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susi.com Homepage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 위로 ] 다음 ]

 
   

구약 성서 (舊約聖書)


(Old Testament)

 

여호수와(Joshua)

릇기(Ruth)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Judges

사사기

Judg.1

[1] After the death of Joshua the people of Israel inquired of the LORD,of "Who shall go up first for us against the Canaanites, to fight against them?"
[2] The LORD said, "Judah shall go up; behold, I have given the land into his hand."
[3] And Judah said to Simeon his brother, "Come up with me into the territory allotted to me, that we may fight against the Canaanites; and I likewise will go with you into the territory allotted to you." So Simeon went with him.
[4] Then Judah went up and the LORD gave the Canaanites and the Per'izzites into their hand; and they defeated ten thousand of them at Bezek.
[5] They came upon Ado'ni-be'zek at Bezek, and fought against him, and defeated the Canaanites and the Per'izzites.
[6] Ado'ni-be'zek fled; but they pursued him, and caught him, and cut off his thumbs and his great toes.
[7] And Ado'ni-be'zek said, "Seventy kings with their thumbs and their great toes cut off used to pick up scraps under my table; as I have done, so God has requited me." And they brought him to Jerusalem, and he died there.
[8] And the men of Judah fought against Jerusalem, and took it, and smote it with the edge of the sword, and set the city on fire.
[9] And afterward the men of Judah went down to fight against the Canaanites who dwelt in the hill country, in the Negeb, and in the lowland.
[10] And Judah went against the Canaanites who dwelt in Hebron (now the name of Hebron was formerly Kir'iath-ar'ba); and they defeated She'shai and Ahi'man and Talmai.
[11] From there they went against the inhabitants of Debir. The name of Debir was formerly Kir'iath-se'pher.
[12] And Caleb said, "He who attacks Kir'iath-se'pher and takes it, I will give him Achsah my daughter as wife."
[13] And Oth'ni-el the son of Kenaz, Caleb's younger brother, took it; and he gave him Achsah his daughter as wife.
[14] When she came to him, she urged him to ask her father for a field; and she alighted from her ass, and Caleb said to her, "What do you wish?"
[15] She said to him, "Give me a present; since you have set me in the land of the Negeb, give me also springs of water." And Caleb gave her the upper springs and the lower springs.
[16] And the descendants of the Ken'ite, Moses' father-in-law, went up with the people of Judah from the city of palms into the wilderness of Judah, which lies in the Negeb near Arad; and they went and settled with the people.
[17] And Judah went with Simeon his brother, and they defeated the Canaanites who inhabited Zephath, and utterly destroyed it. So the name of the city was called Hormah.
[18] Judah also took Gaza with its territory, and Ash'kelon with its territory, and Ekron with its territory.
[19] And the LORD was with Judah, and he took possession of the hill country, but he could not drive out the inhabitants of the plain, because they had chariots of iron.
[20] And Hebron was given to Caleb, as Moses had said; and he drove out from it the three sons of Anak.
[21] But the people of Benjamin did not drive out the Jeb'usites who dwelt in Jerusalem; so the Jeb'usites have dwelt with the people of Benjamin in Jerusalem to this day.
[22] The house of Joseph also went up against Bethel; and the LORD was with them.
[23] And the house of Joseph sent to spy out Bethel. (Now the name of the city was formerly Luz.)
[24] And the spies saw a man coming out of the city, and they said to him, "Pray, show us the way into the city, and we will deal kindly with you."
[25] And he showed them the way into the city; and they smote the city with the edge of the sword, but they let the man and all his family go.
[26] And the man went to the land of the Hittites and built a city, and called its name Luz; that is its name to this day.
[27] Manas'seh did not drive out the inhabitants of Beth-she'an and its villages, or Ta'a-nach and its villages, or the inhabitants of Dor and its villages, or the inhabitants of Ibleam and its villages, or the inhabitants of Megid'do and its villages; but the Canaanites persisted in dwelling in that land.
[28] When Israel grew strong, they put the Canaanites to forced labor, but did not utterly drive them out.
[29] And E'phraim did not drive out the Canaanites who dwelt in Gezer; but the Canaanites dwelt in Gezer among them.
[30] Zeb'ulun did not drive out the inhabitants of Kitron, or the inhabitants of Na'halol; but the Canaanites dwelt among them, and became subject to forced labor.
[31] Asher did not drive out the inhabitants of Acco, or the inhabitants of Sidon, or of Ahlab, or of Achzib, or of Helbah, or of Aphik, or of Rehob;
[32] but the Asherites dwelt among the Canaanites, the inhabitants of the land; for they did not drive them out.
[33] Naph'tali did not drive out the inhabitants of Beth-she'mesh, or the inhabitants of Beth-anath, but dwelt among the Canaanites, the inhabitants of the land; nevertheless the inhabitants of Beth-she'mesh and of Beth-anath became subject to forced labor for them.
[34] The Amorites pressed the Danites back into the hill country, for they did not allow them to come down to the plain;
[35] the Amorites persisted in dwelling in Har-heres, in Ai'jalon, and in Sha-al'bim, but the hand of the house of Joseph rested heavily upon them, and they became subject to forced labor.
[36] And the border of the Amorites ran from the ascent of Akrab'bim, from Sela and upward.

