밋 일곱 개를 만들어 쌍쌍이 마주 세워 놓았다.
[29]
그리고는 그 주위에 큰 기둥들을 세우고 그 기둥 꼭대기에 영원한 기념물로 여러 가지 전리품을 장식하고 그 전리품 곁에는 배를 조각하여 붙여 놓았다. 그래서 바다를 향해하는 사람들은 모두 그것을 볼 수가 있었다.
[30]
모데인에 세운 이 묘소는 오늘날까지 남아 있다.
[31]
트리폰은 어린 왕 안티오쿠스에게 반역하여 끝내 그를 죽여 버렸다.
[32]
그리고는 그의 대를 이어 스스로 왕이 되고 아시아 왕의 왕관을 썼다. 그 후 온 나라를 크게 어지럽혔다.
[33]
한편 시몬은 유다 나라의 여러 곳에 요새를 구축하고 그 주위에 높은 탑과 큰 성벽을 쌓았으며 성문을 달고 빗장으로 단단히 잠근 후 요새 안에 식량을 저축하였다.
[34]
시몬은 또 한 사람을 뽑아 데메드리오왕에게 보내어 트리폰이 온갖 약탈을 자행한 사실을 고하면서 세금을 면제해 달라고 탄원하였다.
[35]
데메드리오왕은 그 탄원에 답하여 시몬에게 다음과 같은 편지를 써 보냈다.
[36]"
나 데메드리오왕이 대사제이며 왕들의 친구인 시몬과 원로들과 유다의 국민 모두에게 인사합니다.
[37]
귀하가 보낸 황금관과 종려나무가지를 잘 받았습니다. 나는 여러분과 완전한 화평을 맺고 또 여러분에게 세금을 면제하는 허가는 내리기 위해 나의 관리들에게 편지를 써 보내는 바입니다.
[38]
내가 전에 여러분에게 허가한 것은 지금도 유효합니다. 그리고 여러분들이 세운 요새는 다 여러분의 것이라는 것을 인정합니다.
[39]
여러분들이 오늘날까지 범한 어떠한 과실이나 범죄라도 나는 그것을 용서하며 여러분들의 빚으로 남아 있는 왕관세도 모두 면제하고 그 밖의 예루살렘에서 징수하던 다른 어떠한 세금도 이제부터는 받지 낳겠습니다.
[40]
여러분들 중에서 혹시 나의 친위대에 편입할 만한 사람이 있으면 입대하도록 하십시오. 여러분들에게 평화 있기를 빕니다.
[41]
백 칠십 년에 이스라엘은 이방인의 모든 속박에서 벗어났다.
[42]
그리고 이스라엘 민족은 그들의 공문서와 계약서에 "유다인의 대사제이며 사령관이며 지도자인 시몬 제일 년" 이라고 쓰기 시작하였다.
[43]
그 무렵 시몬은 게젤 요새를 향하여 진을 치고 군대를 그 요새 주위에 배치, 성을 공격하는 기구를 만들어 요새 가까이에 장치하였다. 그리고 요새의 탑 하나를 맹렬히 공격하여 점령하였다.
[44]
병사들은 성을 공격하는 기구를 타고 올라 가 성 안으로 돌격해 들어 갔다. 성 안은 일대 수라장이 되었다.
[45]
성 사람들은 모두 처자를 데리고 성벽 위로 올라가 옷을 찢으며 큰 소리로 시몬에게 화평을 청하였다.
[46]"
우리가 저지른 악행을 벌하지 마시고, 자비를 베풀어 주시오."
[47]
시몬은 그들의 청을 들어 주고 전투를 중지시켰다. 그리고는 주민들을 그 성에서 내쫓고 우상을 모셨던 집을 깨끗이 한 다음 찬미와 감사의 노래를 부르며 입성했다.
[48]
그는 온갖 부정한 물건을 다 성 밖으로 던져 버리고 오직 율법을 지키는 자만을 그 곳에 살게 하였다. 그리고는 그 성의 방위를 굳건히 하고 자기가 살 집을 그 안에 지었다.
[49]
그 동안 예루살렘 요새 안에 있던 자들은 시골을 왕래하면서 물건을 사고 파는 것이 금지되어 있었기 때문에 몹시 굶주려 많은 사람이 굶어 죽었다.
[50]
그들은 소리를 지르며 시몬에게 화평을 청하였다. 시몬은 그 요청을 받아 들였다. 그리고 그들을 요새에서 추방하고 요새의 온갖 더러운 것을 치워 깨끗이 했다.
[51]
백 칠십 일년 이월 이십 삼일에 유다인들은 종려나무 가지를 흔들며 환호소리도 드높게 비파와 꽹과리와 거문고소리에 맞춰 찬미와 노래를 부르면서 요새 안으로 들어왔다. 민족의 큰 적이 참패를 당하고 이스라엘 땅 밖으로 쫓겨 간 것을 축하하는 축하하는 것이었다.
[52]
시몬은 매년 이 날을 경축일로 정하였다. 그리고 요새 가까이 있는 성전 산의 방비를 더욱 굳히고 부하들과 함께 그 안에 살았다.
[53]
시몬은 자기 아들 요한이 성인이 된 것을 보고 그를 모든 군대의 사령관으로 임명했다. 요한은 게젤에 주둔하였다.

