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susi.com Homepage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뒤로 ]  ] 위로 ] 다음 ]

 
   

구약 성서 (舊約聖書)


(Old Testament)

 

구약전서(Old Testament)

출애급기(Exodus)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41 42 43 44 45 46 47 48 49 50

   

Genesis

창세기

Gen.16

[1] Now Sar'ai, Abram's wife, bore him no children. She had an Egyptian maid whose name was Hagar;
[2] and Sar'ai said to Abram, "Behold now, the LORD has prevented me from bearing children; go in to my maid; it may be that I shall obtain children by her." And Abram hearkened to the voice of Sar'ai.
[3] So, after Abram had dwelt ten years in the land of Canaan, Sar'ai, Abram's wife, took Hagar the Egyptian, her maid, and gave her to Abram her husband as a wife.
[4] And he went in to Hagar, and she conceived; and when she saw that she had conceived, she looked with contempt on her mistress.
[5] And Sar'ai said to Abram, "May the wrong done to me be on you! I gave my maid to your embrace, and when she saw that she had conceived, she looked on me with contempt. May the LORD judge between you and me!"
[6] But Abram said to Sar'ai, "Behold, your maid is in your power; do to her as you please." Then Sar'ai dealt harshly with her, and she fled from her.
[7] The angel of the LORD found her by a spring of water in the wilderness, the spring on the way to Shur.
[8] And he said, "Hagar, maid of Sar'ai, where have you come from and where are you going?" She said, "I am fleeing from my mistress Sar'ai."
[9] The angel of the LORD said to her, "Return to your mistress, and submit to her."
[10] The angel of the LORD also said to her, "I will so greatly multiply your descendants that they cannot be numbered for multitude."
[11] And the angel of the LORD said to her, "Behold, you are with child, and shall bear a son; you shall call his name Ish'mael; because the LORD has given heed to your affliction.
[12] He shall be a wild ass of a man, his hand against every man and every man's hand against him; and he shall dwell over against all his kinsmen."
[13] So she called the name of the LORD who spoke to her, "Thou art a God of seeing"; for she said, "Have I really seen God and remained alive after seeing him?"
[14] Therefore the well was called Beer-la'hai-roi; it lies between Kadesh and Bered.
[15] And Hagar bore Abram a son; and Abram called the name of his son, whom Hagar bore, Ish'mael.
[16] Abram was eighty-six years old when Hagar bore Ish'mael to Abram.

16

[1] 아브람의 아내 사래는 생산치 못하였고 그에게 한 여종이 있으니 애굽 사람이요 이름은 하갈이라
[2] 사래가 아브람에게 이르되 여호와께서 나의 생산을 허락지 아니 하셨으니 원컨대 나의 여종과 동침하라 내가 혹 그로 말미암아 자녀를 얻을까 하노라 하매 아브람이 사래의 말을 들으니라
[3] 아브람의 아내 사래가 그 여종 애굽 사람 하갈을 가져 그 남편 아브람에게 첩으로 준 때는 아브람이 가나안 땅에 거한지 십년 후이었더라
[4] 아브람이 하갈과 동침하였더니 하갈이 잉태하매 그가 자기의 잉태함을 깨닫고 그 여주인을 멸시한지라
[5] 사래가 아브람에게 이르되 나의 받는 욕은 당신이 받아야 옳도다 내가 나의 여종을 당신의 품에 두었거늘 그가 자기의 잉태함을 깨닫고 나를 멸시하니 당신과 나 사이에 여호와께서 판단하시기를 원하노라
[6] 아브람이 사래에게 이르되 그대의 여종은 그대의 수중에 있으니 그대의 눈에 좋은대로 그에게 행하라 하매 사래가 하갈을 학대하였더니 하갈이 사래의 앞에서 도망하였더라
[7] 여호와의 사자가 광야의 샘곁 곧 술 길 샘물 곁에서 그를 만나
[8] 가로되 사래의 여종 하갈아 네가 어디서 왔으며 어디로 가느냐 그가 가로되 나는 나의 여주인 사래를 피하여 도망하나이다
[9] 여호와의 사자가 그에게 이르되 네 여주인에게로 돌아가서 그 수하에 복종하라
[10] 여호와의 사자가 또 그에게 이르되 내가 네 자손으로 크게 번성하여 그 수가 많아 셀 수 없게 하리라
[11] 여호와의 사자가 또 그에게 이르되 네가 잉태하였은즉 아들을 낳으리니 그 이름을 이스마엘이라 하라 이는 여호와께서 네 고통을 들으셨음이니라
[12] 그가 사람 중에 들나귀 같이 되리니 그 손이 모든 사람을 치겠고 모든 사람의 손이 그를 칠지며 그가 모든 형제의 동방에서 살리라 하니라
[13] 하갈이 자기에게 이르신 여호와의 이름을 감찰하시는 하나님이라 하였으니 이는 내가 어떻게 여기서 나를 감찰하시는 하나님을 뵈었는고 함이라
[14] 이러므로 그 샘을 브엘라해로이라 불렀으며 그것이 가데스와 베렛 사이에 있더라
[15] 하갈이 아브람의 아들을 낳으매 아브람이 하갈의 낳은 그 아들을 이름하여 이스마엘이라 하였더라
[16] 하갈이 아브람에게 이스마엘을 낳을 때에 아브람이 팔십 륙세이었더라

 

Gen.17

[1] When Abram was ninety-nine years old the LORD appeared to Abram, and said to him, "I am God Almighty; walk before me, and be blameless.
[2] And I will make my covenant between me and you, and will multiply you exceedingly."
[3] Then Abram fell on his face; and God said to him,
[4] "Behold, my covenant is with you, and you shall be the father of a multitude of nations.
[5] No longer shall your name be Abram, but your name shall be Abraham; for I have made you the father of a multitude of nations.
[6] I will make you exceedingly fruitful; and I will make nations of you, and kings shall come forth from you.
[7] And I will establish my covenant between me and you and your descendants after you throughout their generations for an everlasting covenant, to be God to you and to your descendants after you.
[8] And I will give to you, and to your descendants after you, the land of your sojournings, all the land of Canaan, for an everlasting possession; and I will be their God."
[9] And God said to Abraham, "As for you, you shall keep my covenant, you and your descendants after you throughout their generations.
[10] This is my covenant, which you shall keep, between me and you and your descendants after you: Every male among you shall be circumcised.
[11] You shall be circumcised in the flesh of your foreskins, and it shall be a sign of the covenant between me and you.
[12] He that is eight days old among you shall be circumcised; every male throughout your generations, whether born in your house, or bought with your money from any foreigner who is not of your offspring,
[13] both he that is born in your house and he that is bought with your money, shall be circumcised. So shall my covenant be in your flesh an everlasting covenant.
[14] Any uncircumcised male who is not circumcised in the flesh of his foreskin shall be cut off from his people; he has broken my covenant."
[15] And God said to Abraham, "As for Sar'ai your wife, you shall not call her name Sar'ai, but Sarah shall be her name.
[16] I will bless her, and moreover I will give you a son by her; I will bless her, and she shall be a mother of nations; kings of peoples shall come from her."
[17] Then Abraham fell on his face and laughed, and said to himself, "Shall a child be born to a man who is a hundred years old? Shall Sarah, who is ninety years old, bear a child?"
[18] And Abraham said to God, "O that Ish'mael might live in thy sight!"
[19] God said, "No, but Sarah your wife shall bear you a son, and you shall call his name Isaac. I will establish my covenant with him as an everlasting covenant for his descendants after him.
[20] As for Ish'mael, I have heard you; behold, I will bless him and make him fruitful and multiply him exceedingly; he shall be the father of twelve princes, and I will make him a great nation.
[21] But I will establish my covenant with Isaac, whom Sarah shall bear to you at this season next year."
[22] When he had finished talking with him, God went up from Abraham.
[23] Then Abraham took Ish'mael his son and all the slaves born in his house or bought with his money, every male among the men of Abraham's house, and he circumcised the flesh of their foreskins that very day, as God had said to him.
[24] Abraham was ninety-nine years old when he was circumcised in the flesh of his foreskin.
[25] And Ish'mael his son was thirteen years old when he was circumcised in the flesh of his foreskin.
[26] That very day Abraham and his son Ish'mael were circumcised;
[27] and all the men of his house, those born in the house and those bought with money from a foreigner, were circumcised with him.

 

17 장

[1] 아브람의 구십구세 때에 여호와께서 아브람에게 나타나서 그에게 이르시되 나는 전능한 하나님이라 너는 내 앞에서 행하여 완전하라
[2] 내가 내 언약을 나와 너 사이에 세워 너로 심히 번성케 하리라 하시니
[3] 아브람이 엎드린대 하나님이 또 그에게 일러 가라사대
[4] 내가 너와 내 언약을 세우니 너는 열국의 아비가 될지라
[5] 이제 후로는 네 이름을 아브람이라 하지 아니하고 아브라함이라 하리니 이는 내가 너로 열국의 아비가 되게 함이니라
[6] 내가 너로 심히 번성케 하리니 나라들이 네게로 좇아 일어나며 열왕이 네게로 좇아 나리라
[7] 내가 내 언약을 나와 너와 네 대대 후손의 사이에 세워서 영원한 언약을 삼고 너와 네 후손의 하나님이 되리라
[8] 내가 너와 네 후손에게 너의 우거하는 이 땅 곧 가나안 일경으로 주어 영원한 기업이 되게 하고 나는 그들의 하나님이 되리라
[9] 하나님이 또 아브라함에게 이르시되 그런즉 너는 내 언약을 지키고 네 후손도 대대로 지키라
[10] 너희 중 남자는 다 할례를 받으라 이것이 나와 너희와 너희 후손사이에 지킬 내 언약이니라
[11] 너희는 양피를 베어라 이것이 나와 너희 사이의 언약의 표징이니라
[12] 대대로 남자는 집에서 난 자나 혹 너희 자손이 아니요 이방 사람에게서 돈으로 산 자를 무론하고 난지 팔 일 만에 할례를 받을 것이라
[13] 너희 집에서 난 자든지 너희 돈으로 산 자든지 할례를 받아야 하리니 이에 내 언약이 너희 살에 있어 영원한 언약이 되려니와
[14] 할례를 받지 아니한 남자 곧 그 양피를 베지 아니한 자는 백성 중에서 끊어지리니 그가 내 언약을 배반하였음이니라
[15] 하나님이 또 아브라함에게 이르시되 네 아내 사래는 이름을 사래라 하지 말고 그 이름을 사라라 하라
[16] 내가 그에게 복을 주어 그로 네게 아들을 낳아 주게 하며 내가 그에게 복을 주어 그로 열국의 어미가 되게 하리니 민족의 열왕이 그에게서 나리라
[17] 아브라함이 엎드리어 웃으며 심중에 이르되 백세된 사람이 어찌 자식을 낳을까 사라는 구십세니 어찌 생산하리요 하고
[18] 아브라함이 이에 하나님께 고하되 이스마엘이나 하나님 앞에 살기를 원하나이다
[19] 하나님이 가라사대 아니라 네 아내 사라가 정녕 네게 아들을 낳으리니 너는 그 이름을 이삭이라 하라 내가 그와 내 언약을 세우리니 그의 후손에게 영원한 언약이 되리라
[20] 이스마엘에게 이르러는 내가 네 말을 들었나니 내가 그에게 복을주어 생육이 중다하여 그로 크게 번성케 할지라 그가 열 두 방백을 낳으리니 내가 그로 큰 나라가 되게 하려니와
[21] 내 언약은 내가 명년 이 기한에 사라가 네게 낳을 이삭과 세우리라
[22] 하나님이 아브라함과 말씀을 마치시고 그를 떠나 올라가셨더라
[23] 이에 아브라함이 하나님이 자기에게 말씀하신 대로 이 날에 그 아들 이스마엘과 집에서 생장한 모든 자와 돈으로 산 모든 자 곧 아브라함의 집 사람 중 모든 남자를 데려다가 그 양피를 베었으니
[24] 아브라함이 그 양피를 벤때는 구십구세이었고
[25] 그 아들 이스마엘이 그 양피를 벤 때는 십삼세이었더라
[26] 당일에 아브라함과 그 아들 이스마엘이 할례를 받았고
[27] 그 집의 모든 남자 곧 집에서 생장한 자와 돈으로 이방 사람에게서 사온 자가 다 그와 함께 할례를 받았더라

 

Gen.18

[1] And the LORD appeared to him by the oaks of Mamre, as he sat at the door of his tent in the heat of the day.
[2] He lifted up his eyes and looked, and behold, three men stood in front of him. When he saw them, he ran from the tent door to meet them, and bowed himself to the earth,
[3] and said, "My lord, if I have found favor in your sight, do not pass by your servant.
[4] Let a little water be brought, and wash your feet, and rest yourselves under the tree,
[5] while I fetch a morsel of bread, that you may refresh yourselves, and after that you may pass on -- since you have come to your servant." So they said, "Do as you have said."
[6] And Abraham hastened into the tent to Sarah, and said, "Make ready quickly three measures of fine meal, knead it, and make cakes."
[7] And Abraham ran to the herd, and took a calf, tender and good, and gave it to the servant, who hastened to prepare it.
[8] Then he took curds, and milk, and the calf which he had prepared, and set it before them; and he stood by them under the tree while they ate.
[9] They said to him, "Where is Sarah your wife?" And he said, "She is in the tent."
[10] The LORD said, "I will surely return to you in the spring, and Sarah your wife shall have a son." And Sarah was listening at the tent door behind him.
[11] Now Abraham and Sarah were old, advanced in age; it had ceased to be with Sarah after the manner of women.
[12] So Sarah laughed to herself, saying, "After I have grown old, and my husband is old, shall I have pleasure?"
[13] The LORD said to Abraham, "Why did Sarah laugh, and say, `Shall I indeed bear a child, now that I am old?'
[14] Is anything too hard for the LORD? At the appointed time I will return to you, in the spring, and Sarah shall have a son."
[15] But Sarah denied, saying, "I did not laugh"; for she was afraid. He said, "No, but you did laugh."
[16] Then the men set out from there, and they looked toward Sodom; and Abraham went with them to set them on their way.
[17] The LORD said, "Shall I hide from Abraham what I am about to do,
[18] seeing that Abraham shall become a great and mighty nation, and all the nations of the earth shall bless themselves by him?
[19] No, for I have chosen him, that he may charge his children and his household after him to keep the way of the LORD by doing righteousness and justice; so that the LORD may bring to Abraham what he has promised him."
[20] Then the LORD said, "Because the outcry against Sodom and Gomor'rah is great and their sin is very grave,
[21] I will go down to see whether they have done altogether according to the outcry which has come to me; and if not, I will know."
[22] So the men turned from there, and went toward Sodom; but Abraham still stood before the LORD.
[23] Then Abraham drew near, and said, "Wilt thou indeed destroy the righteous with the wicked?
[24] Suppose there are fifty righteous within the city; wilt thou then destroy the place and not spare it for the fifty righteous who are in it?
[25] Far be it from thee to do such a thing, to slay the righteous with the wicked, so that the righteous fare as the wicked! Far be that from thee! Shall not the Judge of all the earth do right?"
[26] And the LORD said, "If I find at Sodom fifty righteous in the city, I will spare the whole place for their sake."
[27] Abraham answered, "Behold, I have taken upon myself to speak to the Lord, I who am but dust and ashes.
[28] Suppose five of the fifty righteous are lacking? Wilt thou destroy the whole city for lack of five?" And he said, "I will not destroy it if I find forty-five there."
[29] Again he spoke to him, and said, "Suppose forty are found there." He answered, "For the sake of forty I will not do it."
[30] Then he said, "Oh let not the Lord be angry, and I will speak. Suppose thirty are found there." He answered, "I will not do it, if I find thirty there."
[31] He said, "Behold, I have taken upon myself to speak to the Lord. Suppose twenty are found there." He answered, "For the sake of twenty I will not destroy it."
[32] Then he said, "Oh let not the Lord be angry, and I will speak again but this once. Suppose ten are found there." He answered, "For the sake of ten I will not destroy it."
[33] And the LORD went his way, when he had finished speaking to Abraham; and Abraham returned to his place.