 

1 장

[1] 여호수아가 죽은 후에 이스라엘 자손이 여호와께 묻자와 가로되 우리 중 누가 먼저 올라가서 가나안 사람과 싸우리이까
[2] 여호와께서 가라사대 유다가 올라갈지니라 보라 내가 이 땅을 그 손에 붙였노라 하시니라
[3] 유다가 그 형제 시므온에게 이르되 나의 제비 뽑아 얻은 땅에 나와 함께 올라가서 가나안 사람과 싸우자 그리하면 나도 너의 제비 뽑아 얻은 땅에 함께 가리라 이에 시므온이 그와 함께 가니라
[4] 유다가 올라가매 여호와께서 가나안 사람과 브리스 사람을 그들의 손에 붙이신지라 그들이 베섹에서 일만명을 죽이고
[5] 또 베섹에서 아도니 베섹을 만나서 그와 싸워 가나안 사람과 브리스 사람을 죽이니
[6] 아도니 베섹이 도망하는지라 그를 쫓아가서 잡아 그 수족의 엄지가락을 끊으매
[7] 아도니 베섹이 가로되 옛적에 칠십 왕이 그 수족의 엄지가락을 찍히고 내 상 아래서 먹을 것을 줍더니 하나님이 나의 행한 대로 내게 갚으심이로다 하니라 무리가 그를 끌고 예루살렘에 이르렀더니 그가 거기서 죽었더라
[8] 유다 자손이 예루살렘을 쳐서 취하여 칼날로 치고 성을 불살랐으며
[9] 그 후에 유다 자손이 내려가서 산지와 남방과 평지에 거한 가나안 사람과 싸웠고
[10] 유다가 또 가서 헤브론에 거한 가나안 사람을 쳐서 세새와 아히만과 달매를 죽였더라 헤브론의 본 이름은 기럇 아르바이었더라
[11] 거기서 나아가서 드빌의 거민들을 쳤으니 드빌의 본 이름은 기럇세벨이라
[12] 갈렙이 말하기를 기럇 세벨을 쳐서 그것을 취하는 자에게는 내 딸 악사를 아내로 주리라 하였더니
[13] 갈렙의 아우요 그나스의 아들인 옷니엘이 그것을 취한고로 갈렙이 그 딸 악사를 그에게 아내로 주었더라
[14] 악사가 출가할 때에 그에게 청하여 자기 아비에게 밭을 구하자 하고 나귀에서 내리매 갈렙이 묻되 네가 무엇을 원하느냐
[15] 가로되 내게 복을 주소서 아버지께서 나를 남방으로 보내시니 샘물도 내게 주소서 하매 갈렙이 윗샘과 아랫샘을 그에게 주었더라
[16] 모세의 장인은 겐 사람이라 그 자손이 유다 자손과 함께 종려나무 성읍에서 올라가서 아랏 남방의 유다 황무지에 이르러 그 백성 중에 거하니라
[17] 유다가 그 형제 시므온과 함께 가서 스밧에 거한 가나안 사람을 쳐서 그곳을 진멸하였으므로 그 성읍 이름을 호르마라 하니라
[18] 유다가 또 가사와 그 경내와 아스글론과 그 경내와 에그론과 그 경내를 취하였고
[19] 여호와께서 유다와 함께 하신 고로 그가 산지 거민을 쫓아내었으나 골짜기의 거민들은 철병거가 있으므로 그들을 쫓아내지 못하였으며
[20] 무리가 모세의 명한 대로 헤브론을 갈렙에게 주었더니 그가 거기서 아낙의 세 아들을 쫓아내었고
[21] 베냐민 자손은 예루살렘에 거한 여부스 사람을 쫓아내지 못하였으므로 여부스 사람이 베냐민 자손과 함께 오늘날까지 예루살렘에 거하더라
[22] 요셉 족속도 벧엘을 치러 올라가니 여호와께서 그와 함께 하시니라
[23] 요셉 족속이 벧엘을 정탐케 하였는데 그 성읍의 본 이름은 루스라
[24] 탐정이 그 성읍에서 한 사람의 나오는 것을 보고 그에게 이르되 청하노니 이 성읍의 입구를 우리에게 가르치라 그리하면 너를 선대하리라 하매
[25] 그 사람이 성읍의 입구를 가르친지라 이에 칼날로 그 성읍을 쳤으되 오직 그 사람과 그 가족을 놓아 보내매
[26] 그 사람이 헷 사람의 땅에 가서 성읍을 건축하고 그 이름을 루스라 하였더니 오늘날까지 그곳의 이름이더라
[27] 므낫세가 벧스안과 그 향리의 거민과 다아낙과 그 향리의 거민과 돌과 그 향리의 거민과 이블르암과 그 향리의 거민과 므깃도와 그 향리의 거민들을 쫓아내지 못하매 가나안 사람이 결심하고 그땅에 거하였더니
[28] 이스라엘이 강성한 후에야 가나안 사람에게 사역을 시켰고 다 쫓아내지 아니하였더라
[29] 에브라임이 게셀에 거한 가나안 사람을 쫓아내지 못하매 가나안 사람이 게셀에서 그들 중에 거하였더라
[30] 스불론은 기드론 거민과 나할롤 거민을 쫓아내지 못하였으나 가나안 사람이 그들 중에 거하여 사역을 하였더라
[31] 아셀이 악고 거민과 시돈 거민과 알랍과 악십과 헬바와 아빅과 르홉 거민을 쫓아내지 못하고
[32] 그 땅 거민 가나안 사람 가운데 거하였으니 이는 쫓아내지 못함이었더라
[33] 납달리가 벧세메스 거민과 벧아낫 거민을 쫓아내지 못하고 그 땅 거민 가나안 사람 가운데 거하였으나 벧세메스와 벧아낫 거민들이 그들에게 사역을 하였더라
[34] 아모리 사람이 단 자손을 산지로 쫓아들이고 골짜기에 내려오기를 용납지 아니하고
[35] 결심하고 헤레스 산과 아얄론과 사알빔에 거하였더니 요셉 족속이 강성하매 아모리 사람이 필경은 사역을 하였으며
[36] 아모리 사람의 지계는 아그랍빔 비탈의 바위부터 그 위였더라

