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susi.com Homepage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뒤로 ]  ] 위로 ]

 
   

구약 성서 (舊約聖書)


(Old Testament)

 

열왕기상(1 Kings)

역대상(1 Chronicles)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 Kings

열왕기하

2Kgs.19

[1] When King Hezeki'ah heard it, he rent his clothes, and covered himself with sackcloth, and went into the house of the LORD.
[2] And he sent Eli'akim, who was over the household, and Shebna the secretary, and the senior priests, covered with sackcloth, to the prophet Isaiah the son of Amoz.
[3] They said to him, "Thus says Hezeki'ah, This day is a day of distress, of rebuke, and of disgrace; children have come to the birth, and there is no strength to bring them forth.
[4] It may be that the LORD your God heard all the words of the Rab'shakeh, whom his master the king of Assyria has sent to mock the living God, and will rebuke the words which the LORD your God has heard; therefore lift up your prayer for the remnant that is left."
[5] When the servants of King Hezeki'ah came to Isaiah,
[6] Isaiah said to them, "Say to your master, `Thus says the LORD: Do not be afraid because of the words that you have heard, with which the servants of the king of Assyria have reviled me.
[7] Behold, I will put a spirit in him, so that he shall hear a rumor and return to his own land; and I will cause him to fall by the sword in his own land.'"
[8] The Rab'shakeh returned, and found the king of Assyria fighting against Libnah; for he heard that the king had left Lachish.
[9] And when the king heard concerning Tirha'kah king of Ethiopia, "Behold, he has set out to fight against you," he sent messengers again to Hezeki'ah, saying,
[10] "Thus shall you speak to Hezeki'ah king of Judah: `Do not let your God on whom you rely deceive you by promising that Jerusalem will not be given into the hand of the king of Assyria.
[11] Behold, you have heard what the kings of Assyria have done to all lands, destroying them utterly. And shall you be delivered?
[12] Have the gods of the nations delivered them, the nations which my fathers destroyed, Gozan, Haran, Rezeph, and the people of Eden who were in Tel-assar?
[13] Where is the king of Hamath, the king of Arpad, the king of the city of Sepharva'im, the king of Hena, or the king of Ivvah?'"
[14] Hezeki'ah received the letter from the hand of the messengers, and read it; and Hezeki'ah went up to the house of the LORD, and spread it before the LORD.
[15] And Hezeki'ah prayed before the LORD, and said: "O LORD the God of Israel, who art enthroned above the cherubim, thou art the God, thou alone, of all the kingdoms of the earth; thou hast made heaven and earth.
[16] Incline thy ear, O LORD, and hear; open thy eyes, O LORD, and see; and hear the words of Sennach'erib, which he has sent to mock the living God.
[17] Of a truth, O LORD, the kings of Assyria have laid waste the nations and their lands,
[18] and have cast their gods into the fire; for they were no gods, but the work of men's hands, wood and stone; therefore they were destroyed.
[19] So now, O LORD our God, save us, I beseech thee, from his hand, that all the kingdoms of the earth may know that thou, O LORD, art God alone."
[20] Then Isaiah the son of Amoz sent to Hezeki'ah, saying, "Thus says the LORD, the God of Israel: Your prayer to me about Sennach'erib king of Assyria I have heard.
[21] This is the word that the LORD has spoken concerning him: "She despises you, she scorns you --
the virgin daughter of Zion;
she wags her head behind you --
the daughter of Jerusalem.
[22] "Whom have you mocked and reviled?
Against whom have you raised your voice
and haughtily lifted your eyes?
Against the Holy One of Israel!
[23] By your messengers you have mocked the LORD,
and you have said, `With my many chariots
I have gone up the heights of the mountains,
to the far recesses of Lebanon;
I felled its tallest cedars,
its choicest cypresses;
I entered its farthest retreat,
its densest forest.
[24] I dug wells
and drank foreign waters,
and I dried up with the sole of my foot
all the streams of Egypt.'
[25] "Have you not heard
that I determined it long ago?
I planned from days of old
what now I bring to pass,
that you should turn fortified cities
into heaps of ruins,
[26] while their inhabitants, shorn of strength,
are dismayed and confounded,
and have become like plants of the field,
and like tender grass,
like grass on the housetops;
blighted before it is grown?
[27] "But I know your sitting down
and your going out and coming in,
and your raging against me.
[28] Because you have raged against me
and your arrogance has come into my ears,
I will put my hook in your nose
and my bit in your mouth,
and I will turn you back on the way
by which you came.
[29] "And this shall be the sign for you: this year you shall eat what grows of itself, and in the second year what springs of the same; then in the third year sow, and reap, and plant vineyards, and eat their fruit.
[30] And the surviving remnant of the house of Judah shall again take root downward, and bear fruit upward;
[31] for out of Jerusalem shall go forth a remnant, and out of Mount Zion a band of survivors. The zeal of the LORD will do this.
[32] "Therefore thus says the LORD concerning the king of Assyria, He shall not come into this city or shoot an arrow there, or come before it with a shield or cast up a siege mound against it.
[33] By the way that he came, by the same he shall return, and he shall not come into this city, says the LORD.
[34] For I will defend this city to save it, for my own sake and for the sake of my servant David."
[35] And that night the angel of the LORD went forth, and slew a hundred and eighty-five thousand in the camp of the Assyrians; and when men arose early in the morning, behold, these were all dead bodies.
[36] Then Sennach'erib king of Assyria departed, and went home, and dwelt at Nin'eveh.
[37] And as he was worshiping in the house of Nisroch his god, Adram'melech and Share'zer, his sons, slew him with the sword, and escaped into the land of Ar'arat. And Esarhad'don his son reigned in his stead.

 