 

1Mac.14

[1] In the one hundred and seventy-second year Demetrius the king assembled his forces and marched into Media to secure help, so that he could make war against Trypho.
[2] When Arsaces the king of Persia and Media heard that Demetrius had invaded his territory, he sent one of his commanders to take him alive.
[3] And he went and defeated the army of Demetrius, and seized him and took him to Arsaces, who put him under guard.
[4] The land had rest all the days of Simon.
He sought the good of his nation;
his rule was pleasing to them,
as was the honor shown him, all his days.
[5] To crown all his honors he took Joppa for a harbor,
and opened a way to the isles of the sea.
[6] He extended the borders of his nation,
and gained full control of the country.
[7] He gathered a host of captives;
he ruled over Gazara and Beth-zur and the citadel,
and he removed its uncleanness from it;
and there was none to oppose him.
[8] They tilled their land in peace;
the ground gave its increase,
and the trees of the plains their fruit.
[9] Old men sat in the streets;
they all talked together of good things;
and the youths donned the glories and garments of war.
[10] He supplied the cities with food,
and furnished them with the means of defense,
till his renown spread to the ends of the earth.
[11] He established peace in the land,
and Israel rejoiced with great joy.
[12] Each man sat under his vine and his fig tree,
and there was none to make them afraid.
[13] No one was left in the land to fight them,
and the kings were crushed in those days.
[14] He strengthened all the humble of his people;
he sought out the law,
and did away with every lawless and wicked man.
[15] He made the sanctuary glorious,
and added to the vessels of the sanctuary.
[16] It was heard in Rome, and as far away as Sparta, that Jonathan had died, and they were deeply grieved.
[17] When they heard that Simon his brother had become high priest in his place, and that he was ruling over the country and the cities in it,
[18] they wrote to him on bronze tablets to renew with him the friendship and alliance which they had established with Judas and Jonathan his brothers.
[19] And these were read before the assembly in Jerusalem.
[20] This is a copy of the letter which the Spartans sent: "The rulers and the city of the Spartans to Simon the high priest and to the elders and the priests and the rest of the Jewish people, our brethren, greeting.
[21] The envoys who were sent to our people have told us about your glory and honor, and we rejoiced at their coming.
[22] And what they said we have recorded in our public decrees, as follows, `Numenius the son of Antiochus and Antipater the son of Jason, envoys of the Jews, have come to us to renew their friendship with us.
[23] It has pleased our people to receive these men with honor and to put a copy of their words in the public archives, so that the people of the Spartans may have a record of them. And they have sent a copy of this to Simon the high priest.'"
[24] After this Simon sent Numenius to Rome with a large gold shield weighing a thousand minas, to confirm the alliance with the Romans.
[25] When the people heard these things they said, "How shall we thank Simon and his sons?
[26] For he and his brothers and the house of his father have stood firm; they have fought and repulsed Israel's enemies and established its freedom."
[27] So they made a record on bronze tablets and put it upon pillars on Mount Zion. This is a copy of what they wrote: "On the eighteenth day of Elul, in the one hundred and seventy-second year, which is the third year of Simon the great high priest,
[28] in Asaramel, in the great assembly of the priests and the people and the rulers of the nation and the elders of the country, the following was proclaimed to us:
[29] "Since wars often occurred in the country, Simon the son of Mattathias, a priest of the sons of Joarib, and his brothers, exposed themselves to danger and resisted the enemies of their nation, in order that their sanctuary and the law might be perserved; and they brought great glory to their nation.
[30] Jonathan rallied the nation, and became their high priest, and was gathered to his people.
[31] And when their enemies decided to invade their country and lay hands on their sanctuary,
[32] then Simon rose up and fought for his nation. He spent great sums of his own money; he armed the men of his nation's forces and paid them wages.
[33] He fortified the cities of Judea, and Beth-zur on the borders of Judea, where formerly the arms of the enemy had been stored, and he placed there a garrison of Jews.
[34] He also fortified Joppa, which is by the sea, and Gazara, which is on the borders of Azotus, where the enemy formerly dwelt. He settled Jews there, and provided in those cities whatever was necessary for their restoration.
[35] "The people saw Simon's faithfulness and the glory which he had resolved to win for his nation, and they made him their leader and high priest, because he had done all these things and because of the justice and loyalty which he had maintained toward his nation. He sought in every way to exalt his people.
[36] And in his days things prospered in his hands, so that the Gentiles were put out of the country, as were also the men in the city of David in Jerusalem, who had built themselves a citadel from which they used to sally forth and defile the environs of the sanctuary and do great damage to its purity.
[37] He settled Jews in it, and fortified it for the safety of the country and of the city, and built the walls of Jerusalem higher.
[38] "In view of these things King Demetrius confirmed him in the high priesthood,
[39] and he made him one of the king's friends and paid him high honors.
[40] For he had heard that the Jews were addressed by the Romans as friends and allies and brethren, and that the Romans had received the envoys of Simon with honor.
[41] "And the Jews and their priests decided that Simon should be their leader and high priest for ever, until a trustworthy prophet should arise,
[42] and that he should be governor over them and that he should take charge of the sanctuary and appoint men over its tasks and over the country and the weapons and the strongholds, and that he should take charge of the sanctuary,
[43] and that he should be obeyed by all, and that all contracts in the country should be written in his name, and that he should be clothed in purple and wear gold.
[44] "And none of the people or priests shall be permitted to nullify any of these decisions or to oppose what he says, or to convene an assembly in the country without his permission, or to be clothed in purple or put on a gold buckle.
[45] Whoever acts contrary to these decisions or nullifies any of them shall be liable to punishment."
[46] And all the people agreed to grant Simon the right to act in accord with these decisions.
[47] So Simon accepted and agreed to be high priest, to be commander and ethnarch of the Jews and priests, and to be protector of them all.
[48] And they gave orders to inscribe this decree upon bronze tablets, to put them up in a conspicuous place in the precincts of the sanctuary,
[49] and to deposit copies of them in the treasury, so that Simon and his sons might have them.