 

Judg.2

[1] Now the angel of the LORD went up from Gilgal to Bochim. And he said, "I brought you up from Egypt, and brought you into the land which I swore to give to your fathers. I said, `I will never break my covenant with you,
[2] and you shall make no covenant with the inhabitants of this land; you shall break down their altars.' But you have not obeyed my command. What is this you have done?
[3] So now I say, I will not drive them out before you; but they shall become adversaries to you, and their gods shall be a snare to you."
[4] When the angel of the LORD spoke these words to all the people of Israel, the people lifted up their voices and wept.
[5] And they called the name of that place Bochim; and they sacrificed there to the LORD.
[6] When Joshua dismissed the people, the people of Israel went each to his inheritance to take possession of the land.
[7] And the people served the LORD all the days of Joshua, and all the days of the elders who outlived Joshua, who had seen all the great work which the LORD had done for Israel.
[8] And Joshua the son of Nun, the servant of the LORD, died at the age of one hundred and ten years.
[9] And they buried him within the bounds of his inheritance in Tim'nath-he'res, in the hill country of E'phraim, north of the mountain of Ga'ash.
[10] And all that generation also were gathered to their fathers; and there arose another generation after them, who did not know the LORD or the work which he had done for Israel.
[11] And the people of Israel did what was evil in the sight of the LORD and served the Ba'als;
[12] and they forsook the LORD, the God of their fathers, who had brought them out of the land of Egypt; they went after other gods, from among the gods of the peoples who were round about them, and bowed down to them; and they provoked the LORD to anger.
[13] They forsook the LORD, and served the Ba'als and the Ash'taroth.
[14] So the anger of the LORD was kindled against Israel, and he gave them over to plunderers, who plundered them; and he sold them into the power of their enemies round about, so that they could no longer withstand their enemies.
[15] Whenever they marched out, the hand of the LORD was against them for evil, as the LORD had warned, and as the LORD had sworn to them; and they were in sore straits.
[16] Then the LORD raised up judges, who saved them out of the power of those who plundered them.
[17] And yet they did not listen to their judges; for they played the harlot after other gods and bowed down to them; they soon turned aside from the way in which their fathers had walked, who had obeyed the commandments of the LORD, and they did not do so.
[18] Whenever the LORD raised up judges for them, the LORD was with the judge, and he saved them from the hand of their enemies all the days of the judge; for the LORD was moved to pity by their groaning because of those who afflicted and oppressed them.
[19] But whenever the judge died, they turned back and behaved worse than their fathers, going after other gods, serving them and bowing down to them; they did not drop any of their practices or their stubborn ways.
[20] So the anger of the LORD was kindled against Israel; and he said, "Because this people have transgressed my covenant which I commanded their fathers, and have not obeyed my voice,
[21] I will not henceforth drive out before them any of the nations that Joshua left when he died,
[22] that by them I may test Israel, whether they will take care to walk in the way of the LORD as their fathers did, or not."
[23] So the LORD left those nations, not driving them out at once, and he did not give them into the power of Joshua.