 

18 장

[1] 여호와께서 마므레 상수리 수풀 근처에서 아브라함에게 나타나시니라 오정 즈음에 그가 장막 문에 앉았다가
[2] 눈을 들어 본즉 사람 셋이 맞은편에 섰는지라 그가 그들을 보자 곧 장막 문에서 달려나가 영접하며 몸을 땅에 굽혀
[3] 가로되 내 주여 내가 주께 은혜를 입었사오면 원컨대 종을 떠나 지나가지 마옵시고
[4] 물을 조금 가져오게 하사 당신들의 발을 씻으시고 나무 아래서 쉬소서
[5] 내가 떡을 조금 가져오리니 당신들의 마음을 쾌활케 하신 후에 지나가소서 당신들이 종에게 오셨음이니이다 그들이 가로되 네 말대로 그리하라
[6] 아브라함이 급히 장막에 들어가 사라에게 이르러 이르되 속히 고운 가루 세 스아를 가져다가 반죽하여 떡을 만들라 하고
[7] 아브라함이 또 짐승 떼에 달려가서 기름지고 좋은 송아지를 취하여 하인에게 주니 그가 급히 요리한지라
[8] 아브라함이 뻐터와 우유와 하인이 요리한 송아지를 가져다가 그 들의 앞에 진설하고 나무아래 모셔 서매 그들이 먹으니라
[9] 그들이 아브라함에게 이르되 네 아내 사라가 어디 있느냐 대답하되 장막에 있나이다
[10] 그가 가라사대 기한이 이를 때에 내가 정녕 네게로 돌아오리니 네 아내 사라에게 아들이 있으리라 하시니 사라가 그 뒤 장막 문에서 들었더라
[11] 아브라함과 사라가 나이 많아 늙었고 사라의 경수는 끊어졌는지라
[12] 사라가 속으로 웃고 이르되 내가 노쇠하였고 내 주인도 늙었으니 내게 어찌 낙이 있으리요
[13] 여호와께서 아브라함에게 이르시되 사라가 왜 웃으며 이르기를 내가 늙었거늘 어떻게 아들을 낳으리요 하느냐
[14] 여호와께 능치 못한 일이 있겠느냐 기한이 이를 때에 내가 네게로 돌아오리니 사라에게 아들이 있으리라
[15] 사라가 두려워서 승인치 아니하여 가로되 내가 웃지 아니하였나이다 가라사대 아니라 네가 웃었느니라
[16] 그 사람들이 거기서 일어나서 소돔으로 향하고 아브라함은 그들을 전송하러 함께 나가니라
[17] 여호와께서 가라사대 나의 하려는 것을 아브라함에게 숨기겠느냐
[18] 아브라함은 강대한 나라가 되고 천하 만민은 그를 인하여 복을 받게 될 것이 아니냐
[19] 내가 그로 그 자식과 권속에게 명하여 여호와의 도를 지켜 의와 공도를 행하게 하려고 그를 택하였나니 이는 나 여호와가 아브라함에게 대하여 말한 일을 이루려 함이니라
[20] 여호와께서 또 가라사대 소돔과 고모라에 대한 부르짖음이 크고 그 죄악이 심히 중하니
[21] 내가 이제 내려가서 그 모든 행한 것이 과연 내게 들린 부르짖음과 같은지 그렇지 않은지 내가 보고 알려하노라
[22] 그 사람들이 거기서 떠나 소돔으로 향하여 가고 아브라함은 여호와 앞에 그대로 섰더니
[23] 가까이 나아가 가로되 주께서 의인을 악인과 함께 멸하시려나이까
[24] 그 성중에 의인 오십이 있을지라도 주께서 그 곳을 멸하시고 그 오십 의인을 위하여 용서치 아니하시리이까
[25] 주께서 이같이 하사 의인을 악인과 함께 죽이심은 불가하오며 의인과 악인을 균등히 하심도 불가하니이다 세상을 심판하시는 이가 공의를 행하실 것이 아니니이까
[26] 여호와께서 가라사대 내가 만일 소돔 성중에서 의인 오십을 찾으면 그들을 위하여 온 지경을 용서하리라
[27] 아브라함이 말씀하여 가로되 티끌과 같은 나라도 감히 주께 고하나이다
[28] 오십 의인 중에 오인이 부족할 것이면 그 오인 부족함을 인하여 온 성을 멸하시리이까 가라사대 내가 거기서 사십 오인을 찾으면 멸하지 아니하리라
[29] 아브라함이 또 고하여 가로되 거기서 사십인을 찾으시면 어찌 하시려나이까 가라사대 사십인을 인하여 멸하지 아니하리라
[30] 아브라함이 가로되 내 주여 노하지 마옵시고 말씀하게 하옵소서 거기서 삼십인을 찾으시면 어찌 하시려나이까 가라사대 내가 거기서 삼십인을 찾으면 멸하지 아니하리라
[31] 아브라함이 또 가로되 내가 감히 내 주께 고하나이다 거기서 이십인을 찾으시면 어찌 하시려나이까 가라사대 내가 이십인을 인하여 멸하지 아니하리라
[32] 아브라함이 또 가로되 주는 노하지 마옵소서 내가 이번만 더 말씀하리이다 거기서 십인을 찾으시면 어찌 하시려나이까 가라사대 내가 십인을 인하여도 멸하지 아니하리라
[33] 여호와께서 아브라함과 말씀을 마치시고 즉시 가시니 아브라함도 자기 곳으로 돌아갔더라

 

Gen.19

[1] The two angels came to Sodom in the evening; and Lot was sitting in the gate of Sodom. When Lot saw them, he rose to meet them, and bowed himself with his face to the earth,
[2] and said, "My lords, turn aside, I pray you, to your servant's house and spend the night, and wash your feet; then you may rise up early and go on your way." They said, "No; we will spend the night in the street."
[3] But he urged them strongly; so they turned aside to him and entered his house; and he made them a feast, and baked unleavened bread, and they ate.
[4] But before they lay down, the men of the city, the men of Sodom, both young and old, all the people to the last man, surrounded the house;
[5] and they called to Lot, "Where are the men who came to you tonight? Bring them out to us, that we may know them."
[6] Lot went out of the door to the men, shut the door after him,
[7] and said, "I beg you, my brothers, do not act so wickedly.
[8] Behold, I have two daughters who have not known man; let me bring them out to you, and do to them as you please; only do nothing to these men, for they have come under the shelter of my roof."
[9] But they said, "Stand back!" And they said, "This fellow came to sojourn, and he would play the judge! Now we will deal worse with you than with them." Then they pressed hard against the man Lot, and drew near to break the door.
[10] But the men put forth their hands and brought Lot into the house to them, and shut the door.
[11] And they struck with blindness the men who were at the door of the house, both small and great, so that they wearied themselves groping for the door.
[12] Then the men said to Lot, "Have you any one else here? Sons-in-law, sons, daughters, or any one you have in the city, bring them out of the place;
[13] for we are about to destroy this place, because the outcry against its people has become great before the LORD, and the LORD has sent us to destroy it."
[14] So Lot went out and said to his sons-in-law, who were to marry his daughters, "Up, get out of this place; for the LORD is about to destroy the city." But he seemed to his sons-in-law to be jesting.
[15] When morning dawned, the angels urged Lot, saying, "Arise, take your wife and your two daughters who are here, lest you be consumed in the punishment of the city."
[16] But he lingered; so the men seized him and his wife and his two daughters by the hand, the LORD being merciful to him, and they brought him forth and set him outside the city.
[17] And when they had brought them forth, they said, "Flee for your life; do not look back or stop anywhere in the valley; flee to the hills, lest you be consumed."
[18] And Lot said to them, "Oh, no, my lords;
[19] behold, your servant has found favor in your sight, and you have shown me great kindness in saving my life; but I cannot flee to the hills, lest the disaster overtake me, and I die.
[20] Behold, yonder city is near enough to flee to, and it is a little one. Let me escape there -- is it not a little one? -- and my life will be saved!"
[21] He said to him, "Behold, I grant you this favor also, that I will not overthrow the city of which you have spoken.
[22] Make haste, escape there; for I can do nothing till you arrive there." Therefore the name of the city was called Zo'ar.
[23] The sun had risen on the earth when Lot came to Zo'ar.
[24] Then the LORD rained on Sodom and Gomor'rah brimstone and fire from the LORD out of heaven;
[25] and he overthrew those cities, and all the valley, and all the inhabitants of the cities, and what grew on the ground.
[26] But Lot's wife behind him looked back, and she became a pillar of salt.
[27] And Abraham went early in the morning to the place where he had stood before the LORD;
[28] and he looked down toward Sodom and Gomor'rah and toward all the land of the valley, and beheld, and lo, the smoke of the land went up like the smoke of a furnace.
[29] So it was that, when God destroyed the cities of the valley, God remembered Abraham, and sent Lot out of the midst of the overthrow, when he overthrew the cities in which Lot dwelt.
[30] Now Lot went up out of Zo'ar, and dwelt in the hills with his two daughters, for he was afraid to dwell in Zo'ar; so he dwelt in a cave with his two daughters.
[31] And the first-born said to the younger, "Our father is old, and there is not a man on earth to come in to us after the manner of all the earth.
[32] Come, let us make our father drink wine, and we will lie with him, that we may preserve offspring through our father."
[33] So they made their father drink wine that night; and the first-born went in, and lay with her father; he did not know when she lay down or when she arose.
[34] And on the next day, the first-born said to the younger, "Behold, I lay last night with my father; let us make him drink wine tonight also; then you go in and lie with him, that we may preserve offspring through our father."
[35] So they made their father drink wine that night also; and the younger arose, and lay with him; and he did not know when she lay down or when she arose.
[36] Thus both the daughters of Lot were with child by their father.
[37] The first-born bore a son, and called his name Moab; he is the father of the Moabites to this day.
[38] The younger also bore a son, and called his name Ben-ammi; he is the father of the Ammonites to this day.

 

19 장

[1] 날이 저물 때에 그 두 천사가 소돔에 이르니 마침 롯이 소돔 성문에 앉았다가 그들을 보고 일어나 영접하고 땅에 엎드리어 절하여
[2] 가로되 내 주여 돌이켜 종의 집으로 들어와 발을 씻고 주무시고 일찌기 일어나 갈 길을 가소서 그들이 가로되 아니라 우리가 거리에서 경야하리라
[3] 롯이 간청하매 그제야 돌이켜서 그 집으로 들어 오는지라 롯이 그들을 위하여 식탁을 베풀고 무교병을 구우니 그들이 먹으니라
[4] 그들의 눕기 전에 그 성 사람 곧 소돔 백성들이 무론 노소하고 사방에서 다 모여 그 집을 에워싸고
[5] 롯을 부르고 그에게 이르되 이 저녁에 네게 온 사람이 어디 있느냐 이끌어 내라 우리가 그들을 상관하리라
[6] 롯이 문 밖의 무리에게로 나가서 뒤로 문을 닫고
[7] 이르되 청하노니 내 형제들아 이런 악을 행치 말라
[8] 내게 남자를 가까이 아니한 두 딸이 있노라 청컨대 내가 그들을 너희에게로 이끌어내리니 너희 눈에 좋은대로 그들에게 행하고 이 사람들은 내 집에 들어왔은즉 이 사람들에게는 아무 짓도 하지말라
[9] 그들이 가로되 너는 물러나라 또 가로되 이놈이 들어와서 우거하면서 우리의 법관이 되려 하는도다 이제 우리가 그들보다 너를 더 해하리라 하고 롯을 밀치며 가까이 나아와서 그 문을 깨치려 하는지라
[10] 그 사람들이 손을 내밀어 롯을 집으로 끌어들이고 문을 닫으며
[11] 문밖의 무리로 무론 대소하고 그 눈을 어둡게 하니 그들이 문을 찾느라고 곤비하였더라
[12] 그 사람들이 롯에게 이르되 이 외에 네게 속한 자가 또 있느냐 네 사위나 자녀나 성중에 네게 속한 자들을 다 성 밖으로 이끌어내라
[13] 그들에 대하여 부르짖음이 여호와 앞에 크므로 여호와께서 우리로 이곳을 멸하러 보내셨나니 우리가 멸하리라
[14] 롯이 나가서 그 딸과 정혼한 사위들에게 고하여 이르되 여호와께서 이 성을 멸하실터이니 너희는 일어나 이 곳에서 떠나라 하되 그 사위들이 농담으로 여겼더라
[15] 동틀 때에 천사가 롯을 재촉하여 가로되 일어나 여기 있는 네 아내와 두 딸을 이끌라 이 성의 죄악중에 함께 멸망할까 하노라
[16] 그러나 롯이 지체하매 그 사람들이 롯의 손과 그 아내의 손과 두 딸의 손을 잡아 인도하여 성밖에 두니 여호와께서 그에게 인자를 더하심이었더라
[17] 그 사람들이 그들을 밖으로 이끌어 낸 후에 이르되 도망하여 생명을 보존하라 돌아보거나 들에 머무르거나 하지 말고 산으로 도망하여 멸망함을 면하라
[18] 롯이 그들에게 이르되 내 주여 그리 마옵소서
[19] 종이 주께 은혜를 얻었고 주께서 큰 인자를 내게 베푸사 내 생명을 구원하시오나 내가 도망하여 산까지 갈 수 없나이다 두렵건대 재앙을 만나 죽을까 하나이다
[20] 보소서 저 성은 도망하기 가깝고 작기도 하오니 나로 그곳에 도망하게 하소서 이는 작은 성이 아니니이까 내 생명이 보존되리이다
[21] 그가 그에게 이르되 내가 이 일에도 네 소원을 들었은즉 너의 말하는 성을 멸하지 아니하리니
[22] 그리로 속희 도망하라 네가 거기 이르기까지는 내가 아무 일도 행할 수 없노라 하였더라 그러므로 그 성 이름을 소알이라 불렀더라
[23] 롯이 소알에 들어갈 때에 해가 돋았더라
[24] 여호와께서 하늘 곧 여호와에게로서 유황과 불을 비 같이 소돔과 고모라에 내리사
[25] 그 성들과 온 들과 성에 거하는 모든 백성과 땅에 난것을 다 엎어 멸하셨더라
[26] 롯의 아내는 뒤를 돌아본고로 소금 기둥이 되었더라
[27] 아브라함이 그 아침에 일찌기 일어나 여호와의 앞에 섰던 곳에 이르러
[28] 소돔과 고모라와 그 온 들을 향하여 눈을 들어 연기가 옹기점 연기같이 치밀음을 보았더라
[29] 하나님이 들의 성들을 멸하실 때 곧 롯의 거하는 성을 엎으실 때에 아브라함을 생각하사 롯을 그 엎으시는 중에서 내어 보내셨더라
[30] 롯이 소알에 거하기를 두려워하여 두 딸과 함께 소알에서 나와 산에 올라 거하되 그 두 딸과 함께 굴에 거하였더니
[31] 큰 딸이 작은 딸에게 이르되 우리 아버지는 늙으셨고 이 땅에는 세상의 도리를 좇아 우리의 배필 될 사람이 없으니
[32] 우리가 우리 아버지에게 술을 마시우고 동침하여 우리 아버지로 말미암아 인종을 전하자 하고
[33] 그 밤에 그들이 아비에게 술을 마시우고 큰 딸이 들어가서 그 아비와 동침하니라 그러자 그 아비는 그 딸의 눕고 일어나는 것을 깨닫지 못하였더라
[34] 이튿날에 큰 딸이 작은 딸에게 이르되 어제 밤에는 내가 우리 아버지와 동침하였으니 오늘 밤에도 우리가 아버지에게 술을 마시우고 네가 들어가 동침하고 우리가 아버지로 말미암아 인종을 전하자 하고
[35] 이 밤에도 그들이 아비에게 술을 마시우고 작은 딸이 일어나 아비와 동침하니라 그러나 아비는 그 딸의 눕고 일어나는 것을 깨닫지 못하였더라
[36] 롯의 두 딸이 아비로 말미암아 잉태하고
[37] 큰 딸은 아들을 낳아 이름을 모압이라 하였으니 오늘날 모압 족속의 조상이요
[38] 작은 딸도 아들을 낳아 이름을 벤암미라 하였으니 오늘날 암몬 족속의 조상이었더라