 

14 장

[1]백 칠십 이년에 데메드리오 왕은 군대를 소집하여 트리폰과 싸우려고 메대로 가서 원조를 청하였다.
[2]
페르샤와 메대의 왕 아르사케스는 데메드리오가 자기 영토 안에 들어 온 것을 알고 그를 생포하라고 장군 하나를 보냈다.
[3]
그 장군은 출격하여 데메드리오의 군대를 무찌르고 그를 붙잡아 아르사케스에게로 데리고 왔다. 아르사케스는 데메드리오를 감금해 버렸다.
[4]
시몬이 다스리는 동안, 유다 나라에는 하루도 평온하지 않은 날이 없었다. 그가 마음 쓴 것은 자기 민족의 행복뿐이었고 날마다 백성들은 그의 권위와 영광을 환영하고 기뻐하였다.
[5]
그는 요빠를 취하여 자기 항구로 만들었고 여러 섬에 이르는 해로를 터놓아 그 영광이 더욱더 빛났다.
[6]
그는 나라의 영토를 넓혔고 온 나라를 안전하게 다스렸다.
[7]
많은 포로들을 붙잡아 왔고 게젤과 벳술과 예루살렘 요새를 지배하고 그 곳에서 불결한 모든 것을 취워 버렸다. 아무도 그에게 대항하는 자는 없었다.
[8]
백성은 평화롭게 자기 땅을 가꾸었고 땅은 많은 곡식을 내었으며 평지의 나무들도 많은 열매를 맺었다.
[9]
노인들은 거리에 나와 앉아 이야기꽃을 피우며 태평세월을 구가하였고 젊은이들은 화려한 군복을 입고 있었다.
[10]
시몬은 여러 도시에 식량을 공급하고 무기를 공급하여 방위를 튼튼히 했다.
[11]
그는 이 나라에 평화를 가져왔고 이스라엘에는 기쁨이 넘쳐 흘렀다.
[12]
사람마다 자기의 포도나무와 무화과나무 아래 앉았으며 그들의 마음을 괴롭힐 자는 아무도 없었다.
[13]
모든 원수들이 그 땅에서 자취를 감추었고 그 시대의 모든 왕들도 멸망되었다.
[14]
시몬은 백성들 가운데 보잘 것 없는 자들에게 힘을 북돋아 주었고 스스로는 율법을 엄수하면서, 율법을 저버린 자들과 악한들을 모두 없애 버렸다.
[15]
성전을 아름답게 꾸미고 기물들을 많이 갖추어 놓았다.
[16]
요나단이 죽었다는 소식이 로마와 스파르타에 전하여지자 그 곳 사람들은 몹시 슬퍼하였다.
[17]
그들은 요나단의 형 시몬이 자기 동생 대신 대사제가 되어 자기 나라와 여러 도시들을 다스리고 있다는 소식을 듣고
[18]그의 동생인 유다, 요나단과 맺었던 우호동맹을 갱신하고자 계약문을 놋쇠판에 새겨 보냈다.
[19]
그 계약문은 예루살렘에 모인 모든 회중앞에서 낭독되었는데
[20]다음은 스파르타 사람들이 보내 온 서한의 내용이다. "스파르타의 지도자들과 온 시민이 형제국인 유다의 대사제 시몬과 원로들과 사제들과 그 밖의 온 국민에게 인사합니다.
[21]
여러분이 우리 국민에게 보낸 사신들은 여러분들의 영광과 영예에 관한 이야기를 들려 주었습니다. 우리는 그들의 내방을 기뻐하였고
[22]그들이 말하는 대로 우리의 공문서에 다음과 같이 기록하였습니다. '유다의 사신 안티오쿠스의 아들 누메니우스와 야손의 아들 안티파텔은 우리와의 우호관계를 갱신하기 위하여 우리에게 왔다.
[23]
온 국민은 기쁜 마음으로 예의를 갖추 이 사신들을 환영하고, 그들이 말한 내용을 기록하여 국가의 보존문궤 속에 넣어 스파르타 국민으로 하여금 항상 기억하도록 하였다. 그리고 스파르타는 대사제 시몬에게도 이 사본을 만들어 써 보내는 바이다.'"
[24]
그 후 시몬은 로마 사람들과의 동맹을 굳히기 위해서 누메니우스에게 무게가 천 미나 되는 큰 황금방패를 들려 로마로 보냈다.
[25]
유다 백성은 이 소식을 듣고 이렇게 말하였다. "시몬과 그의 아들들에게 어떻게 감사해야 할 지 모르겠구나.
[26]
그의 형제들과 일가는 조금도 굴하지 않고 이스라엘의 적과 싸워 그들을 격퇴시키고 자유를 쟁취하였다." 이렇게 말하고 그들은 놋쇠판에 계약문을 여러 개 새겨 그것을 시온 산에 있는 여러 기념비에 붙여 놓았는데,
