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susi.com Homepage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 위로 ]

 
   

구약 성서 (舊約聖書)


(Old Testament)

 

에스겔(Ezekiel)

호세아(Hosea)

1 2 3 4 5 6 7 8 9 10 11 12

   

Daniel

다니엘

Dan.1

[1] In the third year of the reign of Jehoi'akim king of Judah, Nebuchadnez'zar king of Babylon came to Jerusalem and besieged it.
[2] And the Lord gave Jehoi'akim king of Judah into his hand, with some of the vessels of the house of God; and he brought them to the land of Shinar, to the house of his god, and placed the vessels in the treasury of his god.
[3] Then the king commanded Ash'penaz, his chief eunuch, to bring some of the people of Israel, both of the royal family and of the nobility,
[4] youths without blemish, handsome and skilful in all wisdom, endowed with knowledge, understanding learning, and competent to serve in the king's palace, and to teach them the letters and language of the Chalde'ans.
[5] The king assigned them a daily portion of the rich food which the king ate, and of the wine which he drank. They were to be educated for three years, and at the end of that time they were to stand before the king.
[6] Among these were Daniel, Hanani'ah, Mish'a-el, and Azari'ah of the tribe of Judah.
[7] And the chief of the eunuchs gave them names: Daniel he called Belteshaz'zar, Hanani'ah he called Shadrach, Mish'a-el he called Meshach, and Azari'ah he called Abed'nego.
[8] But Daniel resolved that he would not defile himself with the king's rich food, or with the wine which he drank; therefore he asked the chief of the eunuchs to allow him not to defile himself.
[9] And God gave Daniel favor and compassion in the sight of the chief of the eunuchs;
[10] and the chief of the eunuchs said to Daniel, "I fear lest my lord the king, who appointed your food and your drink, should see that you were in poorer condition than the youths who are of your own age. So you would endanger my head with the king."
[11] Then Daniel said to the steward whom the chief of the eunuchs had appointed over Daniel, Hanani'ah, Mish'a-el, and Azari'ah;
[12] "Test your servants for ten days; let us be given vegetables to eat and water to drink.
[13] Then let our appearance and the appearance of the youths who eat the king's rich food be observed by you, and according to what you see deal with your servants."
[14] So he hearkened to them in this matter, and tested them for ten days.
[15] At the end of ten days it was seen that they were better in appearance and fatter in flesh than all the youths who ate the king's rich food.
[16] So the steward took away their rich food and the wine they were to drink, and gave them vegetables.
[17] As for these four youths, God gave them learning and skill in all letters and wisdom; and Daniel had understanding in all visions and dreams.
[18] At the end of the time, when the king had commanded that they should be brought in, the chief of the eunuchs brought them in before Nebuchadnez'zar.
[19] And the king spoke with them, and among them all none was found like Daniel, Hanani'ah, Mish'a-el, and Azari'ah; therefore they stood before the king.
[20] And in every matter of wisdom and understanding concerning which the king inquired of them, he found them ten times better than all the magicians and enchanters that were in all his kingdom.
[21] And Daniel continued until the first year of King Cyrus.

 

1

[1] 유다 왕 여호야김이 위에 있은지 삼년에 바벨론 왕 느부갓네살이 예루살렘에 이르러 그것을 에워쌌더니
[2] 주께서 유다 왕 여호야김과 하나님의 전 기구 얼마를 그의 손에 붙이시매 그가 그것을 가지고 시날 땅 자기 신의 묘에 이르러 그 신의 보고에 두었더라
[3] 왕이 환관장 아스부나스에게 명하여 이스라엘 자손 중에서 왕족과 귀족의 몇 사람
[4] 곧 흠이 없고 아름다우며 모든 재주를 통달하며 지식이 구비하며 학문에 익숙하여 왕궁에 모실 만한 소년을 데려오게 하였고 그들에게 갈대아 사람의 학문과 방언을 가르치게 하였고
[5] 또 왕이 지정하여 자기의 진미와 자기의 마시는 포도주에서 그들의 날마다 쓸 것을 주어 삼년을 기르게 하였으니 이는 그 후에 그들로 왕의 앞에 모셔 서게 하려 함이었더라
[6] 그들 중에 유다 자손 곧 다니엘과 하나냐와 미사엘과 아사랴가 있었더니
[7] 환관장이 그들의 이름을 고쳐 다니엘은 벨드사살이라 하고 하나냐는 사드락이라 하고 미사엘은 메삭이라 하고 아사랴는 아벳느고라 하였더라
[8] 다니엘은 뜻을 정하여 왕의 진미와 그의 마시는 포도주로 자기를 더럽히지 아니하리라 하고 자기를 더럽히지 않게 하기를 환관장에게 구하니
[9] 하나님이 다니엘로 환관장에게 은혜와 긍휼을 얻게 하신지라
[10] 환관장이 다니엘에게 이르되 내가 내 주 왕을 두려워하노라 그가 너희 먹을 것과 너희 마실 것을 지정하셨거늘 너희의 얼굴이 초췌하여 동무 소년들만 못한 것을 그로 보시게 할것이 무엇이냐 그렇게 되면 너희 까닭에 내 머리가 왕 앞에서 위태하게 되리라 하니라
[11] 환관장이 세워 다니엘과 하나냐와 미사엘과 아사랴를 감독하게 한 자에게 다니엘이 말하되
[12] 청하오니 당신의 종들을 열흘 동안 시험하여 채식을 주어 먹게 하고 물을 주어 마시게 한 후에
[13] 당신 앞에서 우리의 얼굴과 왕의 진미를 먹는 소년들의 얼굴을 비교하여 보아서 보이는 대로 종들에게 처분하소서 하매
[14] 그가 그들의 말을 좇아 열흘을 시험하더니
[15] 열흘 후에 그들의 얼굴이 더욱 아름답고 살이 더욱 윤택하여 왕의 진미를 먹는 모든 소년보다 나아 보인지라
[16] 이러므로 감독하는 자가 그들에게 분정된 진미와 마실 포도주를 제하고 채식을 주니라
[17] 하나님이 이 네 소년에게 지식을 얻게 하시며 모든 학문과 재주에 명철하게 하신 외에 다니엘은 또 모든 이상과 몽조를 깨달아 알더라
[18] 왕의 명한바 그들을 불러 들일 기한이 찼으므로 환관장이 그들을 데리고 느부갓네살 앞으로 들어갔더니
[19] 왕이 그들과 말하여 보매 무리 중에 다니엘과 하나냐와 미사엘과 아사랴와 같은 자 없으므로 그들로 왕 앞에 모시게 하고
[20] 왕이 그들에게 모든 일을 묻는 중에 그 지혜와 총명이 온 나라 박수와 술객보다 십배나 나은 줄을 아니라
[21] 다니엘은 고레스 왕 원년까지 있으니라

 

Dan.2

[1] In the second year of the reign of Nebuchadnez'zar, Nebuchadnez'zar had dreams; and his spirit was troubled, and his sleep left him.
[2] Then the king commanded that the magicians, the enchanters, the sorcerers, and the Chalde'ans be summoned, to tell the king his dreams. So they came in and stood before the king.
[3] And the king said to them, "I had a dream, and my spirit is troubled to know the dream."
[4] Then the Chalde'ans said to the king, "O king, live for ever! Tell your servants the dream, and we will show the interpretation."
[5] The king answered the Chalde'ans, "The word from me is sure: if you do not make known to me the dream and its interpretation, you shall be torn limb from limb, and your houses shall be laid in ruins.
[6] But if you show the dream and its interpretation, you shall receive from me gifts and rewards and great honor. Therefore show me the dream and its interpretation."
[7] They answered a second time, "Let the king tell his servants the dream, and we will show its interpretation."
[8] The king answered, "I know with certainty that you are trying to gain time, because you see that the word from me is sure
[9] that if you do not make the dream known to me, there is but one sentence for you. You have agreed to speak lying and corrupt words before me till the times change. Therefore tell me the dream, and I shall know that you can show me its interpretation."
[10] The Chalde'ans answered the king, "There is not a man on earth who can meet the king's demand; for no great and powerful king has asked such a thing of any magician or enchanter or Chalde'an.
[11] The thing that the king asks is difficult, and none can show it to the king except the gods, whose dwelling is not with flesh."
[12] Because of this the king was angry and very furious, and commanded that all the wise men of Babylon be destroyed.
[13] So the decree went forth that the wise men were to be slain, and they sought Daniel and his companions, to slay them.
[14] Then Daniel replied with prudence and discretion to Ar'i-och, the captain of the king's guard, who had gone out to slay the wise men of Babylon;
[15] he said to Ar'i-och, the king's captain, "Why is the decree of the king so severe?" Then Ar'i-och made the matter known to Daniel.
[16] And Daniel went in and besought the king to appoint him a time, that he might show to the king the interpretation.
[17] Then Daniel went to his house and made the matter known to Hanani'ah, Mish'a-el, and Azari'ah, his companions,
[18] and told them to seek mercy of the God of heaven concerning this mystery, so that Daniel and his companions might not perish with the rest of the wise men of Babylon.
[19] Then the mystery was revealed to Daniel in a vision of the night. Then Daniel blessed the God of heaven.
[20] Daniel said:
"Blessed be the name of God for ever and ever.
to whom belong wisdom and might.
[21] He changes times and seasons;
he removes kings and sets up kings;
he gives wisdom to the wise
and knowledge to those who have understanding;
[22] he reveals deep and mysterious things;
he knows what is in the darkness,
and the light dwells with him.
[23] To thee, O God of my fathers,
I give thanks and praise,
for thou hast given me wisdom and strength,
and hast now made known to me what we asked of thee,
for thou hast made known to us the king's matter."
[24] Therefore Daniel went in to Ar'i-och, whom the king had appointed to destroy the wise men of Babylon; he went and said thus to him, "Do not destroy the wise men of Babylon; bring me in before the king, and I will show the king the interpretation."
[25] Then Ar'i-och brought in Daniel before the king in haste, and said thus to him: "I have found among the exiles from Judah a man who can make known to the king the interpretation."
[26] The king said to Daniel, whose name was Belteshaz'zar, "Are you able to make known to me the dream that I have seen and its interpretation?"
[27] Daniel answered the king, "No wise men, enchanters, magicians, or astrologers can show to the king the mystery which the king has asked,
[28] but there is a God in heaven who reveals mysteries, and he has made known to King Nebuchadnez'zar what will be in the latter days. Your dream and the visions of your head as you lay in bed are these:
[29] To you, O king, as you lay in bed came thoughts of what would be hereafter, and he who reveals mysteries made known to you what is to be.
[30] But as for me, not because of any wisdom that I have more than all the living has this mystery been revealed to me, but in order that the interpretation may be made known to the king, and that you may know the thoughts of your mind.
[31] "You saw, O king, and behold, a great image. This image, mighty and of exceeding brightness, stood before you, and its appearance was frightening.
[32] The head of this image was of fine gold, its breast and arms of silver, its belly and thighs of bronze,
[33] its legs of iron, its feet partly of iron and partly of clay.
[34] As you looked, a stone was cut out by no human hand, and it smote the image on its feet of iron and clay, and broke them in pieces;
[35] then the iron, the clay, the bronze, the silver, and the gold, all together were broken in pieces, and became like the chaff of the summer threshing floors; and the wind carried them away, so that not a trace of them could be found. But the stone that struck the image became a great mountain and filled the whole earth.
[36] "This was the dream; now we will tell the king its interpretation.
[37] You, O king, the king of kings, to whom the God of heaven has given the kingdom, the power, and the might, and the glory,
[38] and into whose hand he has given, wherever they dwell, the sons of men, the beasts of the field, and the birds of the air, making you rule over them all -- you are the head of gold.
[39] After you shall arise another kingdom inferior to you, and yet a third kingdom of bronze, which shall rule over all the earth.
[40] And there shall be a fourth kingdom, strong as iron, because iron breaks to pieces and shatters all things; and like iron which crushes, it shall break and crush all these.
[41] And as you saw the feet and toes partly of potter's clay and partly of iron, it shall be a divided kingdom; but some of the firmness of iron shall be in it, just as you saw iron mixed with the miry clay.
[42] And as the toes of the feet were partly iron and partly clay, so the kingdom shall be partly strong and partly brittle.
[43] As you saw the iron mixed with miry clay, so they will mix with one another in marriage, but they will not hold together, just as iron does not mix with clay.
[44] And in the days of those kings the God of heaven will set up a kingdom which shall never be destroyed, nor shall its sovereignty be left to another people. It shall break in pieces all these kingdoms and bring them to an end, and it shall stand for ever;
[45] just as you saw that a stone was cut from a mountain by no human hand, and that it broke in pieces the iron, the bronze, the clay, the silver, and the gold. A great God has made known to the king what shall be hereafter. The dream is certain, and its interpretation sure."
[46] Then King Nebuchadnez'zar fell upon his face, and did homage to Daniel, and commanded that an offering and incense be offered up to him.
[47] The king said to Daniel, "Truly, your God is God of gods and Lord of kings, and a revealer of mysteries, for you have been able to reveal this mystery."
[48] Then the king gave Daniel high honors and many great gifts, and made him ruler over the whole province of Babylon, and chief prefect over all the wise men of Babylon.
[49] Daniel made request of the king, and he appointed Shadrach, Meshach, and Abed'nego over the affairs of the province of Babylon; but Daniel remained at the king's court.

