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susi.com Homepage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 위로 ] 다음 ]

 
   

구약 성서 (舊約聖書)


(Old Testament)

 

사무엘상(1 Samuel)

열왕기상(1 Kings)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 Samuel

사무엘하

2Sam.1

[1] After the death of Saul, when David had returned from the slaughter of the Amal'ekites, David remained two days in Ziklag;
[2] and on the third day, behold, a man came from Saul's camp, with his clothes rent and earth upon his head. And when he came to David, he fell to the ground and did obeisance.
[3] David said to him, "Where do you come from?" And he said to him, "I have escaped from the camp of Israel."
[4] And David said to him, "How did it go? Tell me." And he answered, "The people have fled from the battle, and many of the people also have fallen and are dead; and Saul and his son Jonathan are also dead."
[5] Then David said to the young man who told him, "How do you know that Saul and his son Jonathan are dead?"
[6] And the young man who told him said, "By chance I happened to be on Mount Gilbo'a; and there was Saul leaning upon his spear; and lo, the chariots and the horsemen were close upon him.
[7] And when he looked behind him, he saw me, and called to me. And I answered, `Here I am.'
[8] And he said to me, `Who are you?' I answered him, `I am an Amal'ekite.'
[9] And he said to me, `Stand beside me and slay me; for anguish has seized me, and yet my life still lingers.'
[10] So I stood beside him, and slew him, because I was sure that he could not live after he had fallen; and I took the crown which was on his head and the armlet which was on his arm, and I have brought them here to my lord."
[11] Then David took hold of his clothes, and rent them; and so did all the men who were with him;
[12] and they mourned and wept and fasted until evening for Saul and for Jonathan his son and for the people of the LORD and for the house of Israel, because they had fallen by the sword.
[13] And David said to the young man who told him, "Where do you come from?" And he answered, "I am the son of a sojourner, an Amal'ekite."
[14] David said to him, "How is it you were not afraid to put forth your hand to destroy the LORD'S anointed?"
[15] Then David called one of the young men and said, "Go, fall upon him." And he smote him so that he died.
[16] And David said to him, "Your blood be upon your head; for your own mouth has testified against you, saying, `I have slain the LORD'S anointed.'"
[17] And David lamented with this lamentation over Saul and Jonathan his son,
[18] and he said it should be taught to the people of Judah; behold, it is written in the Book of Jashar. He said:
[19] "Thy glory, O Israel, is slain upon thy high places!
How are the mighty fallen!
[20] Tell it not in Gath,
publish it not in the streets of Ash'kelon;
lest the daughters of the Philistines rejoice,
lest the daughters of the uncircumcised exult.
[21] "Ye mountains of Gilbo'a,
let there be no dew or rain upon you,
nor upsurging of the deep!
For there the shield of the mighty was defiled,
the shield of Saul, not anointed with oil.
[22] "From the blood of the slain,
from the fat of the mighty,
the bow of Jonathan turned not back,
and the sword of Saul returned not empty.
[23] "Saul and Jonathan, beloved and lovely!
In life and in death they were not divided;
they were swifter than eagles,
they were stronger than lions.
[24] "Ye daughters of Israel, weep over Saul,
who clothed you daintily in scarlet,
who put ornaments of gold upon your apparel.
[25] "How are the mighty fallen
in the midst of the battle!
"Jonathan lies slain upon thy high places.
[26] I am distressed for you, my brother Jonathan;
very pleasant have you been to me;
your love to me was wonderful,
passing the love of women.
[27] "How are the mighty fallen,
and the weapons of war perished!"

 

1 장

[1] 사울의 죽은 후라 다윗이 아말렉 사람을 도륙하고 돌아와서 시글락에서 이틀을 유하더니
[2] 제 삼일에 한 사람이 사울의 진에서 나왔는데 그 옷은 찢어졌고 머리에는 흙이 있더라 저가 다윗에게 나아와 땅에 엎드려 절하매
[3] 다윗이 저에게 묻되 너는 어디서 왔느냐 대답하되 이스라엘 진에서 도망하여 왔나이다
[4] 다윗이 가로되 일이 어떻게 되었느뇨 너는 내게 고하라 저가 대답하되 군사가 전쟁 중에서 도망하기도 하였고 무리 중에 엎드러져 죽은 자도 많았고 사울과 그 아들 요나단도 죽었나이다
[5] 다윗이 자기에게 고하는 소년에게 묻되 사울과 그 아들 요나단의 죽은 줄을 네가 어떻게 아느냐
[6] 그에게 고하는 소년이 가로되 내가 우연히 길보아산에 올라보니 사울이 자기 창을 의지하였고 병거와 기병은 저를 촉급히 따르는데
[7] 사울이 뒤로 돌이켜 나를 보고 부르시기로 내가 대답하되 내가 여기 있나이다 한즉
[8] 내게 이르되 너는 누구냐 하시기로 내가 대답하되 나는 아말렉 사람이니이다 한즉
[9] 또 내게 이르되 내 목숨이 아직 내게 완전히 있으므로 내가 고통에 들었나니 너는 내 곁에 서서 나를 죽이라 하시기로
[10] 저가 엎드러진 후에는 살 수 없는 줄을 내가 알고 그 곁에 서서 죽이고 그 머리에 있는 면류관과 팔에 있는 고리를 벗겨서 내 주께로 가져 왔나이다
[11] 이에 다윗이 자기 옷을 잡아 찢으매 함께 있는 모든 사람도 그리하고
[12] 사울과 그 아들 요나단과 여호와의 백성과 이스라엘 족속이 칼에 죽음을 인하여 저녁때까지 슬퍼하여 울며 금식하니라
[13] 다윗이 그 고한 소년에게 묻되 너는 어디 사람이냐 대답하되 나는 아말렉 사람 곧 외국인의 아들이니이다
[14] 다윗이 저에게 이르되 네가 어찌하여 손을 들어 여호와의 기름부음 받은 자 죽이기를 두려워하지 아니하였느냐 하고
[15] 소년 중 하나를 불러 이르되 가까이 가서 저를 죽이라 하매 그가 치매 곧 죽으니라
[16] 다윗이 저에게 이르기를 네 피가 네 머리로 돌아갈지어다 네 입이 네게 대하여 증거하기를 내가 여호와의 기름 부음 받은 자를 죽였노라 함이니라 하였더라
[17] 다윗이 이 슬픈 노래로 사울과 그 아들 요나단을 조상하고
[18] 명하여 그것을 유다 족속에게 가르치라 하였으니 곧 활 노래라 야살의 책에 기록되었으되
[19] 이스라엘아 너의 영광이 산 위에서 죽임을 당하였도다 오호라 두 용사가 엎드러졌도다
[20] 이 일을 가드에도 고하지 말며 아스글론 거리에도 전파하지 말지어다 블레셋 사람의 딸들이 즐거워할까,할례받지 못한 자의 딸들이 개가를 부를까 염려로다
[21] 길보아산들아 너희 위에 우로가 내리지 아니하며 제물 낼 밭도 없을지어다 거기서 두 용사의 방패가 버린바 됨이라 곧 사울의 방패가 기름 부음을 받지 않음 같이 됨이로다
[22] 죽은 자의 피에서,용사의 기름에서 요나단의 활이 물러가지 아니하였으며 사울의 칼이 헛되이 돌아오지 아니하였도다
[23] 사울과 요나단이 생전에 사랑스럽고 아름다운 자러니 죽을 때에도 서로 떠나지 아니하였도다 저희는 독수리보다 빠르고 사자보다 강하였도다
[24] 이스라엘 딸들아 사울을 슬퍼하여 울지어다 저가 붉은 옷으로 너희에게 화려하게 입혔고 금 노리개를 너희 옷에 채웠도다
[25] 오호라 두 용사가 전쟁 중에 엎드러졌도다 요나단이 너의 산위에서 죽임을 당하였도다
[26] 내 형 요나단이여 내가 그대를 애통함은 그대는 내게 심히 아름다움이라 그대가 나를 사랑함이 기이하여 여인의 사랑보다 승하였도다
[27] 오호라 두 용사가 엎드러졌으며 싸우는 병기가 망하였도다 하였더라 

 

2Sam.2

[1] After this David inquired of the LORD, "Shall I go up into any of the cities of Judah?" And the LORD said to him, "Go up." David said, "To which shall I go up?" And he said, "To Hebron."
[2] So David went up there, and his two wives also, Ahin'o-am of Jezreel, and Ab'igail the widow of Nabal of Carmel.
[3] And David brought up his men who were with him, every one with his household; and they dwelt in the towns of Hebron.
[4] And the men of Judah came, and there they anointed David king over the house of Judah. When they told David, "It was the men of Ja'besh-gil'ead who buried Saul,"
[5] David sent messengers to the men of Ja'besh-gil'ead, and said to them, "May you be blessed by the LORD, because you showed this loyalty to Saul your lord, and buried him!
[6] Now may the LORD show steadfast love and faithfulness to you! And I will do good to you because you have done this thing.
[7] Now therefore let your hands be strong, and be valiant; for Saul your lord is dead, and the house of Judah has anointed me king over them."
[8] Now Abner the son of Ner, commander of Saul's army, had taken Ish-bo'sheth the son of Saul, and brought him over to Mahana'im;
[9] and he made him king over Gilead and the Ash'urites and Jezreel and E'phraim and Benjamin and all Israel.
[10] Ish-bo'sheth, Saul's son, was forty years old when he began to reign over Israel, and he reigned two years. But the house of Judah followed David.
[11] And the time that David was king in Hebron over the house of Judah was seven years and six months.
[12] Abner the son of Ner, and the servants of Ish-bo'sheth the son of Saul, went out from Mahana'im to Gibeon.
[13] And Jo'ab the son of Zeru'iah, and the servants of David, went out and met them at the pool of Gibeon; and they sat down, the one on the one side of the pool, and the other on the other side of the pool.
[14] And Abner said to Jo'ab, "Let the young men arise and play before us." And Jo'ab said, "Let them arise."
[15] Then they arose and passed over by number, twelve for Benjamin and Ish-bo'sheth the son of Saul, and twelve of the servants of David.
[16] And each caught his opponent by the head, and thrust his sword in his opponent's side; so they fell down together. Therefore that place was called Hel'kath-hazzu'rim, which is at Gibeon.
[17] And the battle was very fierce that day; and Abner and the men of Israel were beaten before the servants of David.
[18] And the three sons of Zeru'iah were there, Jo'ab, Abi'shai, and As'ahel. Now As'ahel was as swift of foot as a wild gazelle;
[19] and As'ahel pursued Abner, and as he went he turned neither to the right hand nor to the left from following Abner.
[20] Then Abner looked behind him and said, "Is it you, As'ahel?" And he answered, "It is I."
[21] Abner said to him, "Turn aside to your right hand or to your left, and seize one of the young men, and take his spoil." But As'ahel would not turn aside from following him.
[22] And Abner said again to As'ahel, "Turn aside from following me; why should I smite you to the ground? How then could I lift up my face to your brother Jo'ab?"
[23] But he refused to turn aside; therefore Abner smote him in the belly with the butt of his spear, so that the spear came out at his back; and he fell there, and died where he was. And all who came to the place where As'ahel had fallen and died, stood still.
[24] But Jo'ab and Abi'shai pursued Abner; and as the sun was going down they came to the hill of Ammah, which lies before Gi'ah on the way to the wilderness of Gibeon.
[25] And the Benjaminites gathered themselves together behind Abner, and became one band, and took their stand on the top of a hill.
[26] Then Abner called to Jo'ab, "Shall the sword devour for ever? Do you not know that the end will be bitter? How long will it be before you bid your people turn from the pursuit of their brethren?"
[27] And Jo'ab said, "As God lives, if you had not spoken, surely the men would have given up the pursuit of their brethren in the morning."
[28] So Jo'ab blew the trumpet; and all the men stopped, and pursued Israel no more, nor did they fight any more.
[29] And Abner and his men went all that night through the Arabah; they crossed the Jordan, and marching the whole forenoon they came to Mahana'im.
[30] Jo'ab returned from the pursuit of Abner; and when he had gathered all the people together, there were missing of David's servants nineteen men besides As'ahel.
[31] But the servants of David had slain of Benjamin three hundred and sixty of Abner's men.
[32] And they took up As'ahel, and buried him in the tomb of his father, which was at Bethlehem. And Jo'ab and his men marched all night, and the day broke upon them at Hebron.