[27]
그 내용은 다음과 같다. "백 칠십 이년 즉 대사제 시몬의 제삼 년 엘룰월 십 팔일 아사라멜에서
[28]제관들과 백성들과 백성의 지도자들과 나라의 원로들이 성대하게 모인 가운데 다음과 같은 사항이 공포되었다.
[29]
이 나라에 전쟁이 여러 번 있었지만 요아립 가문의 한 사제 마따디아의 아들 시몬과 그 형제들은 성전과 율법을 지키기 위하여 위험을 무릅쓰고 나라의 원수들과 대항하여 이 나라에 큰 영광을 가져다 주었다.
[30]
요나단은 백성들을 일치단결 시키고 백성의 대사제가 되었다가 마침내 죽어 자기 조상들에게로 돌아 갔다.
[31]
원수들이 이 나라를 침공하여 성소에 손을 대려고 했을 때
[32]시몬은 결연히 일어나서 나라를 위하여 싸웠으며 자기의 막대한 재산을 다 바쳐 이 나라의 군대를 무장시키고 그들에게 봉급을 주었다.
[33]
또 유다 나라의 여러 도시들과 국경에 있는 벳술의 방비를 견고히 하였다. 벳술은 전부터 적군의 무기고가 있던 곳이다. 그는 여기에 유다인 수비대를 배치시켰다.
[34]
그는 또한 해안도시 요빠와 전부터 적이 살고 있던 아조토에 인접한 게젤시를 요새화하였다. 그리고는 그 곳에 유다인들을 정주 시켰고 그 모든 도시를 부흥시키는 데 필요한 것을 공급하였다.
[35]
유다 백성은 시몬의 애국심과 나라의 영광을 빛내려는 갸륵한 마음을 보고 그를 자기들의 영도자, 대사제로 모셨다. 그들은 시몬이 자기들을 공정하게 다스렸고 나라에 대한 충성심을 보였으며, 나라의 명예를 높이기 위해 전심전력한 것을 알고 있었던 것이다.
[36]
이방인들이 이 나라를 침략하였고 심지어 다윗의 도시 예루살렘도 공략하여 그 곳에 요새를 구축하고 그 요새에서 나와 성소 주위를 더럽히며 성역을 몹시 어지럽히고 있었다. 그런데 시몬은 그의 생시에 탁월한 영도력을 발휘하여 이런 자들을 몰아 내는 데 성공하였다.
[37]
이방인들이 쫓겨 난 그 요새 안에다 시몬은 유다인 군인들을 배치하고 유다 지방과 예루살렘을 지키기 위해 진지를 구축하는 한편 예루살렘의 성벽을 더욱 높이 쌓아 올렸다.
[38]
그 결과 데메드리오왕은 그를 대사제로 인준하고
[39]자기 친구의 한 사람으로 삼았으며 그에게 최고 영예를 주었다.
[40]
왕은 로마인들이 유다인들을 친구, 동맹자, 형제라고 부른 사실과 시몬의 사신들을 후하게 환대했다는 사실을 들은 바 있었던 것이다.
[41]
그러므로 유다 국민과 사제는 다음과 같이 결정하였다. 진정한 예언자가 나타날 대까지 우리는 시몬을 영구적인 영도자, 대사제로 삼는다.
[42]
시몬은 유다 국민을 다스리는 통치자가 되어 성전을 관리하고 온 국민의 활동을 감독하며 나라와 무기와 요새를 장악할 것이다
[43]온 국민은 시몬에게 복종하여야 한다. 나라의 모든 문서는 시몬의 이름으로 처결되어야 한다. 시몬은 자색왕복을 입고 황금장식물로 단장할 권한이 있다.
[44]
국민이나 사제중 어느 누구도 이 결정의 어느 하나 무효로 만들 수 없으며 시몬의 동의 없이 나라에서 어떠한 회의도 소집할 수 없고 자색왕복을 입을 수도 없다.
[45]
이러한 규정 중 하나라도 어기거나 반대하는 자는 누구든지 벌을 받을 것이다.
[46]
우리 국민은 이러한 결정을 집행할 권한을 시몬에게 부여하는 데 찬성하였으며
[47]시몬은 대사제가 될 것을 수락하였고 유다 국민과 사제들의 통치자이며 수령으로서 최고의 권한을 가지고 만백성을 다스릴 것에 동의하였다."
[48]
이 비문을 놋쇠판에 새겨 성전 경내에서도 돋보이는 곳에 붙여 두기로 결정하였다.
[49]
그리고 그 사본을 만들어서 시몬과 그의 아들들이 언제든지 볼 수 있도록 성전 금고 속에 보관하였다.