 

2 장

[1] 느부갓네살이 위에 있은지 이년에 꿈을 꾸고 그로 인하여 마음이 번민하여 잠을 이루지 못한지라
[2] 왕이 그 꿈을 자기에게 고하게 하려고 명하여 박수와 술객과 점장이와 갈대아 술사를 부르매 그들이 들어와서 왕의 앞에 선지라
[3] 왕이 그들에게 이르되 내가 꿈을 꾸고 그 꿈을 알고자 하여 마음이 번민하도다
[4] 갈대아 술사들이 아람 방언으로 왕에게 말하되 왕이여 만세수를 하옵소서 왕은 그 꿈을 종들에게 이르시면 우리가 해석하여 드리겠나이다
[5] 왕이 갈대아 술사에게 대답하여 가로되 내가 명령을 내렸나니 너희가 만일 꿈과 그 해석을 나로 알게 하지 아니하면 너희 몸을 쪼갤 것이며 너희 집으로 거름터를 삼을 것이요
[6] 너희가 만일 꿈과 그 해석을 보이면 너희가 선물과 상과 큰 영광을 내게서 얻으리라 그런즉 꿈과 그 해석을 내게 보이라
[7] 그들이 다시 대답하여 가로되 청컨대 왕은 꿈을 종들에게 이르소서 그리하시면 우리가 해석하여 드리겠나이다
[8] 왕이 대답하여 가로되 내가 분명히 아노라 너희가 나의 명령이 내렸음을 보았으므로 시간을 천연하려 함이로다
[9] 너희가 만일 이 꿈을 나로 알게 하지 아니하면 너희를 처치할 법이 오직 하나이니 이는 너희가 거짓말과 망령된 말을 내 앞에서 꾸며 말하여 때가 변하기를 기다리려 함이니라 이제 그 꿈을 내게 알게 하라 그리하면 너희가 그 해석도 보일 줄을 내가 알리라
[10] 갈대아 술사들이 왕 앞에 대답하여 가로되 세상에는 왕의 그 일을 보일 자가 하나도 없으므로 크고 권력 있는 왕이 이런 것으로 박수에게나 술객에게나 갈대아 술사에게 물은 자가 절대로 있지 아니하였나이다
[11] 왕의 물으신 것은 희한한 일이라 육체와 함께 거하지 아니하는 신들 외에는 왕 앞에 그것을 보일 자가 없나이다 한지라
[12] 왕이 이로 인하여 진노하고 통분하여 바벨론 모든 박사를 다 멸하라 명하니라
[13] 왕의 명령이 내리매 박사들은 죽게 되었고 다니엘과 그 동무도 죽이려고 찾았더라
[14] 왕의 시위대 장관 아리옥이 바벨론 박사들을 죽이러 나가매 다니엘이 명철하고 슬기로운 말로
[15] 왕의 장관 아리옥에게 물어 가로되 왕의 명령이 어찌 그리 급하뇨 아리옥이 그 일을 다니엘에게 고하매
[16] 다니엘이 들어가서 왕께 구하기를 기한하여 주시면 왕에게 그 해석을 보여 드리겠다 하니라
[17] 이에 다니엘이 자기 집으로 돌아가서 그 동무 하나냐와 미사엘과 아사랴에게 그 일을 고하고
[18] 하늘에 계신 하나님이 이 은밀한 일에 대하여 긍휼히 여기사 자기 다니엘과 동무들이 바벨론의 다른 박사와 함께 죽임을 당치 않게 하시기를 그들로 구하게 하니라
[19] 이에 이 은밀한 것이 밤에 이상으로 다니엘에게 나타나 보이매 다니엘이 하늘에 계신 하나님을 찬송하니라
[20] 다니엘이 말하여 가로되 영원 무궁히 하나님의 이름을 찬송할 것은 지혜와 권능이 그에게 있음이로다
[21] 그는 때와 기한을 변하시며 왕들을 폐하시고 왕들을 세우시며 지혜자에게 지혜를 주시고 지식자에게 총명을 주시는도다
[22] 그는 깊고 은밀한 일을 나타내시고 어두운데 있는 것을 아시며 또 빛이 그와 함께 있도다
[23] 나의 열조의 하나님이여 주께서 이제 내게 지혜와 능력을 주시고 우리가 주께 구한바 일을 내게 알게 하셨사오니 내가 주께 감사하고 주를 찬양하나이다 곧 주께서 왕의 그 일을 내게 보이셨나이다 하니라
[24] 이에 다니엘이 왕이 바벨론 박사들을 멸하라 명한 아리옥에게로 가서 이르매 그에게 이같이 이르되 바벨론 박사들을 멸하지 말고 나를 왕의 앞으로 인도하라 그리하면 내가 그 해석을 왕께 보여 드리리라
[25] 이에 아리옥이 다니엘을 데리고 급히 왕의 앞에 들어가서 고하되 내가 사로잡혀온 유다 자손 중에서 한 사람을 얻었나이다 그가 그 해석을 왕께 아시게 하리이다
[26] 왕이 대답하여 벨드사살이라 이름한 다니엘에게 이르되 내가 얻은 꿈과 그 해석을 네가 능히 내게 알게 하겠느냐
[27] 다니엘이 왕 앞에 대답하여 가로되 왕의 물으신바 은밀한 것은 박사나 술객이나 박수나 점장이가 능히 왕께 보일 수 없으되
[28] 오직 은밀한 것을 나타내실 자는 하늘에 계신 하나님이시라 그가 느부갓네살왕에게 후일에 될 일을 알게 하셨나이다 왕의 꿈 곧 왕이 침상에서 뇌 속으로 받은 이상은 이러하니이다
[29] 왕이여 왕이 침상에 나아가서 장래 일을 생각하실 때에 은밀한 것을 나타내시는 이가 장래 일을 왕에게 알게 하셨사오며
[30] 내게 이 은밀한 것을 나타내심은 내 지혜가 다른 인생보다 나은 것이 아니라 오직 그 해석을 왕에게 알려서 왕의 마음으로 생각 하던 것을 왕으로 알게하려 하심이니이다
[31] 왕이여 왕이 한 큰 신상을 보셨나이다 그 신상이 왕의 앞에 섰는데 크고 광채가 특심하며 그 모양이 심히 두려우니
[32] 그 우상의 머리는 정금이요 가슴과 팔들은 은이요 배와 넓적다리는 놋이요
[33] 그 종아리는 철이요 그 발은 얼마는 철이요 얼마는 진흙이었나이다
[34] 또 왕이 보신즉 사람의 손으로 하지 아니하고 뜨인 돌이 신상의 철과 진흙의 발을 쳐서 부숴뜨리매
[35] 때에 철과 진흙과 놋과 은과 금이 다 부숴져 여름 타작 마당의 겨같이 되어 바람에 불려 간 곳이 없었고 우상을 친돌은 태산을 이루어 온 세계에 가득하였었나이다
[36] 그 꿈이 이러한즉 내가 이제 그 해석을 왕 앞에 진술하리이다
[37] 왕이여 왕은 열왕의 왕이시라 하늘의 하나님이 나라와 권세와 능력과 영광을 왕에게 주셨고
[38] 인생들과 들짐승과 공중의 새들 어느곳에 있는 것을 무론하고 그것들을 왕의 손에 붙이사 다 다스리게 하셨으니 왕은 곧 그 금머리니이다
[39] 왕의 후에 왕만 못한 다른 나라가 일어날 것이요 세째로 또 놋 같은 나라가 일어나서 온 세계를 다스릴 것이며
[40] 네째 나라는 강하기가 철 같으리니 철은 모든 물건을 부숴뜨리고 이기는 것이라 철이 모든 것을 부수는 것 같이 그 나라가 뭇 나라를 부숴뜨리고 빻을 것이며
[41] 왕께서 그 발과 발가락이 얼마는 토기장이의 진흙이요 얼마는 철인 것을 보셨은즉 그 나라가 나누일 것이며 왕께서 철과 진흙이 섞인 것을 보셨은즉 그 나라가 철의 든든함이 있을 것이나
[42] 그 발가락이 얼마는 철이요 얼마는 진흙인즉 그 나라가 얼마는 든든하고 얼마는 부숴질 만할 것이며
[43] 왕께서 철과 진흙이 섞인 것을 보셨은즉 그들이 다른 인종과 서로 섞일 것이나 피차에 합하지 아니함이 철과 진흙이 합하지 않음과 같으리이다
[44] 이 열왕의 때에 하늘의 하나님이 한 나라를 세우시리니 이것은 영원히 망하지도 아니할 것이요 그 국권이 다른 백성에게로 돌아가지도 아니할 것이요 도리어 이 모든 나라를 쳐서 멸하고 영원히 설 것이라
[45] 왕이 사람의 손으로 아니하고 산에서 뜨인 돌이 철과 놋과 진흙과 은과 금을 부숴뜨린 것을 보신 것은 크신 하나님이 장래 일을 왕께 알게 하신 것이라 이 꿈이 참되고 이 해석이 확실하니이다
[46] 이에 느부갓네살 왕이 엎드려 다니엘에게 절하고 명하여 예물과 향품을 그에게 드리게 하니라
[47] 왕이 대답하여 다니엘에게 이르되 너희 하나님은 참으로 모든 신의 신이시요 모든 왕의 주재시로다 네가 능히 이 은밀한 것을 나타내었으니 네 하나님은 또 은밀한 것을 나타내시는 자시로다
[48] 왕이 이에 다니엘을 높여 귀한 선물을 많이 주며 세워 바벨론 모든 박사의 어른을 삼았으며
[49] 왕이 또 다니엘의 청구대로 사드락과 메삭과 아벳느고를 세워 바벨론 도의 일을 다스리게 하였고 다니엘은 왕궁에 있었더라

 

Dan.3

[1] King Nebuchadnez'zar made an image of gold, whose height was sixty cubits and its breadth six cubits. He set it up on the plain of Dura, in the province of Babylon.
[2] Then King Nebuchadnez'zar sent to assemble the satraps, the prefects, and the governors, the counselors, the treasurers, the justices, the magistrates, and all the officials of the provinces to come to the dedication of the image which King Nebuchadnez'zar had set up.
[3] Then the satraps, the prefects, and the governors, the counselors, the treasurers, the justices, the magistrates, and all the officials of the provinces, were assembled for the dedication of the image that King Nebuchadnez'zar had set up; and they stood before the image that Nebuchadnez'zar had set up.
[4] And the herald proclaimed aloud, "You are commanded, O peoples, nations, and languages,
[5] that when you hear the sound of the horn, pipe, lyre, trigon, harp, bagpipe, and every kind of music, you are to fall down and worship the golden image that King Nebuchadnez'zar has set up;
[6] and whoever does not fall down and worship shall immediately be cast into a burning fiery furnace."
[7] Therefore, as soon as all the peoples heard the sound of the horn, pipe, lyre, trigon, harp, bagpipe, and every kind of music, all the peoples, nations, and languages fell down and worshiped the golden image which King Nebuchadnez'zar had set up.
[8] Therefore at that time certain Chalde'ans came forward and maliciously accused the Jews.
[9] They said to King Nebuchadnez'zar, "O king, live for ever!
[10] You, O king, have made a decree, that every man who hears the sound of the horn, pipe, lyre, trigon, harp, bagpipe, and every kind of music, shall fall down and worship the golden image;
[11] and whoever does not fall down and worship shall be cast into a burning fiery furnace.
[12] There are certain Jews whom you have appointed over the affairs of the province of Babylon: Shadrach, Meshach, and Abed'nego. These men, O king, pay no heed to you; they do not serve your gods or worship the golden image which you have set up."
[13] Then Nebuchadnez'zar in furious rage commanded that Shadrach, Meshach, and Abed'nego be brought. Then they brought these men before the king.
[14] Nebuchadnez'zar said to them, "Is it true, O Shadrach, Meshach, and Abed'nego, that you do not serve my gods or worship the golden image which I have set up?
[15] Now if you are ready when you hear the sound of the horn, pipe, lyre, trigon, harp, bagpipe, and every kind of music, to fall down and worship the image which I have made, well and good; but if you do not worship, you shall immediately be cast into a burning fiery furnace; and who is the god that will deliver you out of my hands?"
[16] Shadrach, Meshach, and Abed'nego answered the king, "O Nebuchadnez'zar, we have no need to answer you in this matter.
[17] If it be so, our God whom we serve is able to deliver us from the burning fiery furnace; and he will deliver us out of your hand, O king.
[18] But if not, be it known to you, O king, that we will not serve your gods or worship the golden image which you have set up."
[19] Then Nebuchadnez'zar was full of fury, and the expression of his face was changed against Shadrach, Meshach, and Abed'nego. He ordered the furnace heated seven times more than it was wont to be heated.
[20] And he ordered certain mighty men of his army to bind Shadrach, Meshach, and Abed'nego, and to cast them into the burning fiery furnace.
[21] Then these men were bound in their mantles, their tunics, their hats, and their other garments, and they were cast into the burning fiery furnace.
[22] Because the king's order was strict and the furnace very hot, the flame of the fire slew those men who took up Shadrach, Meshach, and Abed'nego.
[23] And these three men, Shadrach, Meshach, and Abed'nego, fell bound into the burning fiery furnace.
[24] Then King Nebuchadnez'zar was astonished and rose up in haste. He said to his counselors, "Did we not cast three men bound into the fire?" They answered the king, "True, O king."
[25] He answered, "But I see four men loose, walking in the midst of the fire, and they are not hurt; and the appearance of the fourth is like a son of the gods."
[26] Then Nebuchadnez'zar came near to the door of the burning fiery furnace and said, "Shadrach, Meshach, and Abed'nego, servants of the Most High God, come forth, and come here!" Then Shadrach, Meshach, and Abed'nego came out from the fire.
[27] And the satraps, the prefects, the governors, and the king's counselors gathered together and saw that the fire had not had any power over the bodies of those men; the hair of their heads was not singed, their mantles were not harmed, and no smell of fire had come upon them.
[28] Nebuchadnez'zar said, "Blessed be the God of Shadrach, Meshach, and Abed'nego, who has sent his angel and delivered his servants, who trusted in him, and set at nought the king's command, and yielded up their bodies rather than serve and worship any god except their own God.
[29] Therefore I make a decree: Any people, nation, or language that speaks anything against the God of Shadrach, Meshach, and Abed'nego shall be torn limb from limb, and their houses laid in ruins; for there is no other god who is able to deliver in this way."
[30] Then the king promoted Shadrach, Meshach, and Abed'nego in the province of Babylon.

 

3 장

[1] 느부갓네살 왕이 금으로 신상을 만들었으니 고는 육십 규빗이요 광은 여섯 규빗이라 그것을 바벨론 도의 두라 평지에 세웠더라
[2] 느부갓네살 왕이 보내어 방백과 수령과 도백과 재판관과 재무관과 모사와 법률사와 각 도 모든 관원을 자기 느부갓네살 왕의 세운 신상의 낙성 예식에 참집하게 하매
[3] 이에 방백과 수령과 도백과 재판관과 재무관과 모사와 법률사와 각 도 모든 관원이 느부갓네살 왕의 세운 신상의 낙성 예식에 참집하여 느부갓네살의 세운 신상 앞에 서니라
[4] 반포하는 자가 크게 외쳐 가로되 백성들과 나라들과 각 방언하는 자들아 왕이 너희 무리에게 명하시나니
[5] 너희는 나팔과 피리와 수금과 삼현금과 양금과 생황과 및 모든 악기 소리를 들을 때에 엎드리어 느부갓네살 왕의 세운 금신상에게 절하라
[6] 누구든지 엎드리어 절하지 아니하는 자는 즉시 극렬히 타는 풀무에 던져 넣으리라 하매
[7] 모든 백성과 나라들과 각 방언하는 자들이 나팔과 피리와 수금과 삼현금과 양금과 및 모든 악기 소리를 듣자 곧 느부갓네살 왕의 세운 금신상에게 엎드리어 절하니라
[8] 그 때에 어떤 갈대아 사람들이 나아와 유다 사람들을 참소하니라
[9] 그들이 느부갓네살왕에게 고하여 가로되 왕이여 만세수를 하옵소서
[10] 왕이여 왕이 명령을 내리사 무릇 사람마다 나팔과 피리와 수금과 삼현금과 양금과 생황과 및 모든 악기 소리를 듣거든 엎드리어 금 신상에게 절할 것이라
[11] 누구든지 엎드리어 절하지 아니하는 자는 극렬히 타는 풀무 가운데 던져 넣음을 당하리라 하지 아니하셨나이까
[12] 이제 몇 유다 사람 사드락과 메삭과 아벳느고는 왕이 세워 바벨론 도를 다스리게 하신 자이어늘 왕이여 이 사람들이 왕을 높이지 아니하며 왕의 신들을 섬기지 아니하며 왕이 세우신 금 신상에게 절하지 아니하나이다
[13] 느부갓네살 왕이 노하고 분하여 사드락과 메삭과 아벳느고를 끌어 오라 명하매 드디어 그 사람들을 왕의 앞으로 끌어온지라
[14] 느부갓네살이 그들에게 물어 가로되 사드락,메삭,아벳느고야 너희가 내 신을 섬기지 아니하며 내가 세운 그 신상에게 절하지 아니하니 짐짓 그리하였느냐
[15] 이제라도 너희가 예비하였다가 언제든지 나팔과 피리와 수금과 삼현금과 양금과 생황과 및 모든 악기 소리를 듣거든 내가 만든 신상 앞에 엎드리어 절하면 좋거니와 너희가 만일 절하지 아니하면 즉시 너희를 극렬히 타는 풀무 가운데 던져 넣을 것이니 능히 너희를 내 손에서 건져 낼 신이 어 이겠느냐
[16] 사드락과 메삭과 아벳느고가 왕에게 대답하여 가로되 느부갓네살이여 우리가 이 일에 대하여 왕에게 대답할 필요가 없나이다
[17] 만일 그럴 것이면 왕이여 우리가 섬기는 우리 하나님이 우리를 극렬히 타는 풀무 가운데서 능히 건져 내시겠고 왕의 손에서도 건져내시리이다
[18] 그리 아니하실지라도 왕이여 우리가 왕의 신들을 섬기지도 아니하고 왕의 세우신 금 신상에게 절하지도 아니할 줄을 아옵소서
[19] 느부갓네살이 분이 가득하여 사드락과 메삭과 아벳느고를 향하여 낯빛을 변하고 명하여 이르되 그 풀무를 뜨겁게 하기를 평일보다 칠배나 뜨겁게 하라 하고
[20] 군대 중 용사 몇 사람을 명하여 사드락과 메삭과 아벳느고를 결박하여 극렬히 타는 풀무 가운데 던지라 하니
[21] 이 사람들을 고의와 속옷과 겉옷과 별다른 옷을 입은채 결박하여 극렬히 타는 풀무 가운데 던질 때에
[22] 왕의 명령이 엄하고 풀무가 심히 뜨거우므로 불꽃이 사드락과 메삭과 아벳느고를 붙든 사람을 태워 죽였고
[23] 이 세 사람 사드락과 메삭과 아벳느고는 결박된채 극렬히 타는 풀무 가운데 떨어졌더라
[24] 때에 느부갓네살 왕이 놀라 급히 일어나서 모사들에게 물어 가로되 우리가 결박하여 불가운데 던진 자는 세 사람이 아니었느냐 그들이 왕에게 대답하여 가로되 왕이여 옳소이다
[25] 왕이 또 말하여 가로되 내가 보니 결박되지 아니한 네 사람이 불 가운데로 다니는데 상하지도 아니하였고 그 네째의 모양은 신들의 아들과 같도다 하고
[26] 느부갓네살이 극렬히 타는 풀무 아구 가까이 가서 불러 가로되 지극히 높으신 하나님의 종 사드락,메삭,아벳느고야 나와서 이리로 오라 하매 사드락과 메삭과 아벳느고가 불 가운데서 나온지라
[27] 방백과 수령과 도백과 왕의 모사들이 모여 이 사람들을 본즉 불이 능히 그 몸을 해하지 못하였고 머리털도 그슬리지 아니하였고 고의 빛도 변하지 아니하였고 불 탄 냄새도 없었더라
[28] 느부갓네살이 말하여 가로되 사드락과 메삭과 아벳느고의 하나님을 찬송할지로다 그가 그 사자를 보내사 자기를 의뢰하고 그 몸을 버려서 왕의 명을 거역하고 그 하나님 밖에는 다른 신을 섬기지 아니하며 그에게 절하지 아니한 종들을 구원하셨도다
[29] 그러므로 내가 이제 조서를 내리노니 각 백성과 각 나라와 각 방언하는 자가 무릇 사드락과 메삭과 아벳느고의 하나님께 설만히 말하거든 그 몸을 쪼개고 그 집으로 거름터를 삼을지니 이는 이 같이 사람을 구원할 다른 신이 없음이니라 하고
[30] 왕이 드디어 사드락과 메삭과 아벳느고를 바벨론 도에서 더욱 높이니라