19 장

[1] 히스기야왕이 듣고 그 옷을 찢고 굵은 베를 입고 여호와의 전에 들어가서
[2] 궁내대신 엘리야김과 서기관 셉나와 제사장 중 장로들에게 굵은 베를 입혀서 아모스의 아들 선지자 이사야에게로 보내매
[3] 저희가 이사야에게 이르되 히스기야의 말씀이 오늘은 곤란과 책 벌과 능욕의 날이라 아이가 임산하였으나 해산할 힘이 없도다
[4] 랍사게가 그 주 앗수르 왕의 보냄을 받고 와서 사신 하나님을 훼방하였으니 당신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혹시 저의 말을 들으셨을지라 당신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그 들으신 말을 인하여 꾸짖으실듯하니 당신은 이 남아 있는 자를 위하여 기도하소서 하더이다
[5] 이와 같이 히스기야왕의 신복이 이사야에게 나아가니
[6] 이사야가 저희에게 이르되 너희는 너희 주에게 이렇게 고하라 여호와의 말씀이 너는 앗수르 왕의 신복에게 들은바 나를 능욕하는 말을 인하여 두려워하지 말라
[7] 내가 한 영을 저의 속에 두어 저로 풍문을 듣고 그 본국으로 돌아가게 하고 또 그 본국에서 저로 칼에 죽게 하리라 하셨느니라
[8] 랍사게가 돌아가다가 앗수르 왕이 이미 라기스에서 떠났다 함을 듣고 립나로 가서 왕을 만났으니 왕이 거기서 싸우는 중이더라
[9] 앗수르 왕이 구스 왕 디르하가가 나와서 더불어 싸우고자 한다 함을 듣고 다시 히스기야에게 사자를 보내며 가로되
[10] 너희는 유다 왕 히스기야에게 이같이 말하여 이르기를 너의 의뢰하는 네 하나님이 예루살렘을 앗수르 왕의 손에 붙이지 않겠다 하는 말에 속지 말라
[11] 앗수르의 열왕이 열방에 행한바 진멸한 일을 네가 들었나니 네가 어찌 구원을 얻겠느냐
[12] 내 열조가 멸하신 열방 곧 고산과 하란과 레셉과 들라살에 있는 에덴 족속을 그 나라의 신들이 건졌느냐
[13] 하맛 왕과 아르밧 왕과 스발와임성의 왕과 헤나와 아와의 왕들이 다 어디 있느냐 하라 하니라
[14] 히스기야가 사자의 손에서 편지를 받아보고 여호와의 전에 올라 가서 그 편지를 여호와 앞에 펴놓고
[15] 그 앞에서 기도하여 가로되 그룹들의 위에 계신 이스라엘 하나님 여호와여 주는 천하 만국에 홀로 하나님이시라 주께서 천지를 조성하셨나이다
[16] 여호와여 귀를 기울여 들으소서 여호와여 눈을 떠서 보시옵소서 산헤립이 사신 하나님을 훼방하러 보낸 말을 들으시옵소서
[17] 여호와여 앗수르 열왕이 과연 열방과 그 땅을 황폐케 하고
[18] 또 그 신들을 불에 던졌사오니 이는 저희가 신이 아니요 사람의 손으로 지은 것 곧 나무와 돌 뿐이므로 멸하였나이다
[19] 우리 하나님 여호와여 원컨대 이제 우리를 그 손에서 구원하옵소서 그리하시면 천하 만국이 주 여호와는 홀로 하나님이신줄 알리이다 하니라
[20] 아모스의 아들 이사야가 히스기야에게 기별하여 가로되 이스라엘 하나님 여호와의 말씀이 네가 앗수르 왕 산헤립 까닭에 내게 기도하는 것을 내가 들었노라 하셨나이다
[21] 여호와께서 앗수르 왕에게 대하여 이같이 말씀하시기를 처녀 딸 시온이 너를 멸시하며 너를 비웃었으며 딸 예루살렘이 너를 향하여 머리를 흔들었느니라
[22] 네가 누구를 꾸짖었으며 훼방하였느냐 누구를 향하여 소리를 높였으며 눈을 높이 떴느냐 이스라엘의 거룩한 자에게 그리하였도다
[23] 네가 사자로 주를 훼방하여 이르기를 내가 많은 병거를 거느리고 여러 산꼭대기에 올라가며 레바논 깊은 곳에 이르러 높은 백향목과 아름다운 잣나무를 베고 내가 그 지경 끝에 들어가며 그 동산의 무성한 수풀에 이르리라
[24] 내가 땅을 파서 이방의 물을 마셨고 나의 발바닥으로 애굽의 모든 하수를 말렸노라 하였도다
[25] 네가 듣지 못하였느냐 이 일은 내가 태초부터 행하였고 상고부터 정한 바라 이제 내가 이루어 너로 견고한 성들을 멸하여 돌무더기가 되게 함이니라
[26] 그러므로 그 거한 백성의 힘이 약하여 두려워하며 놀랐나니 저희는 마치 들의 풀 같고 나물 같고 지붕의 풀 같고 자라기 전에 마른 곡초같으니라
[27] 네 거처와 네 출입과 네가 내게 향한 분노를 내가 다 아노니
[28] 네가 내게 향한 분노와 네 교만한 말이 내 귀에 들렸도다 그러므로 내가 갈고리로 네 코에 꿰고 자갈을 네 입에 먹여 너를 오던 길로 끌어 돌이키리라 하셨나이다
[29] 또 네게 보일 징조가 이러하니 너희가 금년에는 스스로 자라난 것을 먹고 명년에는 그것에서 난 것을 먹되 제 삼년에는 심고 거두며 포도원을 심고 그 열매를 먹으리라
[30] 유다 족속의 피하고 남은 자는 다시 아래로 뿌리가 서리고 위로 열매를 맺을지라
[31] 남은 자는 예루살렘에서부터 나올 것이요 피하는 자는 시온산에서부터 나오리니 여호와의 열심이 이 일을 이루리라 하셨나이다
[32] 그러므로 여호와께서 앗수르 왕을 가리켜 이르시기를 저가 이 성에 이르지 못하며 이리로 살을 쏘지 못하며 방패를 성을 향하여 세우지 못하며 치려고 토성을 쌓지도 못하고
[33] 오던 길로 돌아가고 이 성에 이르지 못하리라 하셨으니 이는 여호와의 말씀이시라
[34] 내가 나와 나의 종 다윗을 위하여 이 성을 보호하여 구원하리라 하셨나이다 하였더라
[35] 이 밤에 여호와의 사자가 나와서 앗수르 진에서 군사 십 팔만 오천을 친지라 아침에 일찌기 일어나 보니 다 송장이 되었더라
[36] 앗수르 왕 산헤립이 떠나 돌아가서 니느웨에 거하더니
[37] 그 신 니스록의 묘에 경배할 때에 아드람멜렉과 사레셀이 저를 칼로 쳐죽이고 아라랏 땅으로 도망하매 그 아들 에살핫돈이 대신하여 왕이 되니라

 

2Kgs.20

[1] In those days Hezeki'ah became sick and was at the point of death. And Isaiah the prophet the son of Amoz came to him, and said to him, "Thus says the LORD, `Set your house in order; for you shall die, you shall not recover.'"
[2] Then Hezeki'ah turned his face to the wall, and prayed to the LORD, saying,
[3] "Remember now, O LORD, I beseech thee, how I have walked before thee in faithfulness and with a whole heart, and have done what is good in thy sight." And Hezeki'ah wept bitterly.
[4] And before Isaiah had gone out of the middle court, the word of the LORD came to him:
[5] "Turn back, and say to Hezeki'ah the prince of my people, Thus says the LORD, the God of David your father: I have heard your prayer, I have seen your tears; behold, I will heal you; on the third day you shall go up to the house of the LORD.
[6] And I will add fifteen years to your life. I will deliver you and this city out of the hand of the king of Assyria, and I will defend this city for my own sake and for my servant David's sake."
[7] And Isaiah said, "Bring a cake of figs. And let them take and lay it on the boil, that he may recover."
[8] And Hezeki'ah said to Isaiah, "What shall be the sign that the LORD will heal me, and that I shall go up to the house of the LORD on the third day?"
[9] And Isaiah said, "This is the sign to you from the LORD, that the LORD will do the thing that he has promised: shall the shadow go forward ten steps, or go back ten steps?"
[10] And Hezeki'ah answered, "It is an easy thing for the shadow to lengthen ten steps; rather let the shadow go back ten steps."
[11] And Isaiah the prophet cried to the LORD; and he brought the shadow back ten steps, by which the sun had declined on the dial of Ahaz.
[12] At that time Mero'dach-bal'adan the son of Bal'adan, king of Babylon, sent envoys with letters and a present to Hezeki'ah; for he heard that Hezeki'ah had been sick.
[13] And Hezeki'ah welcomed them, and he showed them all his treasure house, the silver, the gold, the spices, the precious oil, his armory, all that was found in his storehouses; there was nothing in his house or in all his realm that Hezeki'ah did not show them.
[14] Then Isaiah the prophet came to King Hezeki'ah, and said to him, "What did these men say? And whence did they come to you?" And Hezeki'ah said, "They have come from a far country, from Babylon."
[15] He said, "What have they seen in your house?" And Hezeki'ah answered, "They have seen all that is in my house; there is nothing in my storehouses that I did not show them."
[16] Then Isaiah said to Hezeki'ah, "Hear the word of the LORD:
[17] Behold, the days are coming, when all that is in your house, and that which your fathers have stored up till this day, shall be carried to Babylon; nothing shall be left, says the LORD.
[18] And some of your own sons, who are born to you, shall be taken away; and they shall be eunuchs in the palace of the king of Babylon."
[19] Then said Hezeki'ah to Isaiah, "The word of the LORD which you have spoken is good." For he thought, "Why not, if there will be peace and security in my days?"
[20] The rest of the deeds of Hezeki'ah, and all his might, and how he made the pool and the conduit and brought water into the city, are they not written in the Book of the Chronicles of the Kings of Judah?
[21] And Hezeki'ah slept with his fathers; and Manas'seh his son reigned in his stead.