 

1Mac.15

[1] Antiochus, the son of Demetrius the king, sent a letter from the islands of the sea to Simon, the priest and ethnarch of the Jews, and to all the nation;
[2] its contents were as follows: "King Antiochus to Simon the high priest and ethnarch and to the nation of the Jews, greeting.
[3] Whereas certain pestilent men have gained control of the kingdom of our fathers, and I intend to lay claim to the kingdom so that I may restore it as it formerly was, and have recruited a host of mercenary troops and have equipped warships,
[4] and intend to make a landing in the country so that I may proceed against those who have destroyed our country and those who have devastated many cities in my kingdom,
[5] now therefore I confirm to you all the tax remissions that the kings before me have granted you, and release from all the other payments from which they have released you.
[6] I permit you to mint your own coinage as money for your country,
[7] and I grant freedom to Jerusalem and the sanctuary. All the weapons which you have prepared and the strongholds which you have built and now hold shall remain yours.
[8] Every debt you owe to the royal treasury and any such future debts shall be canceled for you from henceforth and for all time.
[9] When we gain control of our kingdom, we will bestow great honor upon you and your nation and the temple, so that your glory will become manifest in all the earth."
[10] In the one hundred and seventy-fourth year Antiochus set out and invaded the land of his fathers. All the troops rallied to him, so that there were few with Trypho.
[11] Antiochus pursued him, and he came in his flight to Dor, which is by the sea;
[12] for he knew that troubles had converged upon him, and his troops had deserted him.
[13] So Antiochus encamped against Dor, and with him were a hundred and twenty thousand warriors and eight thousand cavalry.
[14] He surrounded the city, and the ships joined battle from the sea; he pressed the city hard from land and sea, and permitted no one to leave or enter it.
[15] Then Numenius and his companions arrived from Rome, with letters to the kings and countries, in which the following was written:
[16] "Lucius, consul of the Romans, to King Ptolemy, greeting.
[17] The envoys of the Jews have come to us as our friends and allies to renew our ancient friendship and alliance. They had been sent by Simon the high priest and by the people of the Jews,
[18] and have brought a gold shield weighing a thousand minas.
[19] We therefore have decided to write to the kings and countries that they should not seek their harm or make war against them and their cities and their country, or make alliance with those who war against them.
[20] And it has seemed good to us to accept the shield from them.
[21] Therefore if any pestilent men have fled to you from their country, hand them over to Simon the high priest, that he may punish them according to their law."
[22] The consul wrote the same thing to Demetrius the king and to Attalus and Ariarathes and Arsaces,
[23] and to all the countries, and to Sampsames, and to the Spartans, and to Delos, and to Myndos, and to Sicyon, and to Caria, and to Samos, and to Pamphylia, and to Lycia, and to Halicarnassus, and to Rhodes, and to Phaselis, and to Cos, and to Side, and to Aradus and Gortyna and Cnidus and Cyprus and Cyrene.
[24] They also sent a copy of these things to Simon the high priest.
[25] Antiochus the king besieged Dor anew, continually throwing his forces against it and making engines of war; and he shut Trypho up and kept him from going out or in.
[26] And Simon sent to Antiochus two thousand picked men, to fight for him, and silver and gold and much military equipment.
[27] But he refused to receive them, and he broke all the agreements he formerly had made with Simon, and became estranged from him.
[28] He sent to him Athenobius, one of his friends, to confer with him, saying, "You hold control of Joppa and Gazara and the citadel in Jerusalem; they are cities of my kingdom.
[29] You have devastated their territory, you have done great damage in the land, and you have taken possession of many places in my kingdom.
[30] Now then, hand over the cities which you have seized and the tribute money of the places which you have conquered outside the borders of Judea;
[31] or else give me for them five hundred talents of silver, and for the destruction that you have caused and the tribute money of the cities, five hundred talents more. Otherwise we will come and conquer you."
[32] So Athenobius the friend of the king came to Jerusalem, and when he saw the splendor of Simon, and the sideboard with its gold and silver plate, and his great magnificence, he was amazed. He reported to him the words of the king,
[33] but Simon gave him this reply: "We have neither taken foreign land nor seized foreign property, but only the inheritance of our fathers, which at one time had been unjustly taken by our enemies.
[34] Now that we have the opportunity, we are firmly holding the inheritance of our fathers.
[35] As for Joppa and Gazara, which you demand, they were causing great damage among the people and to our land; for them we will give you a hundred talents." Athenobius did not answer him a word,
[36] but returned in wrath to the king and reported to him these words and the splendor of Simon and all that he had seen. And the king was greatly angered.
[37] Now Trypho embarked on a ship and escaped to Orthosia.
[38] Then the king made Cendebeus commander-in-chief of the coastal country, and gave him troops of infantry and cavalry.
[39] He commanded him to encamp against Judea, and commanded him to build up Kedron and fortify its gates, and to make war on the people; but the king pursued Trypho.
[40] So Cendebeus came to Jamnia and began to provoke the people and invade Judea and take the people captive and kill them.
[41] He built up Kedron and stationed there horsemen and troops, so that they might go out and make raids along the highways of Judea, as the king had ordered him.