 

Dan.4

[1] King Nebuchadnez'zar to all peoples, nations, and languages, that dwell in all the earth: Peace be multiplied to you!
[2] It has seemed good to me to show the signs and wonders that the Most High God has wrought toward me.
[3] How great are his signs,
how mighty his wonders!
His kingdom is an everlasting kingdom,
and his dominion is from generation to generation.
[4] I, Nebuchadnez'zar, was at ease in my house and prospering in my palace.
[5] I had a dream which made me afraid; as I lay in bed the fancies and the visions of my head alarmed me.
[6] Therefore I made a decree that all the wise men of Babylon should be brought before me, that they might make known to me the interpretation of the dream.
[7] Then the magicians, the enchanters, the Chalde'ans, and the astrologers came in; and I told them the dream, but they could not make known to me its interpretation.
[8] At last Daniel came in before me -- he who was named Belteshaz'zar after the name of my god, and in whom is the spirit of the holy gods -- and I told him the dream, saying,
[9] "O Belteshaz'zar, chief of the magicians, because I know that the spirit of the holy gods is in you and that no mystery is difficult for you, here is the dream which I saw; tell me its interpretation.
[10] The visions of my head as I lay in bed were these: I saw, and behold, a tree in the midst of the earth; and its height was great.
[11] The tree grew and became strong, and its top reached to heaven, and it was visible to the end of the whole earth.
[12] Its leaves were fair and its fruit abundant, and in it was food for all. The beasts of the field found shade under it, and the birds of the air dwelt in its branches, and all flesh was fed from it.
[13] "I saw in the visions of my head as I lay in bed, and behold, a watcher, a holy one, came down from heaven.
[14] He cried aloud and said thus, `Hew down the tree and cut off its branches, strip off its leaves and scatter its fruit; let the beasts flee from under it and the birds from its branches.
[15] But leave the stump of its roots in the earth, bound with a band of iron and bronze, amid the tender grass of the field. Let him be wet with the dew of heaven; let his lot be with the beasts in the grass of the earth;
[16] let his mind be changed from a man's, and let a beast's mind be given to him; and let seven times pass over him.
[17] The sentence is by the decree of the watchers, the decision by the word of the holy ones, to the end that the living may know that the Most High rules the kingdom of men, and gives it to whom he will, and sets over it the lowliest of men.'
[18] This dream I, King Nebuchadnez'zar, saw. And you, O Belteshaz'zar, declare the interpretation, because all the wise men of my kingdom are not able to make known to me the interpretation, but you are able, for the spirit of the holy gods is in you."
[19] Then Daniel, whose name was Belteshaz'zar, was dismayed for a moment, and his thoughts alarmed him. The king said, "Belteshaz'zar, let not the dream or the interpretation alarm you." Belteshaz'zar answered, "My lord, may the dream be for those who hate you and its interpretation for your enemies!
[20] The tree you saw, which grew and became strong, so that its top reached to heaven, and it was visible to the end of the whole earth;
[21] whose leaves were fair and its fruit abundant, and in which was food for all; under which beasts of the field found shade, and in whose branches the birds of the air dwelt --
[22] it is you, O king, who have grown and become strong. Your greatness has grown and reaches to heaven, and your dominion to the ends of the earth.
[23] And whereas the king saw a watcher, a holy one, coming down from heaven and saying, `Hew down the tree and destroy it, but leave the stump of its roots in the earth, bound with a band of iron and bronze, in the tender grass of the field; and let him be wet with the dew of heaven; and let his lot be with the beasts of the field, till seven times pass over him';
[24] this is the interpretation, O king: It is a decree of the Most High, which has come upon my lord the king,
[25] that you shall be driven from among men, and your dwelling shall be with the beasts of the field; you shall be made to eat grass like an ox, and you shall be wet with the dew of heaven, and seven times shall pass over you, till you know that the Most High rules the kingdom of men, and gives it to whom he will.
[26] And as it was commanded to leave the stump of the roots of the tree, your kingdom shall be sure for you from the time that you know that Heaven rules.
[27] Therefore, O king, let my counsel be acceptable to you; break off your sins by practicing righteousness, and your iniquities by showing mercy to the oppressed, that there may perhaps be a lengthening of your tranquillity."
[28] All this came upon King Nebuchadnez'zar.
[29] At the end of twelve months he was walking on the roof of the royal palace of Babylon,
[30] and the king said, "Is not this great Babylon, which I have built by my mighty power as a royal residence and for the glory of my majesty?"
[31] While the words were still in the king's mouth, there fell a voice from heaven, "O King Nebuchadnez'zar, to you it is spoken: The kingdom has departed from you,
[32] and you shall be driven from among men, and your dwelling shall be with the beasts of the field; and you shall be made to eat grass like an ox; and seven times shall pass over you, until you have learned that the Most High rules the kingdom of men and gives it to whom he will."
[33] Immediately the word was fulfilled upon Nebuchadnez'zar. He was driven from among men, and ate grass like an ox, and his body was wet with the dew of heaven till his hair grew as long as eagles' feathers, and his nails were like birds' claws.
[34] At the end of the days I, Nebuchadnez'zar, lifted my eyes to heaven, and my reason returned to me, and I blessed the Most High, and praised and honored him who lives for ever; for his dominion is an everlasting dominion,
and his kingdom endures from generation to generation;
[35] all the inhabitants of the earth are accounted as nothing;
and he does according to his will in the host of heaven
and among the inhabitants of the earth;
and none can stay his hand
or say to him, "What doest thou?"
[36] At the same time my reason returned to me; and for the glory of my kingdom, my majesty and splendor returned to me. My counselors and my lords sought me, and I was established in my kingdom, and still more greatness was added to me.
[37] Now I, Nebuchadnez'zar, praise and extol and honor the King of heaven; for all his works are right and his ways are just; and those who walk in pride he is able to abase.

 

4 장

[1] 느부갓네살 왕은 천하에 거하는 백성들과 나라들과 각 방언하는 자에게 조서하노라 원하노니 너희에게 많은 평강이 있을지어다
[2] 지극히 높으신 하나님이 내게 행하신 이적과 기사를 내가 알게 하기를 즐겨하노라
[3] 크도다 그 이적이여 능하도다 그 기사여 그 나라는 영원한 나라요 그 권병은 대대에 이르리로다
[4] 나 느부갓네살이 내 집에 편히 있으며 내 궁에서 평강할 때에
[5] 한 꿈을 꾸고 그로 인하여 두려워하였으되 곧 내 침상에서 생각 하는 것과 뇌 속으로 받은 이상을 인하여 번민하였었노라
[6] 이러므로 내가 명을 내려 바벨론 모든 박사를 내 앞으로 불러다가 그 꿈의 해석을 내게 알게 하라 하매
[7] 박수와 술객과 갈대아 술사와 점장이가 들어왔기로 내가 그 꿈을 그들에게 고하였으나 그들이 그 해석을 내게 알게 하지 못하였느니라
[8] 그 후에 다니엘이 내 앞에 들어왔으니 그는 내 신의 이름을 좇아 벨드사살이라 이름한 자요 그의 안에는 거룩한 신들의 영이 있는자라 내가 그에게 꿈을 고하여 가로되
[9] 박수장 벨드사살아 네 안에는 거룩한 신들의 영이 있은즉 아무 은밀한 것이라도 네게는 어려울 것이 없는 줄을 내가 아노니 내 꿈에 본 이상의 해석을 내게 고하라
[10] 내가 침상에서 나의 뇌 속으로 받은 이상이 이러하니라 내가 본즉 땅의 중앙에 한 나무가 있는데 고가 높더니
[11] 그 나무가 자라서 견고하여지고 그 고는 하늘에 닿았으니 땅 끝에서도 보이겠고
[12] 그 잎사귀는 아름답고 그 열매는 많아서 만민의 식물이 될 만하고 들짐승이 그 그늘에 있으며 공중에 나는 새는 그 가지에 깃들이고 무릇 혈기 있는 자가 거기서 식물을 얻더라
[13] 내가 침상에서 뇌 속으로 받은 이상 가운데 또 본즉 한 순찰자 한 거룩한 자가 하늘에서 내려왔는데
[14] 그가 소리 질러 외쳐서 이처럼 이르기를 그 나무를 베고 그 가지를 찍고 그 잎사귀를 떨고 그 열매를 헤치고 짐승들로 그 아래서 떠나게 하고 새들을 그 가지에서 쫓아내라
[15] 그러나 그 뿌리의 그루터기를 땅에 남겨두고 철과 놋줄로 동이고 그것으로 들 청초 가운데 있게 하라 그것이 하늘 이슬에 젖고 땅의 풀 가운데서 짐승으로 더불어 그 분량을 같이 하리라
[16] 또 그 마음은 변하여 인생의 마음 같지 아니하고 짐승의 마음을 받아 일곱 때를 지나리라
[17] 이는 순찰자들의 명령대로요 거룩한 자들의 말대로니 곧 인생으로 지극히 높으신 자가 인간 나라를 다스리시며 자기의 뜻대로 그것을 누구에게든지 주시며 또 지극히 천한 자로 그 위에 세우시는 줄을 알게 하려 함이니라 하였느니라
[18] 나 느부갓네살 왕이 이 꿈을 꾸었나니 너 벨드사살아 그 해석을 밝히 말하라 내 나라 모든 박사가 능히 그 해석을 내게 알게 하지 못하였으나 오직 너는 능히 하리니 이는 거룩한 신들의 영이 네 안에 있음이니라
[19] 벨드사살이라 이름한 다니엘이 얼마 동안 놀라 벙벙하며 마음이 번민하여 하는지라 왕이 그에게 말하여 이르기를 벨드사살아 너는 이 꿈과 그 해석을 인하여 번민할 것이 아니니라 벨드사살이 대답하여 가로되 내 주여 그 꿈은 왕을 미워하는 자에게 응하기를 원하며 그 해석은 왕의 대적에게 하기를 원하나이다
[20] 왕의 보신 그 나무가 자라서 견고하여지고 그 고는 하늘에 닿았으니 땅 끝에서도 보이겠고
[21] 그 잎사귀는 아름답고 그 열매는 많아서 만민의 식물이 될만하고 들짐승은 그 아래 거하며 공중에 나는 새는 그 가지에 깃들이더라 하시오니
[22] 왕이여 이 나무는 곧 왕이시라 이는 왕이 자라서 견고하여지고 창대하사 하늘에 닿으시며 권세는 땅 끝까지 미치심이니이다
[23] 왕이 보신즉 한 순찰자,한 거룩한 자가 하늘에서 내려와서 이르기를 그 나무를 베고 멸하라 그러나 그 뿌리의 그루터기는 땅에 남겨두고 철과 놋줄로 동이고 그것을 들 청초 가운데 있게 하라 그것이 하늘 이슬에 젖고 또 들짐승으로 더불어 그 분량을 같이 하며 일곱 때를 지내리라 하더라 하오니
[24] 왕이여 그 해석은 이러하니이다 곧 지극히 높으신 자의 명정하신것이 내 주 왕에게 미칠 것이라
[25] 왕이 사람에게서 쫓겨나서 들짐승과 함께 거하며 소처럼 풀을 먹으며 하늘 이슬에 젖을 것이요 이와 같이 일곱 때를 지낼 것이라 그때에 지극히 높으신 자가 인간 나라를 다스리시며 자기의 뜻대로 그것을 누구에게든지 주시는 줄을 아시리이다
[26] 또 그들이 그 나무 뿌리의 그루터기를 남겨 두라 하였은즉 하나님이 다스리시는 줄을 왕이 깨달은 후에야 왕의 나라가 견고하리이다
[27] 그런즉 왕이여 나의 간하는 것을 받으시고 공의를 행함으로 죄를 속하고 가난한 자를 긍휼히 여김으로 죄악을 속하소서 그리하시면 왕의 평안함이 혹시 장구하리이다 하였느니라
[28] 이 모든 일이 다 나 느부갓네살 왕에게 임하였느니라
[29] 열 두달이 지난 후에 내가 바벨론 궁 지붕에서 거닐새
[30] 나 왕이 말하여 가로되 이 큰 바벨론은 내가 능력과 권세로 건설하여 나의 도성을 삼고 이것으로 내 위엄의 영광을 나타낸 것이 아니냐 하였더니
[31] 이 말이 오히려 나 왕의 입에 있을 때에 하늘에서 소리가 내려 가로되 느부갓네살 왕아 네게 말하노니 나라의 위가 네게서 떠났느니라
[32] 네가 사람에게서 쫓겨나서 들짐승과 함께 거하며 소처럼 풀을 먹을 것이요 이와 같이 일곱 때를 지내서 지극히 높으신 자가 인간나라를 다스리시며 자기의 뜻대로 그것을 누구에게든지 주시는 줄을 알기까지 이르리라 하더니
[33] 그 동시에 이 일이 나 느부갓네살에게 응하므로 내가 사람에게 쫓겨나서 소처럼 풀을 먹으며 몸이 하늘 이슬에 젖고 머리털이 독수리 털과 같았고 손톱은 새 발톱과 같았었느니라
[34] 그 기한이 차매 나 느부갓네살이 하늘을 우러러 보았더니 내 총명이 다시 내게로 돌아온지라 이에 내가 지극히 높으신 자에게 감사하며 영생하시는 자를 찬양하고 존경하였노니 그 권세는 영원한 권세요 그 나라는 대대로 이르리로다
[35] 땅의 모든 거민을 없는 것 같이 여기시며 하늘의 군사에게든지, 땅의 거민에게든지 그는 자기 뜻대로 행하시나니 누가 그의 손을 금하든지 혹시 이르기를 네가 무엇을 하느냐 할 자가 없도다
[36] 그 동시에 내 총명이 내게로 돌아왔고 또 나라 영광에 대하여도 내 위엄과 광명이 내게로 돌아왔고 또 나의 모사들과 관원들이 내게 조회하니 내가 내 나라에서 다시 세움을 입고 또 지극한 위세가 내게 더하였느니라
[37] 그러므로 지금 나 느부갓네살이 하늘의 왕을 찬양하며 칭송하며 존경하노니 그의 일이 다 진실하고 그의 행하심이 의로우시므로 무릇 교만하게 행하는 자를 그가 능히 낮추심이니라