 

2 장

[1] 여호와의 사자가 길갈에서부터 보김에 이르러 가로되 내가 너희로 애굽에서 나오게 하고 인도하여 너희 열조에게 맹세한 땅으로 이끌어 왔으며 또 내가 이르기를 내가 너희에게 세운 언약을 영원히 어기지 아니하리니
[2] 너희는 이 땅 거민과 언약을 세우지 말며 그들의 단을 헐라 하였거늘 너희가 내 목소리를 청종치 아니하였도다 그리함은 어찜이뇨
[3] 그러므로 내가 또 말하기를 내가 그들을 너희 앞에서 쫓아내지 아니하리니 그들이 너희 옆구리에 가시가 될 것이며 그들의 신들이 너희에게 올무가 되리라 하였노라
[4] 여호와의 사자가 이스라엘 모든 자손에게 이 말씀을 이르매 백성이 소리를 높여 운지라
[5] 그러므로 그곳을 이름하여 보김이라 하니라 무리가 거기서 여호와께 제사를 드렸더라
[6] 전에 여호수아가 백성을 보내매 이스라엘 자손이 각기 그 기업으로 가서 땅을 차지하였고
[7] 백성이 여호수아의 사는 날 동안과 여호수아 뒤에 생존한 장로들 곧 여호와께서 이스라엘을 위하여 행하신 모든 큰 일을 본 자의 사는 날 동안에 여호아를 섬겼더라
[8] 여호아의 종 눈의 아들 여호수아가 일백 십세에 죽으매
[9] 무리가 그의 기업의 경내 에브라임 산지 가아스산 북 딤낫 헤레스에 장사하였고
[10] 그 세대 사람도 다 그 열조에게로 돌아갔고 그 후에 일어난 다른 세대는 여호아를 알지 못하며 여호아께서 이스라엘을 위하여 행하신 일도 알지 못하였더라
[11] 이스라엘 자손이 여호아의 목전에 악을 행하여 바알들을 섬기며
[12] 애굽 땅에서 그들을 인도하여 내신 그 열조의 하나님 여호아를 버리고 다른 신 곧 그 사방에 있는 백성의 신들을 좇아 그들에게 절하여 여호아를 진노하시게 하였으되
[13] 곧 그들이 여호아를 버리고 바알과 아스다롯을 섬겼으므로
[14] 여호아께서 이스라엘에게 진노하사 노략하는 자의 손에 붙여 그들로 노략을 당케하시며 또 사방 모든 대적의 손에 파시매 그들이 다시는 대적을 당치 못하였으며
[15] 그들이 어디를 가든지 여호아의 손이 그들에게 재앙을 내리시매 곧 여호아께서 말씀하신 것과 같고 여호아께서 그들에게 맹세하신 것과 같아서 그들의 괴로움이 심하였더라
[16] 여호아께서 사사를 세우사 노략하는 자의 손에서 그들을 건져내게 하셨으나
[17] 그들이 그 사사도 청종치 아니하고 돌이켜 다른 신들을 음란하듯 좇아 그들에게 절하고 여호아의 명령을 순종하던 그 열조의 행한 길을 속히 치우쳐 떠나서 그와 같이 행치 아니하였더라
[18] 여호아께서 그들을 위하여 사사를 세우실 때에는 그 사사와 함께하셨고 그 사사의 사는 날 동안에는 여호아께서 그들을 대적의 손에서 구원하셨으니 이는 그들이 대적에게 압박과 괴롭게 함을 받아 슬피 부르짖으므로 여호아께서 뜻을 돌이키셨음이어늘
[19] 그 사사가 죽은 후에는 그들이 돌이켜 그 열조보다 더욱 패괴하여 다른 신들을 좇아 섬겨 그들에게 절하고 그 행위와 패역한 길을 그치지 아니하였으므로
[20] 여호아께서 이스라엘에게 진노하여 이르시되 이 백성이 내가 그 열조와 세운 언약을 어기고 나의 목소리를 청종치 아니하였은즉
[21] 나도 여호수아가 죽을 때에 남겨둔 열국을 다시는 그들의 앞에서 하나도 쫓아내지 아니하리니
[22] 이는 이스라엘이 그 열조의 지킨 것같이 나 여호와의 도를 지켜 행하나 아니하나 그들로 시험하려 함이라 하시니라
[23] 그 열국을 머물러두사 속히 쫓아내지 아니하시며 여호수아의 손에 붙이지 아니하셨음이 이를 인함이었더라