15 장

[1]데메드리오왕의 아들 안티오쿠스가 해외에서 유다의 사제이며 수령인 시몬과 온 유다 국민에게 편지를 보냈는데,
[2]
그 내용은 다음과 같다. "나 안티오쿠스왕이 사제이며 수령인 시몬과 유다 국민에게 인사를 드립니다.
[3]
내 조상들이 물려준 왕국이 몇몇 악질분자의 손에 넘어 갔으므로 나는 나라를 되찾아 잃어 버린 국권을 회복하고자 합니다. 그래서 나는 많은 용병을 모집하였고 군함을 마련하였습니다.
[4]
이제 내 나라를 망치고 나라 안의 많은 도시를 잿더미로 만든 자들에게 복수하기 위해 나는 그 나라에 상륙하고자 합니다.
[5]
그러므로 나는 선왕들이 당신에게 베풀어 준 모든 면세조치를 그대로 인정하며 또 당신에게 준 그 외의 모든 특권들도 그대로 인정하겠습니다.
[6]
당신 자신의 화폐를 만들어서 당신 나라 안에서 쓰는 것을 허락합니다.
[7]
예루살렘과 그 성전에는 간섭하지 않겠습니다. 당신이 마련한 모든 무기와 당신이 세워 장악하고 있는 모든 요새는 다치지 않겠습니다.
[8]
당신이 왕에게 바칠 현재와 미래의 모든 의무금들은 영원히 면제해 드리겠습니다.
[9]
우리가 나라를 되찾으면 우리는 당신과 당신의 국민과 성전에는 큰 영예를 드리겠고 당신들은 온 땅 위에서 명예를 떨치게 될 것입니다."
[10]
백 칠십 사년, 안티오쿠스는 그의 선조의 땅으로 쳐들어 갔다. 그 때 트리폰 쪽에 붙은 병사는 거의 없었고 모든 군대가 안티오쿠스왕을 따랐다.
[11]
트리폰은 안티오쿠스의 추격을 받아 바닷가의 도르로 도망쳤다.
[12]
트리폰은 많은 시련이 닥쳐 자기를 따르는 군인이 없어졌다는 것을 깨달았다.
[13]
안티오쿠스는 도르를 향해 보병 십 이만과 기병 팔천을 거느리고 진을 쳤다.
[14]
그는 도르시를 포위하고 그의 군함들을 연안을 따라 바투 다가 세워 아무도 드나들지 못하도록 해륙으로 그 도시를 봉쇄해 버렸다.
[15]
한편 누메니우스와 그의 일행은 여러 왕들과 여러 나라로 보내는 다음과 같은 편지를 가지고 로마를 떠났다.
[16]"
로마의 집정관인 나 루기오가 프톨레매오왕에게 인사를 드립니다.
[17]
우리들의 친구이며 동맹자인 유다인들의 사신 몇이 이전의 우호동맹을 갱신하겠다고 우리들을 찾아 왔습니다. 그들은 대사제인 시몬과 유다 국민들이 보낸 사람들로서
[18]무게가 천 미나 되는 황금 방패를 하나 가지고 왔습니다.
[19]
이에 우리는 여러 왕들과 여러 나라에 편지를 써, 유다인들을 해치지 말 것, 유다인들이나 그들의 도시나 지방과 싸움을 하지 말 것, 그리고 유다인들과 싸우는 자들을 돕지 말 것을 당부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20]
우리는 또 그들이 가져온 방패를 받기로 결정하였습니다.
[21]
그러므로 만일 유다 나라에서 악질분자 노릇을 하던 자들이 당신 나라에 피신하거든 대사제인 시몬에게 넘겨 그가 자기네 법대로 그들을 벌할 수 있도록 해 주시기 바랍니다."
[22]
집정관 루기오는 이와 같은 편지를 데메드리오왕, 아탈루스왕, 아리아라데스왕, 아르사케스왕에게 보내었고
[23]또 삼프사메스, 스파르타, 델로스, 민도스, 시시온, 카리아, 사모스, 밤필리아, 리키아, 하리카르나소스, 로도스, 바셀리스, 코스, 시데, 아리도스, 고르티나, 크니도스, 키프로스, 키레네 등 여러 나라에도 같은 편지를 보냈다.
[24]
또 그 편지의 사본을 대사제 시몬에게도 보냈다.
[25]
도르를 향해 진을 치고 있던 안티오쿠스왕은 군대와 자기가 만든 공격무기로 계속하여 그 도시를 공격했다. 그는 트리폰의 군대를 완전히 포위해서 한 사람도 들어 가지도 나가지도 못하게 만들었다.
[26]
시몬은 정예병 이천과 금은과 많은 장비를 보내어 안티오쿠스를 도왔다.
[27]
그러나 안티오쿠스는 시몬의 원조를 받기를 거절했다. 그뿐 아니라 안티오쿠스는 전에 시몬과 맺은 약속을 깨뜨리고 시몬과의 우의를 끊어 버렸다.
[28]
안티오쿠스는 그의 친구 아테노비우스를 시몬에게 보내어 다음과 같은 말을 전하게 했다. "그대는 지금 요빠와 게젤과 예루살렘의 요새를 점령하고 있는데 그것은 모두 내 왕국에 속한 도시들이오.
[29]
그대들은 그 여러 도시를 폐허로 만들었고 나라에 큰 해를 끼쳤으며 내 왕국의 여러 지방을 빼앗았소.
[30]
그러므로 그대들이 빼앗은 여러 도시를 내놓을 것이며, 또 유다 땅을 제외하고 그대들이 빼앗은 여러 지방에서 거둔 세금을 내놓시오.
[31]
그것이 싫거든 그대들이 끼친 파괴의 댓가로 은전 오백달란트를 더 지불하시오. 이것을 이행하지 않으면 우리는 그대들을 쳐부수러 가겠소."
[32]
안티오쿠스의 친구 아테노비우스는 예루살렘에 와서 시몬의 화려한 생활과 진열장에 가득찬 금은 기물과 수많은 시종들을 보고 깜짝 놀랐다. 그에게서 안티오쿠스왕의 전갈을 들은
[33]시몬은 이렇게 대답하였다. "우리는 외국땅을 한 치도 빼앗은 적이 없소. 우리가 차지한 것은 외국인의 재산이 아니고 우리 선조들로부터 물려받은 것이오. 다만 우리의 적들이 한 때 그것을 부당하게 차지했을 따름이오.
[34]
이제 때가 되어서 우리는 우리 조상들이 물려준 것을 지키게 되었소.
[35]
당신은 요빠와 게젤을 요구하는데 그 도시에 사는 사람들이 우리 백성과 우리 땅에 큰 해를 끼친 바 있으나 우리는 기꺼이 이러한 도시들의 댓가로 백 달란트를 지불할 용의가 있소."
[36]
아테노비우스는 아무 대답도 하지 않고 노해서 안티오쿠스왕에게로 돌아 갔다. 그가 시몬의 대답을 전하고 시몬의 화려한 생활과 그가 본 모든 것을 보고하자 왕은 화가 치솟아 어찌할 바를 몰랐다.
[37]
트리폰은 배를 타고 오르토시아로 도망쳤다.
[38]
왕은 켄데베우스를 해안 총사령관으로 임명하고 보병과 기병을 주었다.
[39]
왕은 켄데베우스에게 명령을 내려서 유다를 향해 진을 치게 하고케드론을 요새로 만들어서 그 성문을 굳게 방비하게 하였다. 왕은 그렇게 해서 유다 국민을 공격하려는 속셈이었다. 그러는 동안에 왕은 트리폰을 추격했다.
[40]
켄데베우스는 얌니아로 와서 사람들을 괴롭히고 유다로 진입하여 사람들을 사로잡고 학살하기 시작하였다.
[41]
케데베우스는 왕이 명령한 대로 케드론을 요새로 만들고 그 곳에 기병과 보병을 배치했다. 그래서 그들은 그 요새에서 나와 유다로 통하는 여러 길을 망볼 수 있게 되었다.