 

Gen.20

[1] From there Abraham journeyed toward the territory of the Negeb, and dwelt between Kadesh and Shur; and he sojourned in Gerar.
[2] And Abraham said of Sarah his wife, "She is my sister." And Abim'elech king of Gerar sent and took Sarah.
[3] But God came to Abim'elech in a dream by night, and said to him, "Behold, you are a dead man, because of the woman whom you have taken; for she is a man's wife."
[4] Now Abim'elech had not approached her; so he said, "Lord, wilt thou slay an innocent people?
[5] Did he not himself say to me, `She is my sister'? And she herself said, `He is my brother.' In the integrity of my heart and the innocence of my hands I have done this."
[6] Then God said to him in the dream, "Yes, I know that you have done this in the integrity of your heart, and it was I who kept you from sinning against me; therefore I did not let you touch her.
[7] Now then restore the man's wife; for he is a prophet, and he will pray for you, and you shall live. But if you do not restore her, know that you shall surely die, you, and all that are yours."
[8] So Abim'elech rose early in the morning, and called all his servants, and told them all these things; and the men were very much afraid.
[9] Then Abim'elech called Abraham, and said to him, "What have you done to us? And how have I sinned against you, that you have brought on me and my kingdom a great sin? You have done to me things that ought not to be done."
[10] And Abim'elech said to Abraham, "What were you thinking of, that you did this thing?"
[11] Abraham said, "I did it because I thought, There is no fear of God at all in this place, and they will kill me because of my wife.
[12] Besides she is indeed my sister, the daughter of my father but not the daughter of my mother; and she became my wife.
[13] And when God caused me to wander from my father's house, I said to her, `This is the kindness you must do me: at every place to which we come, say of me, He is my brother.'"
[14] Then Abim'elech took sheep and oxen, and male and female slaves, and gave them to Abraham, and restored Sarah his wife to him.
[15] And Abim'elech said, "Behold, my land is before you; dwell where it pleases you."
[16] To Sarah he said, "Behold, I have given your brother a thousand pieces of silver; it is your vindication in the eyes of all who are with you; and before every one you are righted."
[17] Then Abraham prayed to God; and God healed Abim'elech, and also healed his wife and female slaves so that they bore children.
[18] For the LORD had closed all the wombs of the house of Abim'elech because of Sarah, Abraham's wife.

 

20 장

[1] 아브라함이 거기서 남방으로 이사하여 가데스와 술 사이 그랄에 우거하며
[2] 그 아내 사라를 자기 누이라 하였으므로 그랄 왕 아비멜렉이 보내어 사라를 취하였더니
[3] 그 밤에 하나님이 아비멜렉에게 현몽하시고 그에게 이르시되 네가 취한 이 여인을 인하여 네가 죽으리니 그가 남의 아내임이니라
[4] 아비멜렉이 그 여인을 가까이 아니한 고로 그가 대답하되 주여 주께서 의로운 백성도 멸하시나이까
[5] 그가 나더러 이는 내 누이라고 하지 아니하였나이까 그 여인도 그는 내 오라비라 하였사오니 나는 온전한 마음과 깨끗한 손으로 이렇게 하였나이다
[6] 하나님이 꿈에 또 그에게 이르시되 네가 온전한 마음으로 이렇게 한 줄을 나도 알았으므로 너를 막아 내게 범죄하지 않게 하였나니 여인에게 가까이 못하게 함이 이 까닭이니라
[7] 이제 그 사람의 아내를 돌려 보내라 그는 선지자라 그가 너를 위하여 기도하리니 네가 살려니와 네가 돌려 보내지 않으면 너와 네게 속한 자가 다 정녕 죽을 줄 알지니라
[8] 아비멜렉이 그 아침에 일찌기 일어나 모든 신복을 불러 그 일을 다 말하여 들리매 그 사람들이 심히 두려워하였더라
[9] 아비멜렉이 아브라함을 불러서 그에게 이르되 네가 어찌하여 우리에게 이리 하느냐 내가 무슨 죄를 네게 범하였관대 네가 나와 내 나라로 큰 죄에 빠질 뻔하게 하였느냐 네가 합당치 않은 일을 내게 행하였도다 하고
[10] 아비멜렉이 또 아브라함에게 이르되 네가 무슨 의견으로 이렇게 하였느냐
[11] 아브라함이 가로되 이곳에서는 하나님을 두려워함이 없으니 내 아내를 인하여 사람이 나를 죽일까 생각하였음이요
[12] 또 그는 실로 나의 이복 누이로서 내 처가 되었음이니라
[13] 하나님이 나로 내 아비 집을 떠나 두루 다니게 하실 때에 내가 아내에게 말하기를 이후로 우리의 가는 곳마다 그대는 나를 그대의 오라비라 하라 이것이 그대가 내게 베풀 은혜라 하였었노라
[14] 아비멜렉이 양과 소와 노비를 취하여 아브라함에게 주고 그 아내 사라도 그에게 돌려보내고
[15] 아브라함에게 이르되 내 땅이 네 앞에 있으니 너 보기에 좋은 대로 거하라 하고
[16] 사라에게 이르되 내가 은 천개를 네 오라비에게 주어서 그것으로너와 함께 한 여러사람 앞에서 네 수치를 풀게 하였노니 네 일이 다 선히 해결 되었느니라
[17] 아브라함이 하나님께 기도하매 하나님이 아비멜렉과 그 아내와 여종을 치료하사 생산케 하셨으니
[18] 여호와께서 이왕에 아브라함의 아내 사라의 연고로 아비멜렉의 집 모든 태를 닫히셨음이더라

 

Gen.21

[1] The LORD visited Sarah as he had said, and the LORD did to Sarah as he had promised.
[2] And Sarah conceived, and bore Abraham a son in his old age at the time of which God had spoken to him.
[3] Abraham called the name of his son who was born to him, whom Sarah bore him, Isaac.
[4] And Abraham circumcised his son Isaac when he was eight days old, as God had commanded him.
[5] Abraham was a hundred years old when his son Isaac was born to him.
[6] And Sarah said, "God has made laughter for me; every one who hears will laugh over me."
[7] And she said, "Who would have said to Abraham that Sarah would suckle children? Yet I have borne him a son in his old age."
[8] And the child grew, and was weaned; and Abraham made a great feast on the day that Isaac was weaned.
[9] But Sarah saw the son of Hagar the Egyptian, whom she had borne to Abraham, playing with her son Isaac.
[10] So she said to Abraham, "Cast out this slave woman with her son; for the son of this slave woman shall not be heir with my son Isaac."
[11] And the thing was very displeasing to Abraham on account of his son.
[12] But God said to Abraham, "Be not displeased because of the lad and because of your slave woman; whatever Sarah says to you, do as she tells you, for through Isaac shall your descendants be named.
[13] And I will make a nation of the son of the slave woman also, because he is your offspring."
[14] So Abraham rose early in the morning, and took bread and a skin of water, and gave it to Hagar, putting it on her shoulder, along with the child, and sent her away. And she departed, and wandered in the wilderness of Beer-sheba.
[15] When the water in the skin was gone, she cast the child under one of the bushes.
[16] Then she went, and sat down over against him a good way off, about the distance of a bowshot; for she said, "Let me not look upon the death of the child." And as she sat over against him, the child lifted up his voice and wept.
[17] And God heard the voice of the lad; and the angel of God called to Hagar from heaven, and said to her, "What troubles you, Hagar? Fear not; for God has heard the voice of the lad where he is.
[18] Arise, lift up the lad, and hold him fast with your hand; for I will make him a great nation."
[19] Then God opened her eyes, and she saw a well of water; and she went, and filled the skin with water, and gave the lad a drink.
[20] And God was with the lad, and he grew up; he lived in the wilderness, and became an expert with the bow.
[21] He lived in the wilderness of Paran; and his mother took a wife for him from the land of Egypt.
[22] At that time Abim'elech and Phicol the commander of his army said to Abraham, "God is with you in all that you do;
[23] now therefore swear to me here by God that you will not deal falsely with me or with my offspring or with my posterity, but as I have dealt loyally with you, you will deal with me and with the land where you have sojourned."
[24] And Abraham said, "I will swear."
[25] When Abraham complained to Abim'elech about a well of water which Abim'elech's servants had seized,
[26] Abim'elech said, "I do not know who has done this thing; you did not tell me, and I have not heard of it until today."
[27] So Abraham took sheep and oxen and gave them to Abim'elech, and the two men made a covenant.
[28] Abraham set seven ewe lambs of the flock apart.
[29] And Abim'elech said to Abraham, "What is the meaning of these seven ewe lambs which you have set apart?"
[30] He said, "These seven ewe lambs you will take from my hand, that you may be a witness for me that I dug this well."
[31] Therefore that place was called Beer-sheba; because there both of them swore an oath.
[32] So they made a covenant at Beer-sheba. Then Abim'elech and Phicol the commander of his army rose up and returned to the land of the Philistines.
[33] Abraham planted a tamarisk tree in Beer-sheba, and called there on the name of the LORD, the Everlasting God.
[34] And Abraham sojourned many days in the land of the Philistines.

 

21 장

[1] 여호와께서 그 말씀대로 사라를 권고하셨고 여호와께서 그 말씀대로 사라에게 행하셨으므로
[2] 사라가 잉태하고 하나님의 말씀하신 기한에 미쳐 늙은 아브라함에게 아들을 낳으니
[3] 아브라함이 그 낳은 아들 곧 사라가 자기에게 낳은 아들을 이름하여 이삭이라 하였고
[4] 그 아들 이삭이 난지 팔일만에 그가 하나님의 명대로 할례를 행하였더라
[5] 아브라함이 그 아들 이삭을 낳을 때에 백세라
[6] 사라가 가로되 하나님이 나로 웃게 하시니 듣는 자가 다 나와 함께 웃으리로다
[7] 또 가로되 사라가 자식들을 젖 먹이겠다고 누가 아브라함에게 말하였으리요 마는 아브라함 노경에 내가 아들을 낳았도다 하니라
[8] 아이가 자라매 젖을 떼고 이삭의 젖을 떼는 날에 아브라함이 대연을 배설하였더라
[9] 사라가 본즉 아브라함의 아들 애굽 여인 하갈의 소생이 이삭을 희롱하는지라
[10] 그가 아브라함에게 이르되 이 여종과 그 아들을 내어 쫓으라 이 종의 아들은 내 아들 이삭과 함께 기업을 얻지 못하리라 하매
[11] 아브라함이 그 아들을 위하여 그 일이 깊이 근심이 되었더니
[12] 하나님이 아브라함에게 이르시되 네 아이나 네 여종을 위하여 근심치 말고 사라가 네게 이른 말을 다 들으라 이삭에게서 나는 자라야 네 씨라 칭할 것임이니라
[13] 그러나 여종의 아들도 네 씨니 내가 그로 한 민족을 이루게 하리라 하신지라
[14] 아브라함이 아침에 일찌기 일어나 떡과 물 한 가죽부대를 취하여 하갈의 어깨에 메워 주고 그 자식을 이끌고 가게 하매 하갈이 나가서 브엘세바 들에서 방황하더니
[15] 가죽부대의 물이 다한지라 그 자식을 떨기나무 아래 두며
[16] 가로되 자식의 죽는 것을 참아 보지 못하겠다 하고 살 한 바탕쯤가서 마주 앉아 바라보며 방성대곡하니
[17] 하나님이 그 아이의 소리를 들으시므로 하나님의 사자가 하늘에서부터 하갈을 불러 가라사대 하갈아 무슨 일이냐 두려워 말라 하나님이 거기 있는 아이의 소리를 들으셨나니
[18] 일어나 아이를 일으켜 네 손으로 붙들라 그로 큰 민족을 이루게 하리라 하시니라
[19] 하나님이 하갈의 눈을 밝히시매 샘물을 보고 가서 가죽부대에 물을 채워다가 그 아이에게 마시웠더라
[20] 하나님이 그 아이와 함께 계시매 그가 장성하여 광야에 거하며 활 쏘는 자가 되었더니
[21] 그가 바란 광야에 거할 때에 그 어미가 그를 위하여 애굽땅 여인을 취하여 아내를 삼게 하였더라
[22] 때에 아비멜렉과 그 군대 장관 비골이 아브라함에게 말하여 가로되 네가 무슨 일을 하든지 하나님이 너와 함께 계시도다
[23] 그런즉 너는 나와 내 아들과 내 손자에게 거짓되이 행치 않기를 이제 여기서 하나님을 가리켜 내게 맹세하라 내가 네게 후대한대로 너도 나와 너의 머무는 이 땅에 행할 것이니라
[24] 아브라함이 가로되 내가 맹세하리라 하고
[25] 아비멜렉의 종들이 아브라함의 우물을 늑탈한 일에 대하여 아브라함이 아비멜렉을 책망하매
[26] 아비멜렉이 가로되 누가 그리하였는지 내가 알지 못하노라 너도 내게 고하지 아니하였고 나도 듣지 못하였더니 오늘이야 들었노라
[27] 아브라함이 양과 소를 취하여 아비멜렉에게 주고 두 사람이 서로 언약을 세우니라
[28] 아브라함이 일곱 암양 새끼를 따로 놓으니
[29] 아비멜렉이 아브라함에게 이르되 이 일곱 암양 새끼를 따로 놓음은 어찜이뇨
[30] 아브라함이 가로되 너는 내 손에서 이 암양 새끼 일곱을 받아 내가 이 우물 판 증거를 삼으라 하고
[31] 두 사람이 거기서 서로 맹세하였으므로 그곳을 브엘세바라 이름 하였더라
[32] 그들이 브엘세바에서 언약을 세우매 아비멜렉과 그 군대 장관 비골은 떠나 블레셋 족속의 땅으로 돌아갔고
[33] 아브라함은 브엘세바에 에셀나무를 심고 거기서 영생하시는 하나님 여호와의 이름을 불렀으며
[34] 그가 블레셋 족속의 땅에서 여러날을 지내었더라

 