 

Judg.3

[1] Now these are the nations which the LORD left, to test Israel by them, that is, all in Israel who had no experience of any war in Canaan;
[2] it was only that the generations of the people of Israel might know war, that he might teach war to such at least as had not known it before.
[3] These are the nations: the five lords of the Philistines, and all the Canaanites, and the Sido'nians, and the Hivites who dwelt on Mount Lebanon, from Mount Ba'al-her'mon as far as the entrance of Hamath.
[4] They were for the testing of Israel, to know whether Israel would obey the commandments of the LORD, which he commanded their fathers by Moses.
[5] So the people of Israel dwelt among the Canaanites, the Hittites, the Amorites, the Per'izzites, the Hivites, and the Jeb'usites;
[6] and they took their daughters to themselves for wives, and their own daughters they gave to their sons; and they served their gods.
[7] And the people of Israel did what was evil in the sight of the LORD, forgetting the LORD their God, and serving the Ba'als and the Ashe'roth.
[8] Therefore the anger of the LORD was kindled against Israel, and he sold them into the hand of Cu'shan-rishatha'im king of Mesopota'mia; and the people of Israel served Cu'shan-rishatha'im eight years.
[9] But when the people of Israel cried to the LORD, the LORD raised up a deliverer for the people of Israel, who delivered them, Oth'ni-el the son of Kenaz, Caleb's younger brother.
[10] The Spirit of the LORD came upon him, and he judged Israel; he went out to war, and the LORD gave Cu'shan-rishatha'im king of Mesopota'mia into his hand; and his hand prevailed over Cu'shan-rishatha'im.
[11] So the land had rest forty years. Then Oth'ni-el the son of Kenaz died.
[12] And the people of Israel again did what was evil in the sight of the LORD; and the LORD strengthened Eglon the king of Moab against Israel, because they had done what was evil in the sight of the LORD.
[13] He gathered to himself the Ammonites and the Amal'ekites, and went and defeated Israel; and they took possession of the city of palms.
[14] And the people of Israel served Eglon the king of Moab eighteen years.
[15] But when the people of Israel cried to the LORD, the LORD raised up for them a deliverer, Ehud, the son of Gera, the Benjaminite, a left-handed man. The people of Israel sent tribute by him to Eglon the king of Moab.
[16] And Ehud made for himself a sword with two edges, a cubit in length; and he girded it on his right thigh under his clothes.
[17] And he presented the tribute to Eglon king of Moab. Now Eglon was a very fat man.
[18] And when Ehud had finished presenting the tribute, he sent away the people that carried the tribute.
[19] But he himself turned back at the sculptured stones near Gilgal, and said, "I have a secret message for you, O king." And he commanded, "Silence." And all his attendants went out from his presence.
[20] And Ehud came to him, as he was sitting alone in his cool roof chamber. And Ehud said, "I have a message from God for you." And he arose from his seat.
[21] And Ehud reached with his left hand, took the sword from his right thigh, and thrust it into his belly;
[22] and the hilt also went in after the blade, and the fat closed over the blade, for he did not draw the sword out of his belly; and the dirt came out.
[23] Then Ehud went out into the vestibule, and closed the doors of the roof chamber upon him, and locked them.
[24] When he had gone, the servants came; and when they saw that the doors of the roof chamber were locked, they thought, "He is only relieving himself in the closet of the cool chamber."
[25] And they waited till they were utterly at a loss; but when he still did not open the doors of the roof chamber, they took the key and opened them; and there lay their lord dead on the floor.
[26] Ehud escaped while they delayed, and passed beyond the sculptured stones, and escaped to Se-i'rah.
[27] When he arrived, he sounded the trumpet in the hill country of E'phraim; and the people of Israel went down with him from the hill country, having him at their head.
[28] And he said to them, "Follow after me; for the LORD has given your enemies the Moabites into your hand." So they went down after him, and seized the fords of the Jordan against the Moabites, and allowed not a man to pass over.
[29] And they killed at that time about ten thousand of the Moabites, all strong, able-bodied men; not a man escaped.
[30] So Moab was subdued that day under the hand of Israel. And the land had rest for eighty years.
[31] After him was Shamgar the son of Anath, who killed six hundred of the Philistines with an oxgoad; and he too delivered Israel.