1Mac.16

[1] John went up from Gazara and reported to Simon his father what Cendebeus had done.
[2] And Simon called in his two older sons Judas and John, and said to them: "I and my brothers and the house of my father have fought the wars of Israel from our youth until this day, and things have prospered in our hands so that we have delivered Israel many times.
[3] But now I have grown old, and you by His mercy are mature in years. Take my place and my brother's, and go out and fight for our nation, and may the help which comes from Heaven be with you."
[4] So John chose out of the country twenty thousand warriors and horsemen, and they marched against Cendebeus and camped for the night in Modein.
[5] Early in the morning they arose and marched into the plain, and behold, a large force of infantry and horsemen was coming to meet them; and a stream lay between them.
[6] Then he and his army lined up against them. And he saw that the soldiers were afraid to cross the stream, so he crossed over first; and when his men saw him, they crossed over after him.
[7] Then he divided the army and placed the horsemen in the midst of the infantry, for the cavalry of the enemy were very numerous.
[8] And they sounded the trumpets, and Cendebeus and his army were put to flight, and many of them were wounded and fell; the rest fled into the stronghold.
[9] At that time Judas the brother of John was wounded, but John pursued them until Cendebeus reached Kedron, which he had built.
[10] They also fled into the towers that were in the fields of Azotus, and John burned it with fire, and about two thousand of them fell. And he returned to Judea safely.
[11] Now Ptolemy the son of Abubus had been appointed governor over the plain of Jericho, and he had much silver and gold,
[12] for he was son-in-law of the high priest.
[13] His heart was lifted up; he determined to get control of the country, and made treacherous plans against Simon and his sons, to do away with them.
[14] Now Simon was visiting the cities of the country and attending to their needs, and he went down to Jericho with Mattathias and Judas his sons, in the one hundred and seventy-seventh year, in the eleventh month, which is the month of Shebat.
[15] The son of Abubus received them treacherously in the little stronghold called Dok, which he had built; he gave them a great banquet, and hid men there.
[16] When Simon and his sons were drunk, Ptolemy and his men rose up, took their weapons, and rushed in against Simon in the banquet hall, and they killed him and his two sons and some of his servants.
[17] So he committed an act of great treachery and returned evil for good.
[18] Then Ptolemy wrote a report about these things and sent it to the king, asking him to send troops to aid him and to turn over to him the cities and the country.
[19] He sent other men to Gazara to do away with John; he sent letters to the captains asking them to come to him so that he might give them silver and gold and gifts;
[20] and he sent other men to take possession of Jerusalem and the temple hill.
[21] But some one ran ahead and reported to John at Gazara that his father and brothers had perished, and that "he has sent men to kill you also."
[22] When he heard this, he was greatly shocked; and he seized the men who came to destroy him and killed them, for he had found out that they were seeking to destroy him.
[23] The rest of the acts of John and his wars and the brave deeds which he did, and the building of the walls which he built, and his achievements,
[24] behold, they are written in the chronicles of his high priesthood, from the time that he became high priest after his father.