Gen.22

[1] After these things God tested Abraham, and said to him, "Abraham!" And he said, "Here am I."
[2] He said, "Take your son, your only son Isaac, whom you love, and go to the land of Mori'ah, and offer him there as a burnt offering upon one of the mountains of which I shall tell you."
[3] So Abraham rose early in the morning, saddled his ass, and took two of his young men with him, and his son Isaac; and he cut the wood for the burnt offering, and arose and went to the place of which God had told him.
[4] On the third day Abraham lifted up his eyes and saw the place afar off.
[5] Then Abraham said to his young men, "Stay here with the ass; I and the lad will go yonder and worship, and come again to you."
[6] And Abraham took the wood of the burnt offering, and laid it on Isaac his son; and he took in his hand the fire and the knife. So they went both of them together.
[7] And Isaac said to his father Abraham, "My father!" And he said, "Here am I, my son." He said, "Behold, the fire and the wood; but where is the lamb for a burnt offering?"
[8] Abraham said, "God will provide himself the lamb for a burnt offering, my son." So they went both of them together.
[9] When they came to the place of which God had told him, Abraham built an altar there, and laid the wood in order, and bound Isaac his son, and laid him on the altar, upon the wood.
[10] Then Abraham put forth his hand, and took the knife to slay his son.
[11] But the angel of the LORD called to him from heaven, and said, "Abraham, Abraham!" And he said, "Here am I."
[12] He said, "Do not lay your hand on the lad or do anything to him; for now I know that you fear God, seeing you have not withheld your son, your only son, from me."
[13] And Abraham lifted up his eyes and looked, and behold, behind him was a ram, caught in a thicket by his horns; and Abraham went and took the ram, and offered it up as a burnt offering instead of his son.
[14] So Abraham called the name of that place The LORD will provide; as it is said to this day, "On the mount of the LORD it shall be provided."
[15] And the angel of the LORD called to Abraham a second time from heaven,
[16] and said, "By myself I have sworn, says the LORD, because you have done this, and have not withheld your son, your only son,
[17] I will indeed bless you, and I will multiply your descendants as the stars of heaven and as the sand which is on the seashore. And your descendants shall possess the gate of their enemies,
[18] and by your descendants shall all the nations of the earth bless themselves, because you have obeyed my voice."
[19] So Abraham returned to his young men, and they arose and went together to Beer-sheba; and Abraham dwelt at Beer-sheba.
[20] Now after these things it was told Abraham, "Behold, Milcah also has borne children to your brother Nahor:
[21] Uz the first-born, Buz his brother, Kemu'el the father of Aram,
[22] Chesed, Hazo, Pildash, Jidlaph, and Bethu'el."
[23] Bethu'el became the father of Rebekah. These eight Milcah bore to Nahor, Abraham's brother.
[24] Moreover, his concubine, whose name was Reumah, bore Tebah, Gaham, Tahash, and Ma'acah.

 

22 장

[1] 그 일 후에 하나님이 아브라함을 시험하시려고 그를 부르시되 아브라함아 하시니 그가 가로되 내가 여기 있나이다
[2] 여호와께서 가라사대 네 아들 네 사랑하는 독자 이삭을 데리고 모리아 땅으로 가서 내가 네게 지시하는 한 산 거기서 그를 번제로 드리라
[3] 아브라함이 아침에 일찌기 일어나 나귀에 안장을 지우고 두 사환과 그 아들 이삭을 데리고 번제에 쓸 나무를 쪼개어 가지고 떠나 하나님의 자기에게 지시하시는 곳으로 가더니
[4] 제 삼일에 아브라함이 눈을 들어 그곳을 멀리 바라본지라
[5] 이에 아브라함이 사환에게 이르되 너희는 나귀와 함께 여기서 기다리라 내가 아이와 함께 저기 가서 경배하고 너희에게로 돌아오리라하고
[6] 아브라함이 이에 번제 나무를 취하여 그 아들 이삭에게 지우고 자기는 불과 칼을 손에 들고 두 사람이 동행하더니
[7] 이삭이 그 아비 아브라함에게 말하여 가로되 내 아버지여 하니 그가 가로되 내 아들아 내가 여기 있노라 이삭이 가로되 불과 나무는 있거니와 번제할 어린 양은 어디 있나이까
[8] 아브라함이 가로되 아들아 번제할 어린 양은 하나님이 자기를 위하여 친히 준비하시리라 하고 두 사람이 함께 나아가서
[9] 하나님이 그에게 지시하신 곳에 이른지라 이에 아브라함이 그곳에 단을 쌓고 나무를 벌여놓고 그 아들 이삭을 결박하여 단 나무위에 놓고
[10] 손을 내밀어 칼을 잡고 그 아들을 잡으려 하더니
[11] 여호와의 사자가 하늘에서부터 그를 불러 가라사대 아브라함아 아브라함아 하시는지라 아브라함이 가로되 내가 여기 있나이다하매
[12] 사자가 가라사대 그 아이에게 네 손을 대지 말라 아무 일도 그에게 하지 말라 네가 네 아들 네 독자라도 내게 아끼지 아니하였으니 내가 이제야 네가 하나님을 경외하는 줄을 아노라
[13] 아브라함이 눈을 들어 살펴본즉 한 수양이 뒤에 있는데 뿔이 수풀에 걸렸는지라 아브라함이 가서 그 수양을 가져다가 아들을 대신하여 번제로 드렸더라
[14] 아브라함이 그 땅 이름을 여호와이레라 하였으므로 오늘까지 사람들이 이르기를 여호와의 산에서 준비되리라 하더라
[15] 여호와의 사자가 하늘에서부터 두번째 아브라함을 불러
[16] 가라사대 여호와께서 이르시기를 내가 나를 가리켜 맹세하노니 네가 이같이 행하여 네 아들 네 독자를 아끼지 아니하였은즉
[17] 내가 네게 큰 복을 주고 네 씨로 그게 성하여 하늘의 별과 같고 바닷가의 모래와 같게 하리니 네 씨가 그 대적의 문을 얻으리라
[18] 또 네 씨로 말미암아 천하 만민이 복을 얻으리니 이는 네가 나의 말을 준행하였음이니라 하셨다 하니라
[19] 이에 아브라함이 그 사환에게로 돌아와서 함께 떠나 브엘세바에 이르러 거기 거하였더라
[20] 이일 후에 혹이 아브라함에게 고하여 이르기를 밀가가 그대의 동생 나홀에게 자녀를 낳았다 하였더라
[21] 그 맏아들은 우스요 우스의 동생은 부스와 아람의 아비 그므엘과
[22] 게셋과 하소와 빌다스와 이들랍과 브두엘이라
[23] 이 여덟 사람은 아브라함의 동생 나홀의 처 밀가의 소생이며 브두엘은 리브가를 낳았고
[24] 나홀의 첩 르우마라 하는 자도 데바와 가함과 다하스와 마아가를낳았더라

 

Gen.23

[1] Sarah lived a hundred and twenty-seven years; these were the years of the life of Sarah.
[2] And Sarah died at Kir'iath-ar'ba (that is, Hebron) in the land of Canaan; and Abraham went in to mourn for Sarah and to weep for her.
[3] And Abraham rose up from before his dead, and said to the Hittites,
[4] "I am a stranger and a sojourner among you; give me property among you for a burying place, that I may bury my dead out of my sight."
[5] The Hittites answered Abraham,
[6] "Hear us, my lord; you are a mighty prince among us. Bury your dead in the choicest of our sepulchres; none of us will withhold from you his sepulchre, or hinder you from burying your dead."
[7] Abraham rose and bowed to the Hittites, the people of the land.
[8] And he said to them, "If you are willing that I should bury my dead out of my sight, hear me, and entreat for me Ephron the son of Zohar,
[9] that he may give me the cave of Mach-pe'lah, which he owns; it is at the end of his field. For the full price let him give it to me in your presence as a possession for a burying place."
[10] Now Ephron was sitting among the Hittites; and Ephron the Hittite answered Abraham in the hearing of the Hittites, of all who went in at the gate of his city,
[11] "No, my lord, hear me; I give you the field, and I give you the cave that is in it; in the presence of the sons of my people I give it to you; bury your dead."
[12] Then Abraham bowed down before the people of the land.
[13] And he said to Ephron in the hearing of the people of the land, "But if you will, hear me; I will give the price of the field; accept it from me, that I may bury my dead there."
[14] Ephron answered Abraham,
[15] "My lord, listen to me; a piece of land worth four hundred shekels of silver, what is that between you and me? Bury your dead."
[16] Abraham agreed with Ephron; and Abraham weighed out for Ephron the silver which he had named in the hearing of the Hittites, four hundred shekels of silver, according to the weights current among the merchants.
[17] So the field of Ephron in Mach-pe'lah, which was to the east of Mamre, the field with the cave which was in it and all the trees that were in the field, throughout its whole area, was made over
[18] to Abraham as a possession in the presence of the Hittites, before all who went in at the gate of his city.
[19] After this, Abraham buried Sarah his wife in the cave of the field of Mach-pe'lah east of Mamre (that is, Hebron) in the land of Canaan.
[20] The field and the cave that is in it were made over to Abraham as a possession for a burying place by the Hittites.

 

23 장

[1] 사라가 일백 이십칠세를 살았으니 이것이 곧 사라의 향년이라
[2] 사라가 가나안 땅 헤브론 곧 기럇아르바에서 죽으매 아브라함이 들어가서 사라를 위하여 슬퍼하며 애통하다가
[3] 그 시체 앞에서 일어나 나가서 헷족속에게 말하여 가로되
[4] 나는 당신들 중에 나그네요 우거한 자니 청컨대 당신들 중에서 내게 매장지를 주어 소유를 삼아 나로 내 죽은 자를 내어 장사하게 하시오
[5] 헷족속이 아브라함에게 대답하여 가로되
[6] 내 주여 들으소서 당신은 우리 중 하나님의 방백이시니 우리 묘실 중에서 좋은 것을 택하여 당신의 죽은 자를 장사하소서 우리 중에서 자기 묘실에 당신의 죽은 자 장사함을 금할 자가 없으리이다
[7] 아브라함이 일어나 그 땅 거민 헷 족속을 향하여 몸을 굽히고
[8] 그들에게 말하여 가로되 나로 나의 죽은 자를 내어 장사하게 하는 일이 당신들의 뜻일진대 내 말을 듣고 나를 위하여 소할의 아들 에브론에게 구하여
[9] 그로 그 밭머리에 있는 막벨라 굴을 내게 주게 하되 준가를 받고 그 굴을 내게 주어서 당신들 중에 내 소유 매장지가 되게하기를 원하노라
[10] 때에 에브론이 헷족속 중에 앉았더니 그가 헷족속 곧 성문에 들어온 모든 자의 듣는데 아브라함에게 대답하여 가로되
[11] 내 주여 그리 마시고 내 말을 들으소서 내가 그 밭을 당신께 드리고 그속의 굴도 내가 당신께 드리되 내가 내 동족 앞에서 당신께 드리오니 당신의 죽은자를 장사 하소서
[12] 아브라함이 이에 그 땅 백성을 대하여 몸을 굽히고
[13] 그 땅 백성의 듣는데 에브론에게 말하여 가로되 당신이 합당히 여기면 청컨대 내 말을 들으시오 내가 그 밭값을 당신에게 주리니 당신은 내게서 받으시오 내가 나의 죽은 자를 거기 장사하겠노라
[14] 에브론이 아브라함에게 대답하여 가로되
[15] 내 주여 내게 들으소서 땅값은 은 사백 세겔이나 나와 당신 사이에 어찌 교계하리이까 당신의 죽은 자를 장사하소서
[16] 아브라함이 에브론의 말을 좇아 에브론이 헷 족속의 듣는데서 말한 대로 상고의 통용하는 은 사백 세겔을 달아 에브론에게 주었더니
[17] 마므레 앞 막벨라에 있는 에브론의 밭을 바꾸어 그 속의 굴과 그 사방에 둘린 수목을 다
[18] 성문에 들어온 헷 족속 앞에서 아브라함의 소유로 정한지라
[19] 그 후에 아브라함이 그 아내 사라를 가나안 땅 마므레 앞 막벨라 밭 굴에 장사하였더라(마므레는 곧 헤브론이라)
[20]
이와 같이 그 밭과 그 속의 굴을 헷족속이 아브라함 소유 매장지로 정하였더라

 