 

3 장

[1] 여호아께서 가나안 전쟁을 알지 못한 이스라엘을 시험하려 하시며
[2] 이스라엘 자손의 세대 중에 아직 전쟁을 알지 못하는 자에게 그것을 가르쳐 알게 하려하사 남겨 두신 열국은
[3] 블레셋 다섯 방백과 가나안 모든 사람과 시돈 사람과 바알 헤르몬산에서부터 하맛 어구까지 레바논 산에 거하는 히위 사람이라
[4] 남겨두신 이 열국으로 이스라엘을 시험하사 여호와께서 모세로 그들의 열조에게 명하신 명령들을 청종하나 알고자 하셨더라
[5] 이스라엘 자손은 마침내 가나안 사람과 헷 사람과 아모리 사람과 브리스 사람과 히위 사람과 여브스 사람 사이에 거하여
[6] 그들의 딸들을 취하여 아내를 삼으며 자기 딸들을 그들의 아들에게 주며 또 그들의 신들을 섬겼더라
[7] 이스라엘 자손이 여호와 목전에 악을 행하여 자기들의 하나님 여호와를 잊어버리고 바알들과 아세라들을 섬긴지라
[8] 여호와께서 이스라엘에게 진노하사 그들을 메소보다미아 왕 구산 리사다임의 손에 파셨으므로 이스라엘 자손이 구산 리사다임을 팔년을 섬겼더니
[9] 이스라엘 자손이 여호와께 부르짖으매 여호와께서 그들을 위하여 한 구원자를 세워 구원하게 하시니 그는 곧 갈렙의 아우 그나스의 아들 옷니엘이라
[10] 여호와의 신이 그에게 임하셨으므로 그가 이스라엘 사사가 되어 나가서 싸울 때에 여호와께서 메소보다미아 왕 구산 리사다임을 그 손에 붙이시매 옷니엘의 손이 구산 리사다임을 이기니라
[11] 그 땅이 태평한 지 사십 년에 그나스의 아들 옷니엘이 죽었더라
[12] 이스라엘 자손이 또 여호와의 목전에 악을 행하니라 이스라엘 자손이 여호와의 목전에 악을 행하므로 여호와께서 모압 왕 에글론을 강성케 하사 그들을 대적하게 하시매
[13] 에글론이 암몬과 아말렉 자손들을 모아가지고 와서 이스라엘을 쳐서 종려나무 성읍을 점령한지라
[14] 이에 이스라엘 자손이 모압 왕 에글론을 십 팔 년을 섬기니라
[15] 이스라엘 자손이 여호와께 부르짖으매 여호와께서 그들을 위하여 한 구원자를 세우셨으니 그는 곧 베냐민 사람 게라의 아들 왼손잡이 에훗이라 이스라엘 자손이 그를 의탁하여 모압 왕 에글론에게 공물을 바칠 때에
[16] 에훗이 장이 한 규빗 되는 좌우에 날선 칼을 만들어 우편 다리 옷 속에 차고
[17] 공물을 모압 왕 에글론에게 바쳤는데 에글론은 심히 비둔한 자이었더라
[18] 에훗이 공물 바치기를 마친 후에 공물을 메고 온 자들을 보내고
[19] 자기는 길갈 근처 돌 뜨는 곳에서부터 돌아와서 가로되 왕이여 내가 은밀한 일을 왕에게 고하려 하나이다 왕이 명하여 종용케 하라 하매 모셔 선 자들이 다 물러간지라
[20] 에훗이 왕의 앞으로 나아가니 왕은 서늘한 다락방에 홀로 앉아 있는 중이라 에훗이 가로되 내가 하나님의 명을 받들어 왕에게 고할 일이 있나이다 하매 왕이 그 좌석에서 일어나니
[21] 에훗이 왼손으로 우편 다리에서 칼을 빼어 왕의 몸을 찌르매
[22] 칼자루도 날을 따라 들어가서 그 끝이 등뒤까지 나갔고 그가 칼을 그 몸에서 빼어내지 아니하였으므로 기름이 칼날에 엉기었더라
[23] 에훗이 현관에 나와서 다락문들을 닫아 잠그니라
[24] 에훗이 나간 후에 왕의 신하들이 와서 다락문이 잠겼음을 보고 가로되 왕이 필연 다락방에서 발을 가리우신다 하고
[25] 그들이 오래 기다려도 왕이 다락문을 열지 아니하는지라 열쇠를 취하여 열고 본즉 자기 주가 이미 죽어 땅에 엎드러졌더라
[26] 그들의 기다리는 동안에 에훗이 피하여 돌 뜨는 곳을 지나 스이라로 도망하니라
[27] 그가 이르러서는 에브라임 산지에서 나팔을 불매 이스라엘 자손이 산지에서 그를 따라 내려오니 에훗이 앞서 가며
[28] 무리에게 이르되 나를 따르라 여호와께서 너희 대적 모압 사람을 너희의 손에 붙이셨느니라 하매 무리가 에훗을 따라 내려가서 모압 맞은편 요단강 나루를 잡아 지켜 한 사람도 건너지 못하게 하였고
[29] 그 때에 모압 사람 일만 명 가량을 죽였으니 다 역사요 용사라 한 사람도 피하지 못하였더라
[30] 그 날에 모압 사람이 이스라엘의 수하에 항복하매 그 땅이 팔십 년 동안 태평하였더라
[31] 에훗의 후에 아낫의 아들 삼갈이 사사로 있어 소 모는 막대기로 블레셋 사람 육백 명을 죽였고 그도 이스라엘을 구원하였더라