 

Dan.5

[1] King Belshaz'zar made a great feast for a thousand of his lords, and drank wine in front of the thousand.
[2] Belshaz'zar, when he tasted the wine, commanded that the vessels of gold and of silver which Nebuchadnez'zar his father had taken out of the temple in Jerusalem be brought, that the king and his lords, his wives, and his concubines might drink from them.
[3] Then they brought in the golden and silver vessels which had been taken out of the temple, the house of God in Jerusalem; and the king and his lords, his wives, and his concubines drank from them.
[4] They drank wine, and praised the gods of gold and silver, bronze, iron, wood, and stone.
[5] Immediately the fingers of a man's hand appeared and wrote on the plaster of the wall of the king's palace, opposite the lampstand; and the king saw the hand as it wrote.
[6] Then the king's color changed, and his thoughts alarmed him; his limbs gave way, and his knees knocked together.
[7] The king cried aloud to bring in the enchanters, the Chalde'ans, and the astrologers. The king said to the wise men of Babylon, "Whoever reads this writing, and shows me its interpretation, shall be clothed with purple, and have a chain of gold about his neck, and shall be the third ruler in the kingdom."
[8] Then all the king's wise men came in, but they could not read the writing or make known to the king the interpretation.
[9] Then King Belshaz'zar was greatly alarmed, and his color changed; and his lords were perplexed.
[10] The queen, because of the words of the king and his lords, came into the banqueting hall; and the queen said, "O king, live for ever! Let not your thoughts alarm you or your color change.
[11] There is in your kingdom a man in whom is the spirit of the holy gods. In the days of your father light and understanding and wisdom, like the wisdom of the gods, were found in him, and King Nebuchadnez'zar, your father, made him chief of the magicians, enchanters, Chalde'ans, and astrologers,
[12] because an excellent spirit, knowledge, and understanding to interpret dreams, explain riddles, and solve problems were found in this Daniel, whom the king named Belteshaz'zar. Now let Daniel be called, and he will show the interpretation."
[13] Then Daniel was brought in before the king. The king said to Daniel, "You are that Daniel, one of the exiles of Judah, whom the king my father brought from Judah.
[14] I have heard of you that the spirit of the holy gods is in you, and that light and understanding and excellent wisdom are found in you.
[15] Now the wise men, the enchanters, have been brought in before me to read this writing and make known to me its interpretation; but they could not show the interpretation of the matter.
[16] But I have heard that you can give interpretations and solve problems. Now if you can read the writing and make known to me its interpretation, you shall be clothed with purple, and have a chain of gold about your neck, and shall be the third ruler in the kingdom.
[17] Then Daniel answered before the king, "Let your gifts be for yourself, and give your rewards to another; nevertheless I will read the writing to the king and make known to him the interpretation.
[18] O king, the Most High God gave Nebuchadnez'zar your father kingship and greatness and glory and majesty;
[19] and because of the greatness that he gave him, all peoples, nations, and languages trembled and feared before him; whom he would he slew, and whom he would he kept alive; whom he would he raised up, and whom he would he put down.
[20] But when his heart was lifted up and his spirit was hardened so that he dealt proudly, he was deposed from his kingly throne, and his glory was taken from him;
[21] he was driven from among men, and his mind was made like that of a beast, and his dwelling was with the wild asses; he was fed grass like an ox, and his body was wet with the dew of heaven, until he knew that the Most High God rules the kingdom of men, and sets over it whom he will.
[22] And you his son, Belshaz'zar, have not humbled your heart, though you knew all this,
[23] but you have lifted up yourself against the Lord of heaven; and the vessels of his house have been brought in before you, and you and your lords, your wives, and your concubines have drunk wine from them; and you have praised the gods of silver and gold, of bronze, iron, wood, and stone, which do not see or hear or know, but the God in whose hand is your breath, and whose are all your ways, you have not honored.
[24] "Then from his presence the hand was sent, and this writing was inscribed.
[25] And this is the writing that was inscribed: MENE, MENE, TEKEL, and PARSIN.
[26] This is the interpretation of the matter: MENE, God has numbered the days of your kingdom and brought it to an end;
[27] TEKEL, you have been weighed in the balances and found wanting;
[28] PERES, your kingdom is divided and given to the Medes and Persians."
[29] Then Belshaz'zar commanded, and Daniel was clothed with purple, a chain of gold was put about his neck, and proclamation was made concerning him, that he should be the third ruler in the kingdom.
[30] That very night Belshaz'zar the Chalde'an king was slain.
[31] And Darius the Mede received the kingdom, being about sixty-two years old.

 

5 장

[1] 벨사살왕이 그 귀인 일천명을 위하여 큰 잔치를 배설하고 그 일천명 앞에서 술을 마시니라
[2] 벨사살이 술을 마실 때에 명하여 그 부친 느부갓네살이 예루살렘 전에서 취하여 온 금,은 기명을 가져오게 하였으니 이는 왕과 귀인들과 왕후들과 빈궁들이 다 그것으로 마시려 함이었더라
[3] 이에 예루살렘 하나님의 전 성소 중에서 취하여 온 금 기명을 가져오매 왕이 그 귀인들과 왕후들과 빈궁들로 더불어 그것으로 마시고
[4] 무리가 술을 마시고는 그 금,,,,,석으로 만든 신들을 찬양하니라
[5] 그 때에 사람의 손가락이 나타나서 왕궁 촛대 맞은편 분벽에 글자를 쓰는데 왕이 그 글자 쓰는 손가락을 본지라
[6] 이에 왕의 즐기던 빛이 변하고 그 생각이 번민하여 넓적다리 마디가 녹는 듯하고 그 무릎이 서로 부딪힌지라
[7] 왕이 크게 소리하여 술객과 갈대아 술사와 점장이를 불러오게 하고 바벨론 박사들에게 일러 가로되 무론 누구든지 이 글자를 읽고 그 해석을 내게 보이면 자주옷을 입히고 금사슬로 그 목에 드리우고 그로 나라의 세째 치리자를 삼으리라 하니라
[8] 때에 왕의 박사가 다 들어왔으나 능히 그 글자를 읽지 못하여 그 해석을 왕께 알게 하지 못하는지라
[9] 그러므로 벨사살 왕이 크게 번민하여 그 낯빛이 변하였고 귀인들도 다 놀라니라
[10] 태후가 왕과 그 귀인들의 말로 인하여 잔치하는 궁에 들어 왔더니 이에 말하여 가로되 왕이여 만세수를 하옵소서 왕의 생각을 번민케 말며 낯빛을 변할 것이 아니니이다
[11] 왕의 나라에 거룩한 신들의 영이 있는 사람이 있으니 곧 왕의 부친 때에 있던 자로서 명철과 총명과 지혜가 있어 신들의 지혜와 같은 자라 왕의 부친 느부갓네살 왕이 그를 세워 박수와 술객과 갈대아 술사와 점장이의 어른을 삼으셨으니
[12] 왕이 벨드사살이라 이름한 이 다니엘의 마음이 민첩하고 지식과 총명이 있어 능히 꿈을 해석하며 은밀한 말을 밝히며 의문을 파할 수 있었음이라 이제 다니엘을 부르소서 그리하시면 그가 그 해석을 알려드리리이다
[13] 이에 다니엘이 부름을 입어 왕의 앞에 나오매 왕이 다니엘에게 말하여 가로되 네가 우리 부왕이 유다에서 사로잡아 온 유다 자손 중의 그 다니엘이냐
[14] 내가 네게 대하여 들은즉 네 안에는 신들의 영이 있으므로 네가 명철과 총명과 비상한 지혜가 있다 하도다
[15] 지금 여러 박사와 술객을 내 앞에 불러다가 그들로 이 글을 읽고 그 해석을 내게 알게 하라 하였으나 그들이 다 능히 그 해석을 내게 보이지 못하였느니라
[16] 내가 네게 대하여 들은즉 너는 해석을 잘하고 의문을 파한다 하도다 그런즉 이제 네가 이 글을 읽고 그 해석을 내게 알게 하면 네게 자주옷을 입히고 금사슬을 네 목에 드리우고 너로 나라의 세째 치리자를 삼으리라
[17] 다니엘이 왕에게 대답하여 가로되 왕의 예물은 왕이 스스로 취하시며 왕의 상급은 다른 사람에게 주옵소서 그럴지라도 내가 왕을 위하여 이 글을 읽으며 그 해석을 아시게 하리이다
[18] 왕이여 지극히 높으신 하나님이 왕의 부친 느부갓네살에게 나라와 큰 권세와 영광과 위엄을 주셨고
[19] 그에게 큰 권세를 주셨으므로 백성들과 나라들과 각 방언하는 자들이 그의 앞에서 떨며 두려워하였으며 그는 임의로 죽이며 임의로 살리며 임의로 높이며 임의로 낮추었더니
[20] 그가 마음이 높아지며 뜻이 강퍅하여 교만을 행하므로 그 왕위가 폐한 바 되며 그 영광을 빼앗기고
[21] 인생 중에서 쫓겨나서 그 마음이 들짐승의 마음과 같았고 또 들 나귀와 함께 거하며 또 소처럼 풀을 먹으며 그 몸이 하늘 이슬에 젖었으며 지극히 높으신 하나님이 인간 나라를 다스리시며 자기의 뜻대로 누구든지 그 위에 세우시는 줄을 알기까지 이르게 되었었나이다
[22] 벨사살이여 왕은 그의 아들이 되어서 이것을 다 알고도 오히려 마음을 낮추지 아니하고
[23] 도리어 스스로 높여서 하늘의 주재를 거역하고 그 전 기명을 왕의 앞으로 가져다가 왕과 귀인들과 왕후들과 빈궁들이 다 그것으로 술을마시고 왕이 또 보지도 듣지도 알지도 못하는 금,,,철과 목,석으로 만든 신상들을 찬양하고 도리어 왕의 호흡을 주장하시고 왕의 모든길을 작정하시는 나님께는 영광을 돌리지 아니한지라
[24] 이러므로 그의 앞에서 이 손가락이 나와서 이 글을 기록하였나이다 (23절에서 기록을 다 못함)
[25]
기록한 글자는 이것이니 곧 메네 메네 데겔 우바르신이라
[26] 그 뜻을 해석하건대 메네는 하나님이 이미 왕의 나라의 시대를 세어서 그것을 끝나게 하셨다 함이요
[27] 데겔은 왕이 저울에 달려서 부족함이 뵈었다 함이요
[28] 베레스는 왕의 나라가 나뉘어서 메대와 바사 사람에게 준바 되었다 함이니이다
[29] 이에 벨사살이 명하여 무리로 다니엘에게 자주옷을 입히게 하며 금 사슬로 그의 목에 드리우게 하고 그를 위하여 조서를 내려 나라의 세째 치리자를 삼으니라
[30] 그날 밤에 갈대아 왕 벨사살이 죽임을 당하였고
[31] 메대 사람 다리오가 나라를 얻었는데 때에 다리오는 육십 이세였더라

 

Dan.6

[1] It pleased Darius to set over the kingdom a hundred and twenty satraps, to be throughout the whole kingdom;
[2] and over them three presidents, of whom Daniel was one, to whom these satraps should give account, so that the king might suffer no loss.
[3] Then this Daniel became distinguished above all the other presidents and satraps, because an excellent spirit was in him; and the king planned to set him over the whole kingdom.
[4] Then the presidents and the satraps sought to find a ground for complaint against Daniel with regard to the kingdom; but they could find no ground for complaint or any fault, because he was faithful, and no error or fault was found in him.
[5] Then these men said, "We shall not find any ground for complaint against this Daniel unless we find it in connection with the law of his God."
[6] Then these presidents and satraps came by agreement to the king and said to him, "O King Darius, live for ever!
[7] All the presidents of the kingdom, the prefects and the satraps, the counselors and the governors are agreed that the king should establish an ordinance and enforce an interdict, that whoever makes petition to any god or man for thirty days, except to you, O king, shall be cast into the den of lions.
[8] Now, O king, establish the interdict and sign the document, so that it cannot be changed, according to the law of the Medes and the Persians, which cannot be revoked."
[9] Therefore King Darius signed the document and interdict.
[10] When Daniel knew that the document had been signed, he went to his house where he had windows in his upper chamber open toward Jerusalem; and he got down upon his knees three times a day and prayed and gave thanks before his God, as he had done previously.
[11] Then these men came by agreement and found Daniel making petition and supplication before his God.
[12] Then they came near and said before the king, concerning the interdict, "O king! Did you not sign an interdict, that any man who makes petition to any god or man within thirty days except to you, O king, shall be cast into the den of lions?" The king answered, "The thing stands fast, according to the law of the Medes and Persians, which cannot be revoked."
[13] Then they answered before the king, "That Daniel, who is one of the exiles from Judah, pays no heed to you, O king, or the interdict you have signed, but makes his petition three times a day."
[14] Then the king, when he heard these words, was much distressed, and set his mind to deliver Daniel; and he labored till the sun went down to rescue him.
[15] Then these men came by agreement to the king, and said to the king, "Know, O king, that it is a law of the Medes and Persians that no interdict or ordinance which the king establishes can be changed."
[16] Then the king commanded, and Daniel was brought and cast into the den of lions. The king said to Daniel, "May your God, whom you serve continually, deliver you!"
[17] And a stone was brought and laid upon the mouth of the den, and the king sealed it with his own signet and with the signet of his lords, that nothing might be changed concerning Daniel.
[18] Then the king went to his palace, and spent the night fasting; no diversions were brought to him, and sleep fled from him.
[19] Then, at break of day, the king arose and went in haste to the den of lions.
[20] When he came near to the den where Daniel was, he cried out in a tone of anguish and said to Daniel, "O Daniel, servant of the living God, has your God, whom you serve continually, been able to deliver you from the lions?"
[21] Then Daniel said to the king, "O king, live for ever!
[22] My God sent his angel and shut the lions' mouths, and they have not hurt me, because I was found blameless before him; and also before you, O king, I have done no wrong."
[23] Then the king was exceedingly glad, and commanded that Daniel be taken up out of the den. So Daniel was taken up out of the den, and no kind of hurt was found upon him, because he had trusted in his God.
[24] And the king commanded, and those men who had accused Daniel were brought and cast into the den of lions -- they, their children, and their wives; and before they reached the bottom of the den the lions overpowered them and broke all their bones in pieces.
[25] Then King Darius wrote to all the peoples, nations, and languages that dwell in all the earth: "Peace be multiplied to you.
[26] I make a decree, that in all my royal dominion men tremble and fear before the God of Daniel, for he is the living God,
enduring for ever;
his kingdom shall never be destroyed,
and his dominion shall be to the end.
[27] He delivers and rescues,
he works signs and wonders
in heaven and on earth,
he who has saved Daniel
from the power of the lions."
[28] So this Daniel prospered during the reign of Darius and the reign of Cyrus the Persian.