Gen.24

[1] Now Abraham was old, well advanced in years; and the LORD had blessed Abraham in all things.
[2] And Abraham said to his servant, the oldest of his house, who had charge of all that he had, "Put your hand under my thigh,
[3] and I will make you swear by the LORD, the God of heaven and of the earth, that you will not take a wife for my son from the daughters of the Canaanites, among whom I dwell,
[4] but will go to my country and to my kindred, and take a wife for my son Isaac."
[5] The servant said to him, "Perhaps the woman may not be willing to follow me to this land; must I then take your son back to the land from which you came?"
[6] Abraham said to him, "See to it that you do not take my son back there.
[7] The LORD, the God of heaven, who took me from my father's house and from the land of my birth, and who spoke to me and swore to me, `To your descendants I will give this land,' he will send his angel before you, and you shall take a wife for my son from there.
[8] But if the woman is not willing to follow you, then you will be free from this oath of mine; only you must not take my son back there."
[9] So the servant put his hand under the thigh of Abraham his master, and swore to him concerning this matter.
[10] Then the servant took ten of his master's camels and departed, taking all sorts of choice gifts from his master; and he arose, and went to Mesopota'mia, to the city of Nahor.
[11] And he made the camels kneel down outside the city by the well of water at the time of evening, the time when women go out to draw water.
[12] And he said, "O LORD, God of my master Abraham, grant me success today, I pray thee, and show steadfast love to my master Abraham.
[13] Behold, I am standing by the spring of water, and the daughters of the men of the city are coming out to draw water.
[14] Let the maiden to whom I shall say, `Pray let down your jar that I may drink,' and who shall say, `Drink, and I will water your camels' -- let her be the one whom thou hast appointed for thy servant Isaac. By this I shall know that thou hast shown steadfast love to my master."
[15] Before he had done speaking, behold, Rebekah, who was born to Bethu'el the son of Milcah, the wife of Nahor, Abraham's brother, came out with her water jar upon her shoulder.
[16] The maiden was very fair to look upon, a virgin, whom no man had known. She went down to the spring, and filled her jar, and came up.
[17] Then the servant ran to meet her, and said, "Pray give me a little water to drink from your jar."
[18] She said, "Drink, my lord"; and she quickly let down her jar upon her hand, and gave him a drink.
[19] When she had finished giving him a drink, she said, "I will draw for your camels also, until they have done drinking."
[20] So she quickly emptied her jar into the trough and ran again to the well to draw, and she drew for all his camels.
[21] The man gazed at her in silence to learn whether the LORD had prospered his journey or not.
[22] When the camels had done drinking, the man took a gold ring weighing a half shekel, and two bracelets for her arms weighing ten gold shekels,
[23] and said, "Tell me whose daughter you are. Is there room in your father's house for us to lodge in?"
[24] She said to him, "I am the daughter of Bethu'el the son of Milcah, whom she bore to Nahor."
[25] She added, "We have both straw and provender enough, and room to lodge in."
[26] The man bowed his head and worshiped the LORD,
[27] and said, "Blessed be the LORD, the God of my master Abraham, who has not forsaken his steadfast love and his faithfulness toward my master. As for me, the LORD has led me in the way to the house of my master's kinsmen."
[28] Then the maiden ran and told her mother's household about these things.
[29] Rebekah had a brother whose name was Laban; and Laban ran out to the man, to the spring.
[30] When he saw the ring, and the bracelets on his sister's arms, and when he heard the words of Rebekah his sister, "Thus the man spoke to me," he went to the man; and behold, he was standing by the camels at the spring.
[31] He said, "Come in, O blessed of the LORD; why do you stand outside? For I have prepared the house and a place for the camels."
[32] So the man came into the house; and Laban ungirded the camels, and gave him straw and provender for the camels, and water to wash his feet and the feet of the men who were with him.
[33] Then food was set before him to eat; but he said, "I will not eat until I have told my errand." He said, "Speak on."
[34] So he said, "I am Abraham's servant.
[35] The LORD has greatly blessed my master, and he has become great; he has given him flocks and herds, silver and gold, menservants and maidservants, camels and asses.
[36] And Sarah my master's wife bore a son to my master when she was old; and to him he has given all that he has.
[37] My master made me swear, saying, `You shall not take a wife for my son from the daughters of the Canaanites, in whose land I dwell;
[38] but you shall go to my father's house and to my kindred, and take a wife for my son.'
[39] I said to my master, `Perhaps the woman will not follow me.'
[40] But he said to me, `The LORD, before whom I walk, will send his angel with you and prosper your way; and you shall take a wife for my son from my kindred and from my father's house;
[41] then you will be free from my oath, when you come to my kindred; and if they will not give her to you, you will be free from my oath.'
[42] "I came today to the spring, and said, `O LORD, the God of my master Abraham, if now thou wilt prosper the way which I go,
[43] behold, I am standing by the spring of water; let the young woman who comes out to draw, to whom I shall say, "Pray give me a little water from your jar to drink,"
[44] and who will say to me, "Drink, and I will draw for your camels also," let her be the woman whom the LORD has appointed for my master's son.'
[45] "Before I had done speaking in my heart, behold, Rebekah came out with her water jar on her shoulder; and she went down to the spring, and drew. I said to her, `Pray let me drink.'
[46] She quickly let down her jar from her shoulder, and said, `Drink, and I will give your camels drink also.' So I drank, and she gave the camels drink also.
[47] Then I asked her, `Whose daughter are you?' She said, The daughter of Bethu'el, Nahor's son, whom Milcah bore to him.' So I put the ring on her nose, and the bracelets on her arms.
[48] Then I bowed my head and worshiped the LORD, and blessed the LORD, the God of my master Abraham, who had led me by the right way to take the daughter of my master's kinsman for his son.
[49] Now then, if you will deal loyally and truly with my master, tell me; and if not, tell me; that I may turn to the right hand or to the left."
[50] Then Laban and Bethu'el answered, "The thing comes from the LORD; we cannot speak to you bad or good.
[51] Behold, Rebekah is before you, take her and go, and let her be the wife of your master's son, as the LORD has spoken."
[52] When Abraham's servant heard their words, he bowed himself to the earth before the LORD.
[53] And the servant brought forth jewelry of silver and of gold, and raiment, and gave them to Rebekah; he also gave to her brother and to her mother costly ornaments.
[54] And he and the men who were with him ate and drank, and they spent the night there. When they arose in the morning, he said, "Send me back to my master."
[55] Her brother and her mother said, "Let the maiden remain with us a while, at least ten days; after that she may go."
[56] But he said to them, "Do not delay me, since the LORD has prospered my way; let me go that I may go to my master."
[57] They said, "We will call the maiden, and ask her."
[58] And they called Rebekah, and said to her, "Will you go with this man?" She said, "I will go."
[59] So they sent away Rebekah their sister and her nurse, and Abraham's servant and his men.
[60] And they blessed Rebekah, and said to her, "Our sister, be the mother of thousands of ten thousands; and may your descendants possess the gate of those who hate them!"
[61] Then Rebekah and her maids arose, and rode upon the camels and followed the man; thus the servant took Rebekah, and went his way.
[62] Now Isaac had come from Beer-la'hai-roi, and was dwelling in the Negeb.
[63] And Isaac went out to meditate in the field in the evening; and he lifted up his eyes and looked, and behold, there were camels coming.
[64] And Rebekah lifted up her eyes, and when she saw Isaac, she alighted from the camel,
[65] and said to the servant, "Who is the man yonder, walking in the field to meet us?" The servant said, "It is my master." So she took her veil and covered herself.
[66] And the servant told Isaac all the things that he had done.
[67] Then Isaac brought her into the tent, and took Rebekah, and she became his wife; and he loved her. So Isaac was comforted after his mother's death.

 

24 장

[1] 아브라함이 나이 많아 늙었고 여호와께서 그의 범사에 복을 주셨더라
[2] 아브라함이 자기 집 모든 소유를 맡은 늙은 종에게 이르되 청컨대 네 손을 내 환도뼈 밑에 넣으라
[3] 내가 너로 하늘의 하나님,땅의 하나님이신 여호와를 가리켜 맹세하게 하노니 너는 나의 거하는 이 지방 가나안 족속의 딸 중에서 내 아들을 위하여 아내를 택하지 말고
[4] 내 고향 내 족속에게로 가서 내 아들 이삭을 위하여 아내를 택하라
[5] 종이 가로되 여자가 나를 좇아 이 땅으로 오고자 아니하거든 내가 주인의 아들을 주인의 나오신 땅으로 인도하여 돌아가리이까
[6] 아브라함이 그에게 이르되 삼가 내 아들을 그리로 데리고 돌아가지 말라
[7] 하늘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나를 내 아버지의 집과 내 본토에서 떠나게 하시고 내게 말씀하시며 내게 맹세하여 이르시기를 이 땅을 네 씨에게 주리라 하셨으니 그가 그 사자를 네 앞서 보내실지라 네가 거기서 내 아들을 위하여 아내를 택할지니라
[8] 만일 여자가 너를 좇아 오고자 아니하면 나의 이 맹세가 너와 상관이 없나니 오직 내 아들을 데리고 그리로 가지 말지니라
[9] 종이 이에 주인 아브라함의 환도뼈 아래 손을 넣고 이 일에 대하여 그에게 맹세하였더라
[10] 이에 종이 그 주인의 약대 중 열 필을 취하고 떠났는데 곧 그 주인의 모든 좋은 것을 가지고 떠나 메소보다미아로 가서 나홀의 성에 이르러
[11] 그 약대를 성 밖 우물 곁에 꿇렸으니 저녁때라 여인들이 물을 길러 나올 때이었더라
[12] 그가 가로되 우리 주인 아브라함의 하나님 여호와여 원컨대 오늘날 나로 순적히 만나게 하사 나의 주인 아브라함에게 은혜를 베푸시옵소서
[13] 성 중 사람의 딸들이 물 길러 나오겠사오니 내가 우물 곁에 섰다가
[14] 한 소녀에게 이르기를 청컨대 너는 물 항아리를 기울여 나로 마시게 하라 하리니 그의 대답이 마시라 내가 당신의 약대에게도 마시우리라 하면 그는 주께서 주의 종 이삭을 위하여 정하신 자라 이로 인하여 주께서 나의 주인에게 은혜 베푸심을 내가 알겠나이다
[15] 말을 마치지 못하여서 리브가가 물 항아리를 어깨에 메고 나오니 그는 아브라함의 동생 나홀의 아내 밀가의 아들 브두엘의 소생이라
[16] 그 소녀는 보기에 심히 아리땁고 지금까지 남자가 가까이 하지아니한 처녀더라 그가 우물에 내려가서 물을 그 물 항아리에 채워 가지고 올라오는지라
[17] 종이 마주 달려가서 가로되 청컨대 네 물 항아리의 물을 내게 조금 마시우라
[18] 그가 가로되 주여 마시소서 하며 급히 그 물 항아리를 손에 내려마시게 하고
[19] 마시우기를 다하고 가로되 당신의 약대도 위하여 물을 길어 그것들로 배불리 마시게 하리이다 하고
[20] 급히 물 항아리의 물을 구유에 붓고 다시 길으려고 우물로 달려가서 모든 약대를 위하여 긷는지라
[21] 그 사람이 그를 묵묵히 주목하며 여호와께서 과연 평탄한 길을 주신 여부를 알고자 하더니
[22] 약대가 마시기를 다하매 그가 반 세겔중 금고리 한개와 열 세겔 중 금 손목고리 한 쌍을 그에게 주며
[23] 가로되 네가 뉘 딸이냐 청컨대 내게 고하라 네 부친의 집에 우리 유숙할 곳이 있느냐
[24] 그 여자가 그에게 이르되 나는 밀가가 나홀에게 낳은 아들 브두엘의 딸이니이다
[25] 또 가로되 우리에게 짚과 보리가 족하며 유숙할 곳도 있나이다
[26] 이에 그 사람이 머리를 숙여 여호와께 경배하고
[27] 가로되 나의 주인 아브라함의 하나님 여호와를 찬송하나이다 나의 주인에게 주의 인자와 성실을 끊이지 아니하셨사오며 여호와께서 길에서 나를 인도하사 내 주인의 동생집에 이르게 하셨나이다 하니라
[28] 소녀가 달려가서 이 일을 어미 집에 고하였더니
[29] 리브가에게 오라비가 있어 이름은 라반이라 그가 우물로 달려가 그 사람에게 이르니
[30] 그가 그 누이의 고리와 그 손의 손목고리를 보고 또 그 누이 리브가가 그 사람이 자기에게 이같이 말하더라 함을 듣고 그 사람에게로 나아감이라 때에 그가 우물가 약대 곁에 섰더라
[31] 라반이 가로되 여호와께 복을 받은 자여 들어오소서 어찌 밖에 섰나이까 내가 방과 약대의 처소를 예비하였나이다
[32] 그 사람이 집으로 들어가매 라반이 약대의 짐을 부리고 짚과 보리를 약대에게 주고 그 사람의 발과 그 종자의 발 씻을 물을 주고
[33] 그 앞에 식물을 베푸니 그 사람이 가로되 내가 내 일을 진술하기전에는 먹지 아니하겠나이다 라반이 가로되 말하소서
[34] 그가 가로되 나는 아브라함의 종이니이다
[35] 여호와께서 나의 주인에게 크게 복을 주어 창성케 하시되 우양과 은금과 노비와 약대와 나귀를 그에게 주셨고
[36] 나의 주인의 부인 사라가 노년에 나의 주인에게 아들을 낳으매 주인이 그 모든 소유를 그 아들에게 주었나이다
[37] 나의 주인이 나로 맹세하게 하여 가로되 너는 내 아들을 위하여 나사는 땅 가나안 족속의 딸 중에서 아내를 택하지 말고
[38] 내 아비 집 내 족속에게로 가서 내 아들을 위하여 아내를 택하라 하시기로
[39] 내가 내 주인에게 말씀하되 혹 여자가 나를 좇지 아니하면 어찌 하리이까 한즉
[40] 주인이 내게 이르되 나의 섬기는 여호와께서 그 사자를 너와 함께 보내어 네게 평탄한 길을 주시리니 너는 내 족속 중 내 아비 집에서 내 아들을 위하여 아내를 택할 것이니라
[41] 네가 내 족속에게 이를 때에는 네가 내 맹세와 상관이 없으리라 설혹 그들이 네게 주지 아니할찌지도 네가 내 맹세와 상관이 없으리라 하시기로
[42] 내가 오늘 우물에 이르러 말씀하기를 나의 주인 아브라함의 하나님 여호와여 만일 나의 행하는 길에 형통함을 주실진대
[43] 내가 이 우물 곁에 섰다가 청년 여자가 물을 길러 오거든 내가 그에게 청하기를 너는 물 항아리의 물을 내게 조금 마시우라 하여
[44] 그의 대답이 당신은 마시라 내가 또 당신의 약대를 위하여도 길으리라 하면 그 여자는 여호와께서 나의 주인의 아들을 위하여 정하여 주신 자가 되리이다 하며
[45] 내가 묵도하기를 마치지 못하여 리브가가 물 항아리를 어깨에 메고 나와서 우물로 내려와 긷기로 내가 그에게 이르기를 청컨대 내게 마시우라 한즉
[46] 그가 급히 물 항아리를 어깨에서 내리며 가로되 마시라 내가 당신의 약대에게도 마시우리라 하기로 내가 마시매 그가 또 약대에게도 마시운지라
[47] 내가 그에게 묻기를 네가 뉘 딸이뇨 한즉 가로되 밀가가 나홀에게 낳은 브두엘의 딸이라 하기로 내가 고리를 그 코에 꿰고 손목고리를 그 손에 끼우고
[48] 나의 주인 아브라함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나를 바른 길로 인도하사 나의 주인의 동생의 딸을 그 아들을 위하여 택하게 하셨으므로 내가 머리를 숙여 그에게 경배하고 찬송하였나이다
[49] 이제 당신들이 인자와 진실로 나의 주인을 대접하려거든 내게 고하시고 그렇지 않을지라도 내게 고하여 나로 좌우간 행하게 하소서
[50] 라반과 브두엘이 대답하여 가로되 이 일이 여호와께로 말미암았으니 우리는 가부를 말할 수 없노라
[51] 리브가가 그대 앞에 있으니 데리고 가서 여호와의 명대로 그로 그대의 주인의 아들의 아내가 되게 하라
[52] 아브라함의 종이 그들의 말을 듣고 땅에 엎드리어 여호와께 절하고
[53] 은금 패물과 의복을 꺼내어 리브가에게 주고 그 오라비와 어미에게도 보물을 주니라
[54] 이에 그들 곧 종과 종자들이 먹고 마시고 유숙하고 아침에 일어나서 그가 가로되 나를 보내어 내 주인에게로 돌아가게 하소서
[55] 리브가의 오라비와 그 어미가 가로되 소녀로 며칠을 적어도 열흘을 우리와 함께 있게 하라 그 후에 그가 갈 것이니라 만류치 마소서 여호와께서 내게 형통한 길을 주셨으니 나를 보내어 내 주인에게로 돌아가게 하소서
[56] 그 사람이 그들에게 이르되 나를 만류치 마소서 여호와께서 내게 형통한 길을 주셨으니 나를 보내어 내 주인에게로 돌아가게 하소서
[57] 그들이 가로되 우리가 소녀를 불러 그에게 물으리라 하고
[58] 리브가를 불러 그에게 이르되 네가 이 사람과 함께 가려느냐 그가 대답하되 가겠나이다
[59] 그들이 그 누이 리브가와 그의 유모와 아브라함의 종과 종자들을 보내며
[60] 리브가에게 축복하여 가로되 우리 누이여 너는 천만인의 어미가 될지어다 네 씨로 그 원수의 성문을 얻게 할지어다
[61] 리브가가 일어나 비자와 함께 약대를 타고 그 사람을 따라가니 종이 리브가를 데리고 가니라
[62] 때에 이삭이 브엘 라해로이에서 왔으니 그가 남방에 거하였었음이라
[63] 이삭이 저물 때에 들에 나가 묵상하다가 눈을 들어 보매 약대들이 오더라
[64] 리브가가 눈을 들어 이삭을 바라보고 약대에서 내려
[65] 종에게 말하되 들에서 배회하다가 우리에게로 마주 오는 자가 누구뇨 종이 가로되 이는 내 주인이니이다 리브가가 면박을 취하여 스스로 가리우더라
[66] 종이 그 행한 일을 다 이삭에게 고하매
[67] 이삭이 리브가를 인도하여 모친 사라의 장막으로 들이고 그를 취하여 아내를 삼고 사랑하였으니 이삭이 모친 상사 후에 위로를 얻었더라

 