 

2 장

[1] 그 후에 다윗이 여호와께 물어 가로되 내가 유다 한 성으로 올라가리이까 여호와께서 가라사대 올라가라 다윗이 가로되 어디로 가리이까 가라사대 헤브론으로 갈지니라
[2] 다윗이 그 두 아내 이스르엘 여인 아히노암과 갈멜 사람 나발의 아내 되었던 아비가일을 데리고 그리로 올라갈 때에
[3] 또 자기와 함께한 종자들과 그들의 권속들을 다 데리고 올라가 서헤브론 각 성에 거하게 하니라
[4] 유다 사람들이 와서 거기서 다윗에게 기름을 부어 유다 족속의 왕을 삼았더라 혹이 다윗에게 고하여 가로되 사울을 장사한 사람은 길르앗 야베스 사람들이니이다 하매
[5] 다윗이 길르앗 야베스 사람들에게 사자들을 보내어 가로되 너희가 너희 주 사울에게 이처럼 은혜를 베풀어 장사하였으니 여호와께 복을 받을지어다
[6] 너희가 이 일을 하였으니 이제 여호와께서 은혜와 진리로 너희에게 베푸시기를 원하고 나도 이 선한 일을 너희에게 갚으리니
[7] 이제 너희는 손을 강하게 하고 담대히 할지어다 너희 주 사울이 죽었고 또 유다 족속이 내게 기름을 부어 저희의 왕을 삼았음이니라
[8] 사울의 군장 넬의 아들 아브넬이 이미 사울의 아들 이스보셋을 데리고 마하나임으로 건너가서
[9] 길르앗과 아술과 이스르엘과 에브라임과 베냐민과 온 이스라엘의 왕을 삼았더라
[10] 사울의 아들 이스보셋이 비로소 이스라엘 왕이 될 때에 나이 사십세며 두해 동안 위에 있으니라 유다 족속은 다윗을 따르니
[11] 다윗이 헤브론에서 유다 족속의 왕이 된 날 수는 일곱해 여섯달 이더라
[12] 넬의 아들 아브넬과 사울의 아들 이스보셋의 신복들은 마하나임에서 나와서 기브온에 이르고
[13] 스루야의 아들 요압과 다윗의 신복들도 나와서 기브온 못가에서 저희를 만나 앉으니 이는 못 이편이요 저는 못 저편이라
[14] 아브넬이 요압에게 이르되 청컨대 소년들로 일어나서 우리 앞에서 장난하게 하자 요압이 가로되 일어나게 하자 하매
[15] 저희가 일어나 그 수효대로 나아가니 베냐민과 사울의 아들 이스보셋의 편에 열둘이요 다윗의 신복중에 열 둘이라
[16] 각기 적수의 머리를 잡고 칼로 적수의 옆구리를 찌르매 일제히 쓰러진지라 그러므로 그 곳을 헬갓핫수림이라 일컬었으며 기브온에 있더라
[17] 그날에 싸움이 심히 맹렬하더니 아브넬과 이스라엘 사람들이 다윗의 신복들 앞에서 패하니라
[18] 그 곳에 스루야의 세 아들 요압과 아비새와 아사헬이 있었는데 아사헬의 발은 들노루같이 빠르더라
[19] 아사헬이 아브넬을 쫓아 달려가되 좌우로 치우치지 않고 아브넬의 뒤를 쫓으니
[20] 아브넬이 뒤를 돌아 보며 가로되 아사헬아 너냐 대답하되 내로라
[21] 아브넬이 저에게 이르되 너는 좌편으로나 우편으로나 치우쳐서 소년 하나를 잡아 그 군복을 빼앗으라 하되 아사헬이 치우치기를 원치 않고 그 뒤를 쫓으매
[22] 아브넬이 다시 아사헬에게 이르되 너는 나 쫓기를 그치라 내가 너를 쳐서 땅에 엎드러지게 할 까닭이 무엇이냐 그렇게 하면 내가 어떻게 네 형 요압을 대면하겠느냐 하되
[23] 저가 치우치기를 싫어하매 아브넬이 창 뒤끝으로 그 배를 찌르니 창이 그 등을 꿰뚫고 나간지라 곧 그곳에 엎드러져 죽으매 아사헬의 엎드러져 죽은 곳에 이르는 자마다 머물러 섰더라
[24] 요압과 아비새가 아브넬의 뒤를 쫓아 기브온 거친 땅의 길가 기아 맞은편 암마산에 이를 때에 해가 졌고
[25] 베냐민 족속은 함께 모여 아브넬을 따라 한 떼를 이루고 작은 산꼭대기에 섰더라
[26] 아브넬이 요압에게 외쳐 가로되 칼이 영영히 사람을 상하겠느냐 마침내 참혹한 일이 생길 줄을 알지 못하느냐 네가 언제나 무리에게 그 형제 쫓기를 그치라 명하겠느냐
[27] 요압이 가로되 하나님이 사시거니와 네가 혼단의 말을 내지 아니하였더면 무리가 아침에 다 돌아갔을 것이요 그 형제를 쫓지 아니하였으리라 하고
[28] 나팔을 불매 온 무리가 머물러서고 다시는 이스라엘을 쫓아가지 아니하고 다시는 싸우지도 아니하니라
[29] 아브넬과 그 종자들이 밤새도록 행하여 아라바를 지나 요단을 건너 비드론 온 땅을 지나 마하나임에 이르니라
[30] 요압이 아브넬 쫓기를 그치고 돌아와서 무리를 다 모으니 다윗의 신복 중에 십 구인과 아사헬이 궐이 났으나
[31] 다윗의 신복들이 베냐민과 아브넬에게 속한 자들을 쳐서 삼백 륙십명을 죽였더라
[32] 무리가 아사헬을 베들레헴에 있는 그 아비 묘에 장사하고 요압과 그 종자들이 밤새도록 행하여 헤브론에 이를 때에 날이 밝았더라 

 

2Sam.3

[1] There was a long war between the house of Saul and the house of David; and David grew stronger and stronger, while the house of Saul became weaker and weaker.
[2] And sons were born to David at Hebron: his first-born was Amnon, of Ahin'o-am of Jezreel;
[3] and his second, Chil'e-ab, of Ab'igail the widow of Nabal of Carmel; and the third, Ab'salom the son of Ma'acah the daughter of Talmai king of Geshur;
[4] and the fourth, Adoni'jah the son of Haggith; and the fifth, Shephati'ah the son of Abi'tal;
[5] and the sixth, Ith're-am, of Eglah, David's wife. These were born to David in Hebron.
[6] While there was war between the house of Saul and the house of David, Abner was making himself strong in the house of Saul.
[7] Now Saul had a concubine, whose name was Rizpah, the daughter of Ai'ah; and Ish-bo'sheth said to Abner, "Why have you gone in to my father's concubine?"
[8] Then Abner was very angry over the words of Ish-bo'sheth, and said, "Am I a dog's head of Judah? This day I keep showing loyalty to the house of Saul your father, to his brothers, and to his friends, and have not given you into the hand of David; and yet you charge me today with a fault concerning a woman.
[9] God do so to Abner, and more also, if I do not accomplish for David what the LORD has sworn to him,
[10] to transfer the kingdom from the house of Saul, and set up the throne of David over Israel and over Judah, from Dan to Beer-sheba."
[11] And Ish-bo'sheth could not answer Abner another word, because he feared him.
[12] And Abner sent messengers to David at Hebron, saying, "To whom does the land belong? Make your covenant with me, and behold, my hand shall be with you to bring over all Israel to you."
[13] And he said, "Good; I will make a covenant with you; but one thing I require of you; that is, you shall not see my face, unless you first bring Michal, Saul's daughter, when you come to see my face."
[14] Then David sent messengers to Ish-bo'sheth Saul's son, saying, "Give me my wife Michal, whom I betrothed at the price of a hundred foreskins of the Philistines."
[15] And Ish-bo'sheth sent, and took her from her husband Pal'ti-el the son of La'ish.
[16] But her husband went with her, weeping after her all the way to Bahu'rim. Then Abner said to him, "Go, return"; and he returned.
[17] And Abner conferred with the elders of Israel, saying, "For some time past you have been seeking David as king over you.
[18] Now then bring it about; for the LORD has promised David, saying, `By the hand of my servant David I will save my people Israel from the hand of the Philistines, and from the hand of all their enemies.'"
[19] Abner also spoke to Benjamin; and then Abner went to tell David at Hebron all that Israel and the whole house of Benjamin thought good to do.
[20] When Abner came with twenty men to David at Hebron, David made a feast for Abner and the men who were with him.
[21] And Abner said to David, "I will arise and go, and will gather all Israel to my lord the king, that they may make a covenant with you, and that you may reign over all that your heart desires." So David sent Abner away; and he went in peace.
[22] Just then the servants of David arrived with Jo'ab from a raid, bringing much spoil with them. But Abner was not with David at Hebron, for he had sent him away, and he had gone in peace.
[23] When Jo'ab and all the army that was with him came, it was told Jo'ab, "Abner the son of Ner came to the king, and he has let him go, and he has gone in peace."
[24] Then Jo'ab went to the king and said, "What have you done? Behold, Abner came to you; why is it that you have sent him away, so that he is gone?
[25] You know that Abner the son of Ner came to deceive you, and to know your going out and your coming in, and to know all that you are doing."
[26] When Jo'ab came out from David's presence, he sent messengers after Abner, and they brought him back from the cistern of Sirah; but David did not know about it.
[27] And when Abner returned to Hebron, Jo'ab took him aside into the midst of the gate to speak with him privately, and there he smote him in the belly, so that he died, for the blood of As'ahel his brother.
[28] Afterward, when David heard of it, he said, "I and my kingdom are for ever guiltless before the LORD for the blood of Abner the son of Ner.
[29] May it fall upon the head of Jo'ab, and upon all his father's house; and may the house of Jo'ab never be without one who has a discharge, or who is leprous, or who holds a spindle, or who is slain by the sword, or who lacks bread!"
[30] So Jo'ab and Abi'shai his brother slew Abner, because he had killed their brother As'ahel in the battle at Gibeon.
[31] Then David said to Jo'ab and to all the people who were with him, "Rend your clothes, and gird on sackcloth, and mourn before Abner." And King David followed the bier.
[32] They buried Abner at Hebron; and the king lifted up his voice and wept at the grave of Abner; and all the people wept.
[33] And the king lamented for Abner, saying, "Should Abner die as a fool dies?
[34] Your hands were not bound,
your feet were not fettered;
as one falls before the wicked
you have fallen."
And all the people wept again over him.
[35] Then all the people came to persuade David to eat bread while it was yet day; but David swore, saying, "God do so to me and more also, if I taste bread or anything else till the sun goes down!"
[36] And all the people took notice of it, and it pleased them; as everything that the king did pleased all the people.
[37] So all the people and all Israel understood that day that it had not been the king's will to slay Abner the son of Ner.
[38] And the king said to his servants, "Do you not know that a prince and a great man has fallen this day in Israel?
[39] And I am this day weak, though anointed king; these men the sons of Zeru'iah are too hard for me. The LORD requite the evildoer according to his wickedness!"

 