 

Judg.4

[1] And the people of Israel again did what was evil in the sight of the LORD, after Ehud died.
[2] And the LORD sold them into the hand of Jabin king of Canaan, who reigned in Hazor; the commander of his army was Sis'era, who dwelt in Haro'sheth-ha-goiim.
[3] Then the people of Israel cried to the LORD for help; for he had nine hundred chariots of iron, and oppressed the people of Israel cruelly for twenty years.
[4] Now Deb'orah, a prophetess, the wife of Lapp'idoth, was judging Israel at that time.
[5] She used to sit under the palm of Deb'orah between Ramah and Bethel in the hill country of E'phraim; and the people of Israel came up to her for judgment.
[6] She sent and summoned Barak the son of Abin'o-am from Kedesh in Naph'tali, and said to him, "The LORD, the God of Israel, commands you, `Go, gather your men at Mount Tabor, taking ten thousand from the tribe of Naph'tali and the tribe of Zeb'ulun.
[7] And I will draw out Sis'era, the general of Jabin's army, to meet you by the river Kishon with his chariots and his troops; and I will give him into your hand.'"
[8] Barak said to her, "If you will go with me, I will go; but if you will not go with me, I will not go."
[9] And she said, "I will surely go with you; nevertheless, the road on which you are going will not lead to your glory, for the LORD will sell Sis'era into the hand of a woman." Then Deb'orah arose, and went with Barak to Kedesh.
[10] And Barak summoned Zeb'ulun and Naph'tali to Kedesh; and ten thousand men went up at his heels; and Deb'orah went up with him.
[11] Now Heber the Ken'ite had separated from the Ken'ites, the descendants of Hobab the father-in-law of Moses, and had pitched his tent as far away as the oak in Za-anan'nim, which is near Kedesh.
[12] When Sis'era was told that Barak the son of Abin'o-am had gone up to Mount Tabor,
[13] Sis'era called out all his chariots, nine hundred chariots of iron, and all the men who were with him, from Haro'sheth-ha-goiim to the river Kishon.
[14] And Deb'orah said to Barak, "Up! For this is the day in which the LORD has given Sis'era into your hand. Does not the LORD go out before you?" So Barak went down from Mount Tabor with ten thousand men following him.
[15] And the LORD routed Sis'era and all his chariots and all his army before Barak at the edge of the sword; and Sis'era alighted from his chariot and fled away on foot.
[16] And Barak pursued the chariots and the army to Haro'sheth-ha-goiim, and all the army of Sis'era fell by the edge of the sword; not a man was left.
[17] But Sis'era fled away on foot to the tent of Ja'el, the wife of Heber the Ken'ite; for there was peace between Jabin the king of Hazor and the house of Heber the Ken'ite.
[18] And Ja'el came out to meet Sis'era, and said to him, "Turn aside, my lord, turn aside to me; have no fear." So he turned aside to her into the tent, and she covered him with a rug.
[19] And he said to her, "Pray, give me a little water to drink; for I am thirsty." So she opened a skin of milk and gave him a drink and covered him.
[20] And he said to her, "Stand at the door of the tent, and if any man comes and asks you, `Is any one here?' say, No."
[21] But Ja'el the wife of Heber took a tent peg, and took a hammer in her hand, and went softly to him and drove the peg into his temple, till it went down into the ground, as he was lying fast asleep from weariness. So he died.
[22] And behold, as Barak pursued Sis'era, Ja'el went out to meet him, and said to him, "Come, and I will show you the man whom you are seeking." So he went in to her tent; and there lay Sis'era dead, with the tent peg in his temple.
[23] So on that day God subdued Jabin the king of Canaan before the people of Israel.
[24] And the hand of the people of Israel bore harder and harder on Jabin the king of Canaan, until they destroyed Jabin king of Canaan.