 

20 장

[1] 그 때에 히스기야가 병들어 죽게 되매 아모스의 아들 선지자 이사야가 저에게 나아와서 이르되 여호와의 말씀이 너는 집을 처치하라 네가 죽고 살지 못하리라 하셨나이다
[2] 히스기야가 낯을 벽으로 향하고 여호와께 기도하여 가로되
[3] 여호와여 구하오니 내가 진실과 전심으로 주 앞에 행하며 주의 보시기에 선하게 행한 것을 기억하옵소서 하고 심히 통곡하더라
[4] 이사야가 성읍 가운데까지도 이르기 전에 여호와의 말씀이 저에게 임하여 가라사대
[5] 너는 돌아가서 내 백성의 주권자 히스기야에게 이르기를 왕의 조상 다윗의 하나님 여호와의 말씀이 내가 네 기도를 들었고 네 눈물을 보았노라 내가 너를 낫게 하리니 네가 삼일만에 여호와의 전에 올라가겠고
[6] 내가 네 날을 십 오년을 더할 것이며 내가 너와 이 성을 앗수르 왕의 손에서 구원하고 내가 나를 위하고 또 내 종 다윗을 위하므로 이 성을 보호하리라 하셨다 하라 하셨더라
[7] 이사야가 가로되 무화과 반죽을 가져오라 하매 무리가 가져다가 그 종처에 놓으니 나으니라
[8] 히스기야가 이사야에게 이르되 여호와께서 나를 낫게 하시고 삼 일만에 여호와의 전에 올라가게 하실 무슨 징조가 있나이까
[9] 이사야가 가로되 여호와의 하신 말씀을 응하게 하실 일에 대하여 여호와께로서 왕에게 한 징조가 임하리이다 해 그림자가 십도를 나아 갈것이니이까 혹 십도를 물러갈 것이니이까
[10] 히스기야가 대답하되 그림자가 십도를 나아가기는 쉬우니 그리할것이 아니라 십도가 물러갈 것이니이다
[11] 선지자 이사야가 여호와께 간구하매 아하스의 일영표 위에 나아 갔던 해 그림자로 십도를 물러가게 하셨더라
[12] 그 때에 발라단의 아들 바벨론 왕 부로닥발라단이 히스기야가 병들었다 함을 듣고 편지와 예물을 저에게 보낸지라
[13] 히스기야가 사자의 말을 듣고 자기 보물고의 금은과 향품과 보배로운 기름과 그 군기고와 내탕고의 모든 것을 다 사자에게 보였는데 무릇 왕궁과 그 나라 안에 있는 것을 저에게 보이지 아니한 것이 없으니라
[14] 선지자 이사야가 히스기야왕에게 나아와서 이르되 이 사람들이 무슨 말을 하였으며 어디서부터 왕에게 왔나이까 히스기야가 가 로되 먼 지방 바벨론에서 왔나이다
[15] 이사야가 가로되 저희가 왕궁에서 무엇을 보았나이까 히스기야가 대답하되 내 궁에 있는 것을 저희가 다 보았나니 나의 내탕고에서 하나도 보이지 아니한 것이 없나이다
[16] 이사야가 히스기야에게 이르되 여호와의 말씀을 들으소서
[17] 여호와의 말씀이 날이 이르리니 무릇 왕궁의 모든 것과 왕의 열조가 오늘까지 쌓아 두었던 것을 바벨론으로 옮긴바 되고 하나도 남지 아니할 것이요
[18] 또 왕의 몸에서 날 아들 중에서 사로잡혀 바벨론 왕궁의 환관이 되리라 하셨나이다
[19] 히스기야가 이사야에게 이르되 당신의 전한바 여호와의 말씀이 선하니이다 하고 또 가로되 만일 나의 사는 날에 태평과 진실이 있을진대 어찌 선하지 아니하리요 하니라
[20] 히스기야의 남은 사적과 그 모든 권력과 못과 수도를 만들어 물을 성중으로 인도하여 들인 일은 유다 왕 역대지략에 기록되지 아니하였느냐
[21] 히스기야가 그 열조와 함께 자고 그 아들 므낫세가 대신하여 왕이 되니라

 

2Kgs.21

[1] Manas'seh was twelve years old when he began to reign, and he reigned fifty-five years in Jerusalem. His mother's name was Heph'zibah.
[2] And he did what was evil in the sight of the LORD, according to the abominable practices of the nations whom the LORD drove out before the people of Israel.
[3] For he rebuilt the high places which Hezeki'ah his father had destroyed; and he erected altars for Ba'al, and made an Ashe'rah, as Ahab king of Israel had done, and worshiped all the host of heaven, and served them.
[4] And he built altars in the house of the LORD, of which the LORD had said, "In Jerusalem will I put my name."
[5] And he built altars for all the host of heaven in the two courts of the house of the LORD.
[6] And he burned his son as an offering, and practiced soothsaying and augury, and dealt with mediums and with wizards. He did much evil in the sight of the LORD, provoking him to anger.
[7] And the graven image of Ashe'rah that he had made he set in the house of which the LORD said to David and to Solomon his son, "In this house, and in Jerusalem, which I have chosen out of all the tribes of Israel, I will put my name for ever;
[8] and I will not cause the feet of Israel to wander any more out of the land which I gave to their fathers, if only they will be careful to do according to all that I have commanded them, and according to all the law that my servant Moses commanded them."
[9] But they did not listen, and Manas'seh seduced them to do more evil than the nations had done whom the LORD destroyed before the people of Israel.
[10] And the LORD said by his servants the prophets,
[11] "Because Manas'seh king of Judah has committed these abominations, and has done things more wicked than all that the Amorites did, who were before him, and has made Judah also to sin with his idols;
[12] therefore thus says the LORD, the God of Israel, Behold, I am bringing upon Jerusalem and Judah such evil that the ears of every one who hears of it will tingle.
[13] And I will stretch over Jerusalem the measuring line of Sama'ria, and the plummet of the house of Ahab; and I will wipe Jerusalem as one wipes a dish, wiping it and turning it upside down.
[14] And I will cast off the remnant of my heritage, and give them into the hand of their enemies, and they shall become a prey and a spoil to all their enemies,
[15] because they have done what is evil in my sight and have provoked me to anger, since the day their fathers came out of Egypt, even to this day."
[16] Moreover Manas'seh shed very much innocent blood, till he had filled Jerusalem from one end to another, besides the sin which he made Judah to sin so that they did what was evil in the sight of the LORD.
[17] Now the rest of the acts of Manas'seh, and all that he did, and the sin that he committed, are they not written in the Book of the Chronicles of the Kings of Judah?
[18] And Manas'seh slept with his fathers, and was buried in the garden of his house, in the garden of Uzza; and Amon his son reigned in his stead.
[19] Amon was twenty-two years old when he began to reign, and he reigned two years in Jerusalem. His mother's name was Meshul'lemeth the daughter of Haruz of Jotbah.
[20] And he did what was evil in the sight of the LORD, as Manas'seh his father had done.
[21] He walked in all the way in which his father walked, and served the idols that his father served, and worshiped them;
[22] he forsook the LORD, the God of his fathers, and did not walk in the way of the LORD.
[23] And the servants of Amon conspired against him, and killed the king in his house.
[24] But the people of the land slew all those who had conspired against King Amon, and the people of the land made Josi'ah his son king in his stead.
[25] Now the rest of the acts of Amon which he did, are they not written in the Book of the Chronicles of the Kings of Judah?
[26] And he was buried in his tomb in the garden of Uzza; and Josi'ah his son reigned in his stead.

 