3 장

[1] 사울의 집과 다윗의 집 사이에 전쟁이 오래매 다윗은 점점 강하여가고 사울의 집은 점점 약하여 가니라
[2] 다윗이 헤브론에서 아들들을 낳았으되 맏아들은 암논이라 이스르엘여인 아히노암의 소생이요
[3] 둘째는 길르압이라 갈멜 사람 나발의 아내 되었던 아비가일의 소생이요 세째는 압살롬이라 그술 왕 달매의 딸 마아가의 아들이요
[4] 네째는 아도니야라 학깃의 아들이요 다섯째는 스바댜라 아비달의 아들이요
[5] 여섯째는 이드르암이라 다윗의 아내 에글라의 소생이니 이는 다윗이 헤브론에서 낳은 자들이더라
[6] 사울의 집과 다윗의 집 사이에 전쟁이 있는 동안에 아브넬이 사울의 집에서 점점 권세를 잡으니라
[7] 사울에게 첩이 있었으니 이름은 리스바요 아야의 딸이더라 이스보셋이 아브넬에게 이르되 네가 어찌하여 내 아버지의 첩을 통간하였느냐
[8] 아브넬이 이스보셋의 말을 매우 분히 여겨 가로되 내가 유다의 개 대강이뇨 내가 오늘날 당신의 아버지 사울의 집과 그 형제와 그 친구에게 은혜를 베풀어서 당신을 다윗의 손에 내어주지 아니하였거늘 당신이 오늘날 이 여인에게 관한 허물을 내게 돌리는도다
[9] 여호와께서 다윗에게 맹세하신대로 내가 이루게 아니하면 하나님이 아브넬에게 벌 위에 벌을 내리심이 마땅하니라
[10] 그 맹세는 곧 이 나라를 사울의 집에서 다윗에게 옮겨서 그 위를 단에서 브엘세바까지 이스라엘과 유다에 세우리라 하신 것이니라 하매
[11] 이스보셋이 아브넬을 두려워하여 감히 한 말도 대답지 못하니라
[12] 아브넬이 자기를 대신하여 사자들을 다윗에게 보내어 가로되 이 땅이 뉘 것이니이까 또 가로되 당신은 나로 더불어 언약하사이다 내 손이 당신을 도와 온 이스라엘로 당신에게 돌아가게 하리이다
[13] 다윗이 가로되 좋다 내가 너와 언약하려니와 내가 네게 한가지 일을 요구하노니 나를 보러 올 때에 위선 사울의 딸 미갈을 데리고 오라 그렇지 않으면 내 얼굴을 보지 못하리라 하고
[14] 사울의 아들 이스보셋에게 사자들을 보내어 이르되 내 처 미갈을 내게로 돌리라 저는 내가 전에 블레셋 사람의 앙피 일백으로 정혼한 자니라
[15] 이스보셋이 보내어 그 남편 라이스의 아들 발디엘에게서 취하매
[16] 그 남편이 저와 함께 오되 울며 바후림까지 따라 왔더니 아브넬이 저에게 돌아가라 하매 돌아가니라
[17] 아브넬이 이스라엘 장로들에게 말하여 가로되 너희가 여러번 다윗으로 너희 임금 삼기를 구하였으니
[18] 이제 그대로 하라 여호와께서 이미 다윗에 대하여 말씀하시기를 내가 내 종 다윗의 손으로 내 백성 이스라엘을 구원하여 블레셋 사람의 손과 모든 대적의 손에서 벗어나게 하리라 하셨음이니라 하고
[19] 아브넬이 또 베냐민 사람의 귀에 말하고 이스라엘과 베냐민의 온집이 선히 여기는 모든 것을 다윗의 귀에 고하려고 헤브론으로 가니라
[20] 아브넬이 종자 이십인으로 더불어 헤브론에 이르러 다윗에게 나아가니 다윗이 아브넬과 그 함께 한 사람을 위하여 잔치를 배설하였더라
[21] 아브넬이 다윗에게 고하되 내가 일어나 가서 온 이스라엘 무리를 내 주 왕의 앞에 모아 더불어 언약하게 하고 마음의 원하시는 대로 모든 것을 다스리시게 하리이다 이에 다윗이 아브넬을 보내매 저가 평안히 가니라
[22] 다윗의 신복들과 요압이 적군을 치고 크게 노략한 물건을 가지고 돌아오니 아브넬은 이미 보냄을 받아 평안히 갔고 다윗과 함께 헤브론에 있지 아니한 때라
[23] 요압과 그 함께 한 모든 군사가 돌아오매 혹이 요압에게 고하여 가로되 넬의 아들 아브넬이 왕에게 왔더니 왕이 보내매 저가 평안히 갔나이다
[24] 요압이 왕에게 나아가 가로되 어찌 하심이니이까 아브넬이 왕에게 나아왔거늘 어찌하여 저를 보내어 잘 가게 하셨나이까
[25] 왕도 아시려니와 넬의 아들 아브넬의 온 것은 왕을 속임이라 왕의 출입하는 것을 알고 모든 하시는 것을 알려 함이니이다 하고
[26] 이에 다윗에게서 나와서 사자들을 보내어 아브넬을 쫓아가게 하였더니 시라 우물가에서 저를 데리고 돌아왔으나 다윗은 알지 못하였더라
[27] 아브넬이 헤브론으로 돌아오매 요압이 더불어 종용히 말하려는 듯이 저를 데리고 성문으로 들어가서 거기서 배를 찔러 죽이니 이는 자기의 동생 아사헬의 피를 인함이더라
[28] 그 후에 다윗이 듣고 이르되 넬의 아들 아브넬의 피에 대하여 나와 내 나라는 여호와 앞에 영원히 무죄하니
[29] 그 죄가 요압의 머리와 그 아비의 온 집으로 돌아갈지어다 또 요압의 집에서 백탁병자나 문둥병자나 지팡이를 의지하는 자나 칼에 죽는 자나 양식이 핍절한 자가 끊어지지 아니할지로다 하니라
[30] 요압과 그 동생 아비새가 아브넬을 죽인 것은 저가 기브온 전쟁에서 자기 동생 아사헬을 죽인 까닭이었더라
[31] 다윗이 요압과 및 자기와 함께 있는 모든 백성에게 이르되 너희는 옷을 찢고 굵은 베를 띠고 아브넬 앞에서 애통하라 하니라 다윗왕이 상여를 따라가서
[32] 아브넬을 헤브론에 장사하고 아브넬의 무덤에서 소리를 높여 울고 백성도 다 우니라
[33] 왕이 아브넬을 위하여 애가를 지어 가로되 아브넬의 죽음이 어찌하여 미련한 자의 죽음 같은고
[34] 네 손이 결박되지 아니하였고 네 발이 착고에 채이지 아니하였거늘 불의한 자식의 앞에 엎드러짐 같이 네가 엎드러졌도다 하매 온 백성이 다시 그를 슬퍼하여 우니라
[35] 석양에 뭇 백성이 나아와 다윗에게 음식을 권하니 다윗이 맹세하여 가로되 내가 해지기 전에 떡이나 다른 것을 맛보면 하나님이 내게 벌 위에 벌을 내리심이 마땅하니라 하매
[36] 온 백성이 보고 기뻐하며 왕이 무슨 일을 하든지 무리가 다 기뻐하므로
[37] 이 날에야 온 백성과 온 이스라엘이 넬의 아들 아브넬을 죽인 것이 왕의 한 바가 아닌 줄을 아니라
[38] 왕이 그 신복에게 이르되 오늘 이스라엘의 방백이요 또는 대인이 죽은 것을 알지 못하느냐
[39] 내가 기름 부음을 받은 왕이 되었으나 오늘날 약하여서 스루야의 아들인 이 사람들을 제어하기가 너무 어려우니 여호와는 악행한 자에게 그 악한대로 갚으실지로다 하니라 

 

2Sam.4

[1] When Ish-bo'sheth, Saul's son, heard that Abner had died at Hebron, his courage failed, and all Israel was dismayed.
[2] Now Saul's son had two men who were captains of raiding bands; the name of the one was Ba'anah, and the name of the other Rechab, sons of Rimmon a man of Benjamin from Be-er'oth (for Be-er'oth also is reckoned to Benjamin;
[3] the Be-er'othites fled to Gitta'im, and have been sojourners there to this day).
[4] Jonathan, the son of Saul, had a son who was crippled in his feet. He was five years old when the news about Saul and Jonathan came from Jezreel; and his nurse took him up, and fled; and, as she fled in her haste, he fell, and became lame. And his name was Mephib'osheth.
[5] Now the sons of Rimmon the Be-er'othite, Rechab and Ba'anah, set out, and about the heat of the day they came to the house of Ish-bo'sheth, as he was taking his noonday rest.
[6] And behold, the doorkeeper of the house had been cleaning wheat, but she grew drowsy and slept; so Rechab and Ba'anah his brother slipped in.
[7] When they came into the house, as he lay on his bed in his bedchamber, they smote him, and slew him, and beheaded him. They took his head, and went by the way of the Arabah all night,
[8] and brought the head of Ish-bo'sheth to David at Hebron. And they said to the king, "Here is the head of Ish-bo'sheth, the son of Saul, your enemy, who sought your life; the LORD has avenged my lord the king this day on Saul and on his offspring."
[9] But David answered Rechab and Ba'anah his brother, the sons of Rimmon the Be-er'othite, "As the LORD lives, who has redeemed my life out of every adversity,
[10] when one told me, `Behold, Saul is dead,' and thought he was bringing good news, I seized him and slew him at Ziklag, which was the reward I gave him for his news.
[11] How much more, when wicked men have slain a righteous man in his own house upon his bed, shall I not now require his blood at your hand, and destroy you from the earth?"
[12] And David commanded his young men, and they killed them, and cut off their hands and feet, and hanged them beside the pool at Hebron. But they took the head of Ish-bo'sheth, and buried it in the tomb of Abner at Hebron.

 

4 장

[1] 사울의 아들 이스보셋이 아브넬의 헤브론에서 죽었다 함을 듣고 손맥이 풀렸고 온 이스라엘이 놀라니라
[2] 사울의 아들 이스보셋에게 군장 두 사람이 있으니 하나의 이름은 바아나요 하나의 이름은 레갑이라 베냐민 족속 브에롯 사람 림몬의 아들들이더라 브에롯도 베냐민 지파에 속하였으니
[3] 일찍 브에롯 사람들이 깃다임으로 도망하여 오늘까지 거기 우거 함이더라
[4] 사울의 아들 요나단에게 절뚝발이 아들 하나가 있으니 이름은 므비보셋이라 전에 사울과 요나단의 죽은 소식이 이스르엘에서 올 때에 그 나이 다섯살이었는데 그 유모가 안고 도망하더니 급히 도망하므로 아이가 떨어져 절게 되었더라
[5] 브에롯 사람 림몬의 아들 레갑과 바아나가 행하여 볕이 쬘 때 즈음에 이스보셋의 집에 이르니 마침 저가 낮잠을 자는지라
[6] 레갑과 그 형제 바아나가 밀을 가지러 온 체하고 집 가운데로 들어가서 그 배를 찌르고 도망하였더라
[7] 저희가 집에 들어가니 이스보셋이 침실에서 상 위에 누웠는지라 저를 쳐 죽이고 목을 베어 그 머리를 가지고 밤새도록 아라바 길로 행하여
[8] 헤브론에 이르러 다윗왕에게 이스보셋의 머리를 드리며 고하되 왕의 생명을 해하려 하던 원수 사울의 아들 이스보셋의 머리가 여기 있나이다 여호와께서 오늘 우리 주 되신 왕의 원수를 사울과 그 자손에게 갚으셨나이다
[9] 다윗이 브레롯 사람 림몬의 아들 레갑과 그 형제 바아나에게 대답하여 가로되 내 생명을 여러 환난 가운데서 건지신 여호와의 사심을 가리켜 맹세하노니
[10] 전에 사람이 내게 고하기를 사울이 죽었다 하며 좋은 소식을 전하는 줄로 생각하였어도 내가 저를 잡아 시글락에서 죽여서 그것으로 그 기별의 갚음을 삼았거든
[11] 하물며 악인이 의인을 그 집 침상위에서 죽인 것이겠느냐 그런즉 내가 저의 피흘린 죄를 너희에게 갚아서 너희를 이땅에서 없이 하지 아니하겠느냐 하고
[12] 소년들을 명하매 곧 저희를 죽이고 수족을 베어 헤브론 못가에 매어 달고 이스보셋의 머리를 가져다가 헤브론에서 아브넬의 무덤에 장사하였더라 

 

2Sam.5

[1] Then all the tribes of Israel came to David at Hebron, and said, "Behold, we are your bone and flesh.
[2] In times past, when Saul was king over us, it was you that led out and brought in Israel; and the LORD said to you, `You shall be shepherd of my people Israel, and you shall be prince over Israel.'"
[3] So all the elders of Israel came to the king at Hebron; and King David made a covenant with them at Hebron before the LORD, and they anointed David king over Israel.
[4] David was thirty years old when he began to reign, and he reigned forty years.
[5] At Hebron he reigned over Judah seven years and six months; and at Jerusalem he reigned over all Israel and Judah thirty-three years.
[6] And the king and his men went to Jerusalem against the Jeb'usites, the inhabitants of the land, who said to David, "You will not come in here, but the blind and the lame will ward you off" -- thinking, "David cannot come in here."
[7] Nevertheless David took the stronghold of Zion, that is, the city of David.
[8] And David said on that day, "Whoever would smite the Jeb'usites, let him get up the water shaft to attack the lame and the blind, who are hated by David's soul." Therefore it is said, "The blind and the lame shall not come into the house."
[9] And David dwelt in the stronghold, and called it the city of David. And David built the city round about from the Millo inward.
[10] And David became greater and greater, for the LORD, the God of hosts, was with him.
[11] And Hiram king of Tyre sent messengers to David, and cedar trees, also carpenters and masons who built David a house.
[12] And David perceived that the LORD had established him king over Israel, and that he had exalted his kingdom for the sake of his people Israel.
[13] And David took more concubines and wives from Jerusalem, after he came from Hebron; and more sons and daughters were born to David.
[14] And these are the names of those who were born to him in Jerusalem: Sham'mu-a, Shobab, Nathan, Solomon,
[15] Ibhar, Eli'shu-a, Nepheg, Japhi'a,
[16] Eli'shama, Eli'ada, and Eliph'elet.
[17] When the Philistines heard that David had been anointed king over Israel, all the Philistines went up in search of David; but David heard of it and went down to the stronghold.
[18] Now the Philistines had come and spread out in the valley of Reph'aim.
[19] And David inquired of the LORD, "Shall I go up against the Philistines? Wilt thou give them into my hand?" And the LORD said to David, "Go up; for I will certainly give the Philistines into your hand."
[20] And David came to Ba'al-pera'zim, and David defeated them there; and he said, "The LORD has broken through my enemies before me, like a bursting flood." Therefore the name of that place is called Ba'al-pera'zim.
[21] And the Philistines left their idols there, and David and his men carried them away.
[22] And the Philistines came up yet again, and spread out in the valley of Reph'aim.
[23] And when David inquired of the LORD, he said, "You shall not go up; go around to their rear, and come upon them opposite the balsam trees.
[24] And when you hear the sound of marching in the tops of the balsam trees, then bestir yourself; for then the LORD has gone out before you to smite the army of the Philistines."
[25] And David did as the LORD commanded him, and smote the Philistines from Geba to Gezer.