16 장

[1]시몬의 아들 요한은 게젤로부터 자기 아버지에게 가서 켄데베우스가 한 일을 알렸다.
[2]
그러자 시몬은 두 큰 아들 유다와 요한을 불러 놓고 이렇게 말하였다. "나와 나의 형제들과 우리 집안 사람들은 어려서부터 오늘까지 이스라엘을 위해서 많이 싸워 왔고 우리는 여러 번 승리하여 이스라엘을 구했다.
[3]
나는 이제 늙었지만 너희들은 하느님의 자비를 입어서 성인이 되었다. 그러므로 나와 나의 형제들의 자리를 이어 받아 나가서 우리 겨레를 위하여 싸워라. 하늘이 너희를 도와 주시기를 빈다.
[4]
요한은 이 말을 듣고 나라에서 병사 이만 명과 기병을 뽑았다. 그리고는 켄데베우스를 치러 출발하여 그 날 밤은 모데인에서 묵고
[5]다음날 일찌기 일어나 평야로 진군해 갔다. 거기에는 수많은 적의 보병과 기병이 그들과 대치하여 있었고 양군 사이에는 시내가 하나 가로 놓여 있었다.
[6]
요한과 그의 부하들은 적을 향해 진을 쳤다. 자기 부하들이 그 시내를 거너기를 두려워하는 것을 보고 요한은 앞장서서 시내를 건넜다. 이것을 보고 요한의 부하들도 모두 따라서 시내를 건넜다.
[7]
요한은 그의 보병을 두 부대로 나누고 그 사이에 기병을 배치하였다. 적의 기병수가 대단히 많았기 때문이었다.
[8]
그들이 일제히 나팔을 불자 켄데베우스와 그의 군대는 패주하였고 그 중 많은 적병이 부상을 당해 쓰러지고 나머지는 요새로 도망쳐 들어 갔다.
[9]
바로 그 대에 요한의 형 유다가 부상을 입었다. 그러나 요한은 추격을 계속하였다. 마침내 켄데베우스는 자기가 만든 요새 케드론까지 쫓겨 갔다.
[10]
적의 일부는 아조토 평야에 있는 여러 탑 속에 숨었으나 요한은 그 탑에 불을 질러 적병 약 이천 명을 죽였다. 그 후 요한은 유다로 안전하게 돌아 갔다.
[11]
아브보스의 아들 프톨레매오는 그 동안 예리고 평야의 사령관으로 임명받고 많은 금과 은을 가지고 있었다.
[12]
그는 대사제의 사위였던 것이다.
[13]
그러나 프톨레매오는 야심을 품고 나라를 자기 것으로 삼으려 했다. 그는 시몬과 그의 아들들을 없애 벌리 흉계를 꾸몄다.
[14]
시몬은 민정을 살피면서 유다의 여러 도시를 순시하고 있었다. 그러다가 시몬과 그의 아들 마따디아와 유다는 백 칠십 칠년 세바트월 즉 일월에 예리고로 내려갔다.
[15]
아브보스의 아들은 자기가 세운 도크라는 요새로 시몬 일행을 유인하여 자기 부하들을 몰래 숨겨 둔 방으로 맞아 들이고 주연을 베풀어 주었다.
[16]
시몬과 그의 아들들이 술에 취했을 때 프톨레매오와 그의 부하들이 무기를 들고 벌떡 일어나서 연회장에 있는 시몬에게 달려들어 그를 죽이고 시몬의 두 아들들과 그의 하인 몇 사람을 죽였다.
[17]
이와 같은 큰 반역을 감행함으로써 프톨레매오는 선을 악으로 갚았던 것이다.
[18]
그 후 프톨레매오는 이 사실을 적어서 왕에게 보내며 자기에게 응원병을 보내 줄 것과 유다 나라와 도시들을 자기에게 넘겨 줄 것을 요청하였다.
[19]
그는 도 요한을 없애 버리라고 다른 사람들을 게젤로 보냈다. 그리고 천인대장들에게 편지를 띄워 자기에게 오면 은과 금과 그 외의 선물들을 주겠다고 하였다.
[20]
그는 또 예루살렘과 성전의 산을 빼앗으려고 군대를 보냈다.
[21]
그러나 어떤 사람이 게젤에 있는 요한에게 앞질러 가서 그의 부친과 형제들이 피살되었다는 것과 프톨레매오가 그마저 죽이려고 사람을 보냈다는 것을 알려 주었다.
[22]
이 말을 들은 요한은 크게 놀랐다. 자기를 죽이려는 자들이 도착하자 요한은 그들을 체포해서 죽여버렸다. 자기를 죽이려는 그들의 의도를 알고 있었기 때문이었다.
[23]
그 이후의 요한의 역사와 그가 싸운 전쟁과 그의 용감한 행적, 그리고 성벽을 재건한 일이며 그 이외의 여러 업적들은
[24]자기 아버지의 뒤를 이어서 대사제가 된 때부터의 실록 속에 기록되어 있다.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벨과용(Bel and the Dragon)

마카베오 2(2 Maccabees)

 
   
 

 ] 토비트 ] 유디스 ] 에스더 ] 지혜서 ] 집회서 ] 바룩 ] 예레미야의 편지 ] 수잔나 ] 벨과 용 ] 마카베오1서 ] 마카베오2서 ] 마카베오3서 ] 마카베오4서 ] 에스드라1서 ] 에스드라2서 ] 므나세의 기도 ] 아자리아의 기도 ] 세사람의 노래 ] 시편 151 ]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뒤로 ]  ] 위로 ]

 
 

Jesusi.com Homepage



This page was last modified 2002/0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