 

6 장

[1] 다리오가 자기의 심원대로 방백 일백 이십 명을 세워 전국을 통치하게 하고
[2] 또 그들 위에 총리 셋을 두었으니 다니엘이 그 중에 하나이라 이는 방백들로 총리에게 자기의 직무를 보고하게 하여 왕에게 손해가 없게 하려함이었더라
[3] 다니엘은 마음이 민첩하여 총리들과 방백들 위에 뛰어나므로 왕이 그를 세워 전국을 다스리게 하고자 한지라
[4] 이에 총리들과 방백들이 국사에 대하여 다니엘을 고소할 틈을 얻고자 하였으나 능히 아무 틈,아무 허물을 얻지 못하였으니 이는 그가 충성되어 아무 그릇함도 없고 아무 허물도 없음이었더라
[5] 그 사람들이 가로되 이 다니엘은 그 하나님의 율법에 대하여 그 틈을 얻지 못하면 그를 고소할 수 없으리라 하고
[6] 이에 총리들과 방백들이 모여 왕에게 나아가서 그에게 말하되 다리오 왕이여 만세수를 하옵소서
[7] 나라의 모든 총리와 수령과 방백과 모사와 관원이 의논하고 왕에게 한 율법을 세우며 한 금령을 정하실 것을 구하려 하였는데 왕이여 그것은 곧 이제부터 삼십 일 동안에 누구든지 왕 외에 어느신에게나 사람에게 무엇을 구하면 사자굴에 던져 넣기로 한 것이니이다
[8] 그런즉 원컨대 금령을 세우시고 그 조서에 어인을 찍어서 메대와 바사의 변개치 아니하는 규례를 따라 그것을 다시 고치지 못하게 하옵소서 하매
[9] 이에 다리오 왕이 조서에 어인을 찍어 금령을 내니라
[10] 다니엘이 이 조서에 어인이 찍힌 것을 알고도 자기 집에 돌아가서는 그 방의 예루살렘으로 향하여 열린 창에서 전에 행하던대로 하루 세번씩 무릎을 꿇고 기도하며 그 하나님께 감사하였더라
[11] 그 무리들이 모여서 다니엘이 자기 하나님 앞에 기도하며 간구하는 것을 발견하고
[12] 이에 그들이 나아가서 왕의 금령에 대하여 왕께 아뢰되 왕이여 왕이 이미 금령에 어인을 찍어서 이제부터 삼십 일 동안에 누구든지 왕 외에 어느 신에게나 사람에게 구하면 사자굴에 던져 넣기로 하지 아니하였나이까 왕이 대답하여 가로되 이 일이 적실하니 메대와 바사의 변개치 아니하는 규대로 된 것이니라
[13] 그들이 왕 앞에서 대답하여 가로되 왕이여 사로잡혀 온 유다 자손 중에 그 다니엘이 왕과 왕의 어인이 찍힌 금령을 돌아보지 아니하고 하루 세번씩 기도하나이다
[14] 왕이 이 말을 듣고 그로 인하여 심히 근심하여 다니엘을 구원하려고 마음을 쓰며 그를 건져 내려고 힘을 다하여 해가 질 때까지 이르매
[15] 그 무리들이 또 모여 왕에게로 나아와서 왕께 말씀하되 왕이여 메대와 바사의 규례를 아시거니와 왕의 세우신 금령과 법도는 변개하지 못할 것이니이다
[16] 이에 왕이 명하매 다니엘을 끌어다가 사자굴에 던져 넣는지라 왕이 다니엘에게 일러 가로되 너의 항상 섬기는 네 하나님이 너를 구원하시리라 하니라
[17] 이에 돌을 굴려다가 굴 아구를 막으매 왕이 어인과 귀인들의 인을 쳐서 봉하였으니 이는 다니엘 처치한 것을 변개함이 없게 하려 함이었더라
[18] 왕이 궁에 돌아가서는 밤이 맞도록 금식하고 그 앞에 기악을 그치고 침수를 폐하니라
[19] 이튿날에 왕이 새벽에 일어나 급히 사자굴로 가서
[20] 다니엘의 든 굴에 가까이 이르러는 슬피 소리질러 다니엘에게 물어 가로되 사시는 하나님의 종 다니엘아 너의 항상 섬기는 네 하나님이 사자에게서 너를 구원하시기에 능하셨느냐
[21] 다니엘이 왕에게 고하되 왕이여 원컨대 왕은 만세수를 하옵소서
[22] 나의 하나님이 이미 그 천사를 보내어 사자들의 입을 봉하셨으므로 사자들이 나를 상해치 아니하였사오니 이는 나의 무죄함이 그앞에 명백함이오며 또 왕이여 나는 왕의 앞에도 해를 끼치지 아니하였나이다
[23] 왕이 심히 기뻐서 명하여 다니엘을 굴에서 올리라 하매 그들이 다니엘을 굴에서 올린즉 그 몸이 조금도 상하지 아니하였으니 이는 그가 자기 하나님을 의뢰함이었더라
[24] 왕이 명을 내려 다니엘을 참소한 사람들을 끌어오게 하고 그들을 그 처자들과 함께 사자굴에 던져 넣게 하였더니 그들이 굴 밑에 닿기 전에 사자가 곧 그들을 움켜서 그 뼈까지도 부숴뜨렸더라
[25] 이에 다리오 왕이 온 땅에 있는 모든 백성과 나라들과 각 방언하는 자들에게 조서를 내려 가로되 원컨대 많은 평강이 너희에게 있을지어다
[26] 내가 이제 조서를 내리노라 내 나라 관할 아래 있는 사람들은 다 다니엘의 하나님 앞에서 떨며 두려워할지니 그는 사시는 하나님 이시요 영원히 변치 않으실 자시며 그 나라는 망하지 아니할 것이요 그 권세는 무궁할 것이며
[27] 그는 구원도 하시며 건져내기도 하시며 하늘에서든지 땅에서든지 이적과 기사를 행하시는 자로서 다니엘을 구원하여 사자의 입에서 벗어나게 하셨음이니라 하였더라
[28] 이 다니엘이 다리오 왕의 시대와 바사 사람 고레스 왕의 시대에 형통하였더라

 

Dan.7

[1] In the first year of Belshaz'zar king of Babylon, Daniel had a dream and visions of his head as he lay in his bed. Then he wrote down the dream, and told the sum of the matter.
[2] Daniel said, "I saw in my vision by night, and behold, the four winds of heaven were stirring up the great sea.
[3] And four great beasts came up out of the sea, different from one another.
[4] The first was like a lion and had eagles' wings. Then as I looked its wings were plucked off, and it was lifted up from the ground and made to stand upon two feet like a man; and the mind of a man was given to it.
[5] And behold, another beast, a second one, like a bear. It was raised up on one side; it had three ribs in its mouth between its teeth; and it was told, `Arise, devour much flesh.'
[6] After this I looked, and lo, another, like a leopard, with four wings of a bird on its back; and the beast had four heads; and dominion was given to it.
[7] After this I saw in the night visions, and behold, a fourth beast, terrible and dreadful and exceedingly strong; and it had great iron teeth; it devoured and broke in pieces, and stamped the residue with its feet. It was different from all the beasts that were before it; and it had ten horns.
[8] I considered the horns, and behold, there came up among them another horn, a little one, before which three of the first horns were plucked up by the roots; and behold, in this horn were eyes like the eyes of a man, and a mouth speaking great things.
[9] As I looked,
thrones were placed
and one that was ancient of days took his seat;
his raiment was white as snow,
and the hair of his head like pure wool;
his throne was fiery flames,
its wheels were burning fire.
[10] A stream of fire issued
and came forth from before him;
a thousand thousands served him,
and ten thousand times ten thousand stood before him;
the court sat in judgment,
and the books were opened.
[11] I looked then because of the sound of the great words which the horn was speaking. And as I looked, the beast was slain, and its body destroyed and given over to be burned with fire.
[12] As for the rest of the beasts, their dominion was taken away, but their lives were prolonged for a season and a time.
[13] I saw in the night visions, and behold, with the clouds of heaven
there came one like a son of man,
and he came to the Ancient of Days
and was presented before him.
[14] And to him was given dominion
and glory and kingdom,
that all peoples, nations, and languages
should serve him;
his dominion is an everlasting dominion,
which shall not pass away,
and his kingdom one
that shall not be destroyed.
[15] "As for me, Daniel, my spirit within me was anxious and the visions of my head alarmed me.
[16] I approached one of those who stood there and asked him the truth concerning all this. So he told me, and made known to me the interpretation of the things.
[17] `These four great beasts are four kings who shall arise out of the earth.
[18] But the saints of the Most High shall receive the kingdom, and possess the kingdom for ever, for ever and ever.'
[19] "Then I desired to know the truth concerning the fourth beast, which was different from all the rest, exceedingly terrible, with its teeth of iron and claws of bronze; and which devoured and broke in pieces, and stamped the residue with its feet;
[20] and concerning the ten horns that were on its head, and the other horn which came up and before which three of them fell, the horn which had eyes and a mouth that spoke great things, and which seemed greater than its fellows.
[21] As I looked, this horn made war with the saints, and prevailed over them,
[22] until the Ancient of Days came, and judgment was given for the saints of the Most High, and the time came when the saints received the kingdom.
[23] "Thus he said: `As for the fourth beast, there shall be a fourth kingdom on earth,
which shall be different from all the kingdoms,
and it shall devour the whole earth,
and trample it down, and break it to pieces.
[24] As for the ten horns,
out of this kingdom
ten kings shall arise,
and another shall arise after them;
he shall be different from the former ones,
and shall put down three kings.
[25] He shall speak words against the Most High,
and shall wear out the saints of the Most High,
and shall think to change the times and the law;
and they shall be given into his hand
for a time, two times, and half a time.
[26] But the court shall sit in judgment,
and his dominion shall be taken away,
to be consumed and destroyed to the end.
[27] And the kingdom and the dominion
and the greatness of the kingdoms under the whole heaven
shall be given to the people of the saints of the Most High;
their kingdom shall be an everlasting kingdom,
and all dominions shall serve and obey them.'
[28] "Here is the end of the matter. As for me, Daniel, my thoughts greatly alarmed me, and my color changed; but I kept the matter in my mind."

 

7 장

[1] 바벨론 왕 벨사살 원년에 다니엘이 그 침상에서 꿈을 꾸며 뇌 속으로 이상을 받고 그 꿈을 기록하며 그 일의 대략을 진술하니라
[2] 다니엘이 진술하여 가로되 내가 밤에 이상을 보았는데 하늘의 네바람이 큰 바다로 몰려 불더니
[3] 큰 짐승 넷이 바다에서 나왔는데 그 모양이 각각 다르니
[4] 첫째는 사자와 같은데 독수리의 날개가 있더니 내가 볼 사이에 그 날개가 뽑혔고 또 땅에서 들려서 사람처럼 두 발로 서게 함을 입었으며 또 사람의 마음을 받았으며
[5] 다른 짐승 곧 둘째는 곰과 같은데 그것이 몸 한편을 들었고 그 입의 잇사이에는 세 갈빗대가 물렸는데 그에게 말하는 자가 있어 이르기를 일어나서 많은 고기를 먹으라 하였으며
[6] 그 후에 내가 또 본즉 다른 짐승 곧 표범과 같은 것이 있는데 그 등에는 새의 날개 넷이 있고 그 짐승에게 또 머리 넷이 있으며 또 권세를 받았으며
[7] 내가 밤 이상 가운데 그 다음에 본 네째 짐승은 무섭고 놀라우며 또 극히 강하며 또 큰 철 이가 있어서 먹고 부숴뜨리고 그 나머지를 발로 밟았으며 이 짐승은 전의 모든 짐승과 다르고 또 열 뿔이 있으므로
[8] 내가 그 뿔을 유심히 보는 중 다른 작은 뿔이 그 사이에서 나더니 먼저 뿔 중에 셋이 그 앞에 뿌리까지 뽑혔으며 이 작은 뿔에는 사람의 눈 같은 눈이 있고 또 입이 있어 큰 말을 하였느니라
[9] 내가 보았는데 왕좌가 놓이고 옛적부터 항상 계신 이가 좌정하셨는데 그 옷은 희기가 눈 같고 그 머리털은 깨끗한 양의 털같고 그 보좌는 불꽃이요 그 바퀴는 붙는 불이며
[10] 불이 강처럼 흘러 그 앞에서 나오며 그에게 수종하는 자는 천천이요 그 앞에 시위한 자는 만만이며 심판을 베푸는데 책들이 펴 놓였더라
[11] 그때에 내가 그 큰 말하는 작은 뿔의 목소리로 인하여 주목하여 보는 사이에 짐승이 죽임을 당하고 그 시체가 상한 바 되어 붙는 불에 던진 바 되었으며
[12] 그 남은 모든 짐승은 그 권세를 빼았겼으나 그 생명은 보존되어 정한 시기가 이르기를 기다리게 되었더라
[13] 내가 또 밤 이상 중에 보았는데 인자 같은 이가 하늘 구름을 타고 와서 옛적부터 항상 계신 자에게 나아와 그 앞에 인도되매
[14] 그에게 권세와 영광과 나라를 주고 모든 백성과 나라들과 각 방언하는 자로 그를 섬기게 하였으니 그 권세는 영원한 권세라 옮기지 아니할 것이요 그 나라는 폐하지 아니할 것이니라
[15] 나 다니엘이 중심에 근심하며 내 뇌 속에 이상이 나로 번민케 한지라
[16] 내가 그 곁에 모신 자 중 하나에게 나아가서 이 모든 일의 진상을 물으매 그가 내게 고하여 그 일의 해석을 알게 하여 가로되
[17] 그 네 큰 짐승은 네 왕이라 세상에 일어날 것이로되
[18] 지극히 높으신 자의 성도들이 나라를 얻으리니 그 누림이 영원하고 영원하고 영원하리라
[19] 이에 내가 네째 짐승의 진상을 알고자 하였으니 곧 그것은 모든 짐승과 달라서 심히 무섭고 그 이는 철이요 그 발톱은 놋이며 먹고 부숴뜨리고 나머지는 발로 밟았으며
[20] 또 그것의 머리에는 열 뿔이 있고 그 외에 또 다른 뿔이 나오매 세 뿔이 그 앞에 빠졌으며 그 뿔에는 눈도 있고 큰 말하는 입도 있고 그 모양이 동류보다 강하여 보인 것이라
[21] 내가 본즉 이 뿔이 성도들로 더불어 싸워 이기었더니
[22] 옛적부터 항상 계신 자가 와서 지극히 높으신 자의 성도를 위하여 신원하셨고 때가 이르매 성도가 나라를 얻었더라
[23] 모신 자가 이처럼 이르되 네째 짐승은 곧 땅의 네째 나라인데 이는 모든 나라보다 달라서 천하를 삼키고 밞아 부숴뜨릴 것이며
[24] 그 열 뿔은 이 나라에서 일어날 열 왕이요 그 후에 또 하나가 일어나리니 그는 먼저 있던 자들과 다르고 또 세 왕을 복종시킬 것이며
[25] 그가 장차 말로 지극히 높으신 자를 대적하며 또 지극히 높으신 자의 성도를 괴롭게 할 것이며 그가 또 때와 법을 변개코자 할 것이며 성도는 그의 손에 붙인 바 되어 한 때와 두 때와 반 때를 지내리라
[26] 그러나 심판이 시작된즉 그는 권세를 빼앗기고 끝까지 멸망할 것이요
[27] 나라와 권세와 온 천하 열국의 위세가 지극히 높으신 자의 성민에게 붙인 바 되리니 그의 나라는 영원한 나라이라 모든 권세 있는 자가 다 그를 섬겨 복종하리라 하여
[28] 그 말이 이에 그친지라 나 다니엘은 중심이 번민하였으며 내 낯빛이 변하였으나 내가 이 일을 마음에 감추었느니라