 

5 장

[1] 이스라엘 모든 지파가 헤브론에 이르러 다윗에게 나아와 말하여 가로되 보소서 우리는 왕의 골육이니이다
[2] 전일 곧 사울이 우리의 왕이 되었을 때에도 이스라엘을 거느려 출입하게 한 자는 왕이시었고 여호와께서도 왕에게 말씀하시기를 네가 내 백성 이스라엘의 목자가 되며 이스라엘의 주권자가 되리라 하셨나이다 하니라
[3] 이에 이스라엘 모든 장로가 헤브론에 이르러 왕에게 나아오매 다윗왕이 헤브론에서 여호와 앞에서 저희와 언약을 세우매 저희가 다윗에게 기름을 부어 이스라엘 왕을 삼으니라
[4] 다윗이 삼십세에 위에 나아가서 사십년을 다스렸으되
[5] 헤브론에서 칠년 육개월 동안 유다를 다스렸고 예루살렘에서 삼십 삼년 동안 온 이스라엘과 유다를 다스렸더라
[6] 왕과 그 종자들이 예루살렘으로 가서 그 땅 거민 여부스 사람을 치려 하매 그 사람들이 다윗에게 말하여 가로되 네가 이리로 들어오지 못하리라 소경과 절뚝발이라도 너를 물리치리라 하니 저희 생각에는 다윗이 이리로 들어오지 못하리라 함이나
[7] 다윗이 시온 산성을 빼앗았으니 이는 다윗성이더라
[8] 그 날에 다윗이 이르기를 누구든지 여부스 사람을 치거든 수구로 올라가서 다윗의 마음에 미워하는 절뚝발이와 소경을 치라 하였으므로 속담이 되어 이르기를 소경과 절뚝발이는 집에 들어오지 못하리라 하더라
[9] 다윗이 그 산성에 거하여 다윗성이라 이름하고 밀로에서부터 안으로 성을 둘러 쌓으니라
[10] 만군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함께 계시니 다윗이 점점 강성하여 가니라
[11] 두로 왕 히람이 다윗에게 사자들과 백향목과 목수와 석수를 보내매 저희가 다윗을 위하여 집을 지으니
[12] 다윗이 여호와께서 자기를 세우사 이스라엘 왕을 삼으신 것과 그 백성 이스라엘을 위하여 그 나라를 높이신 것을 아니라
[13] 다윗이 헤브론에서 올라온 후에 예루살렘에서 처첩들을 더 취하였으므로 아들과 딸들이 또 다윗에게서 나니
[14] 예루살렘에서 그에게서 난 자의 이름은 삼무아와 소밥과 나단과 솔로몬과
[15] 입할과 엘리수아와 네벡과 야비아와
[16] 엘리사마와 엘랴다와 엘리벨렛이었더라
[17] 이스라엘이 다윗에게 기름을 부어 이스라엘 왕을 삼았다 함을 블레셋 사람이 듣고 다윗을 찾으러 다 올라오매 다윗이 듣고 요해처로 나가니라
[18] 블레셋 사람이 이미 이르러 르바임 골짜기에 편만한지라
[19] 다윗이 여호와께 물어 가로되 내가 블레셋 사람에게로 올라가리이까 여호와께서 저희를 내 손에 붙이시겠나이까 여호와께서 다윗에게 말씀하시되 올라가라 내가 단정코 블레셋 사람을 네 손에 붙이리라 하신지라
[20] 다윗이 바알브라심에 이르러 거기서 저희를 치고 가로되 여호와께서 물을 흩음같이 내 앞에서 내 대적을 흩으셨다 하므로 그곳 이름을 바알브라심이라 칭하니라
[21] 거기서 블레셋 사람들이 그 우상을 버렸으므로 다윗과 그 종자들이 치우니라
[22] 블레셋 사람이 다시 올라와서 르바임 골짜기에 편만한지라
[23] 다윗이 여호와께 묻자온대 가라사대 올라가지 말고 저희 뒤로 돌아서 뽕나무 수풀 맞은편에서 저희를 엄습하되
[24] 뽕나무 꼭대기에서 걸음 걷는 소리가 들리거든 곧 동작하라 그 때에 여호와가 네 앞서 나아가서 블레셋 군대를 치리라 하신지라
[25] 이에 다윗이 여호와의 명대로 행하여 블레셋 사람을 쳐서 게바에서 게셀까지 이르니라 

 

2Sam.6

[1] David again gathered all the chosen men of Israel, thirty thousand.
[2] And David arose and went with all the people who were with him from Ba'ale-judah, to bring up from there the ark of God, which is called by the name of the LORD of hosts who sits enthroned on the cherubim.
[3] And they carried the ark of God upon a new cart, and brought it out of the house of Abin'adab which was on the hill; and Uzzah and Ahi'o, the sons of Abin'adab, were driving the new cart
[4] with the ark of God; and Ahi'o went before the ark.
[5] And David and all the house of Israel were making merry before the LORD with all their might, with songs and lyres and harps and tambourines and castanets and cymbals.
[6] And when they came to the threshing floor of Nacon, Uzzah put out his hand to the ark of God and took hold of it, for the oxen stumbled.
[7] And the anger of the LORD was kindled against Uzzah; and God smote him there because he put forth his hand to the ark; and he died there beside the ark of God.
[8] And David was angry because the LORD had broken forth upon Uzzah; and that place is called Pe'rez-uz'zah, to this day.
[9] And David was afraid of the LORD that day; and he said, "How can the ark of the LORD come to me?"
[10] So David was not willing to take the ark of the LORD into the city of David; but David took it aside to the house of O'bed-e'dom the Gittite.
[11] And the ark of the LORD remained in the house of O'bed-e'dom the Gittite three months; and the LORD blessed O'bed-e'dom and all his household.
[12] And it was told King David, "The LORD has blessed the household of O'bed-e'dom and all that belongs to him, because of the ark of God." So David went and brought up the ark of God from the house of O'bed-e'dom to the city of David with rejoicing;
[13] and when those who bore the ark of the LORD had gone six paces, he sacrificed an ox and a fatling.
[14] And David danced before the LORD with all his might; and David was girded with a linen ephod.
[15] So David and all the house of Israel brought up the ark of the LORD with shouting, and with the sound of the horn.
[16] As the ark of the LORD came into the city of David, Michal the daughter of Saul looked out of the window, and saw King David leaping and dancing before the LORD; and she despised him in her heart.
[17] And they brought in the ark of the LORD, and set it in its place, inside the tent which David had pitched for it; and David offered burnt offerings and peace offerings before the LORD.
[18] And when David had finished offering the burnt offerings and the peace offerings, he blessed the people in the name of the LORD of hosts,
[19] and distributed among all the people, the whole multitude of Israel, both men and women, to each a cake of bread, a portion of meat, and a cake of raisins. Then all the people departed, each to his house.
[20] And David returned to bless his household. But Michal the daughter of Saul came out to meet David, and said, "How the king of Israel honored himself today, uncovering himself today before the eyes of his servants' maids, as one of the vulgar fellows shamelessly uncovers himself!"
[21] And David said to Michal, "It was before the LORD, who chose me above your father, and above all his house, to appoint me as prince over Israel, the people of the LORD -- and I will make merry before the LORD.
[22] I will make myself yet more contemptible than this, and I will be abased in your eyes; but by the maids of whom you have spoken, by them I shall be held in honor."
[23] And Michal the daughter of Saul had no child to the day of her death.

 

6 장

[1] 다윗이 이스라엘에서 뺀 무리 삼만을 다시 모으고
[2] 일어나서 그 함께 있는 모든 사람으로 더불어 바알레유다로 가서 거기서 하나님의 궤를 메어 오려 하니 그 궤는 그룹들 사이에 좌정하신 만군의 여호와의 이름으로 이름하는 것이라
[3] 저희가 하나님의 궤를 새 수레에 싣고 산에 있는 아비나답의 집에서 나오는데 아비나답의 아들 웃사와 아효가 그 새 수레를 모니라
[4] 저희가 산에 있는 아비나답의 집에서 하나님의 궤를 싣고 나올 때에 아효는 궤 앞에서 행하고
[5] 다윗과 이스라엘 온 족속이 잣나무로 만든 여러 가지 악기와 수금과 비파와 소고와 양금과 제금으로 여호와 앞에서 주악하더라
[6] 저희가 나곤의 타작 마당에 이르러서는 소들이 뛰므로 웃사가 손을 들어 하나님의 궤를 붙들었더니
[7] 여호와 하나님이 웃사의 잘못함을 인하여 진노하사 저를 그곳에서 치시니 저가 거기 하나님의 궤 곁에서 죽으니라
[8] 여호와께서 웃사를 충돌하시므로 다윗이 분하여 그곳을 베레스웃사라 칭하니 그 이름이 오늘까지 이르니라
[9] 다윗이 그 날에 여호와를 두려워하여 가로되 여호와의 궤가 어찌 내게로 오리요 하고
[10] 여호와의 궤를 옮겨 다윗성 자기에게로 메어 가기를 즐겨하지 아니하고 치우쳐 가드 사람 오벧에돔의 집으로 메어 간지라
[11] 여호와의 궤가 가드 사람 오벧에돔의 집에 석달을 있었는데 그 온 집에 복을 주시니라
[12] 혹이 다윗 왕에게 고하여 가로되 여호와께서 하나님의 궤를 인하여 오벧에돔의 집과 그 모든 소유에 복을 주셨다 한지라 다윗이 가서 하나님의 궤를 기쁨으로 메고 오벧에돔의 집에서 다윗성으로 올라갈새
[13] 여호와의 궤를 멘 사람들이 여섯 걸음을 행하매 다윗이 소와 살진 것으로 제사를 드리고
[14] 여호와 앞에서 힘을 다하여 춤을 추는데 때에 베 에봇을 입었더라
[15] 다윗과 온 이스라엘 족속이 즐거이 부르며 나팔을 불고 여호와의 궤를 메어 오니라
[16] 여호와의 궤가 다윗성으로 들어올 때에 사울의 딸 미갈이 창으로 내다보다가 다윗왕이 여호와 앞에서 뛰놀며 춤추는 것을 보고 심중에 저를 업신여기니라
[17] 여호와의 궤를 메고 들어가서 다윗이 위하여 친 장막 가운데 그 예비한 자리에 두매 다윗이 번제와 화목제를 여호와 앞에 드리니라
[18] 다윗이 번제와 화목제 드리기를 마치고 만군의 여호와의 이름으로 백성에게 축복하고
[19] 모든 백성 곧 온 이스라엘 무리의 무론 남녀하고 떡 한개와 고기 한 조각과 건포도떡 한덩이씩 나눠주매 모든 백성이 각기 집으로 돌아가니라
[20] 다윗이 자기의 가족에게 축복하러 돌아오매 사울의 딸 미갈이 나와서 다윗을 맞으며 가로되 이스라엘왕이 오늘날 어떻게 영화로우신지 방탕한 자가 염치없이 자기의 몸을 드러내는 것처럼 오늘날 그 신복의 계집종의 눈 앞에서 몸을 드러내셨도다
[21] 다윗이 미갈에게 이르되 이는 여호와 앞에서 한 것이니라 저가 네 아비와 그 온 집을 버리시고 나를 택하사 나로 여호와의 백성 이스라엘의 주권자를 삼으셨으니 내가 여호와 앞에서 뛰놀리라
[22] 내가 이보다 더 낮아져서 스스로 천하게 보일지라도 네가 말한바 계집종에게는 내가 높임을 받으리라 한지라
[23] 그러므로 사울의 딸 미갈이 죽는 날까지 자식이 없으니라 

 

2Sam.7

[1] Now when the king dwelt in his house, and the LORD had given him rest from all his enemies round about,
[2] the king said to Nathan the prophet, "See now, I dwell in a house of cedar, but the ark of God dwells in a tent."
[3] And Nathan said to the king, "Go, do all that is in your heart; for the LORD is with you."
[4] But that same night the word of the LORD came to Nathan,
[5] "Go and tell my servant David, `Thus says the LORD: Would you build me a house to dwell in?
[6] I have not dwelt in a house since the day I brought up the people of Israel from Egypt to this day, but I have been moving about in a tent for my dwelling.
[7] In all places where I have moved with all the people of Israel, did I speak a word with any of the judges of Israel, whom I commanded to shepherd my people Israel, saying, "Why have you not built me a house of cedar?"'
[8] Now therefore thus you shall say to my servant David, `Thus says the LORD of hosts, I took you from the pasture, from following the sheep, that you should be prince over my people Israel;
[9] and I have been with you wherever you went, and have cut off all your enemies from before you; and I will make for you a great name, like the name of the great ones of the earth.
[10] And I will appoint a place for my people Israel, and will plant them, that they may dwell in their own place, and be disturbed no more; and violent men shall afflict them no more, as formerly,
[11] from the time that I appointed judges over my people Israel; and I will give you rest from all your enemies. Moreover the LORD declares to you that the LORD will make you a house.
[12] When your days are fulfilled and you lie down with your fathers, I will raise up your offspring after you, who shall come forth from your body, and I will establish his kingdom.
[13] He shall build a house for my name, and I will establish the throne of his kingdom for ever.
[14] I will be his father, and he shall be my son. When he commits iniquity, I will chasten him with the rod of men, with the stripes of the sons of men;
[15] but I will not take my steadfast love from him, as I took it from Saul, whom I put away from before you.
[16] And your house and your kingdom shall be made sure for ever before me; your throne shall be established for ever.'"
[17] In accordance with all these words, and in accordance with all this vision, Nathan spoke to David.
[18] Then King David went in and sat before the LORD, and said, "Who am I, O Lord GOD, and what is my house, that thou hast brought me thus far?
[19] And yet this was a small thing in thy eyes, O Lord GOD; thou hast spoken also of thy servant's house for a great while to come, and hast shown me future generations, O Lord GOD!
[20] And what more can David say to thee? For thou knowest thy servant, O Lord GOD!
[21] Because of thy promise, and according to thy own heart, thou hast wrought all this greatness, to make thy servant know it.
[22] Therefore thou art great, O LORD God; for there is none like thee, and there is no God besides thee, according to all that we have heard with our ears.
[23] What other nation on earth is like thy people Israel, whom God went to redeem to be his people, making himself a name, and doing for them great and terrible things, by driving out before his people a nation and its gods?
[24] And thou didst establish for thyself thy people Israel to be thy people for ever; and thou, O LORD, didst become their God.
[25] And now, O LORD God, confirm for ever the word which thou hast spoken concerning thy servant and concerning his house, and do as thou hast spoken;
[26] and thy name will be magnified for ever, saying, `The LORD of hosts is God over Israel,' and the house of thy servant David will be established before thee.
[27] For thou, O LORD of hosts, the God of Israel, hast made this revelation to thy servant, saying, `I will build you a house'; therefore thy servant has found courage to pray this prayer to thee.
[28] And now, O Lord GOD, thou art God, and thy words are true, and thou hast promised this good thing to thy servant;
[29] now therefore may it please thee to bless the house of thy servant, that it may continue for ever before thee; for thou, O Lord GOD, hast spoken, and with thy blessing shall the house of thy servant be blessed for ever."