Gen.25

[1] Abraham took another wife, whose name was Ketu'rah.
[2] She bore him Zimran, Jokshan, Medan, Mid'ian, Ishbak, and Shuah.
[3] Jokshan was the father of Sheba and Dedan. The sons of Dedan were Asshu'rim, Letu'shim, and Le-um'mim.
[4] The sons of Mid'ian were Ephah, Epher, Hanoch, Abi'da, and Elda'ah. All these were the children of Ketu'rah.
[5] Abraham gave all he had to Isaac.
[6] But to the sons of his concubines Abraham gave gifts, and while he was still living he sent them away from his son Isaac, eastward to the east country.
[7] These are the days of the years of Abraham's life, a hundred and seventy-five years.
[8] Abraham breathed his last and died in a good old age, an old man and full of years, and was gathered to his people.
[9] Isaac and Ish'mael his sons buried him in the cave of Mach-pe'lah, in the field of Ephron the son of Zohar the Hittite, east of Mamre,
[10] the field which Abraham purchased from the Hittites. There Abraham was buried, with Sarah his wife.
[11] After the death of Abraham God blessed Isaac his son. And Isaac dwelt at Beer-la'hai-roi.
[12] These are the descendants of Ish'mael, Abraham's son, whom Hagar the Egyptian, Sarah's maid, bore to Abraham.
[13] These are the names of the sons of Ish'mael, named in the order of their birth: Neba'ioth, the first-born of Ish'mael; and Kedar, Adbeel, Mibsam,
[14] Mishma, Dumah, Massa,
[15] Hadad, Tema, Jetur, Naphish, and Ked'emah.
[16] These are the sons of Ish'mael and these are their names, by their villages and by their encampments, twelve princes according to their tribes.
[17] (These are the years of the life of Ish'mael, a hundred and thirty-seven years; he breathed his last and died, and was gathered to his kindred.)
[18] They dwelt from Hav'ilah to Shur, which is opposite Egypt in the direction of Assyria; he settled over against all his people.
[19] These are the descendants of Isaac, Abraham's son: Abraham was the father of Isaac,
[20] and Isaac was forty years old when he took to wife Rebekah, the daughter of Bethu'el the Aramean of Paddan-aram, the sister of Laban the Aramean.
[21] And Isaac prayed to the LORD for his wife, because she was barren; and the LORD granted his prayer, and Rebekah his wife conceived.
[22] The children struggled together within her; and she said, "If it is thus, why do I live?" So she went to inquire of the LORD.
[23] And the LORD said to her, "Two nations are in your womb,
and two peoples, born of you, shall be divided;
the one shall be stronger than the other,
the elder shall serve the younger."
[24] When her days to be delivered were fulfilled, behold, there were twins in her womb.
[25] The first came forth red, all his body like a hairy mantle; so they called his name Esau.
[26] Afterward his brother came forth, and his hand had taken hold of Esau's heel; so his name was called Jacob. Isaac was sixty years old when she bore them.
[27] When the boys grew up, Esau was a skilful hunter, a man of the field, while Jacob was a quiet man, dwelling in tents.
[28] Isaac loved Esau, because he ate of his game; but Rebekah loved Jacob.
[29] Once when Jacob was boiling pottage, Esau came in from the field, and he was famished.
[30] And Esau said to Jacob, "Let me eat some of that red pottage, for I am famished!" (Therefore his name was called Edom.)
[31] Jacob said, "First sell me your birthright."
[32] Esau said, "I am about to die; of what use is a birthright to me?"
[33] Jacob said, "Swear to me first." So he swore to him, and sold his birthright to Jacob.
[34] Then Jacob gave Esau bread and pottage of lentils, and he ate and drank, and rose and went his way. Thus Esau despised his birthright.

 

25 장

[1] 아브라함이 후처를 취하였으니 그 이름은 그두라라
[2] 그가 시므란과 욕산과 므단과 미디안과 이스박과 수아를 낳았고
[3] 욕산과 스바와 드단을 낳았으며 드단의 자손은 앗수르 족속과 르두시 족속과 르움미 족속이며
[4] 미디안의 아들은 에바와 에벨과 하녹과 아비다와 엘다아니 다 그두라의 자손이었더라
[5] 아브라함이 이삭에게 자기 모든 소유를 주었고
[6] 자기 서자들에게도 재물을 주어 자기 생전에 그들로 자기 아들 이삭을 떠나 동방 곧 동국으로 가게 하였더라
[7] 아브라함의 향년이 일백 칠십 오세라
[8] 그가 수가 높고 나이 많아 기운이 진하여 죽어 자기 열조에게로 돌아가매
[9] 그 아들 이삭과 이스마엘이 그를 마므레 앞 헷족속 소할의 아들 에브론의 밭에 있는 막벨라 굴에 장사 하였으니
[10] 이것은 아브라함이 헷 족속에게서 산 밭이라 아브라함과 그 아내 사라가 거기 장사되니라
[11] 아브라함이 죽은 후에 하나님이 그 아들 이삭에게 복을 주셨고 이삭은 브엘라해로이 근처에 거하였더라
[12] 사라의 여종 애굽인 하갈이 아브라함에게 낳은 아들 이스마엘의 후예는 이러하고
[13] 이스마엘의 아들들의 이름은 그 이름과 그 세대 대로 이와 같으니라 이스마엘의 장자는 느바욧이요 그다음은 게달과 앗브엘과 밉삼과
[14] 미스마와 두마와 맛사와
[15] 하닷과 데마와 여둘과 나비스와 게드마니
[16] 이들은 이스마엘의 아들들이요 그 촌과 부락대로 된 이름이며 그 족속대로는 십 이 방백이었더라
[17] 이스마엘은 향년이 일백 삼십 칠세에 기운이 진하여 죽어 자기 열조에게로 돌아갔고
[18] 그 자손들은 하윌라에서부터 앗수르로 통하는 애굽 앞 술까지 이르러 그 모든 형제의 맞은편에 거하였더라
[19] 아브라함의 아들 이삭의 후예는 이러하니라 아브라함이 이삭을 낳았고
[20] 이삭은 사십세에 리브가를 취하여 아내를 삼았으니 리브가는 밧단 아람의 아람 족속 중 브두엘의 딸이요 아람 족속중 라반의 누이였더라
[21] 이삭이 그 아내가 잉태하지 못하므로 그를 위하여 여호와께 간구하매 여호와께서 그 간구를 들으셨으므로 그 아내 리브가가 잉태하였더니
[22] 아이들이 그의 태 속에서 서로 싸우는지라 그가 가로되 이같으면 내가 어찌할꼬 하고 가서 여호와께 묻자온대
[23] 여호와께서 그에게 이르시되 두 국민이 네 태중에 있구나 두 민족이 네 복중에서부터 나누이리라 이 족속이 저 족속보다 강하겠고 큰 자는 어린 자를 섬기리라 하셨더라
[24] 그 해산 기한이 찬즉 태에 쌍동이가 있었는데
[25] 먼저 나온 자는 붉고 전신이 갖옷 같아서 이름을 에서라 하였고
[26] 후에 나온 아우는 손으로 에서의 발꿈치를 잡았으므로 그 이름을 야곱이라 하였으며 리브가가 그들을 낳을 때에 이삭이 육십 세이었더라
[27] 그 아이들이 장성하매 에서는 익숙한 사냥군인고로 들사람이 되고 야곱은 종용한 사람인고로 장막에 거하니
[28] 이삭은 에서의 사냥한 고기를 좋아하므로 그를 사랑하고 리브가는 야곱을 사랑하였더라
[29] 야곱이 죽을 쑤었더니 에서가 들에서부터 돌아와서 심히 곤비하여
[30] 야곱에게 이르되 내가 곤비하니 그 붉은 것을 나로 먹게 하라 한지라 그러므로 에서의 별명은 에돔이더라
[31] 야곱이 가로되 형의 장자의 명분을 오늘날 내게 팔라
[32] 에서가 가로되 내가 죽게 되었으니 이 장자의 명분이 내게 무엇이 유익하리요
[33] 야곱이 가로되 오늘 내게 맹세하라 에서가 맹세하고 장자의 명분을 야곱에게 판지라
[34] 야곱이 떡과 팥죽을 에서에게 주매 에서가 먹으며 마시고 일어나서 갔으니 에서가 장자의 명분을 경홀히 여김이었더라

 

Gen.26

[1] Now there was a famine in the land, besides the former famine that was in the days of Abraham. And Isaac went to Gerar, to Abim'elech king of the Philistines.
[2] And the LORD appeared to him, and said, "Do not go down to Egypt; dwell in the land of which I shall tell you.
[3] Sojourn in this land, and I will be with you, and will bless you; for to you and to your descendants I will give all these lands, and I will fulfil the oath which I swore to Abraham your father.
[4] I will multiply your descendants as the stars of heaven, and will give to your descendants all these lands; and by your descendants all the nations of the earth shall bless themselves:
[5] because Abraham obeyed my voice and kept my charge, my commandments, my statutes, and my laws."
[6] So Isaac dwelt in Gerar.
[7] When the men of the place asked him about his wife, he said, "She is my sister"; for he feared to say, "My wife," thinking, "lest the men of the place should kill me for the sake of Rebekah"; because she was fair to look upon.
[8] When he had been there a long time, Abim'elech king of the Philistines looked out of a window and saw Isaac fondling Rebekah his wife.
[9] So Abim'elech called Isaac, and said, "Behold, she is your wife; how then could you say, `She is my sister'?" Isaac said to him, "Because I thought, `Lest I die because of her.'"
[10] Abim'elech said, "What is this you have done to us? One of the people might easily have lain with your wife, and you would have brought guilt upon us."
[11] So Abim'elech warned all the people, saying, "Whoever touches this man or his wife shall be put to death."
[12] And Isaac sowed in that land, and reaped in the same year a hundredfold. The LORD blessed him,
[13] and the man became rich, and gained more and more until he became very wealthy.
[14] He had possessions of flocks and herds, and a great household, so that the Philistines envied him.
[15] (Now the Philistines had stopped and filled with earth all the wells which his father's servants had dug in the days of Abraham his father.)
[16] And Abim'elech said to Isaac, "Go away from us; for you are much mightier than we."
[17] So Isaac departed from there, and encamped in the valley of Gerar and dwelt there.
[18] And Isaac dug again the wells of water which had been dug in the days of Abraham his father; for the Philistines had stopped them after the death of Abraham; and he gave them the names which his father had given them.
[19] But when Isaac's servants dug in the valley and found there a well of springing water,
[20] the herdsmen of Gerar quarreled with Isaac's herdsmen, saying, "The water is ours." So he called the name of the well Esek, because they contended with him.
[21] Then they dug another well, and they quarreled over that also; so he called its name Sitnah.
[22] And he moved from there and dug another well, and over that they did not quarrel; so he called its name Reho'both, saying, "For now the LORD has made room for us, and we shall be fruitful in the land."
[23] From there he went up to Beer-sheba.
[24] And the LORD appeared to him the same night and said, "I am the God of Abraham your father; fear not, for I am with you and will bless you and multiply your descendants for my servant Abraham's sake."
[25] So he built an altar there and called upon the name of the LORD, and pitched his tent there. And there Isaac's servants dug a well.
[26] Then Abim'elech went to him from Gerar with Ahuz'zath his adviser and Phicol the commander of his army.
[27] Isaac said to them, "Why have you come to me, seeing that you hate me and have sent me away from you?"
[28] They said, "We see plainly that the LORD is with you; so we say, let there be an oath between you and us, and let us make a covenant with you,
[29] that you will do us no harm, just as we have not touched you and have done to you nothing but good and have sent you away in peace. You are now the blessed of the LORD."
[30] So he made them a feast, and they ate and drank.
[31] In the morning they rose early and took oath with one another; and Isaac set them on their way, and they departed from him in peace.
[32] That same day Isaac's servants came and told him about the well which they had dug, and said to him, "We have found water."
[33] He called it Shibah; therefore the name of the city is Beer-sheba to this day.
[34] When Esau was forty years old, he took to wife Judith the daughter of Be-e'ri the Hittite, and Bas'emath the daughter of Elon the Hittite;
[35] and they made life bitter for Isaac and Rebekah.

 

26 장

[1] 아브라함 때에 첫 흉년이 들었더니 그 땅에 또 흉년이 들매 이삭이 그랄로 가서 블레셋 왕 아비멜렉에게 이르렀더니
[2] 여호와께서 이삭에게 나타나 가라사대 애굽으로 내려가지 말고 내가 네게 지시하는 땅에 거하라
[3] 이 땅에 유하면 내가 너와 함께 있어 네게 복을 주고 내가 이 모든 땅을 너와 네 자손에게 주리라 내가 네 아비 아브라함 에게 맹세한 것을 이루어
[4] 네 자손을 하늘의 별과 같이 번성케 하며 이 모든 땅을 네 자손에게 주리니 네 자손을 인하여 천하 만민이 복을 받으리라
[5] 이는 아브라함이 내 말을 순종하고 내 명령과 내 계명과 내 율례와 내 법도를 지켰음이니라 하시니라
[6] 이삭이 그랄에 거하였더니
[7] 그곳 사람들이 그 아내를 물으매 그가 말하기를 그는 나의 누이라 하였으니 리브가는 보기에 아리따우므로 그곳 백성이 리브가로 인하여 자기를 죽일까 하여 그는 나의 아내라 하기를 두려워함이었더라
[8] 이삭이 거기 오래 거하였더니 이삭이 그 아내 리브가를 껴안은 것을 블레셋 왕 아비멜렉이 창으로 내다본지라
[9] 이에 아비멜렉이 이삭을 불러 이르되 그가 정녕 네 아내여늘 어찌 네 누이라 하였느냐 이삭이 그에게 대답하되 내 생각에 그를 인하여 내가 죽게 될까 두려워하였음이로라
[10] 아비멜렉이 가로되 네가 어찌 우리에게 이렇게 행하였느냐 백성중 하나가 네 아내와 동침하기 쉬웠을뻔 하였은즉 네가 죄를 우리에게 입혔으리라
[11] 아비멜렉이 이에 모든 백성에게 명하여 가로되 이 사람이나 그 아내에게 범하는 자는 죽이리라 하였더라
[12] 이삭이 그 땅에서 농사하여 그 해에 백배나 얻었고 여호와께서 복을 주시므로
[13] 그 사람이 창대하고 왕성하여 마침내 거부가 되어
[14] 양과 소가 떼를 이루고 노복이 심히 많으므로 블레셋 사람이 그를 시기하여
[15] 그 아비 아브라함 때에 그 아비의 종들이 판 모든 우물을 막고 흙으로 메웠더라
[16] 아비멜렉이 이삭에게 이르되 네가 우리보다 크게 강성한즉 우리를 떠나가라
[17] 이삭이 그곳을 떠나 그랄 골짜기에 장막을 치고 거기 우거하며
[18] 그 아비 아브라함 때에 팠던 우물들을 다시 팠으니 이는 아브라함 죽은 후에 블레셋 사람이 그 우물들을 메웠음이라 이삭이 그 우물들의 이름을 그 아비의 부르던 이름으로 불렀더라
[19] 이삭의 종들이 골짜기에 파서 샘 근원을 얻었더니
[20] 그랄 목자들이 이삭의 목자와 다투어 가로되 이 물은 우리의 것이라 하매 이삭이 그 다툼을 인하여 그 우물 이름을 에섹이라 하였으며
[21] 또 다른 우물을 팠더니 그들이 또 다투는고로 그 이름을 싯나라 하였으며
[22] 이삭이 거기서 옮겨 다른 우물을 팠더니 그들이 다투지 아니하였으므로 그 이름을 르호봇이라 하여 가로되 이제는 여호와께서 우리의 장소를 넓게 하셨으니 이 땅에서 우리가 번성하리로다 하였더라
[23] 이삭이 거기서부터 브엘세바로 올라갔더니
[24] 그 밤에 여호와께서 그에게 나타나 가라사대 나는 네 아비 아브라함의 하나님이니 두려워 말라 내 종 아브라함을 위하여 내가 너와 함께 있어 네게 복을 주어 네 자손으로 번성케 하리라 하신지라
[25] 이삭이 그곳에 단을 쌓아 여호와의 이름을 부르고 거기 장막을 쳤더니 그 종들이 거기서도 우물을 팠더라
[26] 아비멜렉이 그 친구 아훗삿과 군대장관 비골로 더불어 그랄에서 부터 이삭에게로 온지라
[27] 이삭이 그들에게 이르되 너희가 나를 미워하여 나로 너희를 떠나가게 하였거늘 어찌하여 내게 왔느냐
[28] 그들이 가로되 여호와께서 너와 함께 계심을 우리가 분명히 보았으므로 우리의 사이 곧 우리와 너의 사이에 맹세를 세워 너와 계약을 맺으리라 말하였노라
[29] 너는 우리를 해하지 말라 이는 우리가 너를 범하지 아니하고 선한 일만 네게 행하며 너로 평안히 가게 하였음이니라 이제 너는 여호와께 복을 받은 자니라
[30] 이삭이 그들을 위하여 잔치를 베풀매 그들이 먹고 마시고
[31] 아침에 일찌기 일어나 서로 맹세한 후에 이삭이 그들을 보내매 그들이 평안히 갔더라
[32] 그 날에 이삭의 종들이 자기들의 판 우물에 대하여 이삭에게 와서 고하여 가로되 우리가 물을 얻었나이다 하매
[33] 그가 그 이름을 세바라 한지라 그러므로 그 성읍 이름이 오늘까지 브엘세바더라
[34] 에서가 사십세에 헷 족속 브에리의 딸 유딧과 헷 족속 엘론의 딸 바스맛을 아내로 취하였더니
[35] 그들이 이삭과 리브가의 마음의 근심이 되었더라