21 장

[1] 므낫세가 위에 나아갈 때에 나이 십이세라 예루살렘에서 오십 오년을 치리하니라 그 모친의 이름은 헵시바더라
[2] 므낫세가 여호와 보시기에 악을 행하여 여호와께서 이스라엘 자손 앞에서 쫓아내신 이방 사람의 가증한 일을 본받아서
[3] 그 부친 히스기야의 헐어버린 산당을 다시 세우며 이스라엘 왕 아합의 소위를 본받아 바알을 위하여 단을 쌓으며 아세라 목상을 만들며 하늘의 일월 성신을 숭배하여 섬기며
[4] 여호와께서 전에 이르시기를 내가 내 이름을 예루살렘에 두리라 하신 여호와의 전의 단들을 쌓고
[5] 또 여호와의 전 두 마당에 하늘의 일월 성신을 위하여 단들을 쌓고
[6] 또 그 아들을 불 가운데로 지나게 하며 점치며 사술을 행하며 신접한 자와 박수를 신임하여 여호와 보시기에 악을 많이 행하여 그 진노를 격발하였으며
[7] 또 자기가 만든 아로새긴 아세라 목상을 전에 세웠더라 옛적에 여호와께서 이 전에 대하여 다윗과 그 아들 솔로몬에게 이르시기를 내가 이스라엘 모든 지파 중에서 택한 이 전과 예루살렘에 내 이름을 영원히 둘지라
[8] 만일 이스라엘이 나의 모든 명령과 나의 종 모세의 명한 모든 율법을 지켜 행하면 내가 그들의 발로 다시는 그 열조에게 준 땅에서 떠나 유리하지 않게 하리라 하셨으나
[9] 이 백성이 듣지 아니하였고 므낫세의 꾀임을 받고 악을 행한 것이 여호와께서 이스라엘 자손 앞에서 멸하신 열방보다 더욱 심하였더라
[10] 여호와께서 그 종 모든 선지자들로 말씀하여 가라사대
[11] 유다 왕 므낫세가 이 가증한 일과 악을 행함이 그 전에 있던 아모리 사람의 행위보다 더욱 심하였고 또 그 우상으로 유다를 범죄케 하였도다
[12] 그러므로 이스라엘 하나님 여호와가 말하노니 내가 이제 예루살렘과 유다에 재앙을 내리리니 듣는 자마다 두 귀가 울리리라
[13] 내가 사마리아를 잰 줄과 아합의 집을 다림보던 추로 예루살렘에 베풀고 또 사람이 그릇을 씻어 엎음 같이 예루살렘을 씻어 버릴지라
[14] 내가 나의 기업에서 남은 자를 버려 그 대적의 손에 붙인즉 저희가 모든 대적에게 노략과 겁탈이 되리니
[15] 이는 애굽에서 나온 그 열조 때부터 오늘까지 나의 보기에 악을 행하여 나의 노를 격발하였음이니라 하셨더라
[16] 므낫세가 여호와 보시기에 악을 행하여 유다로 범하게한 그 죄외에 또 무죄한 자의 피를 심히 많이 흘려 예루살렘 이 가에서 저 가까지 가득하게 하였더라
[17] 므낫세의 남은 사적과 무릇 그 행한바와 범한 죄는 유다 왕 역대지략에 기록되지 아니하였느냐
[18] 므낫세가 그 열조와 함께 자매 그 궁궐 동산 곧 웃사의 동산에 장사되고 그 아들 아몬이 대신하여 왕이 되니라
[19] 아몬이 위에 나아갈 때에 나이 이십 이세라 예루살렘에서 이년을 치리하니라 그 모친의 이름은 므술레멧이라 욧바 하루스의 딸이더라
[20] 아몬이 그 부친 므낫세의 행함 같이 여호와 보시기에 악을 행하되
[21] 그 부친의 행한 모든 길로 행하여 그 부친의 섬기던 우상을 섬겨 경배하고
[22] 그 열조의 하나님 여호와를 버리고 그 길로 행치 아니하더니
[23] 그 신복들이 반역하여 왕을 궁중에서 죽이매
[24] 그 국민이 아몬왕을 반역한 사람들을 다 죽이고 그 아들 요시야로 대신하여 왕을 삼았더라
[25] 아몬의 행한바 남은 사적은 유다 왕 역대지략에 기록되지 아니하였느냐
[26] 아몬이 웃시야의 동산 자기 묘실에 장사되고 그 아들 요시야가 대신하여 왕이 되니라

 

2Kgs.22

[1] Josi'ah was eight years old when he began to reign, and he reigned thirty-one years in Jerusalem. His mother's name was Jedi'dah the daughter of Adai'ah of Bozkath.
[2] And he did what was right in the eyes of the LORD, and walked in all the way of David his father, and he did not turn aside to the right hand or to the left.
[3] In the eighteenth year of King Josi'ah, the king sent Shaphan the son of Azali'ah, son of Meshul'lam, the secretary, to the house of the LORD, saying,
[4] "Go up to Hilki'ah the high priest, that he may reckon the amount of the money which has been brought into the house of the LORD, which the keepers of the threshold have collected from the people;
[5] and let it be given into the hand of the workmen who have the oversight of the house of the LORD; and let them give it to the workmen who are at the house of the LORD, repairing the house,
[6] that is, to the carpenters, and to the builders, and to the masons, as well as for buying timber and quarried stone to repair the house.
[7] But no accounting shall be asked from them for the money which is delivered into their hand, for they deal honestly."
[8] And Hilki'ah the high priest said to Shaphan the secretary, "I have found the book of the law in the house of the LORD." And Hilki'ah gave the book to Shaphan, and he read it.
[9] And Shaphan the secretary came to the king, and reported to the king, "Your servants have emptied out the money that was found in the house, and have delivered it into the hand of the workmen who have the oversight of the house of the LORD."
[10] Then Shaphan the secretary told the king, "Hilki'ah the priest has given me a book." And Shaphan read it before the king.
[11] And when the king heard the words of the book of the law, he rent his clothes.
[12] And the king commanded Hilki'ah the priest, and Ahi'kam the son of Shaphan, and Achbor the son of Micai'ah, and Shaphan the secretary, and Asai'ah the king's servant, saying,
[13] "Go, inquire of the LORD for me, and for the people, and for all Judah, concerning the words of this book that has been found; for great is the wrath of the LORD that is kindled against us, because our fathers have not obeyed the words of this book, to do according to all that is written concerning us."
[14] So Hilki'ah the priest, and Ahi'kam, and Achbor, and Shaphan, and Asai'ah went to Huldah the prophetess, the wife of Shallum the son of Tikvah, son of Harhas, keeper of the wardrobe (now she dwelt in Jerusalem in the Second Quarter); and they talked with her.
[15] And she said to them, "Thus says the LORD, the God of Israel: `Tell the man who sent you to me,
[16] Thus says the LORD, Behold, I will bring evil upon this place and upon its inhabitants, all the words of the book which the king of Judah has read.
[17] Because they have forsaken me and have burned incense to other gods, that they might provoke me to anger with all the work of their hands, therefore my wrath will be kindled against this place, and it will not be quenched.
[18] But as to the king of Judah, who sent you to inquire of the LORD, thus shall you say to him, Thus says the LORD, the God of Israel: Regarding the words which you have heard,
[19] because your heart was penitent, and you humbled yourself before the LORD, when you heard how I spoke against this place, and against its inhabitants, that they should become a desolation and a curse, and you have rent your clothes and wept before me, I also have heard you, says the LORD.
[20] Therefore, behold, I will gather you to your fathers, and you shall be gathered to your grave in peace, and your eyes shall not see all the evil which I will bring upon this place.'" And they brought back word to the king.

 

22 장

[1] 요시야가 위에 나아갈 때에 나이 팔세라 예루살렘에서 삼십 일년을 치리하니라 그 모친의 이름은 여디다라 보스갓 아다야의 딸이더라
[2] 요시야가 여호와 보시기에 정직히 행하여 그 조상 다윗의 모든 길로 행하고 좌우로 치우치지 아니하였더라
[3] 요시야왕 십 팔년에 왕이 므술람의 손자 아살리야의 아들 서기관 사반을 여호와의 전에 보내며 가로되
[4] 너는 대제사장 힐기야에게 올라가서 백성이 여호와의 전에 드린 은 곧 문 지킨 자가 수납한 은을 계수하여
[5] 여호와의 전 역사 감독자의 손에 붙여 저희로 여호와의 전에 있는 공장에게 주어 전의 퇴락한 것을 수리하게 하되
[6] 곧 목수와 건축자와 미장이에게 주게 하고 또 재목과 다듬은 돌을 사서 그 전을 수리하게 하라 하니라
[7] 그러나 저희 손에 붙인 은을 회계하지 아니하였으니 이는 그 행하는 것이 진실함이었더라
[8] 대제사장 힐기야가 서기관 사반에게 이르되 내가 여호와의 전에서 율법책을 발견하였노라 하고 그 책을 사반에게 주니 사반이 읽으니라
[9] 서기관 사반이 왕에게 돌아가서 복명하여 가로되 왕의 신복들이 전에 있던 돈을 쏟아 여호와의 전 역사 감독자의 손에 붙였나이다 하고
[10] 또 왕에게 고하여 가로되 제사장 힐기야가 내게 책을 주더이다 하고 왕의 앞에서 읽으매
[11] 왕이 율법책의 말을 듣자 곧 그 옷을 찢으니라
[12] 왕이 제사장 힐기야와 사반의 아들 아히감과 미가야의 아들 악볼과 서기관 사반과 왕의 시신 아사야에게 명하여 가로되
[13] 너희는 가서 나와 백성과 온 유다를 위하여 이 발견한 책의 말씀에 대하여 여호와께 물으라 우리 열조가 이 책의 말씀을 듣지 아니하며 이 책에 우리를 위하여 기록된 모든 것을 준행치 아니하였으므로 여호와께서 우리에게 발하신 진노가 크도다
[14] 이에 제사장 힐기야와 또 아히감과 악볼과 사반과 아사야가 여선지 훌다에게로 나아가니 저는 할하스의 손자 디과의 아들 예복을 주관하는 살룸의 아내라 예루살렘 둘째 구역에 거하였더라 저희가 더불어 말하매
[15] 훌다가 저희에게 이르되 이스라엘 하나님 여호와의 말씀이 너희는 너희를 내게 보낸 사람에게 고하기를
[16] 여호와의 말씀이 내가 이 곳과 그 거민에게 재앙을 내리되 곧 유다 왕의 읽은 책의 모든 말대로 하리니
[17] 이는 이 백성이 나를 버리고 다른 신에게 분향하며 그 손의 모든 소위로 나의 노를 격발하였음이라 그러므로 나의 이곳을 향하여 발한 진노가 꺼지지 아니하리라 하라 하셨느니라
[18] 너희를 보내어 여호와께 묻게 한 유다 왕에게는 너희가 이렇게 고하라 이스라엘 하나님 여호와의 말씀이 네가 들은 말을 의논컨대
[19] 내가 이곳과 그 거민에게 대하여 빈 터가 되고 저주가 되리라 한말을 네가 듣고 마음이 연하여 여호와 앞 곧 내 앞에서 겸비하여 옷을 찢고 통곡하였으므로 나도 네 말을 들었노라 여호와가 말하였느니라
[20] 그러므로 내가 너로 너의 열조에게 돌아가서 평안히 묘실로 들어가게 하리니 내가 이 곳에 내리는 모든 재앙을 네가 눈으로 보지못하리라 하셨느니라 사자들이 왕에게 복명하니라