 

7 장

[1] 여호와께서 사방의 모든 대적을 파하사 왕으로 궁에 평안히 거하게 하신 때에
[2] 왕이 선지자 나단에게 이르되 볼지어다 나는 백향목 궁에 거하거늘 하나님의 궤는 휘장 가운데 있도다
[3] 나단이 왕께 고하되 여호와께서 왕과 함께 계시니 무릇 마음에 있는 바를 행하소서
[4] 그 밤에 여호와의 말씀이 나단에게 임하여 가라사대
[5] 가서 내 종 다윗에게 말하기를 여호와의 말씀이 네가 나를 위하여 나의 거할 집을 건축하겠느냐
[6] 내가 이스라엘 자손을 애굽에서 인도하여 내던 날부터 오늘날까지 집에 거하지 아니하고 장막과 회막에 거하며 행하였나니
[7] 무릇 이르라엘 자손으로 더불어 행하는 곳에서 내가 내 백성 이스라엘을 먹이라고 명한 이스라엘 어느 지파에게 내가 말하기를 너희가 어찌하여 나를 위하어 백향목 집을 건축하지 아니하였느냐고 말하였느냐
[8] 그러므로 이제 내 종 다윗에게 이처럼 말하라 만군의 여호와께서 이처럼 말씀하시기를 내가 너를 목장 곧 양을 따르는 데서 취하여 내 백성 이스라엘의 주권자를 삼고
[9] 네가 어디를 가든지 내가 너와 함께 있어 네 모든 대적을 네 앞에서 멸하였은즉 세상에서 존귀한 자의 이름같이 네 이름을 존귀케 만들어 주리라
[10] 내가 또 내 백성 이스라엘을 위하여 한 곳을 정하여 저희를 심고 저희로 자기 곳에 거하여 다시 옮기지 않게 하며 악한 유로 전과 같이 저희를 해하지 못하게 하여
[11] 전에 내가 사사를 명하여 내 백성 이스라엘을 다스리던 때와 같지 않게 하고 너를 모든 대적에게서 벗어나 평안케 하리라 여호와가 또 네게 이르노니 여호와가 너를 위하여 집을 이루고
[12] 네 수한이 차서 네 조상들과 함께 잘 때에 내가 네 몸에서 날 자식을 네 뒤에 세워 그 나라를 견고케 하리라
[13] 저는 내 이름을 위하여 집을 건축할 것이요 나는 그 나라 위를 영원히 견고케 하리라
[14] 나는 그 아비가 되고 그는 내 아들이 되리니 저가 만일 죄를 범하면 내가 사람 막대기와 인생 채찍으로 징계하려니와
[15] 내가 네 앞에서 폐한 사울에게서 내 은총을 빼앗은것 같이 그에게서는 빼앗지 아니하리라
[16] 네 집과 네 나라가 네 앞에서 영원히 보전되고 네 위가 영원히 견고하리라 하셨다 하라
[17] 나단이 이 모든 말씀과 이 모든 묵시대로 다윗에게 고하니라
[18] 다윗 왕이 여호와 앞에 들어가 앉아서 가로되 주 여호와여 나는 누구오며 내 집은 무엇이관대 나로 이에 이르게 하셨나이까
[19] 주 여호와여 주께서 이것을 오히려 적게 여기시고 또 종의 집에 영구히 이를 일을 말씀하실 뿐 아니라 주 여호와여 인간의 규례대로 하셨나이다
[20] 주 여호와는 종을 아시오니 다윗이 다시 주께 무슨 말씀을 하오리이까
[21] 주의 말씀을 인하여 주의 뜻대로 이 모든 큰 일을 행하사 주의 종에게 알게 하셨나이다
[22] 여호와 하나님이여 이러므로 주는 광대하시니 이는 우리 귀로 들은 대로는 주와 같은 이가 없고 주 외에는 참 신이 없음이니이다
[23] 땅의 어느 한 나라가 주의 백성 이스라엘과 같으리이까 하나님이 가서 구속하사 자기 백성을 삼아 주의 명성을 내시며 저희를 위하여 큰 일을,주의 땅을 위하여 두려운 일을 애굽과 열국과 그 신들에게서 구속하신 백성 앞에서 행하셨사오며
[24] 주께서 주의 백성 이스라엘을 세우사 영원히 주의 백성을 삼으셨사오니 여호와여 주께서 저희 하나님이 되셨나이다
[25] 여호와 하나님이여 이제 주의 종과 종의 집에 대하여 말씀하신 것을 영원히 확실케 하옵시며 말씀하신 대로 행하사
[26] 사람으로 영원히 주의 이름을 높여 이르기를 만군의 여호와는 이스라엘의 하나님이라 하게 하옵시며 주의 종 다윗의 집으로 주 앞에 견고하게 하옵소서
[27] 만군의 여호와 이스라엘의 하나님이여 주의 종에게 알게 하여 이르시기를 내가 너를 위하여 집을 세우리라 하신고로 주의 종이 이 기도로 구할 마음이 생겼나이다
[28] 주 여호와여 오직 주는 하나님이시며 말씀이 참되시니이다 주께서 이 좋은 것으로 종에게 허락하셨사오니
[29] 이제 청컨대 종의 집에 복을 주사 주 앞에 영원히 있게 하옵소서 주 여호와께서 말씀하셨사오니 주의 은혜로 종의 집이 영원히 복을 받게 하옵소서 하니라 

 

2Sam.8

[1] After this David defeated the Philistines and subdued them, and David took Meth'eg-am'mah out of the hand of the Philistines.
[2] And he defeated Moab, and measured them with a line, making them lie down on the ground; two lines he measured to be put to death, and one full line to be spared. And the Moabites became servants to David and brought tribute.
[3] David also defeated Hadade'zer the son of Rehob, king of Zobah, as he went to restore his power at the river Euphra'tes.
[4] And David took from him a thousand and seven hundred horsemen, and twenty thousand foot soldiers; and David hamstrung all the chariot horses, but left enough for a hundred chariots.
[5] And when the Syrians of Damascus came to help Hadade'zer king of Zobah, David slew twenty-two thousand men of the Syrians.
[6] Then David put garrisons in Aram of Damascus; and the Syrians became servants to David and brought tribute. And the LORD gave victory to David wherever he went.
[7] And David took the shields of gold which were carried by the servants of Hadade'zer, and brought them to Jerusalem.
[8] And from Betah and from Bero'thai, cities of Hadade'zer, King David took very much bronze.
[9] When To'i king of Hamath heard that David had defeated the whole army of Hadade'zer,
[10] To'i sent his son Joram to King David, to greet him, and to congratulate him because he had fought against Hadade'zer and defeated him; for Hadade'zer had often been at war with To'i. And Joram brought with him articles of silver, of gold, and of bronze;
[11] these also King David dedicated to the LORD, together with the silver and gold which he dedicated from all the nations he subdued,
[12] from Edom, Moab, the Ammonites, the Philistines, Am'alek, and from the spoil of Hadade'zer the son of Rehob, king of Zobah.
[13] And David won a name for himself. When he returned, he slew eighteen thousand E'domites in the Valley of Salt.
[14] And he put garrisons in Edom; throughout all Edom he put garrisons, and all the E'domites became David's servants. And the LORD gave victory to David wherever he went.
[15] So David reigned over all Israel; and David administered justice and equity to all his people.
[16] And Jo'ab the son of Zeru'iah was over the army; and Jehosh'aphat the son of Ahi'lud was recorder;
[17] and Zadok the son of Ahi'tub and Ahim'elech the son of Abi'athar were priests; and Serai'ah was secretary;
[18] and Benai'ah the son of Jehoi'ada was over the Cher'ethites and the Pel'ethites; and David's sons were priests.

 

8 장

[1] 이 후에 다윗이 블레셋 사람을 쳐서 항복 받고 블레셋 사람의 손에서 메덱암마를 빼앗으니라
[2] 다윗이 또 모압을 쳐서 저희로 땅에 엎드리게 하고 줄로 재어 그 두 줄 길이의 사람은 죽이고 한 줄 길이의 사람은 살리니 모압 사람이 다윗의 종이 되어 조공을 바치니라
[3] 르홉의 아들 소바 왕 하닷에셀이 자기 권세를 회복하려고 유브라데강으로 갈 때에 다윗이 저를 쳐서
[4] 그 마병 일천 칠백과 보병 이만을 사로잡고 병거 일백승의 말만 남기고 그 외의 병거의 말은 다 발의 힘줄을 끊었더니
[5] 다메섹 아람 사람들이 소바 왕 하닷에셀을 도우러 온지라 다윗의 아람 사람 이만 이천을 죽이고
[6] 다메섹 아람에 수비대를 두매 아람 사람이 다윗의 종이 되어 조공을 바치니라 다윗이 어디를 가든지 여호와께서 이기게 하시니라
[7] 다윗이 하닷에셀의 신복들의 가진 금방패를 빼앗아 예루살렘으로 가져오고
[8] 또 하닷에셀의 고을 베다와 베로대에서 매우 많은 놋을 빼앗으니라
[9] 하맛 왕 도이가 다윗이 하닷에셀의 온 군대를 쳐서 파하였다 함을 듣고
[10] 그 아들 요람을 보내어 다윗왕에게 문안하고 축복하게 하니 이는 하닷에셀이 도이로 더불어 전쟁이 있던 터에 다윗이 하닷에셀을 쳐서 파함이라 요람이 은 그릇과 금 그릇과 놋 그릇을 가지고 온지라
[11] 다윗왕이 그것도 여호와께 드리되 저가 정복한 모든 나라에서 얻은 은금
[12] 곧 아람과 모압과 암몬 자손과 블레셋 사람과 아말렉에게서 얻은것들과 소바 왕 르홉의 아들 하닷에셀에게서 노략한 것과 같이 드리니라
[13] 다윗이 염곡에서 에돔 사람 일만 팔천을 쳐 죽이고 돌아와서 명예를 얻으니라
[14] 다윗이 에돔에 수비대를 두되 온 에돔에 수비대를 두니 에돔 사람이 다 다윗의 종이 되니라 다윗이 어디를 가든지 여호와께서 이기게 하셨더라
[15] 다윗이 온 이스라엘을 다스려 모든 백성에게 공과 의를 행할새
[16] 스루야의 아들 요압은 군대장관이 되고 아힐룻의 아들 여호사밧은 사관이 되고
[17] 아히둡의 아들 사독과 아비아달의 아들 아히멜렉은 제사장이 되고 스라야는 서기관이 되고
[18] 여호야다의 아들 브나야는 그렛 사람과 블렛 사람을 관할하고 다윗의 아들들은 대신이 되니라 

 

2Sam.9

[1] And David said, "Is there still any one left of the house of Saul, that I may show him kindness for Jonathan's sake?"
[2] Now there was a servant of the house of Saul whose name was Ziba, and they called him to David; and the king said to him, "Are you Ziba?" And he said, "Your servant is he."
[3] And the king said, "Is there not still some one of the house of Saul, that I may show the kindness of God to him?" Ziba said to the king, "There is still a son of Jonathan; he is crippled in his feet."
[4] The king said to him, "Where is he?" And Ziba said to the king, "He is in the house of Machir the son of Am'miel, at Lo-debar."
[5] Then King David sent and brought him from the house of Machir the son of Am'miel, at Lo-debar.
[6] And Mephib'osheth the son of Jonathan, son of Saul, came to David, and fell on his face and did obeisance. And David said, "Mephib'osheth!" And he answered, "Behold, your servant."
[7] And David said to him, "Do not fear; for I will show you kindness for the sake of your father Jonathan, and I will restore to you all the land of Saul your father; and you shall eat at my table always."
[8] And he did obeisance, and said, "What is your servant, that you should look upon a dead dog such as I?"
[9] Then the king called Ziba, Saul's servant, and said to him, "All that belonged to Saul and to all his house I have given to your master's son.
[10] And you and your sons and your servants shall till the land for him, and shall bring in the produce, that your master's son may have bread to eat; but Mephib'osheth your master's son shall always eat at my table." Now Ziba had fifteen sons and twenty servants.
[11] Then Ziba said to the king, "According to all that my lord the king commands his servant, so will your servant do." So Mephib'osheth ate at David's table, like one of the king's sons.
[12] And Mephib'osheth had a young son, whose name was Mica. And all who dwelt in Ziba's house became Mephib'osheth's servants.
[13] So Mephib'osheth dwelt in Jerusalem; for he ate always at the king's table. Now he was lame in both his feet.