 

Dan.8

[1] In the third year of the reign of King Belshaz'zar a vision appeared to me, Daniel, after that which appeared to me at the first.
[2] And I saw in the vision; and when I saw, I was in Susa the capital, which is in the province of Elam; and I saw in the vision, and I was at the river U'lai.
[3] I raised my eyes and saw, and behold, a ram standing on the bank of the river. It had two horns; and both horns were high, but one was higher than the other, and the higher one came up last.
[4] I saw the ram charging westward and northward and southward; no beast could stand before him, and there was no one who could rescue from his power; he did as he pleased and magnified himself.
[5] As I was considering, behold, a he-goat came from the west across the face of the whole earth, without touching the ground; and the goat had a conspicuous horn between his eyes.
[6] He came to the ram with the two horns, which I had seen standing on the bank of the river, and he ran at him in his mighty wrath.
[7] I saw him come close to the ram, and he was enraged against him and struck the ram and broke his two horns; and the ram had no power to stand before him, but he cast him down to the ground and trampled upon him; and there was no one who could rescue the ram from his power.
[8] Then the he-goat magnified himself exceedingly; but when he was strong, the great horn was broken, and instead of it there came up four conspicuous horns toward the four winds of heaven.
[9] Out of one of them came forth a little horn, which grew exceedingly great toward the south, toward the east, and toward the glorious land.
[10] It grew great, even to the host of heaven; and some of the host of the stars it cast down to the ground, and trampled upon them.
[11] It magnified itself, even up to the Prince of the host; and the continual burnt offering was taken away from him, and the place of his sanctuary was overthrown.
[12] And the host was given over to it together with the continual burnt offering through transgression; and truth was cast down to the ground, and the horn acted and prospered.
[13] Then I heard a holy one speaking; and another holy one said to the one that spoke, "For how long is the vision concerning the continual burnt offering, the transgression that makes desolate, and the giving over of the sanctuary and host to be trampled under foot?"
[14] And he said to him, "For two thousand and three hundred evenings and mornings; then the sanctuary shall be restored to its rightful state."
[15] When I, Daniel, had seen the vision, I sought to understand it; and behold, there stood before me one having the appearance of a man.
[16] And I heard a man's voice between the banks of the U'lai, and it called, "Gabriel, make this man understand the vision."
[17] So he came near where I stood; and when he came, I was frightened and fell upon my face. But he said to me, "Understand, O son of man, that the vision is for the time of the end."
[18] As he was speaking to me, I fell into a deep sleep with my face to the ground; but he touched me and set me on my feet.
[19] He said, "Behold, I will make known to you what shall be at the latter end of the indignation; for it pertains to the appointed time of the end.
[20] As for the ram which you saw with the two horns, these are the kings of Media and Persia.
[21] And the he-goat is the king of Greece; and the great horn between his eyes is the first king.
[22] As for the horn that was broken, in place of which four others arose, four kingdoms shall arise from his nation, but not with his power.
[23] And at the latter end of their rule, when the transgressors have reached their full measure, a king of bold countenance, one who understands riddles, shall arise.
[24] His power shall be great, and he shall cause fearful destruction, and shall succeed in what he does, and destroy mighty men and the people of the saints.
[25] By his cunning he shall make deceit prosper under his hand, and in his own mind he shall magnify himself. Without warning he shall destroy many; and he shall even rise up against the Prince of princes; but, by no human hand, he shall be broken.
[26] The vision of the evenings and the mornings which has been told is true; but seal up the vision, for it pertains to many days hence."
[27] And I, Daniel, was overcome and lay sick for some days; then I rose and went about the king's business; but I was appalled by the vision and did not understand it.

 

8 장

[1] 나 다니엘에게 처음에 나타난 이상 후 벨사살 왕 삼년에 다시 이상이 나타나니라
[2] 내가 이상을 보았는데 내가 그것을 볼 때에 내 몸은 엘람도 수산성에 있었고 내가 이상을 보기는 을래 강변에서니라
[3] 내가 눈을 들어본즉 강 가에 두 뿔 가진 수양이 섰는데 그 두 뿔이 다 길어도 한 뿔은 다른 뿔보다도 길었고 그 긴 것은 나중에 난 것이더라
[4] 내가 본즉 그 수양이 서와 북과 남을 향하여 받으나 그것을 당할 짐승이 하나도 없고 그 손에서 능히 구할이가 절대로 없으므로 그것이 임의로 행하고 스스로 강대하더라
[5] 내가 생각할 때에 한 수염소가 서편에서부터 와서 온 지면에 두루 다니되 땅에 닿지 아니하며 그 염소 두 눈 사이에는 현저한 뿔이 있더라
[6] 그것이 두 뿔 가진 수양 곧 내가 본바 강가에 섰던 양에게로 나아가되 분노한 힘으로 그것에게로 달려가더니
[7] 내가 본즉 그것이 수양에게로 가까이 나아가서는 더욱 성내어 그 수양을 땅에 엎드러뜨리고 짓밟았으나 능히 수양을 그 손에서 벗어나게 할 이가 없었더라
[8] 수염소가 스스로 심히 강대하여 가더니 강성할 때에 그 큰 뿔이 꺾이고 그 대신에 현저한 뿔 넷이 하늘 사방을 향하여 났더라
[9] 그 중 한 뿔에서 또 작은 뿔 하나가 나서 남편과 동편과 또 영화로운 땅을 향하여 심히 커지더니
[10] 그것이 하늘 군대에 미칠만큼 커져서 그 군대와 별 중에 몇을 땅에 떨어뜨리고 그것을 짓밞고
[11] 또 스스로 높아져서 군대의 주재를 대적하며 그에게 매일 드리는 제사를 제하여 버렸고 그의 성소를 헐었으며
[12] 범죄함을 인하여 백성과 매일 드리는 제사가 그것에게 붙인바 되었고 그것이 또 진리를 땅에 던지며 자의로 행하여 형통하였더라
[13] 내가 들은즉 거룩한 자가 말하더니 다른 거룩한 자가 그 말하는 자에게 묻되 이상에 나타난바 매일 드리는 제사와 망하게 하는 죄악에 대한 일과 성소와 백성이 내어준바 되며 짓밟힐 일이 어느때까지 이를꼬 하매
[14] 그가 내게 이르되 이천 삼백 주야까지니 그 때에 성소가 정결하게 함을 입으리라 하였느니라
[15] 나 다니엘이 이 이상을 보고 그 뜻을 알고자 할 때에 사람 모양 같은 것이 내 앞에 섰고
[16] 내가 들은즉 을래 강 두 언덕 사이에서 사람의 목소리가 있어 외쳐 이르되 가브리엘아 이 이상을 이 사람에게 깨닫게 하라 하더니
[17] 그가 나의 선 곳으로 나아왔는데 그 나아올 때에 내가 두려워서 얼굴을 땅에 대고 엎드리매 그가 내게 이르되 인자야 깨달아 알라 이 이상은 정한 때 끝에 관한 것이니라
[18] 그가 내게 말할 때에 내가 얼굴을 땅에 대고 엎드리어 깊이 잠들매 그가 나를 어루만져서 일으켜 세우며
[19] 가로되 진노하시는 때가 마친 후에 될 일을 내가 네게 알게 하리니 이 이상은 정한 때 끝에 관한 일임이니라
[20] 네가 본바 두 뿔 가진 수양은 곧 메대와 바사 왕들이요
[21] 털이 많은 수염소는 곧 헬라 왕이요 두 눈 사이에 있는 큰 뿔은 곧 그 첫째 왕이요
[22] 이 뿔이 꺾이고 그 대신에 네 뿔이 났은즉 그 나라 가운데서 네 나라가 일어나되 그 권세만 못하리라
[23] 이 네 나라 마지막 때에 패역자들이 가득할 즈음에 한 왕이 일어나리니 그 얼굴은 엄장하며 궤휼에 능하며
[24] 그 권세가 강할 것이나 자기의 힘으로 말미암은 것이 아니며 그가 장차 비상하게 피괴를 행하고 자의로 행하여 형통하며 강한 자들과 거룩한 백성을 멸하리라
[25] 그가 꾀를 베풀어 제 손으로 궤휼을 이루고 마음에 스스로 큰 체하며 또 평화한 때에 많은 무리를 멸하며 또 스스로 서서 만왕의 왕을 대적할 것이나 그가 사람의 손을 말미암지 않고 깨어지리라
[26] 이미 말한바 주야에 대한 이상이 확실하니 너는 그 이상을 간수 하라 이는 여러 날 후의 일임이니라
[27] 이에 나 다니엘이 혼절하여 수일을 앓다가 일어나서 왕의 일을 보았느니라 내가 그 이상을 인하여 놀랐고 그 뜻을 깨닫는 사람도 없었느니라

 

Dan.9

[1] In the first year of Darius the son of Ahasu-e'rus, by birth a Mede, who became king over the realm of the Chalde'ans --
[2] in the first year of his reign, I, Daniel, perceived in the books the number of years which, according to the word of the LORD to Jeremiah the prophet, must pass before the end of the desolations of Jerusalem, namely, seventy years.
[3] Then I turned my face to the Lord God, seeking him by prayer and supplications with fasting and sackcloth and ashes.
[4] I prayed to the LORD my God and made confession, saying, "O Lord, the great and terrible God, who keepest covenant and steadfast love with those who love him and keep his commandments,
[5] we have sinned and done wrong and acted wickedly and rebelled, turning aside from thy commandments and ordinances;
[6] we have not listened to thy servants the prophets, who spoke in thy name to our kings, our princes, and our fathers, and to all the people of the land.
[7] To thee, O Lord, belongs righteousness, but to us confusion of face, as at this day, to the men of Judah, to the inhabitants of Jerusalem, and to all Israel, those that are near and those that are far away, in all the lands to which thou hast driven them, because of the treachery which they have committed against thee.
[8] To us, O Lord, belongs confusion of face, to our kings, to our princes, and to our fathers, because we have sinned against thee.
[9] To the Lord our God belong mercy and forgiveness; because we have rebelled against him,
[10] and have not obeyed the voice of the LORD our God by following his laws, which he set before us by his servants the prophets.
[11] All Israel has transgressed thy law and turned aside, refusing to obey thy voice. And the curse and oath which are written in the law of Moses the servant of God have been poured out upon us, because we have sinned against him.
[12] He has confirmed his words, which he spoke against us and against our rulers who ruled us, by bringing upon us a great calamity; for under the whole heaven there has not been done the like of what has been done against Jerusalem.
[13] As it is written in the law of Moses, all this calamity has come upon us, yet we have not entreated the favor of the LORD our God, turning from our iniquities and giving heed to thy truth.
[14] Therefore the LORD has kept ready the calamity and has brought it upon us; for the LORD our God is righteous in all the works which he has done, and we have not obeyed his voice.
[15] And now, O Lord our God, who didst bring thy people out of the land of Egypt with a mighty hand, and hast made thee a name, as at this day, we have sinned, we have done wickedly.
[16] O Lord, according to all thy righteous acts, let thy anger and thy wrath turn away from thy city Jerusalem, thy holy hill; because for our sins, and for the iniquities of our fathers, Jerusalem and thy people have become a byword among all who are round about us.
[17] Now therefore, O our God, hearken to the prayer of thy servant and to his supplications, and for thy own sake, O Lord, cause thy face to shine upon thy sanctuary, which is desolate.
[18] O my God, incline thy ear and hear; open thy eyes and behold our desolations, and the city which is called by thy name; for we do not present our supplications before thee on the ground of our righteousness, but on the ground of thy great mercy.
[19] O LORD, hear; O LORD, forgive; O LORD, give heed and act; delay not, for thy own sake, O my God, because thy city and thy people are called by thy name."
[20] While I was speaking and praying, confessing my sin and the sin of my people Israel, and presenting my supplication before the LORD my God for the holy hill of my God;
[21] while I was speaking in prayer, the man Gabriel, whom I had seen in the vision at the first, came to me in swift flight at the time of the evening sacrifice.
[22] He came and he said to me, "O Daniel, I have now come out to give you wisdom and understanding.
[23] At the beginning of your supplications a word went forth, and I have come to tell it to you, for you are greatly beloved; therefore consider the word and understand the vision.
[24] "Seventy weeks of years are decreed concerning your people and your holy city, to finish the transgression, to put an end to sin, and to atone for iniquity, to bring in everlasting righteousness, to seal both vision and prophet, and to anoint a most holy place.
[25] Know therefore and understand that from the going forth of the word to restore and build Jerusalem to the coming of an anointed one, a prince, there shall be seven weeks. Then for sixty-two weeks it shall be built again with squares and moat, but in a troubled time.
[26] And after the sixty-two weeks, an anointed one shall be cut off, and shall have nothing; and the people of the prince who is to come shall destroy the city and the sanctuary. Its end shall come with a flood, and to the end there shall be war; desolations are decreed.
[27] And he shall make a strong covenant with many for one week; and for half of the week he shall cause sacrifice and offering to cease; and upon the wing of abominations shall come one who makes desolate, until the decreed end is poured out on the desolator."