 

Gen.27

[1] When Isaac was old and his eyes were dim so that he could not see, he called Esau his older son, and said to him, "My son"; and he answered, "Here I am."
[2] He said, "Behold, I am old; I do not know the day of my death.
[3] Now then, take your weapons, your quiver and your bow, and go out to the field, and hunt game for me,
[4] and prepare for me savory food, such as I love, and bring it to me that I may eat; that I may bless you before I die."
[5] Now Rebekah was listening when Isaac spoke to his son Esau. So when Esau went to the field to hunt for game and bring it,
[6] Rebekah said to her son Jacob, "I heard your father speak to your brother Esau,
[7] `Bring me game, and prepare for me savory food, that I may eat it, and bless you before the LORD before I die.'
[8] Now therefore, my son, obey my word as I command you.
[9] Go to the flock, and fetch me two good kids, that I may prepare from them savory food for your father, such as he loves;
[10] and you shall bring it to your father to eat, so that he may bless you before he dies."
[11] But Jacob said to Rebekah his mother, "Behold, my brother Esau is a hairy man, and I am a smooth man.
[12] Perhaps my father will feel me, and I shall seem to be mocking him, and bring a curse upon myself and not a blessing."
[13] His mother said to him, "Upon me be your curse, my son; only obey my word, and go, fetch them to me."
[14] So he went and took them and brought them to his mother; and his mother prepared savory food, such as his father loved.
[15] Then Rebekah took the best garments of Esau her older son, which were with her in the house, and put them on Jacob her younger son;
[16] and the skins of the kids she put upon his hands and upon the smooth part of his neck;
[17] and she gave the savory food and the bread, which she had prepared, into the hand of her son Jacob.
[18] So he went in to his father, and said, "My father"; and he said, "Here I am; who are you, my son?"
[19] Jacob said to his father, "I am Esau your first-born. I have done as you told me; now sit up and eat of my game, that you may bless me."
[20] But Isaac said to his son, "How is it that you have found it so quickly, my son?" He answered, "Because the LORD your God granted me success."
[21] Then Isaac said to Jacob, "Come near, that I may feel you, my son, to know whether you are really my son Esau or not."
[22] So Jacob went near to Isaac his father, who felt him and said, "The voice is Jacob's voice, but the hands are the hands of Esau."
[23] And he did not recognize him, because his hands were hairy like his brother Esau's hands; so he blessed him.
[24] He said, "Are you really my son Esau?" He answered, "I am."
[25] Then he said, "Bring it to me, that I may eat of my son's game and bless you." So he brought it to him, and he ate; and he brought him wine, and he drank.
[26] Then his father Isaac said to him, "Come near and kiss me, my son."
[27] So he came near and kissed him; and he smelled the smell of his garments, and blessed him, and said, "See, the smell of my son
is as the smell of a field which the LORD has blessed!
[28] May God give you of the dew of heaven,
and of the fatness of the earth,
and plenty of grain and wine.
[29] Let peoples serve you,
and nations bow down to you.
Be lord over your brothers,
and may your mother's sons bow down to you.
Cursed be every one who curses you,
and blessed be every one who blesses you!"
[30] As soon as Isaac had finished blessing Jacob, when Jacob had scarcely gone out from the presence of Isaac his father, Esau his brother came in from his hunting.
[31] He also prepared savory food, and brought it to his father. And he said to his father, "Let my father arise, and eat of his son's game, that you may bless me."
[32] His father Isaac said to him, "Who are you?" He answered, "I am your son, your first-born, Esau."
[33] Then Isaac trembled violently, and said, "Who was it then that hunted game and brought it to me, and I ate it all before you came, and I have blessed him? -- yes, and he shall be blessed."
[34] When Esau heard the words of his father, he cried out with an exceedingly great and bitter cry, and said to his father, "Bless me, even me also, O my father!"
[35] But he said, "Your brother came with guile, and he has taken away your blessing."
[36] Esau said, "Is he not rightly named Jacob? For he has supplanted me these two times. He took away my birthright; and behold, now he has taken away my blessing." Then he said, "Have you not reserved a blessing for me?"
[37] Isaac answered Esau, "Behold, I have made him your lord, and all his brothers I have given to him for servants, and with grain and wine I have sustained him. What then can I do for you, my son?"
[38] Esau said to his father, "Have you but one blessing, my father? Bless me, even me also, O my father." And Esau lifted up his voice and wept.
[39] Then Isaac his father answered him: "Behold, away from the fatness of the earth shall
your dwelling be, and away from the dew of heaven on high.
[40] By your sword you shall live,
and you shall serve your brother;
but when you break loose
you shall break his yoke from your neck."
[41] Now Esau hated Jacob because of the blessing with which his father had blessed him, and Esau said to himself, "The days of mourning for my father are approaching; then I will kill my brother Jacob."
[42] But the words of Esau her older son were told to Rebekah; so she sent and called Jacob her younger son, and said to him, "Behold, your brother Esau comforts himself by planning to kill you.
[43] Now therefore, my son, obey my voice; arise, flee to Laban my brother in Haran,
[44] and stay with him a while, until your brother's fury turns away;
[45] until your brother's anger turns away, and he forgets what you have done to him; then I will send, and fetch you from there. Why should I be bereft of you both in one day?"
[46] Then Rebekah said to Isaac, "I am weary of my life because of the Hittite women. If Jacob marries one of the Hittite women such as these, one of the women of the land, what good will my life be to me?"

 

27 장

[1] 이삭이 나이 많아 눈이 어두워 잘 보지 못하더니 맏아들 에서를 불러 가로되 내 아들아 하매 그가 가로되 내가 여기 있나이다 하니
[2] 이삭이 가로되 내가 이제 늙어 어느날 죽을는지 알지 못하노니
[3] 그런즉 네 기구 곧 전통과 활을 가지고 들에 가서 나를 위하여 사냥하여
[4] 나의 즐기는 별미를 만들어 내게로 가져다가 먹게 하여 나로 죽기 전에 내 마음껏 네게 축복하게 하라
[5] 이삭이 그 아들 에서에게 말할때에 리브가가 들었더니 에서가 사냥하여 오려고 들로 나가매
[6] 리브가가 그 아들 야곱에게 일러 가로되 네 부친이 네 형 에서에게 말씀하시는 것을 내가 들으니 이르시기를
[7] 나를 위하여 사냥하여 가져다가 별미를 만들어 나로 먹게 하여 죽기 전에 여호와 앞에서 네게 축복하게 하라 하셨으니
[8] 그런즉 내 아들아 내 말을 좇아 내가 네게 명하는대로
[9] 염소떼에 가서 거기서 염소의 좋은 새끼를 내게로 가져오면 내가 그것으로 네 부친을 위하여 그 즐기시는 별미를 만들리니
[10] 네가 그것을 가져 네 부친께 드려서 그로 죽으시기 전에 네게 축복하기 위하여 잡수시게 하라
[11] 야곱이 그 모친 리브가에게 이르되 내 형 에서는 털사람이요 나는 매끈매끈한 사람인즉
[12] 아버지께서 나를 만지실진대 내가 아버지께 속이는 자로 뵈일지라 복은 고사하고 저주를 받을까 하나이다
[13] 어미가 그에게 이르되 내 아들아 너의 저주는 내게로 돌리리니 내 말만 좇고 가서 가져오라
[14] 그가 가서 취하여 어미에게로 가져왔더니 그 어미가 그 아비의 즐기는 별미를 만들었더라
[15] 리브가가 집 안 자기 처소에 있는 맏아들 에서의 좋은 의복을 취하여 작은 아들 야곱에게 입히고
[16] 또 염소 새끼의 가죽으로 그 손과 목의 매끈매끈한 곳에 꾸미고
[17] 그 만든 별미와 떡을 자기 아들 야곱의 손에 주매
[18] 야곱이 아버지에게 나아가서 내 아버지여 하고 부른대 가로되 내가 여기 있노라 내 아들아 네가 누구냐
[19] 야곱이 아비에게 대답하되 나는 아버지의 맏아들 에서로소이다 아버지께서 내게 명하신대로 내가 하였사오니 청컨대 일어나 앉아서 내 사냥한 고기를 잡수시고 아버지의 마음껏 내게 축복하소서
[20] 이삭이 그 아들에게 이르되 내 아들아 네가 어떻게 이같이 속히 잡았느냐 그가 가로되 아버지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나로 순적히 만나게 하셨음이니이다
[21] 이삭이 야곱에게 이르되 내 아들아 가까이 오라 네가 과연 내 아들 에서인지 아닌지 내가 너를 만지려 하노라
[22] 야곱이 그 아비 이삭에게 가까이 가니 이삭이 만지며 가로되 음성은 야곱의 음성이나 손은 에서의 손이로다 하며
[23] 그 손이 형 에서의 손과 같이 털이 있으므로 능히 분별치 못하고 축복하였더라
[24] 이삭이 가로되 네가 참 내 아들 에서냐 그가 대답하되 그러하니이다
[25] 이삭이 가로되 내게로 가져오라 내 아들의 사냥한 고기를 먹고 내 마음껏 네게 축복하리라 야곱이 그에게로 가져가매 그가 먹고 또 포도주를 가져가매 그가 마시고
[26] 그 아비 이삭이 그에게 이르되 내 아들아 가까이 와서 내게 입맞추라
[27] 그가 가까이 가서 그에게 입맞추니 아비가 그 옷의 향취를 맡고 그에게 축복하여 가로되 내 아들의 향취는 여호와의 복 주신 밭의 향취로다
[28] 하나님은 하늘의 이슬과 땅의 기름짐이며 풍성한 곡식과 포도주로 네게 주시기를 원하노라
[29] 만민이 너를 섬기고 열국이 네게 굴복하리니 네가 형제들의 주가 되고 네 어미의 아들들이 네게 굴복하며 네게 저주하는 자는 저주를 받고 네게 축복하는 자는 복을 받기를 원하노라
[30] 이삭이 야곱에게 축복하기를 마치매 야곱이 그 아비 이삭 앞에서 나가자 곧 그 형 에서가 사냥하여 돌아온지라
[31] 그가 별미를 만들어 아비에게로 가지고 가서 가로되 아버지여 일어나서 아들의 사냥한 고기를 잡수시고 마음껏 내게 축복하소서
[32] 그 아비 이삭이 그에게 이르되 너는 누구냐 그가 대답하되 나는 아버지의 아들 곧 아버지의 맏아들 에서로소이다
[33] 이삭이 심히 크게 떨며 가로되 그런즉 사냥한 고기를 내게 가져온 자가 누구냐 너 오기 전에 내가 다 먹고 그를 위하여 축복하였은즉 그가 정녕 복을 받을 것이니라
[34] 에서가 그 아비의 말을 듣고 방성 대곡하며 아비에게 이르되 내 아버지여 내게 축복하소서 내게도 그리 하소서
[35] 이삭이 가로되 네 아우가 간교하게 와서 네 복을 빼앗았도다
[36] 에서가 가로되 그의 이름을 야곱이라 함이 합당치 아니하니이까 그가 나를 속임이 이것이 두번째니이다 전에는 나의 장자의 명분을 빼앗고 이제는 내 복을 빼앗았나이다 또 가로되 아버지께서 나를 위하여 빌 복을 남기지 아니하셨나이까
[37] 이삭이 에서에게 대답하여 가로되 내가 그를 너의 주로 세우고 그 모든 형제를 내가 그에게 종으로 주었으며 곡식과 포도주를 그에게 공급하였으니 내 아들아 내가 네게 무엇을 할 수 있으랴
[38] 에서가 아비에게 이르되 내 아버지여 아버지의 빌 복이 이 하나 뿐이리이까 내 아버지여 내게 축복하소서 내게도 그리 하소서 하고 소리를 높여우니
[39] 그 아비 이삭이 그에게 대답하여 가로되 너의 주소는 땅의 기름 짐에서 뜨고 내리는 하늘 이슬에서 뜰 것이며
[40] 너는 칼을 믿고 생활하겠고 네 아우를 섬길 것이며 네가 매임을 벗을 때에는 그 멍에를 네 목에서 떨쳐버리리라 하였더라
[41] 그 아비가 야곱에게 축복한 그 축복을 인하여 에서가 야곱을 미워하여 심중에 이르기를 아버지를 곡할 때가 가까왔은즉 내가 내 아우 야곱을 죽이리라 하였더니
[42] 맏아들 에서의 이 말이 리브가에게 들리매 이에 보내어 작은 아들 야곱을 불러 그에게 이르되 네 형 에서가 너를 죽여 그 한을 풀려하나니
[43] 내 아들아 내 말을 좇아 일어나 하란으로 가서 내 오라버니 라반에게 피하여
[44] 네 형의 노가 풀리기 까지 몇날 동안 그와 함께 거하라
[45] 네 형의 분노가 풀려 네가 자기에게 행한 것을 잊어버리거든 내가 곧 보내어 너를 거기서 불러오리라 어찌 하루에 너희 둘을 잃으랴
[46] 리브가가 이삭에게 이르되 내가 헷 사람의 딸들을 인하여 나의 생명을 싫어하거늘 야곱이 만일 이 땅의 딸들 곧 그들과 같은 헷사람의 딸들 중에서 아내를 취하면 나의 생명이 내게 무슨 재미가 있으리이까

 

Gen.28

[1] Then Isaac called Jacob and blessed him, and charged him, "You shall not marry one of the Canaanite women.
[2] Arise, go to Paddan-aram to the house of Bethu'el your mother's father; and take as wife from there one of the daughters of Laban your mother's brother.
[3] God Almighty bless you and make you fruitful and multiply you, that you may become a company of peoples.
[4] May he give the blessing of Abraham to you and to your descendants with you, that you may take possession of the land of your sojournings which God gave to Abraham!"
[5] Thus Isaac sent Jacob away; and he went to Paddan-aram to Laban, the son of Bethu'el the Aramean, the brother of Rebekah, Jacob's and Esau's mother.
[6] Now Esau saw that Isaac had blessed Jacob and sent him away to Paddan-aram to take a wife from there, and that as he blessed him he charged him, "You shall not marry one of the Canaanite women,"
[7] and that Jacob had obeyed his father and his mother and gone to Paddan-aram.
[8] So when Esau saw that the Canaanite women did not please Isaac his father,
[9] Esau went to Ish'mael and took to wife, besides the wives he had, Ma'halath the daughter of Ish'mael Abraham's son, the sister of Neba'ioth.
[10] Jacob left Beer-sheba, and went toward Haran.
[11] And he came to a certain place, and stayed there that night, because the sun had set. Taking one of the stones of the place, he put it under his head and lay down in that place to sleep.
[12] And he dreamed that there was a ladder set up on the earth, and the top of it reached to heaven; and behold, the angels of God were ascending and descending on it!
[13] And behold, the LORD stood above it and said, "I am the LORD, the God of Abraham your father and the God of Isaac; the land on which you lie I will give to you and to your descendants;
[14] and your descendants shall be like the dust of the earth, and you shall spread abroad to the west and to the east and to the north and to the south; and by you and your descendants shall all the families of the earth bless themselves.
[15] Behold, I am with you and will keep you wherever you go, and will bring you back to this land; for I will not leave you until I have done that of which I have spoken to you."
[16] Then Jacob awoke from his sleep and said, "Surely the LORD is in this place; and I did not know it."
[17] And he was afraid, and said, "How awesome is this place! This is none other than the house of God, and this is the gate of heaven."
[18] So Jacob rose early in the morning, and he took the stone which he had put under his head and set it up for a pillar and poured oil on the top of it.
[19] He called the name of that place Bethel; but the name of the city was Luz at the first.
[20] Then Jacob made a vow, saying, "If God will be with me, and will keep me in this way that I go, and will give me bread to eat and clothing to wear,
[21] so that I come again to my father's house in peace, then the LORD shall be my God,
[22] and this stone, which I have set up for a pillar, shall be God's house; and of all that thou givest me I will give the tenth to thee."