 

9 장

[1] 다윗이 가로되 사울의 집에 오히려 남은 사람이 있느냐 내가 요나단을 인하여 그 사람에게 은총을 베풀리라 하니라
[2] 사울의 종 하나가 있으니 그 이름은 시바라 저를 다윗의 앞으로 부르매 왕이 저에게 묻되 네가 시바냐 가로되 종이 그로소이다
[3] 왕이 가로되 사울의 집에 남은 사람이 없느냐 내가 그 사람에게 하나님의 은총을 베풀고자 하노라 시바가 왕께 고하되 요나단의 아들 하나가 있는데 절뚝발이니이다
[4] 왕이 저에게 묻되 그가 어디 있느냐 시바가 왕에게 고하되 로드발 암미엘의 아들 마길의 집에 있나이다
[5] 다윗왕이 사람을 보내어 로드발 암미엘의 아들 마길의 집에서 저를 데려오니
[6] 사울의 손자 요나단의 아들 므비보셋이 다윗에게 나아와서 엎드려 절하매 다윗이 가로되 므비보셋이여 하니 대답하되 주의 종이 여기 있나이다
[7] 다윗이 가로되 무서워 말라 내가 반드시 네 아비 요나단을 인하여 네게 은총을 베풀리라 내가 네 조부 사울의 밭을 다 네게 도로 주겠고 또 너는 항상 내 상에서 먹을지니라
[8] 저가 절하여 가로되 이 종이 무엇이관대 왕께서 죽은 개 같은 나를 돌아보시나이까
[9] 왕이 사울의 사환 시바를 불러서 이르되 사울과 그 온 집에 속한것은 내가 다 네 주인의 아들에게 주었노니
[10] 너와 네 아들들과 네 종들은 저를 위하여 밭을 갈고 거두어 네 주인의 아들을 공궤하라 그러나 네 주인의 아들 므비보셋은 항상 내 상에서 먹으리라 하니라 시바는 아들이 열 다섯이요 종이 스물이라
[11] 시바가 왕께 고하되 내 주 왕께서 온갖 일을 종에게 명하신 대로 종이 준행하겠나이다 하니라 므비보셋은 왕자 중 하나처럼 왕의 상에서 먹으니라
[12] 므비보셋에게 젊은 아들 하나가 있으니 이름은 미가더라 무릇 시바의 집에 거하는 자들은 므비보셋의 종이 되니라
[13] 므비보셋이 항상 왕의 상에서 먹으므로 예루살렘에 거하니라 그는 두 발이 다 절뚝이더라 

 

2Sam.10

[1] After this the king of the Ammonites died, and Hanun his son reigned in his stead.
[2] And David said, "I will deal loyally with Hanun the son of Nahash, as his father dealt loyally with me." So David sent by his servants to console him concerning his father. And David's servants came into the land of the Ammonites.
[3] But the princes of the Ammonites said to Hanun their lord, "Do you think, because David has sent comforters to you, that he is honoring your father? Has not David sent his servants to you to search the city, and to spy it out, and to overthrow it?"
[4] So Hanun took David's servants, and shaved off half the beard of each, and cut off their garments in the middle, at their hips, and sent them away.
[5] When it was told David, he sent to meet them, for the men were greatly ashamed. And the king said, "Remain at Jericho until your beards have grown, and then return."
[6] When the Ammonites saw that they had become odious to David, the Ammonites sent and hired the Syrians of Beth-re'hob, and the Syrians of Zobah, twenty thousand foot soldiers, and the king of Ma'acah with a thousand men, and the men of Tob, twelve thousand men.
[7] And when David heard of it, he sent Jo'ab and all the host of the mighty men.
[8] And the Ammonites came out and drew up in battle array at the entrance of the gate; and the Syrians of Zobah and of Rehob, and the men of Tob and Ma'acah, were by themselves in the open country.
[9] When Jo'ab saw that the battle was set against him both in front and in the rear, he chose some of the picked men of Israel, and arrayed them against the Syrians;
[10] the rest of his men he put in the charge of Abi'shai his brother, and he arrayed them against the Ammonites.
[11] And he said, "If the Syrians are too strong for me, then you shall help me; but if the Ammonites are too strong for you, then I will come and help you.
[12] Be of good courage, and let us play the man for our people, and for the cities of our God; and may the LORD do what seems good to him."
[13] So Jo'ab and the people who were with him drew near to battle against the Syrians; and they fled before him.
[14] And when the Ammonites saw that the Syrians fled, they likewise fled before Abi'shai, and entered the city. Then Jo'ab returned from fighting against the Ammonites, and came to Jerusalem.
[15] But when the Syrians saw that they had been defeated by Israel, they gathered themselves together.
[16] And Hadade'zer sent, and brought out the Syrians who were beyond the Euphra'tes; and they came to Helam, with Shobach the commander of the army of Hadade'zer at their head.
[17] And when it was told David, he gathered all Israel together, and crossed the Jordan, and came to Helam. And the Syrians arrayed themselves against David, and fought with him.
[18] And the Syrians fled before Israel; and David slew of the Syrians the men of seven hundred chariots, and forty thousand horsemen, and wounded Shobach the commander of their army, so that he died there.
[19] And when all the kings who were servants of Hadade'zer saw that they had been defeated by Israel, they made peace with Israel, and became subject to them. So the Syrians feared to help the Ammonites any more.

 

10 장

[1] 그 후에 암몬 자손의 왕이 죽고 그 아들 하눈이 대신하여 왕이 되니
[2] 다윗이 가로되 내가 나하스의 아들 하눈에게 은총을 베풀되 그 아비가 내게 은총을 베푼 것같이 하리라 하고 그 신복들을 명하여 그 아비 죽은 것을 조상하라 하니라 다윗의 신복들이 암몬 자손의 땅에 이르매
[3] 암몬 자손의 방백들이 그 주 하눈에게 고하되 왕은 다윗이 조객을 보낸 것이 왕의 부친을 공경함인 줄로 여기시나이까 다윗이 그 신복을 보내어 이 성을 엿보고 탐지하여 함락시키고자 함이 아니니이까
[4] 이에 하눈이 다윗의 신복들을 잡아 그 수염 절반을 깎고 그 의복의 중동 볼기까지 자르고 돌려보내매
[5] 혹이 이 일을 다윗에게 고하니라 그 사람들이 크게 부끄러워하므로 왕이 저희를 맞으러 보내어 이르기를 너희는 수염이 자라기까지 여리고에서 머물다가 돌아오라 하니라
[6] 암몬 자손이 자기가 다윗에게 미움이 된 줄 알고 사람을 보내어 벧르홉 아람 사람과 소바아람 사람의 보병 이만과 마아가 왕과 그 사람 일천과 돕 사람 일만 이천을 고용한지라
[7] 다윗이 듣고 요압과 용사의 온 무리를 보내매
[8] 암몬 자손은 나와서 성문 어귀에 진을 쳤고 소바와 르홉 아람 사람과 돕과 마아가 사람들은 따로 들에 있더라
[9] 요압이 앞뒤에 친 적진을 보고 이스라엘의 뺀 자 중에서 또 빼서 아람 사람을 대하여 진치고
[10] 그 남은 무리는 그 아우 아비새의 수하에 붙여 암몬 자손을 대하여 진치게 하고
[11] 가로되 만일 아람 사람이 나보다 강하면 네가 나를 돕고 만일 암몬 자손이 너보다 강하면 내가 가서 너를 도우리라
[12] 너는 담대하라 우리가 우리 백성과 우리 하나님의 성읍들을 위하여 담대히 하자 여호와께서 선히 여기시는 대로 행하시기를 원하노라 하고
[13] 요압과 그 종자가 아람 사람을 향하여 싸우려고 나아가니 저희가 그 앞에서 도망하고
[14] 암몬 자손은 아람 사람의 도망함을 보고 저희도 아비새 앞에서 도망하여 성으로 들어간지라 요압이 암몬 자손을 떠나 예루살렘으로 돌아오니라
[15] 아람 사람이 자기가 이스라엘 앞에서 패하였음을 보고 다 모이매
[16] 하닷에셀이 사람을 보내어 강 건너편에 있는 아람 사람을 불러 내매 저희가 헬람에 이르니 하닷에셀의 군대 장관 소박이 저희를 거느린지라
[17] 혹이 다윗에게 고하매 저가 온 이스라엘을 모으고 요단을 건너 헬람에 이르매 아람 사람들이 다윗을 향하여 진을 치고 더불어 싸우더니
[18] 아람 사람이 이스라엘 앞에서 도망한지라 다윗이 아람 병거 칠백승의 사람과 마병 사만을 죽이고 또 그 군대 장관 소박을 치매 거기서 죽으니라
[19] 하닷에셀에게 속한 왕들이 자기가 이스라엘 앞에서 패함을 보고 이스라엘과 화친하고 섬기니 이러므로 아람 사람들이 두려워하여 다시는 암몬 자손을 돕지 아니하니라 

 

2Sam.11

[1] In the spring of the year, the time when kings go forth to battle, David sent Jo'ab, and his servants with him, and all Israel; and they ravaged the Ammonites, and besieged Rabbah. But David remained at Jerusalem.
[2] It happened, late one afternoon, when David arose from his couch and was walking upon the roof of the king's house, that he saw from the roof a woman bathing; and the woman was very beautiful.
[3] And David sent and inquired about the woman. And one said, "Is not this Bathshe'ba, the daughter of Eli'am, the wife of Uri'ah the Hittite?"
[4] So David sent messengers, and took her; and she came to him, and he lay with her. (Now she was purifying herself from her uncleanness.) Then she returned to her house.
[5] And the woman conceived; and she sent and told David, "I am with child."
[6] So David sent word to Jo'ab, "Send me Uri'ah the Hittite." And Jo'ab sent Uri'ah to David.
[7] When Uri'ah came to him, David asked how Jo'ab was doing, and how the people fared, and how the war prospered.
[8] Then David said to Uri'ah, "Go down to your house, and wash your feet." And Uri'ah went out of the king's house, and there followed him a present from the king.
[9] But Uri'ah slept at the door of the king's house with all the servants of his lord, and did not go down to his house.
[10] When they told David, "Uri'ah did not go down to his house," David said to Uri'ah, "Have you not come from a journey? Why did you not go down to your house?"
[11] Uri'ah said to David, "The ark and Israel and Judah dwell in booths; and my lord Jo'ab and the servants of my lord are camping in the open field; shall I then go to my house, to eat and to drink, and to lie with my wife? As you live, and as your soul lives, I will not do this thing."
[12] Then David said to Uri'ah, "Remain here today also, and tomorrow I will let you depart." So Uri'ah remained in Jerusalem that day, and the next.
[13] And David invited him, and he ate in his presence and drank, so that he made him drunk; and in the evening he went out to lie on his couch with the servants of his lord, but he did not go down to his house.
[14] In the morning David wrote a letter to Jo'ab, and sent it by the hand of Uri'ah.
[15] In the letter he wrote, "Set Uri'ah in the forefront of the hardest fighting, and then draw back from him, that he may be struck down, and die."
[16] And as Jo'ab was besieging the city, he assigned Uri'ah to the place where he knew there were valiant men.
[17] And the men of the city came out and fought with Jo'ab; and some of the servants of David among the people fell. Uri'ah the Hittite was slain also.
[18] Then Jo'ab sent and told David all the news about the fighting;
[19] and he instructed the messenger, "When you have finished telling all the news about the fighting to the king,
[20] then, if the king's anger rises, and if he says to you, `Why did you go so near the city to fight? Did you not know that they would shoot from the wall?
[21] Who killed Abim'elech the son of Jerub'besheth? Did not a woman cast an upper millstone upon him from the wall, so that he died at Thebez? Why did you go so near the wall?' then you shall say, `Your servant Uri'ah the Hittite is dead also.'"
[22] So the messenger went, and came and told David all that Jo'ab had sent him to tell.
[23] The messenger said to David, "The men gained an advantage over us, and came out against us in the field; but we drove them back to the entrance of the gate.
[24] Then the archers shot at your servants from the wall; some of the king's servants are dead; and your servant Uri'ah the Hittite is dead also."
[25] David said to the messenger, "Thus shall you say to Jo'ab, `Do not let this matter trouble you, for the sword devours now one and now another; strengthen your attack upon the city, and overthrow it.' And encourage him."
[26] When the wife of Uri'ah heard that Uri'ah her husband was dead, she made lamentation for her husband.
[27] And when the mourning was over, David sent and brought her to his house, and she became his wife, and bore him a son. But the thing that David had done displeased the LORD.