 

9 장

[1] 메대 족속 아하수에로의 아들 다리오가 갈대아 나라 왕으로 세움을 입던 원년
[2] 곧 그 통치 원년에 나 다니엘이 서책으로 말미암아 여호와의 말씀이 선지자 예레미야에게 임하여 고하신 그 년수를 깨달았나니 곧 예루살렘의 황무함이 칠십 년만에 마치리라 하신 것이니라
[3] 내가 금식하며 베옷을 입고 재를 무릅쓰고 주 하나님께 기도하며 간구하기를 결심하고
[4] 내 하나님 여호와께 기도하며 자복하여 이르기를 크시고 두려워 할 주 하나님,주를 사랑하고 주의 계명을 지키는 자를 위하여 언약을 지키시고 그에게 인자를 베푸시는 자시여
[5] 우리는 이미 범죄하여 패역하며 행악하며 반역하여 주의 법도와 규례를 떠났사오며
[6] 우리가 또 주의 종 선지자들이 주의 이름으로 우리의 열왕과 우리의 방백과 열조와 온 국민에게 말씀한 것을 듣지 아니하였나이다
[7] 주여 공의는 주께로 돌아가고 수욕은 우리 얼굴로 돌아옴이 오늘날과 같아서 유다 사람들과 예루살렘 거민들과 이스라엘이 가까운데 있는자나 먼데 있는 자가 다 주께서 쫓아 보내신 각국에서 수욕을 입었사오니 이는 그들이 주께 죄를 범하였음이니이다
[8] 주여 수욕이 우리에게 돌아오고 우리의 열왕과 우리의 방백과 열조에게 돌아온 것은 우리가 주께 범죄하였음이니이다 마는
[9] 주 우리 하나님께는 긍휼과 사유하심이 있사오니 이는 우리가 주께 패역하였음이오며
[10] 우리 하나님 여호와의 목소리를 청종치 아니하며 여호와께서 그 종 선지자들에게 부탁하여 우리 앞에 세우신 율법을 행치 아니하였음이니이다
[11] 온 이스라엘이 주의 율법을 범하고 치우쳐 가서 주의 목소리를 청종치 아니하였으므로 이 저주가 우리에게 내렸으되 곧 하나님의 종 모세의 율법 가운데 기록된 맹세대로 되었사오니 이는 우리가 주께 범죄하였음이니이다
[12] 주께서 큰 재앙을 우리에게 내리사 우리와 및 우리를 재판하던 재판관을 쳐서 하신 말씀을 이루셨사오니 온 천하에 예루살렘에 임한 일 같은 것이 없나이다
[13] 모세의 율법에 기록된 대로 이 모든 재앙이 이미 우리에게 임하였사오나 우리는 우리의 죄악을 떠나고 주의 진리를 깨닫도록 우리 하나님 여호와의 은총을 간구치 아니하였나이다
[14] 이러므로 여호와께서 이 재앙을 간직하여 두셨다가 우리에게 임하게 하셨사오니 우리의 하나님 여호와는 행하시는 모든 일이 공의로우시나 우리가 그 목소리를 청종치 아니하였음이니이다
[15] 강한 손으로 주의 백성을 애굽 땅에서 인도하여 내시고 오늘과 같이 명성을 얻으신 우리 주 하나님이여 우리가 범죄하였고 악을 행하였나이다
[16] 주여 내가 구하옵나니 주는 주의 공의를 좇으사 주의 분노를 주 의 성 예루살렘,주의 거룩한 산에서 떠나게 하옵소서 이는 우리의 죄와 우리의 열조의 죄악을 인하여 예루살렘과 주의 백성이 사면에 있는 자에게 수욕을 받음이니이다
[17] 그러하온즉 우리 하나님이여 지금 주의 얼굴 종의 기도와 간구를 들으시고 주를 위하여 주의 얼굴 빛을 주의 황폐한 성소에 비취시옵소서
[18] 나의 하나님이여 귀를 기울여 들으시며 눈을 떠서 우리의 황폐된 상황과 주의 이름으로 일컫는 성을 보옵소서 우리가 주의 앞에 간구하옵는 것은 우리의 의를 의지하여 하는 것이 아니요 주의 큰 긍휼을 의지하여 함이오니
[19] 주여 들으소서 주여 용서하소서 주여 들으시고 행하소서 지체치 마옵소서 나의 하나님이여 주 자신을 위하여 하시옵소서 이는 주의 성과 주의 백성이 주의 이름으로 일컫는 바 됨이니이다
[20] 내가 이같이 말하여 기도하며 내 죄와 및 내 백성 이스라엘의 죄를 자복하고 내 하나님의 거룩한 산을 위하여 내 하나님 여호와 앞에 간구할 때
[21] 곧 내가 말하여 기도할 때에 이전 이상 중에 본 그 사람 가브리엘이 빨리 날아서 저녁 제사를 드릴 때 즈음에 내게 이르더니
[22] 내게 가르치며 내게 말하여 가로되 다니엘아 내가 이제 네게 지혜와 총명을 주려고 나왔나니
[23] 곧 네가 기도를 시작할 즈음에 명령이 내렸으므로 이제 네게 고하러 왔느니라 너는 크게 은총을 입은 자라 그런즉 너는 이 일을 생각하고 그 이상을 깨달을지니라
[24] 네 백성과 네 거룩한 성을 위하여 칠십 이레로 기한을 정하였나니 허물이 마치며 죄가 끝나며 죄악이 영속되며 영원한 의가 드러나며 이상과 예언이 응하며 또 지극히 거룩한 자가 기름부음을 받으리라
[25] 그러므로 너는 깨달아 알지니라 예루살렘을 중건하라는 영이 날 때부터 기름부음을 받은 자 곧 왕이 일어나기까지 일곱 이레와 육십 이 이레가 지날 것이요 그 때 곤란한 동안에 성이 중건되어 거리와 해자가 이룰 것이며
[26] 육십 이 이레 후에 기름부음을 받은 자가 끊어져 없어질 것이며 장차 한 왕의 백성이 와서 그 성읍과 성소를 훼파하려니와 그의 종말은 홍수에 엄몰됨 같을 것이며 또 끝까지 전쟁이 있으리니 황폐할 것이 작정되었느니라
[27] 그가 장차 많은 사람으로 더불어 한 이레 동안의 언약을 굳게 정하겠고 그가 그 이레의 절반에 제사와 예물을 금지할 것이며 또 잔포하여 미운 물건이 날개를 의지하여 설 것이며 또 이미 정한 종말까지 진노가 황페케 하는 자에게 쏟아지리라 하였느니라

 

Dan.10

[1] In the third year of Cyrus king of Persia a word was revealed to Daniel, who was named Belteshaz'zar. And the word was true, and it was a great conflict. And he understood the word and had understanding of the vision.
[2] In those days I, Daniel, was mourning for three weeks.
[3] I ate no delicacies, no meat or wine entered my mouth, nor did I anoint myself at all, for the full three weeks.
[4] On the twenty-fourth day of the first month, as I was standing on the bank of the great river, that is, the Tigris,
[5] I lifted up my eyes and looked, and behold, a man clothed in linen, whose loins were girded with gold of Uphaz.
[6] His body was like beryl, his face like the appearance of lightning, his eyes like flaming torches, his arms and legs like the gleam of burnished bronze, and the sound of his words like the noise of a multitude.
[7] And I, Daniel, alone saw the vision, for the men who were with me did not see the vision, but a great trembling fell upon them, and they fled to hide themselves.
[8] So I was left alone and saw this great vision, and no strength was left in me; my radiant appearance was fearfully changed, and I retained no strength.
[9] Then I heard the sound of his words; and when I heard the sound of his words, I fell on my face in a deep sleep with my face to the ground.
[10] And behold, a hand touched me and set me trembling on my hands and knees.
[11] And he said to me, "O Daniel, man greatly beloved, give heed to the words that I speak to you, and stand upright, for now I have been sent to you." While he was speaking this word to me, I stood up trembling.
[12] Then he said to me, "Fear not, Daniel, for from the first day that you set your mind to understand and humbled yourself before your God, your words have been heard, and I have come because of your words.
[13] The prince of the kingdom of Persia withstood me twenty-one days; but Michael, one of the chief princes, came to help me, so I left him there with the prince of the kingdom of Persia
[14] and came to make you understand what is to befall your people in the latter days. For the vision is for days yet to come."
[15] When he had spoken to me according to these words, I turned my face toward the ground and was dumb.
[16] And behold, one in the likeness of the sons of men touched my lips; then I opened my mouth and spoke. I said to him who stood before me, "O my lord, by reason of the vision pains have come upon me, and I retain no strength.
[17] How can my lord's servant talk with my lord? For now no strength remains in me, and no breath is left in me."
[18] Again one having the appearance of a man touched me and strengthened me.
[19] And he said, "O man greatly beloved, fear not, peace be with you; be strong and of good courage." And when he spoke to me, I was strengthened and said, "Let my lord speak, for you have strengthened me."
[20] Then he said, "Do you know why I have come to you? But now I will return to fight against the prince of Persia; and when I am through with him, lo, the prince of Greece will come.
[21] But I will tell you what is inscribed in the book of truth: there is none who contends by my side against these except Michael, your prince.

 

10 장

[1] 바사 왕 고레스 삼년에 한 일이 벨드사살이라 이름한 다니엘에게 나타났는데 그 일이 참되니 곧 큰 전쟁에 관한 것이라 다니엘이 그 일을 분명히 알았고 그 이상을 깨달으니라
[2] 그때에 나 다니엘이 세 이레 동안을 슬퍼하며
[3] 세 이레가 차기까지 좋은 떡을 먹지 아니하며 고기와 포도주를 입에 넣지 아니하며 또 기름을 바르지 아니하니라
[4] 정월 이십 사일에 내가 힛데겔이라 하는 큰 강가에 있었는데
[5] 그때에 내가 눈을 들어 바라본즉 한 사람이 세마포 옷을 입었고 허리에는 우바스 정금 띠를 띠었고
[6] 그 몸은 황옥 같고 그 얼굴은 번갯빛 같고 그 눈은 횃불 같고 그 팔과 발은 빛난 놋과 같고 그 말소리는 무리의 소리와 같더라
[7] 이 이상은 나 다니엘이 홀로 보았고 나와 함께한 사람들은 이 이상은 보지 못하였어도 그들이 크게 떨며 도망하여 숨었었느니라
[8] 그러므로 나만 홀로 있어서 이 큰 이상을 볼 때에 내 몸에 힘이 빠졌고 나의 아름다운 빛이 변하여 썩은 듯하였고 나의 힘이 다 없어졌으나
[9] 내가 그 말소리를 들었는데 그 말소리를 들을 때에 내가 얼굴을 땅에 대고 깊이 잠들었었느니라
[10] 한 손이 있어 나를 어루만지기로 내가 떨더니 그가 내 무릎과 손바닥이 땅에 닿게 일으키고
[11] 내게 이르되 은총을 크게 받은 사람 다니엘아 내가 네게 이르는 말을 깨닫고 일어서라 내가 네게 보내심을 받았느니라 그가 내게 이 말을 한 후에 내가 떨며 일어서매
[12] 그가 이르되 다니엘아 두려워하지 말라 네가 깨달으려 하여 네 하나님 앞에 스스로 겸비케 하기로 결심하던 첫 날부터 네 말이 들으신 바 되었으므로 내가 네 말로 인하여 왔느니라
[13] 그런데 바사국 군이 이십 일일 동안 나를 막았으므로 내가 거기 바사국 왕들과 함께 머물러 있더니 군장 중 하나 미가엘이 와서 나를 도와주므로
[14] 이제 내가 말일에 네 백성의 당할 일을 네게 깨닫게 하러 왔노라 대저 이 이상은 오래 후의 일이니라
[15] 그가 이런 말로 내게 이를 때에 내가 곧 얼굴을 땅에 향하고 벙벙하였더니
[16] 인자와 같은 이가 있어 내 입술을 만진지라 내가 곧 입을 열어 내 앞에 섰는 자에게 말하여 가로되 내 주여 이 이상을 인하여 근심이 내게 더하므로 내가 힘이 없어졌나이다
[17] 내 몸에 힘이 없어졌고 호흡이 남지 아니하였사오니 내 주의 이 종이 어찌 능히 내 주로 더불어 말씀할 수 있으리이까
[18] 또 사람의 모양 같은 것 하나가 나를 만지며 나로 강건케 하여
[19] 가로되 은총을 크게 받은 사람이여 두려워하지 말라 평안하라 강건하라 강건하라 그가 이같이 내게 말하매 내가 곧 힘이 나서 가로되 내 주께서 나로 힘이 나게 하셨사오니 말씀하옵소서
[20] 그가 이르되 내가 어찌하여 네게 나아온 것을 네가 아느냐 이제 내가 돌아가서 바사 군과 싸우려니와 내가 나간 후에는 헬라군이 이를 것이라
[21] 오직 내가 먼저 진리의 글에 기록된 것으로 네게 보이리라 나를 도와서 그들을 대적하는 자는 너희 군 미가엘 뿐이니라

 

Dan.11

[1] And as for me, in the first year of Darius the Mede, I stood up to confirm and strengthen him.
[2] "And now I will show you the truth. Behold, three more kings shall arise in Persia; and a fourth shall be far richer than all of them; and when he has become strong through his riches, he shall stir up all against the kingdom of Greece.
[3] Then a mighty king shall arise, who shall rule with great dominion and do according to his will.
[4] And when he has arisen, his kingdom shall be broken and divided toward the four winds of heaven, but not to his posterity, nor according to the dominion with which he ruled; for his kingdom shall be plucked up and go to others besides these.
[5] "Then the king of the south shall be strong, but one of his princes shall be stronger than he and his dominion shall be a great dominion.
[6] After some years they shall make an alliance, and the daughter of the king of the south shall come to the king of the north to make peace; but she shall not retain the strength of her arm, and he and his offspring shall not endure; but she shall be given up, and her attendants, her child, and he who got possession of her.
[7] "In those times a branch from her roots shall arise in his place; he shall come against the army and enter the fortress of the king of the north, and he shall deal with them and shall prevail.
[8] He shall also carry off to Egypt their gods with their molten images and with their precious vessels of silver and of gold; and for some years he shall refrain from attacking the king of the north.
[9] Then the latter shall come into the realm of the king of the south but shall return into his own land.
[10] "His sons shall wage war and assemble a multitude of great forces, which shall come on and overflow and pass through, and again shall carry the war as far as his fortress.
[11] Then the king of the south, moved with anger, shall come out and fight with the king of the north; and he shall raise a great multitude, but it shall be given into his hand.
[12] And when the multitude is taken, his heart shall be exalted, and he shall cast down tens of thousands, but he shall not prevail.
[13] For the king of the north shall again raise a multitude, greater than the former; and after some years he shall come on with a great army and abundant supplies.
[14] "In those times many shall rise against the king of the south; and the men of violence among your own people shall lift themselves up in order to fulfil the vision; but they shall fail.
[15] Then the king of the north shall come and throw up siegeworks, and take a well-fortified city. And the forces of the south shall not stand, or even his picked troops, for there shall be no strength to stand.
[16] But he who comes against him shall do according to his own will, and none shall stand before him; and he shall stand in the glorious land, and all of it shall be in his power.
[17] He shall set his face to come with the strength of his whole kingdom, and he shall bring terms of peace and perform them. He shall give him the daughter of women to destroy the kingdom; but it shall not stand or be to his advantage.
[18] Afterward he shall turn his face to the coastlands, and shall take many of them; but a commander shall put an end to his insolence; indeed he shall turn his insolence back upon him.
[19] Then he shall turn his face back toward the fortresses of his own land; but he shall stumble and fall, and shall not be found.
[20] "Then shall arise in his place one who shall send an exactor of tribute through the glory of the kingdom; but within a few days he shall be broken, neither in anger nor in battle.
[21] In his place shall arise a contemptible person to whom royal majesty has not been given; he shall come in without warning and obtain the kingdom by flatteries.
[22] Armies shall be utterly swept away before him and broken, and the prince of the covenant also.
[23] And from the time that an alliance is made with him he shall act deceitfully; and he shall become strong with a small people.
[24] Without warning he shall come into the richest parts of the province; and he shall do what neither his fathers nor his fathers' fathers have done, scattering among them plunder, spoil, and goods. He shall devise plans against strongholds, but only for a time.
[25] And he shall stir up his power and his courage against the king of the south with a great army; and the king of the south shall wage war with an exceedingly great and mighty army; but he shall not stand, for plots shall be devised against him.
[26] Even those who eat his rich food shall be his undoing; his army shall be swept away, and many shall fall down slain.
[27] And as for the two kings, their minds shall be bent on mischief; they shall speak lies at the same table, but to no avail; for the end is yet to be at the time appointed.
[28] And he shall return to his land with great substance, but his heart shall be set against the holy covenant. And he shall work his will, and return to his own land.
[29] "At the time appointed he shall return and come into the south; but it shall not be this time as it was before.
[30] For ships of Kittim shall come against him, and he shall be afraid and withdraw, and shall turn back and be enraged and take action against the holy covenant. He shall turn back and give heed to those who forsake the holy covenant.
[31] Forces from him shall appear and profane the temple and fortress, and shall take away the continual burnt offering. And they shall set up the abomination that makes desolate.
[32] He shall seduce with flattery those who violate the covenant; but the people who know their God shall stand firm and take action.
[33] And those among the people who are wise shall make many understand, though they shall fall by sword and flame, by captivity and plunder, for some days.
[34] When they fall, they shall receive a little help. And many shall join themselves to them with flattery;
[35] and some of those who are wise shall fall, to refine and to cleanse them and to make them white, until the time of the end, for it is yet for the time appointed.
[36] "And the king shall do according to his will; he shall exalt himself and magnify himself above every god, and shall speak astonishing things against the God of gods. He shall prosper till the indignation is accomplished; for what is determined shall be done.
[37] He shall give no heed to the gods of his fathers, or to the one beloved by women; he shall not give heed to any other god, for he shall magnify himself above all.
[38] He shall honor the god of fortresses instead of these; a god whom his fathers did not know he shall honor with gold and silver, with precious stones and costly gifts.
[39] He shall deal with the strongest fortresses by the help of a foreign god; those who acknowledge him he shall magnify with honor. He shall make them rulers over many and shall divide the land for a price.
[40] "At the time of the end the king of the south shall attack him; but the king of the north shall rush upon him like a whirlwind, with chariots and horsemen, and with many ships; and he shall come into countries and shall overflow and pass through.
[41] He shall come into the glorious land. And tens of thousands shall fall, but these shall be delivered out of his hand: Edom and Moab and the main part of the Ammonites.
[42] He shall stretch out his hand against the countries, and the land of Egypt shall not escape.
[43] He shall become ruler of the treasures of gold and of silver, and all the precious things of Egypt; and the Libyans and the Ethiopians shall follow in his train.
[44] But tidings from the east and the north shall alarm him, and he shall go forth with great fury to exterminate and utterly destroy many.
[45] And he shall pitch his palatial tents between the sea and the glorious holy mountain; yet he shall come to his end, with none to help him.