 

28 장

[1] 이삭이 야곱을 불러 그에게 축복하고 또 부탁하여 가로되 너는 가나안 사람의 딸들 중에서 아내를 취하지 말고
[2] 일어나 밧단아람으로 가서 너의 외조부 브두엘 집에 이르러 거기서 너의 외삼촌 라반의 딸 중에서 아내를 취하라
[3] 전능하신 하나님이 네게 복을 주어 너로 생육하고 번성케하사 너로 여러 족속을 이루게 하시고
[4] 아브라함에게 허락하신 복을 네게 주시되 너와 너와 함께 네 자손에게 주사 너로 하나님이 아브라함에게 주신 땅 곧 너의 우거하는 땅을 유업으로 받게 하시기를 원하노라
[5] 이에 이삭이 야곱을 보내었더니 밧단아람으로 가서 라반에게 이르렀으니 라반은 아람 사람 브두엘의 아들이요 야곱과 에서의 어미 리브가의 오라비더라
[6] 에서가 본즉 이삭이 야곱에게 축복하고 그를 밧단아람으로 보내어 거기서 아내를 취하게 하였고 또 그에게 축복하고 명하기를 너는 가나안 사람의 딸들 중에서 아내를 취하지 말라 하였고
[7] 또 야곱이 부모의 명을 좇아 밧단아람으로 갔으며
[8] 에서가 또 본즉 가나안 사람의 딸들이 그 아비 이삭을 기쁘게 못하는지라
[9] 이에 에서가 이스마엘에게 가서 그 본처들 외에 아브라함의 아들 이스마엘의 딸이요 느바욧의 누이인 마할랏을 아내로 취하였더라
[10] 야곱이 브엘세바에서 떠나 하란으로 향하여 가더니
[11] 한곳에 이르러는 해가 진지라 거기서 유숙하려고 그곳의 한 돌을 취하여 베개하고 거기 누워 자더니
[12] 꿈에 본즉 사닥다리가 땅 위에 섰는데 그 꼭대기가 하늘에 닿았고 또 본즉 하나님의 사자가 그 위에서 오르락 내리락하고
[13] 또 본즉 여호와께서 그 위에 서서 가라사대 나는 여호와니 너의 조부 아브라함의 하나님이요 이삭의 하나님이라 너 누운 땅을 내가 너와 네 자손에게 주리니
[14] 네 자손이 땅의 티끌같이 되어서 동서남북에 편만할지며 땅의 모든 족속이 너와 네 자손을 인하여 복을 얻으리라
[15] 내가 너와 함께 있어 네가 어디로 가든지 너를 지키며 너를 이끌어 이 땅으로 돌아오게 할지라 내가 네게 허락한 것을 다이루기까지 너를 떠나지 아니하리라 하신지라
[16] 야곱이 잠이 깨어 가로되 여호와께서 과연 여기 계시거늘 내가 알지 못하였도다
[17] 이에 두려워하여 가로되 두렵도다 이 곳이여 다른 것이 아니라 이는 하나님의 전이요 이는 하늘의 문이로다 하고
[18] 야곱이 아침에 일찌기 일어나 베개하였던 돌을 가져 기둥으로 세우고 그 위에 기름을 붓고
[19] 그곳 이름을 벧엘이라 하였더라 이 성의 본 이름은 루스더라
[20] 야곱이 서원하여 가로되 하나님이 나와 함께 계시사 내가 가는 이 길에서 나를 지키시고 먹을 양식과 입을 옷을 주사
[21] 나로 평안히 아비 집으로 돌아가게 하시오면 여호와께서 나의 하나님이 되실 것이요
[22] 내가 기둥으로 세운 이 돌이 하나님의 전이 될 것이요 하나님께서 내게 주신 모든 것에서 십분 일을 내가 반드시 하나님께 드리겠나이다 하였더라

 

Gen.29

[1] Then Jacob went on his journey, and came to the land of the people of the east.
[2] As he looked, he saw a well in the field, and lo, three flocks of sheep lying beside it; for out of that well the flocks were watered. The stone on the well's mouth was large,
[3] and when all the flocks were gathered there, the shepherds would roll the stone from the mouth of the well, and water the sheep, and put the stone back in its place upon the mouth of the well.
[4] Jacob said to them, "My brothers, where do you come from?" They said, "We are from Haran."
[5] He said to them, "Do you know Laban the son of Nahor?" They said, "We know him."
[6] He said to them, "Is it well with him?" They said, "It is well; and see, Rachel his daughter is coming with the sheep!"
[7] He said, "Behold, it is still high day, it is not time for the animals to be gathered together; water the sheep, and go, pasture them."
[8] But they said, "We cannot until all the flocks are gathered together, and the stone is rolled from the mouth of the well; then we water the sheep."
[9] While he was still speaking with them, Rachel came with her father's sheep; for she kept them.
[10] Now when Jacob saw Rachel the daughter of Laban his mother's brother, and the sheep of Laban his mother's brother, Jacob went up and rolled the stone from the well's mouth, and watered the flock of Laban his mother's brother.
[11] Then Jacob kissed Rachel, and wept aloud.
[12] And Jacob told Rachel that he was her father's kinsman, and that he was Rebekah's son; and she ran and told her father.
[13] When Laban heard the tidings of Jacob his sister's son, he ran to meet him, and embraced him and kissed him, and brought him to his house. Jacob told Laban all these things,
[14] and Laban said to him, "Surely you are my bone and my flesh!" And he stayed with him a month.
[15] Then Laban said to Jacob, "Because you are my kinsman, should you therefore serve me for nothing? Tell me, what shall your wages be?"
[16] Now Laban had two daughters; the name of the older was Leah, and the name of the younger was Rachel.
[17] Leah's eyes were weak, but Rachel was beautiful and lovely.
[18] Jacob loved Rachel; and he said, "I will serve you seven years for your younger daughter Rachel."
[19] Laban said, "It is better that I give her to you than that I should give her to any other man; stay with me."
[20] So Jacob served seven years for Rachel, and they seemed to him but a few days because of the love he had for her.
[21] Then Jacob said to Laban, "Give me my wife that I may go in to her, for my time is completed."
[22] So Laban gathered together all the men of the place, and made a feast.
[23] But in the evening he took his daughter Leah and brought her to Jacob; and he went in to her.
[24] (Laban gave his maid Zilpah to his daughter Leah to be her maid.)
[25] And in the morning, behold, it was Leah; and Jacob said to Laban, "What is this you have done to me? Did I not serve with you for Rachel? Why then have you deceived me?"
[26] Laban said, "It is not so done in our country, to give the younger before the first-born.
[27] Complete the week of this one, and we will give you the other also in return for serving me another seven years."
[28] Jacob did so, and completed her week; then Laban gave him his daughter Rachel to wife.
[29] (Laban gave his maid Bilhah to his daughter Rachel to be her maid.)
[30] So Jacob went in to Rachel also, and he loved Rachel more than Leah, and served Laban for another seven years.
[31] When the LORD saw that Leah was hated, he opened her womb; but Rachel was barren.
[32] And Leah conceived and bore a son, and she called his name Reuben; for she said, "Because the LORD has looked upon my affliction; surely now my husband will love me."
[33] She conceived again and bore a son, and said, "Because the LORD has heard that I am hated, he has given me this son also"; and she called his name Simeon.
[34] Again she conceived and bore a son, and said, "Now this time my husband will be joined to me, because I have borne him three sons"; therefore his name was called Levi.
[35] And she conceived again and bore a son, and said, "This time I will praise the LORD"; therefore she called his name Judah; then she ceased bearing.

29 장

[1] 야곱이 발행하여 동방 사람의 땅에 이르러
[2] 본즉 들에 우물이 있고 그 곁에 양 세 떼가 누웠으니 이는 목자들이 그 우물에서 물을 양떼에게 먹임이라 큰 돌로 우물 아구를 덮었다가
[3] 모든 떼가 모이면 그들이 우물 아구에서 돌을 옮기고 양에게 물을 먹이고는 여전히 우물 아구 그 자리에 돌을 덮더라
[4] 야곱이 그들에게 이르되 나의 형제여 어디로서뇨 그들이 가로되 하란에서로라
[5] 야곱이 그들에게 이르되 너희가 나홀의 손자 라반을 아느냐 그들이 가로되 아노라
[6] 야곱이 그들에게 이르되 그가 평안하냐 가로되 평안하니라 그 딸 라헬이 지금 양을 몰고 오느니라
[7] 야곱이 가로되 해가 아직 높은즉 짐승 모일 때가 아니니 양에게 물을 먹이고 가서 뜯기라
[8] 그들이 가로되 우리가 그리하지 못하겠노라 떼가 다 모이고 목자들이 우물 아구에서 돌을 옮겨야 우리가 양에게 물을 먹이느리라
[9] 야곱이 그들과 말하는 중에 라헬이 그 아비의 양과 함께 오니 그가 그의 양들을 침이었더라
[10] 야곱이 그 외삼촌 라반의 딸 라헬과 그 외삼촌의 양을 보고 나아가서 우물 아구에서 돌을 옮기고 외삼촌 라반의 양떼에게 물을 먹이고
[11] 그가 라헬에게 입맞추고 소리내어 울며
[12] 그에게 자기가 그의 아비의 생질이요 리브가의 아들됨을 고하였더니 라헬이 달려가서 그 아비에게 고하매
[13] 라반이 그 생질 야곱의 소식을 듣고 달려와서 그를 영접하여 안고 입맞추고 자기 집으로 인도하여 들이니 야곱이 자기의 모든 일을 라반에게 고하매
[14] 라반이 가로되 너는 참으로 나의 골육이로다 하였더라 야곱이 한달을 그와 함께 거하더니
[15] 라반이 야곱에게 이르되 네가 비록 나의 생질이나 어찌 공으로 내 일만 하겠느냐 무엇이 네 보수겠느냐 내게 고하라
[16] 라반이 두 딸이 있으니 형의 이름은 레아요 아우의 이름은 라헬이라
[17] 레아는 안력이 부족하고 라헬은 곱고 아리따우니
[18] 야곱이 라헬을 연애하므로 대답하되 내가 외삼춘의 작은 딸 라헬을 위하여 외삼촌에게 칠년을 봉사하리이다
[19] 라반이 가로되 그를 네게 주는 것이 타인에게 주는 것보다 나으니 나와 함께 있으라
[20] 야곱이 라헬을 위하여 칠년 동안 라반을 봉사하였으나 그를 연애하는 까닭에 칠년을 수일 같이 여겼더라
[21] 야곱이 라반에게 이르되 내 기한이 찼으니 내 아내를 내게 주소서 내가 그에게 들어가겠나이다
[22] 라반이 그곳 사람을 다 모아 잔치하고
[23] 저녁에 그 딸 레아를 야곱에게로 데려가매 야곱이 그에게로 들어가니라
[24] 라반이 또 그 여종 실바를 그 딸 레아에게 시녀로 주었더라
[25] 야곱이 아침에 보니 레아라 라반에게 이르되 외삼촌이 어찌하여 내게 이같이 행하셨나이까 내가 라헬을 위하여 외삼촌께 봉사하지 아니하였나이까 외삼촌이 나를 속이심은 어찜이니이까
[26] 라반이 가로되 형보다 아우를 먼저 주는 것은 우리 지방에서 하지 아니하는 바이라
[27] 이를 위하여 칠일을 채우라 우리가 그도 네게 주리니 네가 그를 위하여 또 칠년을 내게 봉사할지니라
[28] 야곱이 그대로 하여 그 칠일을 채우매 라반이 딸 라헬도 그에게 아내로 주고
[29] 라반이 또 그 여종 빌하를 그 딸 라헬에게 주어 시녀가 되게하매
[30] 야곱이 또한 라헬에게로 들어갔고 그가 레아보다 라헬을 더 사랑하고 다시 칠년을 라반에게 봉사하였더라
[31] 여호와께서 레아에게 총이 없음을 보시고 그의 태를 여셨으나 라헬은 무자하였더라
[32] 레아가 잉태하여 아들을 낳고 그 이름을 르우벤이라 하여 가로되 여호와께서 나의 괴로움을 권고하셨으니 이제는 내 남편이 나를 사랑하리로다 하였더라
[33] 그가 다시 잉태하여 아들을 낳고 가로되 여호와께서 나의 총이 없음을 들으셨으므로 내게 이도 주셨도다 하고 그 이름을 시므온이라 하였으며
[34] 그가 또 잉태하여 아들을 낳고 가로되 내가 그에게 세 아들을 낳았으니 내 남편이 지금부터 나와 연합하리로다 하고 그 이름을 레위라 하였으며
[35] 그가 또 잉태하여 아들을 낳고 가로되 내가 이제는 여호와를 찬송하리로다 하고 이로 인하여 그가 그 이름을 유다라 하였고 그의 생산이 멈추었더라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41 42 43 44 45 46 47 48 49 50

구약전서(Old Testament)

출애급기(Exodus)

 
   
   

 ] 구약 성서 서론 ] 창세기 ] 출애급기 ] 레위기 ] 민수기 ] 신명기 ] 여호수아 ] 사사기 ] 릇기 ] 사무엘상 ] 사무엘하 ] 열왕기상 ] 열왕기하 ] 역대상 ] 역대하 ] 에스라 ] 느헤미야 ] 에스더 ] 욥기 ] 시편 ] 잠언 ] 전도서 ] 아가 ] 이사야 ] 예레미야 ] 애가 ] 에스겔 ] 다니엘 ] 호세아 ] 요엘 ] 아모스 ] 오바댜 ] 요나 ] 미가 ] 나훔 ] 하박국 ] 스바냐 ] 학개 ] 스가랴 ] 말라기 ]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뒤로 ]  ] 위로 ] 다음 ]

 
 

Jesusi.com Homepage



This page was last modified 2002/0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