 

11 장

[1] 해가 돌아와서 왕들의 출전할 때가 되매 다윗이 요압과 그 신복과 온 이스라엘 군대를 보내니 저희가 암몬 자손을 멸하고 랍바를 에워쌌고 다윗은 예루살렘에 그대로 있으니라
[2] 저녁때에 다윗이 그 침상에서 일어나 왕궁 지붕 위에서 거닐다가 그곳에서 보니 한 여인이 목욕을 하는데 심히 아름다와 보이는지라
[3] 다윗이 보내어 그 여인을 알아보게 하였더니 고하되 그는 엘리암의 딸이요 헷사람 우리아의 아내 밧세바가 아니니이까
[4] 다윗이 사자를 보내어 저를 자기에게로 데려 오게 하고 저가 그 부정함을 깨끗케 하였으므로 더불어 동침하매 저가 자기 집으로 돌아가니라
[5] 여인이 잉태하매 보내어 다윗에게 고하여 가로되 내가 잉태하였나이다 하니라
[6] 다윗이 요압에게 기별하여 헷사람 우리아를 내게 보내라 하매 요압이 우리아를 다윗에게로 보내니
[7] 우리아가 다윗에게 이르매 다윗이 요압의 안부와 군사의 안부와 싸움의 어떠한 것을 묻고
[8] 저가 또 우리아에게 이르되 네 집으로 내려가서 발을 씻으라 하니 우리아가 왕궁에서 나가매 왕의 식물이 뒤따라 가니라
[9] 그러나 우리아는 집으로 내려가지 아니하고 왕궁 문에서 그 주의 신복들로 더불어 잔지라
[10] 혹이 다윗에게 고하여 가로되 우리아가 그 집으로 내려가지 아니하였나이다 다윗이 우리아에게 이르되 네가 길 갔다가 돌아온 것이 아니냐 어찌하여 네 집으로 내려가지 아니하였느냐
[11] 우리아가 다윗에게 고하되 언약궤와 이스라엘과 유다가 영채 가운데 유하고 내 주 요압과 내 왕의 신복들이 바깥 들에 유진하였거늘 내가 어찌 내 집으로 가서 먹고 마시고 내 처와 같이 자리이까 내가 이 일을 행치 아니하기로 왕의 사심과 왕의 혼의 사심을 가리켜 맹세하나이다
[12] 다윗이 우리아에게 이르되 오늘도 여기 있으라 내일은 내가 너를 보내리라 우리아가 그 날에 예루살렘에 유하니라 이튿날
[13] 다윗이 저를 불러서 저로 그 앞에서 먹고 마시고 취하게 하니 저녁때에 저가 나가서 그 주의 신복으로 더불어 침상에 눕고 그 집으로 내려가지 아니하니라
[14] 아침이 되매 다윗이 편지를 써서 우리아의 손에 부쳐 요압에게 보내니
[15] 그 편지에 써서 이르기를 너희가 우리아를 맹렬한 싸움에 앞세워두고 너희는 뒤로 물러가서 저로 맞아 죽게 하라 하였더라
[16] 요압이 그 성을 살펴 용사들의 있는 줄을 아는 그 곳에 우리아를 두니
[17] 성 사람들이 나와서 요압으로 더불어 싸울 때에 다윗의 신복중 몇 사람이 엎드러지고 헷 사람 우리아도 죽으니라
[18] 요압이 보내어 전쟁의 모든 일을 다윗에게 고할새
[19] 그 사자에게 명하여 가로되 전쟁의 모든 일을 네가 왕께 고하기를 마친 후에
[20] 혹시 왕이 노하여 네게 말씀하기를 너희가 어찌하여 성에 그처럼 가까이 가서 싸웠느냐 저희가 성 위에서 쏠 줄을 알지 못하였느냐
[21] 여룹베셋의 아들 아비멜렉을 쳐 죽인 자가 누구냐 여인 하나가 성에서 맷돌 윗짝을 그 위에 던지매 저가 데벳스에서 죽지 아니 하였느냐 어찌하여 성에 가까이 갔더냐 하시거든 네가 말하기를 왕의 종 헷 사람 우리아도 죽었나이다 하라
[22] 사자가 가서 다윗에게 이르러 요압의 모든 보낸 일을 고하여
[23] 가로되 그 사람들이 우리보다 승하여 우리를 향하여 들로 나온고로 우리가 저희를 쳐서 성문 어귀까지 미쳤더니
[24] 활 쏘는 자들이 성 위에서 왕의 신복들을 향하여 쏘매 왕의 신복중 몇사람이 죽고 왕의 종 헷 사람 우리아도 죽었나이다
[25] 다윗이 사자에게 이르되 너는 요압에게 이같이 말하기를 이 일로 걱정하지 말라 칼은 이 사람이나 저 사람이나 죽이느니라 그 성을 향하여 더욱 힘써 싸워 함락시키라 하여 너는 저를 담대케 하라 하니라
[26] 우리아의 처가 그 남편 우리아의 죽었음을 듣고 호곡하니라
[27] 그 장사를 마치매 다윗이 보내어 저를 궁으로 데려 오니 저가 그 처가 되어 아들을 낳으니라 다윗의 소위가 여호와 보시기에 악하였더라 

 

2Sam.12

[1] And the LORD sent Nathan to David. He came to him, and said to him, "There were two men in a certain city, the one rich and the other poor.
[2] The rich man had very many flocks and herds;
[3] but the poor man had nothing but one little ewe lamb, which he had bought. And he brought it up, and it grew up with him and with his children; it used to eat of his morsel, and drink from his cup, and lie in his bosom, and it was like a daughter to him.
[4] Now there came a traveler to the rich man, and he was unwilling to take one of his own flock or herd to prepare for the wayfarer who had come to him, but he took the poor man's lamb, and prepared it for the man who had come to him."
[5] Then David's anger was greatly kindled against the man; and he said to Nathan, "As the LORD lives, the man who has done this deserves to die;
[6] and he shall restore the lamb fourfold, because he did this thing, and because he had no pity."
[7] Nathan said to David, "You are the man. Thus says the LORD, the God of Israel, `I anointed you king over Israel, and I delivered you out of the hand of Saul;
[8] and I gave you your master's house, and your master's wives into your bosom, and gave you the house of Israel and of Judah; and if this were too little, I would add to you as much more.
[9] Why have you despised the word of the LORD, to do what is evil in his sight? You have smitten Uri'ah the Hittite with the sword, and have taken his wife to be your wife, and have slain him with the sword of the Ammonites.
[10] Now therefore the sword shall never depart from your house, because you have despised me, and have taken the wife of Uri'ah the Hittite to be your wife.'
[11] Thus says the LORD, `Behold, I will raise up evil against you out of your own house; and I will take your wives before your eyes, and give them to your neighbor, and he shall lie with your wives in the sight of this sun.
[12] For you did it secretly; but I will do this thing before all Israel, and before the sun.'"
[13] David said to Nathan, "I have sinned against the LORD." And Nathan said to David, "The LORD also has put away your sin; you shall not die.
[14] Nevertheless, because by this deed you have utterly scorned the LORD, the child that is born to you shall die."
[15] Then Nathan went to his house. And the LORD struck the child that Uri'ah's wife bore to David, and it became sick.
[16] David therefore besought God for the child; and David fasted, and went in and lay all night upon the ground.
[17] And the elders of his house stood beside him, to raise him from the ground; but he would not, nor did he eat food with them.
[18] On the seventh day the child died. And the servants of David feared to tell him that the child was dead; for they said, "Behold, while the child was yet alive, we spoke to him, and he did not listen to us; how then can we say to him the child is dead? He may do himself some harm."
[19] But when David saw that his servants were whispering together, David perceived that the child was dead; and David said to his servants, "Is the child dead?" They said, "He is dead."
[20] Then David arose from the earth, and washed, and anointed himself, and changed his clothes; and he went into the house of the LORD, and worshiped; he then went to his own house; and when he asked, they set food before him, and he ate.
[21] Then his servants said to him, "What is this thing that you have done? You fasted and wept for the child while it was alive; but when the child died, you arose and ate food."
[22] He said, "While the child was still alive, I fasted and wept; for I said, `Who knows whether the LORD will be gracious to me, that the child may live?'
[23] But now he is dead; why should I fast? Can I bring him back again? I shall go to him, but he will not return to me."
[24] Then David comforted his wife, Bathshe'ba, and went in to her, and lay with her; and she bore a son, and he called his name Solomon. And the LORD loved him,
[25] and sent a message by Nathan the prophet; so he called his name Jedidi'ah, because of the LORD.
[26] Now Jo'ab fought against Rabbah of the Ammonites, and took the royal city.
[27] And Jo'ab sent messengers to David, and said, "I have fought against Rabbah; moreover, I have taken the city of waters.
[28] Now, then, gather the rest of the people together, and encamp against the city, and take it; lest I take the city, and it be called by my name."
[29] So David gathered all the people together and went to Rabbah, and fought against it and took it.
[30] And he took the crown of their king from his head; the weight of it was a talent of gold, and in it was a precious stone; and it was placed on David's head. And he brought forth the spoil of the city, a very great amount.
[31] And he brought forth the people who were in it, and set them to labor with saws and iron picks and iron axes, and made them toil at the brickkilns; and thus he did to all the cities of the Ammonites. Then David and all the people returned to Jerusalem.

 

12 장

[1] 여호와께서 나단을 다윗에게 보내시니 와서 저에게 이르되 한 성에 두 사람이 있는데 하나는 부하고 하나는 가난하니
[2] 그 부한 자는 양과 소가 심히 많으나
[3] 가난한 자는 아무것도 없고 자기가 사서 기르는 작은 암양 새끼 하나뿐이라 그 암양 새끼는 저와 저의 자식과 함께 있어 자라며 저의 먹는 것을 먹으며 저의 잔에서 마시며 저의 품에 누우므로 저에게는 딸처럼 되었거늘
[4] 어떤 행인이 그 부자에게 오매 부자가 자기의 양과 소를 아껴 자기에게 온 행인을 위하여 잡지 아니하고 가난한 사람의 양 새끼를 빼앗아다가 자기에게 온 사람을 위하여 잡았나이다
[5] 다윗이 그 사람을 크게 노하여 나단에게 이르되 여호와의 사심을 가리켜 맹세하노니 이 일을 행한 사람은 마땅히 죽을 자라
[6] 저가 불쌍히 여기지 않고 이 일을 행하였으니 그 양 새끼를 사배나 갚아 주어야 하리라
[7] 나단이 다윗에게 이르되 당신이 그 사람이라 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이처럼 이르시기를 내가 너로 이스라엘 왕을 삼기 위하여 네게 기름을 붓고 너를 사울의 손에서 구원하고
[8] 네 주인의 집을 네게 주고 네 주인의 처들을 네 품에 두고 이스라엘과 유다 족속을 네게 맡겼느니라 만일 그것이 부족하였을것 같으면 내가 네게 이것 저것을 더 주었으리라
[9] 그러한데 어찌하여 네가 여호와의 말씀을 업신여기고 나 보기에 악을 행하였느뇨 네가 칼로 헷 사람 우리아를 죽이되 암몬 자손의 칼로 죽이고 그 처를 빼앗아 네 처를 삼았도다
[10] 이제 네가 나를 업신여기고 헷 사람 우리아의 처를 빼앗아 네 처를 삼았은즉 칼이 네 집에 영영히 떠나지 아니하리라 하셨고
[11] 여호와께서 또 이처럼 이르시기를 내가 네 집에 재화를 일으키고 내가 네 처들을 가져 네 눈 앞에서 다른 사람에게 주리니 그 사람이 네 처들로 더불어 백주에 동침하리라
[12] 너는 은밀히 행하였으나 나는 이스라엘 무리 앞 백주에 이 일을 행하리라 하셨나이다
[13] 다윗이 나단에게 이르되 내가 여호와께 죄를 범하였노라 하매 나단이 다윗에게 대답하되 여호와께서도 당신의 죄를 사하셨나니 당신이 죽지 아니하려니와
[14] 이 일로 인하여 여호와의 원수로 크게 훼방할 거리를 얻게 하였으니 당신의 낳은 아이가 정녕 죽으리이다 하고
[15] 나단이 자기 집으로 돌아가니라 우리아의 처가 다윗에게 낳은 아이를 여호와께서 치시매 심히 앓는지라
[16] 다윗이 그 아이를 위하여 하나님께 간구하되 금식하고 안에 들어가서 밤새도록 땅에 엎드렸으니
[17] 그 집의 늙은 자들이 곁에 이르러 다윗을 일으키려 하되 왕이 듣지 아니하고 저희로 더불어 먹지도 아니하더라
[18] 이레만에 그 아이가 죽으니라 그러나 다윗의 신복들이 아이의 죽은 것을 왕에게 고하기를 두려워하니 이는 저희가 말하기를 아이가 살았을 때에 우리가 말하여도 왕이 그 말을 듣지 아니하셨나니 어뗬게 그 아이의 죽은 것을 고할 수 있으랴 왕이 훼상하시리로다 함이라
[19] 다윗이 그 신복들의 서로 수군 거리는 것을 보고 그 아이가 죽은줄을 깨닫고 그 신복들에게 묻되 아이가 죽었느냐 대답하되 죽었나이다
[20] 다윗이 땅에서 일어나 몸을 씻고 기름을 바르고 의복을 갈아입고 여호와의 전에 들어가서 경배하고 궁으로 돌아와서 명하여 음식을 그 앞에 베풀게 하고 먹은지라
[21] 신복들이 왕께 묻되 아이가 살았을 때에는 위하여 금식하고 우시더니 죽은 후에는 일어나서 잡수시니 어찜이니이까
[22] 가로되 아이가 살았을 때에 내가 금식하고 운 것은 혹시 여호와께서 나를 불쌍히 여기사 아이를 살려 주실는지 누가 알까 생각함이어니와
[23] 시방은 죽었으니 어찌 금식하랴 내가 다시 돌아오게 할 수 있느냐 나는 저에게로 가려니와 저는 내게로 돌아오지 아니하리라
[24] 다윗이 그 처 밧세바를 위로하고 저에게 들어가 동침하였더니 저가 아들을 낳으매 그 이름을 솔로몬이라 하니라 여호와께서 그를 사랑하사
[25] 선지자 나단을 보내사 그 이름을 여디디야라 하시니 이는 여호와께서 사랑하심을 인함이더라
[26] 요압이 암몬 자손의 왕성 랍바를 쳐서 취하게 되매
[27] 사자를 다윗에게 보내어 가로되 내가 랍바 곧 물들의 성을 쳐서 취하게 되었으니
[28] 이제 왕은 남은 군사를 모아 진치고 이 성을 쳐서 취하소서 내가 이 성을 취하면 이 성이 내 이름으로 일컬음을 받을까 두려워하나이다
[29] 다윗이 모든 군사를 모아 랍바로 가서 쳐서 취하고
[30] 그 왕의 머리에서 보석 있는 면류관을 취하니 그 중량이 한 금 달란트라 다윗이 머리에 쓰니라 다윗이 또 그 성에서 노략한 물건을 무수히 내어오고
[31] 그 가운데 백성들을 끌어 내어 톱질과 써레질과 도끼질과 벽돌구이를 하게 하니라 암몬 자손의 모든 성을 이같이 하고 다윗과 모든 백성이 예루살렘으로 돌아오니라 