 

2Kgs.23

[1] Then the king sent, and all the elders of Judah and Jerusalem were gathered to him.
[2] And the king went up to the house of the LORD, and with him all the men of Judah and all the inhabitants of Jerusalem, and the priests and the prophets, all the people, both small and great; and he read in their hearing all the words of the book of the covenant which had been found in the house of the LORD.
[3] And the king stood by the pillar and made a covenant before the LORD, to walk after the LORD and to keep his commandments and his testimonies and his statutes, with all his heart and all his soul, to perform the words of this covenant that were written in this book; and all the people joined in the covenant.
[4] And the king commanded Hilki'ah, the high priest, and the priests of the second order, and the keepers of the threshold, to bring out of the temple of the LORD all the vessels made for Ba'al, for Ashe'rah, and for all the host of heaven; he burned them outside Jerusalem in the fields of the Kidron, and carried their ashes to Bethel.
[5] And he deposed the idolatrous priests whom the kings of Judah had ordained to burn incense in the high places at the cities of Judah and round about Jerusalem; those also who burned incense to Ba'al, to the sun, and the moon, and the constellations, and all the host of the heavens.
[6] And he brought out the Ashe'rah from the house of the LORD, outside Jerusalem, to the brook Kidron, and burned it at the brook Kidron, and beat it to dust and cast the dust of it upon the graves of the common people.
[7] And he broke down the houses of the male cult prostitutes which were in the house of the LORD, where the women wove hangings for the Ashe'rah.
[8] And he brought all the priests out of the cities of Judah, and defiled the high places where the priests had burned incense, from Geba to Beer-sheba; and he broke down the high places of the gates that were at the entrance of the gate of Joshua the governor of the city, which were on one's left at the gate of the city.
[9] However, the priests of the high places did not come up to the altar of the LORD in Jerusalem, but they ate unleavened bread among their brethren.
[10] And he defiled To'pheth, which is in the valley of the sons of Hinnom, that no one might burn his son or his daughter as an offering to Molech.
[11] And he removed the horses that the kings of Judah had dedicated to the sun, at the entrance to the house of the LORD, by the chamber of Nathan-melech the chamberlain, which was in the precincts; and he burned the chariots of the sun with fire.
[12] And the altars on the roof of the upper chamber of Ahaz, which the kings of Judah had made, and the altars which Manas'seh had made in the two courts of the house of the LORD, he pulled down and broke in pieces, and cast the dust of them into the brook Kidron.
[13] And the king defiled the high places that were east of Jerusalem, to the south of the mount of corruption, which Solomon the king of Israel had built for Ash'toreth the abomination of the Sido'nians, and for Chemosh the abomination of Moab, and for Milcom the abomination of the Ammonites.
[14] And he broke in pieces the pillars, and cut down the Ashe'rim, and filled their places with the bones of men.
[15] Moreover the altar at Bethel, the high place erected by Jerobo'am the son of Nebat, who made Israel to sin, that altar with the high place he pulled down and he broke in pieces its stones, crushing them to dust; also he burned the Ashe'rah.
[16] And as Josi'ah turned, he saw the tombs there on the mount; and he sent and took the bones out of the tombs, and burned them upon the altar, and defiled it, according to the word of the LORD which the man of God proclaimed, who had predicted these things.
[17] Then he said, "What is yonder monument that I see?" And the men of the city told him, "It is the tomb of the man of God who came from Judah and predicted these things which you have done against the altar at Bethel."
[18] And he said, "Let him be; let no man move his bones." So they let his bones alone, with the bones of the prophet who came out of Sama'ria.
[19] And all the shrines also of the high places that were in the cities of Sama'ria, which kings of Israel had made, provoking the LORD to anger, Josi'ah removed; he did to them according to all that he had done at Bethel.
[20] And he slew all the priests of the high places who were there, upon the altars, and burned the bones of men upon them. Then he returned to Jerusalem.
[21] And the king commanded all the people, "Keep the passover to the LORD your God, as it is written in this book of the covenant."
[22] For no such passover had been kept since the days of the judges who judged Israel, or during all the days of the kings of Israel or of the kings of Judah;
[23] but in the eighteenth year of King Josi'ah this passover was kept to the LORD in Jerusalem.
[24] Moreover Josi'ah put away the mediums and the wizards and the teraphim and the idols and all the abominations that were seen in the land of Judah and in Jerusalem, that he might establish the words of the law which were written in the book that Hilki'ah the priest found in the house of the LORD.
[25] Before him there was no king like him, who turned to the LORD with all his heart and with all his soul and with all his might, according to all the law of Moses; nor did any like him arise after him.
[26] Still the LORD did not turn from the fierceness of his great wrath, by which his anger was kindled against Judah, because of all the provocations with which Manas'seh had provoked him.
[27] And the LORD said, "I will remove Judah also out of my sight, as I have removed Israel, and I will cast off this city which I have chosen, Jerusalem, and the house of which I said, My name shall be there."
[28] Now the rest of the acts of Josi'ah, and all that he did, are they not written in the Book of the Chronicles of the Kings of Judah?
[29] In his days Pharaoh Neco king of Egypt went up to the king of Assyria to the river Euphra'tes. King Josi'ah went to meet him; and Pharaoh Neco slew him at Megid'do, when he saw him.
[30] And his servants carried him dead in a chariot from Megid'do, and brought him to Jerusalem, and buried him in his own tomb. And the people of the land took Jeho'ahaz the son of Josi'ah, and anointed him, and made him king in his father's stead.
[31] Jeho'ahaz was twenty-three years old when he began to reign, and he reigned three months in Jerusalem. His mother's name was Hamu'tal the daughter of Jeremiah of Libnah.
[32] And he did what was evil in the sight of the LORD, according to all that his fathers had done.
[33] And Pharaoh Neco put him in bonds at Riblah in the land of Hamath, that he might not reign in Jerusalem, and laid upon the land a tribute of a hundred talents of silver and a talent of gold.
[34] And Pharaoh Neco made Eli'akim the son of Josi'ah king in the place of Josi'ah his father, and changed his name to Jehoi'akim. But he took Jeho'ahaz away; and he came to Egypt, and died there.
[35] And Jehoi'akim gave the silver and the gold to Pharaoh, but he taxed the land to give the money according to the command of Pharaoh. He exacted the silver and the gold of the people of the land, from every one according to his assessment, to give it to Pharaoh Neco.
[36] Jehoi'akim was twenty-five years old when he began to reign, and he reigned eleven years in Jerusalem. His mother's name was Zebi'dah the daughter of Pedai'ah of Rumah.
[37] And he did what was evil in the sight of the LORD, according to all that his fathers had done.