 

11 장

[1] 내가 또 메대 사람 다리오 원년에 일어나 그를 돕고 강하게 한 일이 있었느니라
[2] 이제 내가 참된 것을 네게 보이리라 보라 바사에서 또 세 왕이 일어날 것이요 그 후의 네째는 그들보다 심히 부요할 것이며 그가 그 부요함으로 강하여진 후에는 모든 사람을 격동시켜 헬라국을 칠 것이며
[3] 장차 한 능력 있는 왕이 일어나서 큰 권세로 다스리며 임의로 행하리라
[4] 그러나 그가 강성할 때에 그 나라가 갈라져 천하 사방에 나누일 것이나 그 자손에게로 돌아가지도 아니할 것이요 또 자기가 주장하던 권세대로도 되지 아니하리니 이는 그 나라가 뽑혀서 이 외의 사람들에게로 돌아갈 것임이니라
[5] 남방의 왕은 강할 것이나 그 군들 중에 하나는 그보다 강하여 권세를 떨치리니 그 권세가 심히 클 것이요
[6] 몇 해 후에 그들이 서로 맹약하리니 곧 남방 왕의 딸이 북방 왕에게 나아가서 화친하리라 그러나 이 공주의 힘이 쇠하고 그 왕은 서지도 못하며 권세가 없어질 뿐 아니라 이 공주와 그를 데리고 온 자와 그를 낳은 자와 그 때에 도와주던 자가 다 버림을 당하리라
[7] 그러나 이 공주의 본족에서 난 자 중에 하나가 그의 위를 이어 북방 왕의 군대를 치러 와서 그의 성에 들어가서 그들을 이기고
[8] 그 신들과 부어만든 우상들과 그 은과 금의 아름다운 기구를 다 노략하여 애굽으로 가져갈 것이요 몇 해 동안은 그가 북방 왕을 치지 아니하리라
[9] 북방 왕이 남방 왕의 나라로 쳐 들어갈 것이나 자기 본국으로 물러 가리라
[10] 그 아들들이 전쟁을 준비하고 심히 많은 군대를 모아서 물의 넘침 같이 나아올 것이며 그가 또 와서 남방 왕의 견고한 성까지 칠 것이요
[11] 남방 왕은 크게 노하여 나와서 북방 왕과 싸울 것이라 북방 왕이 큰 무리를 일으킬 것이나 그 무리가 그의 손에 붙인바 되리라
[12] 그가 큰 무리를 사로잡은 후에 그 마음이 스스로 높아져서 수만 명을 엎드러뜨릴 것이나 그 세력은 더하지 못할 것이요
[13] 북방 왕은 돌아가서 다시 대군을 전보다 더 많이 준비하였다가 몇 때 곧 몇 해 후에 대군과 많은 물건을 거느리고 오리라
[14] 그 때에 여러 사람이 일어나서 남방 왕을 칠 것이요 네 백성 중에서도 강포한 자가 스스로 높아져서 이상을 이루려 할 것이나 그들이 도리어 넘어지리라
[15] 이에 북방 왕은 와서 토성을 쌓고 견고한 성읍을 취할 것이요 남방 군대는 그를 당할 힘이 없을 것이므로
[16] 오직 와서 치는 자가 임의로 행하리니 능히 그 앞에 설 사람이 없겠고 그가 영화로운 땅에 설 것이요 그 손에 멸망이 있으리라
[17] 그가 결심하고 전국의 힘을 다하여 이르렀다가 그와 화친할 것이요 또 여자의 딸을 그에게 주어 그 나라를 패망케 하려 할 것이나 이루지 못하리니 그에게 무익하리라
[18] 그 후에 그가 얼굴을 섬들로 돌이켜 많이 취할 것이나 한 대장이 있어서 그의 보이는 수욕을 씻고 그 수욕을 그에게로 돌릴 것이므로
[19] 그가 드디어 그 얼굴을 돌이켜 자기 땅 산성들로 향할 것이나 거쳐 넘어지고 다시는 보이지 아니하리라
[20] 그 위를 이을 자가 토색하는 자로 그 나라의 아름다운 곳으로 두루 다니게 할 것이나 그는 분노함이나 싸움이 없이 몇 날이 못되어 망할 것이요
[21] 또 그 위를 이을 자는 한 비천한 사람이라 나라 영광을 그에게 주지 아니할 것이나 그가 평안한 때를 타서 궤휼로 그 나라를 얻을 것이며
[22] 넘치는 물 같은 군대가 그에게 넘침을 입어 패할 것이요 동맹한 왕도 그렇게 될 것이며
[23] 그와 약조한 후에 그는 거짓을 행하여 올라올 것이요 적은 백성을 거느리고 강하게 될 것이며
[24] 그가 평안한 때에 그 도의 가장 기름진 곳에 들어와서 그 열조와 열조의 조상이 행하지 못하던 것을 행할 것이요 그는 노략하며 탈취한 재물을 무리에게 흩어주며 모략을 베풀어 얼마 동안 산성들을 칠 것인데 때가 이르기까지 그리하리라
[25] 그가 그 힘을 떨치며 용맹을 발하여 큰 군대를 거느리고 남방 왕도 심히 크고 강한 군대를 거느리고 맞아 싸울 것이나 능히 당하지 못하리니 이는 그들이 모략을 베풀어 그를 침이니라
[26] 자기의 진미를 먹는 자가 그를 멸하리니 그 군대가 흩어질 것이요 많은 자가 엎드러져 죽으리라
[27] 이 두 왕이 마음에 서로 해코자 하여 한 밥상에 앉았을 때에 거짓말을 할 것이라 일이 형통하지 못하리니 이는 작정된 기한에 미쳐서 그 일이 끝날 것임이니라
[28] 북방 왕은 많은 재물을 가지고 본국으로 돌아가리니 그는 마음으로 거룩한 언약을 거스리며 임의로 행하고 본토로 돌아갈 것이며
[29] 작정된 기한에 그가 다시 나와서 남방에 이를 것이나 이번이 그 전번만 못하리니
[30] 이는 깃딤의 배들이 이르러 그를 칠 것임이라 그가 낙심하고 돌아가며 거룩한 언약을 한하고 임의로 행하며 돌아가서는 거룩한 언약을 배반하는 자를 중히 여길 것이며
[31] 군대는 그의 편에 서서 성소 곧 견고한 곳을 더럽히며 매일 드리는 제사를 폐하며 멸망케 하는 미운 물건을 세울 것이며
[32] 그가 또 언약을 배반하고 악행하는 자를 궤휼로 타락시킬 것이나 오직 자기의 하나님을 아는 백성은 강하여 용맹을 발하리라
[33] 백성 중에 지혜로운 자가 많은 사람을 가르칠 것이나 그들이 칼 날과 불꽃과 사로잡힘과 약탈을 당하여 여러 날 동안 쇠패하리라
[34] 그들이 쇠패할 때에 도움을 조금 얻을 것이나 많은 사람은 궤휼로 그들과 친합할 것이며
[35] 또 그들 중 지혜로운 자 몇 사람이 쇠패하여 무리로 연단되며 정결케 되며 희게 되어 마지막 때까지 이르게 하리니 이는 작정된 기한이 있음이니라
[36] 이 왕이 자기 뜻대로 행하며 스스로 높여 모든 신보다 크다 하며 비상한 말로 신들의 신을 대적하며 형통하기를 분노하심이 쉴 때까지 하리니 이는 그 작정된 일이 반드시 이룰 것임이니라
[37] 그가 모든 것보다 스스로 크다 하고 그 열조의 신들과 여자의 사모하는 것을 돌아보지 아니하며 아무 신이든지 돌아보지 아니할 것이나
[38] 그 대신에 세력의 신을 공경할 것이요 또 그 열조가 알지 못하던 신에게 금,은 보석과 보물을 드려 공경할 것이며
[39] 그는 이방 신을 힘입어 크게 견고한 산성들을 취할 것이요 무릇 그를 안다 하는 자에게는 영광을 더하여 여러 백성을 다스리게도하며 그에게서 뇌물을 받고 땅을 나눠주기도 하리라
[40] 마지막 때에 남방 왕이 그를 찌르리니 북방 왕이 병거와 마병과 많은 배로 회리바람처럼 그에게로 마주 와서 그 여러 나라에 들어가며 물이 넘침 같이 지나갈 것이요
[41] 그가 또 영화로운 땅에 들어갈 것이요 많은 나라를 패망케 할 것이나 오직 에돔과 모압과 암몬 자손의 존귀한 자들은 그 손에서 벗어나리라
[42] 그가 열국에 그 손을 펴리니 애굽 땅도 면치 못할 것이므로
[43] 그가 권세로 애굽의 금 은과 모든 보물을 잡을 것이요 리비아 사람과 구스 사람이 그의 시종이 되리라
[44] 그러나 동북에서부터 소문이 이르러 그로 번민케 하므로 그가 분노하여 나가서 많은 무리를 다 도륙하며 진멸코자 할 것이요
[45] 그가 장막 궁전을 바다와 영화롭고 거룩한 산 사이에 베풀 것이나 그의 끝이 이르리니 도와줄 자가 없으리라

 

Dan.12

[1] "At that time shall arise Michael, the great prince who has charge of your people. And there shall be a time of trouble, such as never has been since there was a nation till that time; but at that time your people shall be delivered, every one whose name shall be found written in the book.
[2] And many of those who sleep in the dust of the earth shall awake, some to everlasting life, and some to shame and everlasting contempt.
[3] And those who are wise shall shine like the brightness of the firmament; and those who turn many to righteousness, like the stars for ever and ever.
[4] But you, Daniel, shut up the words, and seal the book, until the time of the end. Many shall run to and fro, and knowledge shall increase."
[5] Then I Daniel looked, and behold, two others stood, one on this bank of the stream and one on that bank of the stream.
[6] And I said to the man clothed in linen, who was above the waters of the stream, "How long shall it be till the end of these wonders?"
[7] The man clothed in linen, who was above the waters of the stream, raised his right hand and his left hand toward heaven; and I heard him swear by him who lives for ever that it would be for a time, two times, and half a time; and that when the shattering of the power of the holy people comes to an end all these things would be accomplished.
[8] I heard, but I did not understand. Then I said, "O my lord, what shall be the issue of these things?"
[9] He said, "Go your way, Daniel, for the words are shut up and sealed until the time of the end.
[10] Many shall purify themselves, and make themselves white, and be refined; but the wicked shall do wickedly; and none of the wicked shall understand; but those who are wise shall understand.
[11] And from the time that the continual burnt offering is taken away, and the abomination that makes desolate is set up, there shall be a thousand two hundred and ninety days.
[12] Blessed is he who waits and comes to the thousand three hundred and thirty-five days.
[13] But go your way till the end; and you shall rest, and shall stand in your allotted place at the end of the days."

12 장

[1] 그 때에 네 민족을 호위하는 대군 미가엘이 일어날 것이요 또 환난이 있으리니 이는 개국 이래로 그때까지 없던 환난일 것이며 그 때에 네 백성 중 무릇 책에 기록된 모든 자가 구원을 얻을 것이라
[2] 땅의 티끌 가운데서 자는 자 중에 많이 깨어 영생을 얻는 자도 있겠고 수욕을 받아서 무궁히 부끄러움을 입을 자도 있을 것이며
[3] 지혜 있는 자는 궁창의 빛과 같이 빛날 것이요 많은 사람을 옳은데로 돌아오게 한 자는 별과 같이 영원토록 비취리라
[4] 다니엘아 마지막 때까지 이 말을 간수하고 이 글을 봉함하라 많은 사람이 빨리 왕래하며 지식이 더하리라
[5] 나 다니엘이 본즉 다른 두 사람이 있어 하나는 강 이편 언덕에 섰고 하나는 강 저편 언덕에 섰더니
[6] 그 중에 하나가 세마포 옷을 입은 자 곧 강물 위에 있는 자에게 이르되 이 기사의 끝이 어느 때까지냐 하기로
[7] 내가 들은즉 그 세마포 옷을 입고 강물 위에 있는 자가 그 좌우 손을 들어 하늘을 향하여 영생하시는 자를 가리켜 맹세하여 가로되 반드시 한때 두때 반때를 지나서 성도의 권세가 다 깨어지기까지니 그렇게 되면 이 모든 일이 다 끝나리라 하더라
[8] 내가 듣고도 깨닫지 못한지라 내가 가로되 내 주여 이 모든 일의 결국이 어떠하겠삽나이까
[9] 그가 가로되 다니엘아 갈지어다 대저 이 말은 마지막 때까지 간수하고 봉함할 것임이니라
[10] 많은 사람이 연단을 받아 스스로 정결케 하며 희게 할 것이나 악한 사람은 악을 행하리니 악한 자는 아무도 깨닫지 못하되 오직 지혜있는 자는 깨달으리라
[11] 매일 드리는 제사를 폐하며 멸망케 할 미운 물건을 세울 때부터 일천 이백구십 일을 지낼 것이요
[12] 기다려서 일천 삼백 삼십 오일까지 이르는 그 사람은 복이 있으리라
[13] 너는 가서 마지막을 기다리라 이는 네가 평안히 쉬다가 끝날에는 네 업을 누릴 것임이니라

 

1 2 3 4 5 6 7 8 9 10 11 12

에스겔(Ezekiel)

호세아(Hosea)

 
   
   

 ] 구약 성서 서론 ] 창세기 ] 출애급기 ] 레위기 ] 민수기 ] 신명기 ] 여호수아 ] 사사기 ] 릇기 ] 사무엘상 ] 사무엘하 ] 열왕기상 ] 열왕기하 ] 역대상 ] 역대하 ] 에스라 ] 느헤미야 ] 에스더 ] 욥기 ] 시편 ] 잠언 ] 전도서 ] 아가 ] 이사야 ] 예레미야 ] 애가 ] 에스겔 ] 다니엘 ] 호세아 ] 요엘 ] 아모스 ] 오바댜 ] 요나 ] 미가 ] 나훔 ] 하박국 ] 스바냐 ] 학개 ] 스가랴 ] 말라기 ]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 위로 ]

 
 

Jesusi.com Homepage



This page was last modified 2002/0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