 

2Sam.13

[1] Now Ab'salom, David's son, had a beautiful sister, whose name was Tamar; and after a time Amnon, David's son, loved her.
[2] And Amnon was so tormented that he made himself ill because of his sister Tamar; for she was a virgin, and it seemed impossible to Amnon to do anything to her.
[3] But Amnon had a friend, whose name was Jon'adab, the son of Shim'e-ah, David's brother; and Jon'adab was a very crafty man.
[4] And he said to him, "O son of the king, why are you so haggard morning after morning? Will you not tell me?" Amnon said to him, "I love Tamar, my brother Ab'salom's sister."
[5] Jon'adab said to him, "Lie down on your bed, and pretend to be ill; and when your father comes to see you, say to him, `Let my sister Tamar come and give me bread to eat, and prepare the food in my sight, that I may see it, and eat it from her hand.'"
[6] So Amnon lay down, and pretended to be ill; and when the king came to see him, Amnon said to the king, "Pray let my sister Tamar come and make a couple of cakes in my sight, that I may eat from her hand."
[7] Then David sent home to Tamar, saying, "Go to your brother Amnon's house, and prepare food for him."
[8] So Tamar went to her brother Amnon's house, where he was lying down. And she took dough, and kneaded it, and made cakes in his sight, and baked the cakes.
[9] And she took the pan and emptied it out before him, but he refused to eat. And Amnon said, "Send out every one from me." So every one went out from him.
[10] Then Amnon said to Tamar, "Bring the food into the chamber, that I may eat from your hand." And Tamar took the cakes she had made, and brought them into the chamber to Amnon her brother.
[11] But when she brought them near him to eat, he took hold of her, and said to her, "Come, lie with me, my sister."
[12] She answered him, "No, my brother, do not force me; for such a thing is not done in Israel; do not do this wanton folly.
[13] As for me, where could I carry my shame? And as for you, you would be as one of the wanton fools in Israel. Now therefore, I pray you, speak to the king; for he will not withhold me from you."
[14] But he would not listen to her; and being stronger than she, he forced her, and lay with her.
[15] Then Amnon hated her with very great hatred; so that the hatred with which he hated her was greater than the love with which he had loved her. And Amnon said to her, "Arise, be gone."
[16] But she said to him, "No, my brother; for this wrong in sending me away is greater than the other which you did to me." But he would not listen to her.
[17] He called the young man who served him and said, "Put this woman out of my presence, and bolt the door after her."
[18] Now she was wearing a long robe with sleeves; for thus were the virgin daughters of the king clad of old. So his servant put her out, and bolted the door after her.
[19] And Tamar put ashes on her head, and rent the long robe which she wore; and she laid her hand on her head, and went away, crying aloud as she went.
[20] And her brother Ab'salom said to her, "Has Amnon your brother been with you? Now hold your peace, my sister; he is your brother; do not take this to heart." So Tamar dwelt, a desolate woman, in her brother Ab'salom's house.
[21] When King David heard of all these things, he was very angry.
[22] But Ab'salom spoke to Amnon neither good nor bad; for Ab'salom hated Amnon, because he had forced his sister Tamar.
[23] After two full years Ab'salom had sheepshearers at Ba'al-ha'zor, which is near E'phraim, and Ab'salom invited all the king's sons.
[24] And Ab'salom came to the king, and said, "Behold, your servant has sheepshearers; pray let the king and his servants go with your servant."
[25] But the king said to Ab'salom, "No, my son, let us not all go, lest we be burdensome to you." He pressed him, but he would not go but gave him his blessing.
[26] Then Ab'salom said, "If not, pray let my brother Amnon go with us." And the king said to him, "Why should he go with you?"
[27] But Ab'salom pressed him until he let Amnon and all the king's sons go with him.
[28] Then Ab'salom commanded his servants, "Mark when Amnon's heart is merry with wine, and when I say to you, `Strike Amnon,' then kill him. Fear not; have I not commanded you? Be courageous and be valiant."
[29] So the servants of Ab'salom did to Amnon as Ab'salom had commanded. Then all the king's sons arose, and each mounted his mule and fled.
[30] While they were on the way, tidings came to David, "Ab'salom has slain all the king's sons, and not one of them is left."
[31] Then the king arose, and rent his garments, and lay on the earth; and all his servants who were standing by rent their garments.
[32] But Jon'adab the son of Shim'e-ah, David's brother, said, "Let not my lord suppose that they have killed all the young men the king's sons, for Amnon alone is dead, for by the command of Ab'salom this has been determined from the day he forced his sister Tamar.
[33] Now therefore let not my lord the king so take it to heart as to suppose that all the king's sons are dead; for Amnon alone is dead."
[34] But Ab'salom fled. And the young man who kept the watch lifted up his eyes, and looked, and behold, many people were coming from the Horona'im road by the side of the mountain.
[35] And Jon'adab said to the king, "Behold, the king's sons have come; as your servant said, so it has come about."
[36] And as soon as he had finished speaking, behold, the king's sons came, and lifted up their voice and wept; and the king also and all his servants wept very bitterly.
[37] But Ab'salom fled, and went to Talmai the son of Ammi'hud, king of Geshur. And David mourned for his son day after day.
[38] So Ab'salom fled, and went to Geshur, and was there three years.
[39] And the spirit of the king longed to go forth to Ab'salom; for he was comforted about Amnon, seeing he was dead.
 

13 장

[1] 그 후에 이일이 있으니라 다윗의 아들 압살롬에게 아름다운 누이가 있으니 이름은 다말이라 다윗의 아들 암논이 저를 연애하나
[2] 저는 처녀이므로 어찌할 수 없는 줄을 알고 암논이 그 누이 다말을 인하여 심화로 병이 되니라
[3] 암논에게 요나답이라 하는 친구가 있으니 저는 다윗의 형 시므아의 아들이요 심히 간교한자라
[4] 저가 암논에게 이르되 왕자여 어찌하여 나날이 이렇게 파리하여 가느뇨 내게 고하지 아니하겠느뇨 암논이 말하되 내가 아우 압살롬의 누이 다말을 연애함이니라
[5] 요나답이 저에게 이르되 침상에 누워 병든 체하다가 네 부친이 너를 보러 오거든 너는 말하기를 청컨대 내 누이 다말로 와서 내게 식물을 먹이되 나 보는 데서 식물을 차려 그 손으로 먹여 주게 하옵소서 하라
[6] 암논이 곧 누워 병든 체하다가 왕이 와서 저를 볼 때에 왕께 고하되 청컨대 내 누이 다말로 와서 내가 보는데서 과자 두어개를 만들어 그 손으로 내게 먹여 주게 하옵소서
[7] 다윗이 사람을 그 집으로 보내어 다말에게 이르되 네 오라비 암논의 집으로 가서 저를 위하여 음식을 차리라 한지라
[8] 다말이 그 오라비 암논의 집에 이르매 암논이 누웠더라 다말이 밀가루를 가지고 반죽하여 그 보는 데서 과자를 만들고 그 과자를 굽고
[9] 그 남비를 가져다가 그 앞에 쏟아 놓아도 암논이 먹기를 싫어하고 가로되 모든 사람을 나가게 하라 하니 다 저를 떠나 나가니라
[10] 암논이 다말에게 이르되 식물을 가지고 침실로 들어오라 내가 네 손에서 먹으리라 다말이 자기의 만든 과자를 가지고 침실에 들어가 그 오라비 암논에게 이르러
[11] 저에게 먹이려고 가까이 가지고 갈 때에 암논이 그를 붙잡고 이르되 누이야 와서 나와 동침하자
[12] 저가 대답하되 아니라 내 오라비여 나를 욕되게 말라 이런 일은 이스라엘에서 마땅히 행치 못할 것이니 이 괴악한 일을 행치 말라
[13] 내가 이 수치를 무릅쓰고 어디로 가겠느냐 너도 이스라엘에서 괴악한 자 중 하나가 되리라 청컨대 왕께 말하라 저가 나를 네게 주기를 거절치 아니하시리라 하되
[14] 암논이 그 말을 듣지 아니하고 다말보다 힘이 세므로 억지로 동침하니라
[15] 그리하고 암논이 저를 심히 미워하니 이제 미워하는 미움이 이왕 연애하던 연애보다 더한지라 곧 저에게 이르되 일어나 가라
[16] 다말이 가로되 가치 아니하다 나를 쫓아 보내는 이 큰 악은 아까 내게 행한 그 악보다 더하다 하되 암논이 듣지 아니하고
[17] 그 부리는 종을 불러 이르되 이 계집을 내어보내고 곧 문빗장을 지르라 하니
[18] 암논의 하인이 저를 끌어내고 곧 문빗장을 지르니라 다말이 채색옷을 입었으니 출가하지 아니한 공주는 이런 옷으로 단장하는 법이라
[19] 다말이 재를 그 머리에 무릅쓰고 그 채색옷을 찢고 손을 머리 위에 얹고 크게 울며 가니라
[20] 그 오라비 압살롬이 저에게 이르되 네 오라비 암논이 너와 함께 있었느냐 그러나 저는 네 오라비니 누이야 시방은 잠잠히 있고 이것으로 인하여 근심하지 말라 이에 다말이 그 오라비 압살롬의 집에 있어 처량하게 지내니라
[21] 다윗 왕이 이 모든 일을 듣고 심히 노하니라
[22] 압살롬이 그 누이 다말을 암논이 욕되게 하였으므로 저를 미워하여 시비간에 말하지 아니하니라
[23] 이 주년 후에 에브라임 곁 바알하솔에서 압살롬의 양털을 깎는 일이 있으매 압살롬이 왕의 모든 아들을 청하고
[24] 왕께 나아와 말하되 이제 종에게 양털 깎는 일이 있사오니 청컨대 왕은 신복들을 데리시고 이 종과 함께 가사이다
[25] 왕이 압살롬에게 이르되 아니라 내 아들아 우리가 다 갈 것이 없다 네게 누를 끼칠까 하노라 압살롬이 간청하되 저가 가지 아니하고 위하여 복을 비는지라
[26] 압살롬이 가로되 그렇게 아니하시려거든 청컨대 내 형 암논으로 우리와 함께 가게 하옵소서 왕이 저에게 이르되 그가 너와 함께 갈 것이 무엇이냐 하되
[27] 압살롬이 간청하매 왕이 암논과 왕의 모든 아들을 저와 함께 보내니라
[28] 압살롬이 이미 그 사환들에게 분부하여 이르기를 너희는 암논의 마음이 술로 즐거워할 때를 자세히 보다가 내가 너희에게 암논을 치라 하거든 저를 죽이라 두려워 말라 내가 너희에게 명한 것이 아니냐 너희는 담대히 용맹을 내라 한지라
[29] 압살롬의 사환들이 그 분부대로 암논에게 행하매 왕의 모든 아들이 일어나 각기 노새를 타고 도망하니라
[30] 저희가 길에 있을 때에 압살롬이 왕의 모든 아들을 죽이고 하나도 남기지 아니하였다는 소문이 다윗에게 이르매
[31] 왕이 곧 일어나서 그 옷을 찢고 땅에 엎드러지고 그 신복들도 다 옷을 찢고 모셔 선지라
[32] 다윗의 형 시므아의 아들 요나답이 고하여 가로되 내 주여 소년 왕자들이 다 죽임을 당한 줄로 생각지 마옵소서 오직 암논만 죽었으리이다 저가 압살롬의 누이 다말을 욕되게 한 날부터 압살롬이 결심한 것이니이다
[33] 그러하온즉 내 주 왕이여 왕자들이 다 죽은줄로 생각하여 괘념하지 마옵소서 암논만 죽었으리이다
[34] 이에 압살롬은 도망하니라 파수하는 소년이 눈을 들어 보니 뒷산 언덕길로 여러 사람이 오더라
[35] 요나답이 왕께 고하되 왕자들이 오나이다 종의 말한대로 되었나이다
[36] 말을 마치자 왕자들이 이르러 대성통곡하니 왕과 그 모든 신복도 심히 통곡하니라
[37] 압살롬은 도망하여 그술 왕 암미훌의 아들 달매에게로 갔고 다윗은 날마다 그 아들을 인하여 슬퍼하니라
[38] 압살롬이 도망하여 그술로 가서 거한지 삼년이라
[39] 다윗 왕의 마음이 압살롬에게 향하여 간절하니 암논은 이미 죽었으므로 왕이 위로를 받았음이더라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사무엘상(1 Samuel)

열왕기상(1 Kings)

 
   
   

 ] 구약 성서 서론 ] 창세기 ] 출애급기 ] 레위기 ] 민수기 ] 신명기 ] 여호수아 ] 사사기 ] 릇기 ] 사무엘상 ] 사무엘하 ] 열왕기상 ] 열왕기하 ] 역대상 ] 역대하 ] 에스라 ] 느헤미야 ] 에스더 ] 욥기 ] 시편 ] 잠언 ] 전도서 ] 아가 ] 이사야 ] 예레미야 ] 애가 ] 에스겔 ] 다니엘 ] 호세아 ] 요엘 ] 아모스 ] 오바댜 ] 요나 ] 미가 ] 나훔 ] 하박국 ] 스바냐 ] 학개 ] 스가랴 ] 말라기 ]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 위로 ] 다음 ]

 
 

Jesusi.com Homepage



This page was last modified 2002/0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