 

23 장

[1] 왕이 보내어 유다와 예루살렘의 모든 장로를 자기에게로 모으고
[2] 이에 여호와의 전에 올라가매 유다 모든 사람과 예루살렘 거민과 제사장들과 선지자들과 모든 백성이 무론 노소하고 다 왕과 함께한지라 왕이 여호와의 전 안에서 발견한 언약책의 모든 말씀을 읽어 무리의 귀에 들리고
[3] 왕이 대 위에 서서 여호와 앞에서 언약을 세우되 마음을 다하고 성품을 다하여 여호와를 순종하고 그 계명과 법도와 율례를 지켜 이 책에 기록된 이 언약의 말씀을 이루게 하리라 하매 백성이 다 그 언약을 좇기로 하니라
[4] 왕이 대제사장 힐기야와 모든 버금 제사장들과 문을 지킨 자들에게 명하여 바알과 아세라와 하늘의 일월 성신을 위하여 만든 모든 기명을 여호와의 전에서 내어다가 예루살렘 바깥 기드론 밭에서 불사르고 그 재를 벧엘로 가져가게 하고
[5] 옛적에 유다 왕들이 세워서 유다 모든 고을과 예루살렘 사면 산당에서 분향하며 우상을 섬기게 한 제사장들을 폐하며 또 바알과 해와 달과 열두 궁성과 하늘의 모든 별에게 분향하는 자들을 폐하고
[6] 또 여호와의 전에서 아세라 상을 내어 예루살렘 바깥 기드론 시내로 가져다가 거기서 불사르고 빻아서 가루를 만들어 그 가루를 평민의 묘지에 뿌리고
[7] 또 여호와의 전 가운데 미동의 집을 헐었으니 그곳은 여인이 아세라를 위하여 휘장을 짜는 처소이었더라
[8] 유다 각 성읍에서 모든 제사장을 불러오고 또 제사장이 분향하던 산당을 게바에서부터 브엘세바까지 더럽게하고 또 성문의 산당들을 헐어 버렸으니 이 산당들은 부윤 여호수아의 대문 어구 곧 성문 왼편에 있었더라
[9] 산당의 제사장들은 예루살렘 여호와의 단에 올라가지 못하고 다만 그 형제 중에서 무교병을 먹을 뿐이었더라
[10] 왕이 또 힌놈의 아들 골짜기의 도벳을 더럽게 하여 사람으로 몰록에게 드리기 위하여 그 자녀를 불로 지나가게 하지 못하게 하고
[11] 또 유다 열왕이 태양을 위하여 드린 말들을 제하여 버렸으니 이 말들은 여호와의 전으로 들어가는 곳의 근처 시종 나단멜렉의 집곁에 있던 것이며 또 태양수레를 불사르고
[12] 유다 열왕이 아하스의 다락지붕에 세운 단들과 므낫세가 여호와의 전 두 마당에 세운 단들을 왕이 다 헐고 거기서 빻아내려서 그 가루를 기드론 시내에 쏟아버리고
[13] 또 예루살렘 앞 멸망산 우편에 세운 산당을 더럽게 하였으니 이는 옛적에 이스라엘왕 솔로몬이 시돈 사람의 가증한 아스다롯과 모압사람의 가증한 그모스와 암몬 자손의 가증한 밀곰을 위하여 세웠던 것이며
[14] 왕이 또 석상들을 깨뜨리며 아세라 목상들을 찍고 사람의 해골로 그곳에 채웠더라
[15] 이스라엘로 범죄케 한 느밧의 아들 여로보암이 벧엘에 세운 단과 산당을 왕이 헐고 또 그 산당을 불사르고 빻아서 가루를 만들며 또 아세라 목상을 불살랐더라
[16] 요시야가 몸을 돌이켜 산에 있는 묘실들을 보고 보내어 그 묘실에서 해골을 취하여다가 단 위에 불살라 그 단을 더럽게 하니라 이 일을 하나님의 사람이 전하였더니 그 전한 여호와의 말씀대로 되었더라
[17] 요시야가 이르되 내게 보이는 저것은 무슨 비석이냐 성읍 사람들이 고하되 왕께서 벧엘의 단에 향하여 행하신 이 일을 전하러 유다에서 왔던 하나님의 사람의 묘실이니이다
[18] 가로되 그대로 두고 그 뼈를 옮기지 말라 하매 무리가 그 뼈와 사마리아에서 온 선지자의 뼈는 그대로 두었더라
[19] 전에 이스라엘 열왕이 사마리아 각 성읍에 지어서 여호와의 노를 격발한 산당을 요시야가 다 제하되 벧엘에서 행한 모든 일대로 행하고
[20] 또 거기 있는 산당의 제사장들을 다 단 위에서 죽이고 사람의 해골을 단 위에 불사르고 예루살렘으로 돌아왔더라
[21] 왕이 뭇백성에게 명하여 가로되 이 언약책에 기록된대로 너희의 하나님 여호와를 위하여 유월절을 지키라 하매
[22] 사사가 이스라엘을 다스리던 시대부터 이스라엘 열왕의 시대에든지 유다 열왕의 시대에든지 이렇게 유월절을 지킨 일이 없었더니
[23] 요시야왕 십 팔년에 예루살렘에서 여호와 앞에 이 유월절을 지켰더라
[24] 요시야가 또 유다 땅과 예루살렘에 보이는 신접한 자와 박수와 드라빔과 우상과 모든 가증한 것을 다 제하였으니 이는 대제사장 힐기야가 여호와의 전에서 발견한 책에 기록된 율법 말씀을 이루려 함이라
[25] 요시야와 같이 마음을 다하며 성품을 다하며 힘을 다하여 여호와를 향하여 모세의 모든 율법을 온전히 준행한 임금은 요시야 전에도 없었고 후에도 그와 같은 자가 없었더라
[26] 그러나 여호와께서 유다를 향하여 진노하신 그 크게 타오르는 진노를 돌이키지 아니하셨으니 이는 므낫세가 여호와를 격노케 한 그 모든 격노를 인함이라
[27] 여호와께서 가라사대 내가 이스라엘을 물리친 것 같이 유다도 내 앞에서 물리치며 내가 뺀 이 성 예루살렘과 내 이름을 거기 두리라 한 이 전을 버리리라 하셨더라
[28] 요시야의 남은 사적과 모든 행한 일은 유다 왕 역대지략에 기록 되지 아니하였느냐
[29] 요시야 당시에 애굽 왕 바로느고가 앗수르 왕을 치고자하여 유브라데 하수로 올라가므로 요시야 왕이 나가서 방비하더니 애굽 왕이 요시야를 므깃도에서 만나본 후에 죽인지라
[30] 신복들이 그 시체를 병거에 싣고 므깃도에서 예루살렘으로 돌아와서 그 묘실에 장사하니 국민이 요시야의 아들 여호아하스를 데려다가 저에게 기름을 붓고 그 부친을 대신하여 왕을 삼았더라
[31] 여호아하스가 위에 나아갈 때에 나이 이십 삼세라 예루살렘에서 석달을 치리하니라 그 모친의 이름은 하무달이라 립나 예레미야의 딸이더라
[32] 여호아하스가 그 열조의 모든 행위대로 여호와 보시기에 악을 행하였더니
[33] 바로느고가 저를 하맛 땅 립나에 가두어 예루살렘에서 왕이 되지못하게 하고 또 그 나라로 은 일백 달란트와 금 한 달란트를 벌금으로 내게 하고
[34] 바로느고가 요시야의 아들 엘리아김으로 그 아비 요시야를 대신하여 왕을 삼고 그 이름을 고쳐 여호야김이라 하고 여호아하스는 애굽으로 잡아갔더니 저가 거기서 죽으니라
[35] 여호야김이 은과 금을 바로에게 주니라 저가 바로느고의 명령대로 그에게 그 돈을 주기 위하여 나라에 부과하되 국민 각 사람의 힘대로 액수를 정하고 은금을 늑봉하였더라
[36] 여호야김이 왕이 될 때에 나이 이십 오세라 예루살렘에서 십 일년을 치리하니라 그 모친의 이름은 스비다라 루마 브다야의 딸이더라
[37] 여호야김이 그 열조의 모든 행한 일을 본받아 여호와 보시기에 악을 행하였더라

 

2Kgs.24

[1] In his days Nebuchadnez'zar king of Babylon came up, and Jehoi'akim became his servant three years; then he turned and rebelled against him.
[2] And the LORD sent against him bands of the Chalde'ans, and bands of the Syrians, and bands of the Moabites, and bands of the Ammonites, and sent them against Judah to destroy it, according to the word of the LORD which he spoke by his servants the prophets.
[3] Surely this came upon Judah at the command of the LORD, to remove them out of his sight, for the sins of Manas'seh, according to all that he had done,
[4] and also for the innocent blood that he had shed; for he filled Jerusalem with innocent blood, and the LORD would not pardon.
[5] Now the rest of the deeds of Jehoi'akim, and all that he did, are they not written in the Book of the Chronicles of the Kings of Judah?
[6] So Jehoi'akim slept with his fathers, and Jehoi'achin his son reigned in his stead.
[7] And the king of Egypt did not come again out of his land, for the king of Babylon had taken all that belonged to the king of Egypt from the Brook of Egypt to the river Euphra'tes.
[8] Jehoi'achin was eighteen years old when he became king, and he reigned three months in Jerusalem. His mother's name was Nehush'ta the daughter of Elna'than of Jerusalem.
[9] And he did what was evil in the sight of the LORD, according to all that his father had done.
[10] At that time the servants of Nebuchadnez'zar king of Babylon came up to Jerusalem, and the city was besieged.
[11] And Nebuchadnez'zar king of Babylon came to the city, while his servants were besieging it;
[12] and Jehoi'achin the king of Judah gave himself up to the king of Babylon, himself, and his mother, and his servants, and his princes, and his palace officials. The king of Babylon took him prisoner in the eighth year of his reign,
[13] and carried off all the treasures of the house of the LORD, and the treasures of the king's house, and cut in pieces all the vessels of gold in the temple of the LORD, which Solomon king of Israel had made, as the LORD had foretold.
[14] He carried away all Jerusalem, and all the princes, and all the mighty men of valor, ten thousand captives, and all the craftsmen and the smiths; none remained, except the poorest people of the land.
[15] And he carried away Jehoi'achin to Babylon; the king's mother, the king's wives, his officials, and the chief men of the land, he took into captivity from Jerusalem to Babylon.
[16] And the king of Babylon brought captive to Babylon all the men of valor, seven thousand, and the craftsmen and the smiths, one thousand, all of them strong and fit for war.
[17] And the king of Babylon made Mattani'ah, Jehoi'achin's uncle, king in his stead, and changed his name to Zedeki'ah.
[18] Zedeki'ah was twenty-one years old when he became king, and he reigned eleven years in Jerusalem. His mother's name was Hamu'tal the daughter of Jeremiah of Libnah.
[19] And he did what was evil in the sight of the LORD, according to all that Jehoi'akim had done.
[20] For because of the anger of the LORD it came to the point in Jerusalem and Judah that he cast them out from his presence. And Zedeki'ah rebelled against the king of Babylon.

 

24 장

[1] 여호야김 시대에 바벨론 왕 느부갓네살이 올라오매 여호야김이 삼년을 섬기다가 돌이켜 저를 배반하였더니
[2] 여호와께서 그 종 선지자들로 하신 말씀과 같이 갈대아의 부대와 아람의 부대와 모압의 부대와 암몬자손의 부대를 여호야김에게로 보내어 유다를 쳐 멸하려 하시니
[3] 이 일이 유다에 임함은 곧 여호와의 명하신바로 저희를 자기 앞에서 물리치고자 하심이니 이는 므낫세의 지은 모든 죄로 인함이며
[4] 또 저가 무죄한 자의 피를 흘려 그 피로 예루살렘에 가득하게 하였음이라 여호와께서 사하시기를 즐겨하지 아니하시니라
[5] 여호야김의 남은 사적과 모든 행한 일은 유다 왕 역대지략에 기록 되지 아니하였느냐
[6] 여호야김이 그 열조와 함께 자매 그 아들 여호야긴이 대신하여 왕이 되니라
[7] 애굽 왕이 다시는 그 나라에서 나오지 못하였으니 이는 바벨론 왕이 애굽 하수에서부터 유브라데 하수까지 애굽 왕에게 속한 땅을 다 취하였음이더라
[8] 여호야긴이 위에 나아갈 때에 나이 십 팔세라 예루살렘에서 석달을 치리하니라 그 모친의 이름은 느후스다라 예루살렘 엘라단의 딸이더라
[9] 여호야긴이 그 부친의 모든 행위를 본받아 여호와 보시기에 악을 행하였더라
[10] 그 때에 바벨론 왕 느부갓네살의 신복들이 예루살렘에 올라와서 그 성을 에워싸니라
[11] 그 신복들이 에워쌀 때에 바벨론 왕 느부갓네살도 그 성에 이르니
[12] 유다 왕 여호야긴이 그 모친과 신복과 방백들과 내시들과 함께 바벨론 왕에게 나아가매 왕이 잡으니 때는 바벨론 왕 팔년이라
[13] 저가 여호와의 전의 모든 보물과 왕궁 보물을 집어내고 또 이스라엘 왕 솔로몬이 만든 것 곧 여호와의 전의 금 기명을 다 훼파 하였으니 여호와의 말씀과 같이 되었더라
[14] 저가 또 예루살렘의 모든 백성과 모든 방백과 모든 용사 합 일만명과 모든 공장과 대장장이를 사로잡아 가매 빈천한 자 외에는 그 땅에 남은 자가 없었더라
[15] 저가 여호야긴을 바벨론으로 사로잡아 가고 왕의 모친과 왕의 아내들과 내시와 나라에 권세 있는 자도 예루살렘에서 바벨론으로 사로잡아 가고
[16] 또 용사 칠천과 공장과 대장장이 일천 곧 다 강장하여 싸움에 능한 자들을 바벨론으로 사로잡아가고
[17] 바벨론 왕이 또 여호야긴의 아자비 맛다니야로 대신하여 왕을 삼고 그 이름을 고쳐 시드기야라 하였더라
[18] 시드기야가 위에 나아갈 때에 나이 이십 일세라 예루살렘에서 십일년을 치리하니라 그 모친의 이름은 하무달이라 립나 예레미야의 딸이더라
[19] 시드기야가 여호야김의 모든 행위를 본받아 여호와 보시기에 악을 행한지라
[20] 여호와께서 예루살렘과 유다를 진노하심이 저희를 그 앞에서 쫓아 내실 때까지 이르렀더라 시드기야가 바벨론 왕을 배반하니라

 

2Kgs.25

[1] And in the ninth year of his reign, in the tenth month, on the tenth day of the month, Nebuchadnez'zar king of Babylon came with all his army against Jerusalem, and laid siege to it; and they built siegeworks against it round about.
[2] So the city was besieged till the eleventh year of King Zedeki'ah.
[3] On the ninth day of the fourth month the famine was so severe in the city that there was no food for the people of the land.
[4] Then a breach was made in the city; the king with all the men of war fled by night by the way of the gate between the two walls, by the king's garden, though the Chalde'ans were around the city. And they went in the direction of the Arabah.
[5] But the army of the Chalde'ans pursued the king, and overtook him in the plains of Jericho; and all his army was scattered from him.
[6] Then they captured the king, and brought him up to the king of Babylon at Riblah, who passed sentence upon him.
[7] They slew the sons of Zedeki'ah before his eyes, and put out the eyes of Zedeki'ah, and bound him in fetters, and took him to Babylon.
[8] In the fifth month, on the seventh day of the month -- which was the nineteenth year of King Nebuchadnez'zar, king of Babylon -- Nebu'zarad'an, the captain of the bodyguard, a servant of the king of Babylon, came to Jerusalem.
[9] And he burned the house of the LORD, and the king's house and all the houses of Jerusalem; every great house he burned down.
[10] And all the army of the Chalde'ans, who were with the captain of the guard, broke down the walls around Jerusalem.
[11] And the rest of the people who were left in the city and the deserters who had deserted to the king of Babylon, together with the rest of the multitude, Nebu'zarad'an the captain of the guard carried into exile.
[12] But the captain of the guard left some of the poorest of the land to be vinedressers and plowmen.
[13] And the pillars of bronze that were in the house of the LORD, and the stands and the bronze sea that were in the house of the LORD, the Chalde'ans broke in pieces, and carried the bronze to Babylon.
[14] And they took away the pots, and the shovels, and the snuffers, and the dishes for incense and all the vessels of bronze used in the temple service,
[15] the firepans also, and the bowls. What was of gold the captain of the guard took away as gold, and what was of silver, as silver.
[16] As for the two pillars, the one sea, and the stands, which Solomon had made for the house of the LORD, the bronze of all these vessels was beyond weight.
[17] The height of the one pillar was eighteen cubits, and upon it was a capital of bronze; the height of the capital was three cubits; a network and pomegranates, all of bronze, were upon the capital round about. And the second pillar had the like, with the network.
[18] And the captain of the guard took Serai'ah the chief priest, and Zephani'ah the second priest, and the three keepers of the threshold;
[19] and from the city he took an officer who had been in command of the men of war, and five men of the king's council who were found in the city; and the secretary of the commander of the army who mustered the people of the land; and sixty men of the people of the land who were found in the city.
[20] And Nebu'zarad'an the captain of the guard took them, and brought them to the king of Babylon at Riblah.
[21] And the king of Babylon smote them, and put them to death at Riblah in the land of Hamath. So Judah was taken into exile out of its land.
[22] And over the people who remained in the land of Judah, whom Nebuchadnez'zar king of Babylon had left, he appointed Gedali'ah the son of Ahi'kam, son of Shaphan, governor.
[23] Now when all the captains of the forces in the open country and their men heard that the king of Babylon had appointed Gedali'ah governor, they came with their men to Gedali'ah at Mizpah, namely, Ish'mael the son of Nethani'ah, and Joha'nan the son of Kare'ah, and Serai'ah the son of Tanhu'meth the Netoph'athite, and Ja-azani'ah the son of the Ma-ac'athite.
[24] And Gedali'ah swore to them and their men, saying, "Do not be afraid because of the Chalde'an officials; dwell in the land, and serve the king of Babylon, and it shall be well with you."
[25] But in the seventh month, Ish'mael the son of Nethani'ah, son of Eli'shama, of the royal family, came with ten men, and attacked and killed Gedali'ah and the Jews and the Chalde'ans who were with him at Mizpah.
[26] Then all the people, both small and great, and the captains of the forces arose, and went to Egypt; for they were afraid of the Chalde'ans.
[27] And in the thirty-seventh year of the exile of Jehoi'achin king of Judah, in the twelfth month, on the twenty-seventh day of the month, Evil-mero'dach king of Babylon, in the year that he began to reign, graciously freed Jehoi'achin king of Judah from prison;
[28] and he spoke kindly to him, and gave him a seat above the seats of the kings who were with him in Babylon.
[29] So Jehoi'achin put off his prison garments. And every day of his life he dined regularly at the king's table;
[30] and for his allowance, a regular allowance was given him by the king, every day a portion, as long as he lived.

25 장


[1] 시드기야 구년 시월 십일에 바벨론 왕 느부갓네살이 그 모든 군대를 거느리고 예루살렘을 치러 올라와서 진을 치고 사면으로 토성을 쌓으매
[2] 성이 시드기야왕 십 일년까지 에워싸였더니
[3] 그 사월 구일에 성중에 기근이 심하여 그 땅 백성의 양식이 진하였고
[4] 갈대아 사람이 그 성읍을 에워쌌으므로 성벽에 구멍을 뚫은지라 모든 군사가 밤중에 두 성벽 사이 왕의 동산 곁문 길로 도망하여 아라바 길로 가더니
[5] 갈대아 군사가 왕을 쫓아가서 여리고 평지에 미치매 왕의 모든 군사가 저를 떠나 흩어진지라
[6] 갈대아 군사가 왕을 잡아 립나 바벨론 왕에게로 끌고 가매 저에게 신문하고
[7] 시드기야의 아들들을 저의 목전에서 죽이고 시드기야의 두 눈을 빼고 사슬로 결박하여 바벨론으로 끌어갔더라
[8] 바벨론 왕 느부갓네살의 십 구년 오월 칠일에 바벨론 왕의 신하 시위대 장관 느부사라단이 예루살렘에 이르러
[9] 여호와의 전과 왕궁을 사르고 예루살렘의 모든 집을 귀인의 집까지 불살랐으며
[10] 시위대 장관을 좇는 갈대아 온 군대가 예루살렘 사면 성벽을 헐었으며
[11] 성중에 남아 있는 백성과 바벨론 왕에게 항복한 자와 무리의 남은 자는 시위대 장관 느부사라단이 다 사로잡아가고
[12] 빈천한 국민을 그 땅에 남겨두어 포도원을 다스리는 자와 농부가 되게 하였더라
[13] 갈대아 사람이 또 여호와의 전의 두 놋기둥과 받침들과 여호와의전의 놋바다를 깨뜨려 그 놋을 바벨론으로 가져가고
[14] 또 가마들과 부삽들과 불집게들과 숟가락들과 섬길 때에 쓰는 모든 놋그릇을 다 가져갔으며
[15] 시위대 장관이 또 불 옮기는 그릇들과 주발들 곧 금물의 금과 은물의 은을 가져갔으며
[16] 또 솔로몬이 여호와의 전을 위하여 만든 두 기둥과 한 바다와 받침들을 취하였는데 이 모든 기구의 놋 중수를 헤아릴 수 없었으니
[17] 그 한 기둥은 고가 십팔 규빗이요 그 꼭대기에 놋머리가 있어 고가 삼 규빗이요 그 머리에 둘린 그물과 석류가 다 놋이라 다른 기둥의 장식과 그물도 이와 같았더라
[18] 시위대 장관이 대제사장 스라야와 부제사장 스바냐와 전 문지기 세 사람을 잡고
[19] 또 성중에서 사람을 잡았으니 곧 군사를 거느린 내시 하나와 또 성중에서 만난바 왕의 시종 다섯 사람과 국민을 초모하는 장관의 서기관 하나와 성중에서 만난바 국민 육십명이라
[20] 시위대 장관 느부사라단이 저희를 잡아가지고 립나 바벨론 왕에게 나아가매
[21] 바벨론 왕이 하맛 땅 립나에서 다 쳐 죽였더라 이와 같이 유다가 사로잡혀 본토에서 떠났더라
[22] 유다 땅에 머물러 있는 백성은 곧 바벨론 왕 느부갓네살이 남긴 자라 왕이 사반의 손자 아히감의 아들 그달리야로 관할하게 하였더라
[23] 모든 군대 장관과 그 좇는 자가 바벨론 왕이 그달리야로 방백을 삼았다 함을 듣고 이에 느다니야의 아들 이스마엘과 가레아의 아들 요하난과 느도바 사람 단후멧의 아들 스라야와 마아가 사람의 아들 야아사니야와 그 좇는 사람이 모두 미스바로 가서 그달리야에게 나아가매
[24] 그달리야가 저희와 그 좇는 자들에게 맹세하여 이르되 너희는 갈대아 신복을 인하여 두려워 말고 이 땅에 거하여 바벨론 왕을 섬기라 그리하면 너희가 평안하리라 하니라
[25] 칠월에 왕족 엘리사마의 손자 느다니야의 아들 이스마엘이 십인을 거느리고 와서 그달리야를 쳐서 죽이고 또 저와 함께 미스바에 있는 유다 사람과 갈대아 사람을 죽인지라
[26] 대소 백성과 군대 장관들이 다 일어나서 애굽으로 갔으니 이는 갈대아 사람을 두려워함이었더라
[27] 유다 왕 여호야긴이 사로잡혀 간지 삼십 칠년 곧 바벨론 왕 에윌므로닥의 즉위한 원년 십 이월 이십 칠일에 유다 왕 여호야긴을 옥에서 내어놓아 그 머리를 들게 하고
[28] 선히 말하고 그 위를 바벨론에 저와 함께 있는 모든 왕의 위보다 높이고
[29] 그 죄수의 의복을 바꾸게 하고 그 일평생에 항상 왕의 앞에서 먹게 하였고
[30] 저의 쓸 것은 날마다 왕에게서 받는 정수가 있어서 종신토록 끊이지 아니하였더라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열왕기상(1 Kings)

역대상(1 Chronicles)

 
   
   

 ] 구약 성서 서론 ] 창세기 ] 출애급기 ] 레위기 ] 민수기 ] 신명기 ] 여호수아 ] 사사기 ] 릇기 ] 사무엘상 ] 사무엘하 ] 열왕기상 ] 열왕기하 ] 역대상 ] 역대하 ] 에스라 ] 느헤미야 ] 에스더 ] 욥기 ] 시편 ] 잠언 ] 전도서 ] 아가 ] 이사야 ] 예레미야 ] 애가 ] 에스겔 ] 다니엘 ] 호세아 ] 요엘 ] 아모스 ] 오바댜 ] 요나 ] 미가 ] 나훔 ] 하박국 ] 스바냐 ] 학개 ] 스가랴 ] 말라기 ]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뒤로 ]  ] 위로 ]

 
 

Jesusi.com Homepage



This page was last modified 2002/0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