 

4 장

[1] 에훗의 죽은 후에 이스라엘 자손이 또 여호와의 목전에 악을 행하매
[2] 여호와께서 하솔에 도읍한 가나안 왕 야빈의 손에 그들을 파셨는데 그 군대 장관은 이방 하로셋에 거하는 시스라요
[3] 야빈 왕은 철병거 구백승이 있어서 이십년 동안 이스라엘 자손을 심히 학대한 고로 이스라엘 자손이 여호와께 부르짖었더라
[4] 그 때에 랍비돗의 아내 여선지 드보라가 이스라엘의 사사가 되었는데
[5] 그는 에브라임 산지 라마와 벧엘 사이 드보라의 종려나무 아래 거하였고 이스라엘 자손은 그에게 나아가 재판을 받더라
[6] 드보라가 보내어 아비노암의 아들 바락을 납달리 게데스에서 불러다가 그에게 이르되 이스라엘 하나님 여호와께서 이같이 명하지 아니하셨느냐 이르시기를 너는 납달리 자손과 스불론 자손 일만명을 거느리고 다볼산으로 가라
[7] 내가 야빈의 군대 장관 시스라와 그 병거들과 그 무리를 기손강으로 이끌어 네게 이르게 하고 그를 네 손에 붙이리라 하셨느니라
[8] 바락이 그에게 이르되 당신이 나와 함께 가면 내가 가려니와 당신이 나와 함께 가지 아니하면 나는 가지 않겠노라
[9] 가로되 내가 반드시 너와 함께 가리라 그러나 네가 이제 가는 일로는 영광을 얻지 못하리니 이는 여호와께서 시스라를 여인의 손에 파실 것임이니라 하고 드보라가 일어나 바락과 함께 게데스로 가니라
[10] 바락이 스불론과 납달리를 게데스로 부르니 일만 인이 그를 따라 올라가고 드보라도 그와 함께 올라가니라
[11] 모세의 장인 호밥의 자손중 겐 사람 헤벨이 자기 족속을 떠나 게데스에 가까운 사아난님 상수리나무 곁에 이르러 장막을 쳤더라
[12] 아비노암의 아들 바락이 다볼산에 오른 것을 혹이 시스라에게 고하매
[13] 시스라가 모든 병거 곧 철병거 구백 승과 자기와 함께 있는 온 군사를 이방 하로셋에서부터 기손강으로 모은지라
[14] 드보라가 바락에게 이르되 일어나라 이는 여호와께서 시스라를 네 손에 붙이신 날이라 여호와께서 너의 앞서 행하지 아니하시느냐 이에 바락이 일만 명을 거느리고 다볼산에서 내려가니
[15] 여호와께서 바락의 앞에서 시스라와 그 모든 병거와 그 온 군대를 칼날로 쳐서 패하게 하시매 시스라가 병거에서 내려 도보로 도망한지라
[16] 바락이 그 병거들과 군대를 추격하여 이방 하로셋에 이르니 시스라의 온 군대가 다 칼에 엎드러졌고 남은 자가 없었더라
[17] 시스라가 도보로 도망하여 겐사람 헤벨의 아내 야엘의 장막에 이르렀으니 하솔 왕 야빈은 겐 사람 헤벨의 집과 화평이 있음이라
[18] 야엘이 나가 시스라를 영접하며 그에게 말하되 나의 주여 들어오소서 내게로 들어오시고 두려워하지 마소서 하매 그 장막에 들어가니 야엘이 이불로 덮으니라
[19] 시스라가 그에게 말하되 청하노니 내게 물을 조금 마시우라 내가 목이 마르도다 하매 젖부대를 열어 그에게 마시우고 그를 덮으니
[20] 그가 또 가로되 장막문에 섰다가 만일 사람이 와서 네게 묻기를 여기 어떤 사람이 있느냐 하거든 너는 없다 하라 하고
[21] 그가 곤비하여 깊이 잠든지라 헤벨의 아내 야엘이 장막 말뚝을 취하고 손에 방망이를 들고 그에게로 가만히 가서 말뚝을 그 살쩍에 박으매 말뚝이 꿰뚫고 땅에 박히니 시스라가 기절하여 죽으니라
[22] 바락이 시스라를 따를 때에 야엘이 나가서 그를 맞아 가로되 오라 내가 너의 찾는 사람을 네게 보이리라 바락이 그에게 들어가 보니 시스라가 죽어 누웠고 말뚝은 그 살쩍에 박혔더라
[23] 이와 같이 이 날에 하나님이 가나안 왕 야빈을 이스라엘 자손 앞에 패하게 하신지라
[24] 이스라엘 자손의 손이 가나안 왕 야빈을 점점 더 이기어서 마침내 가나안 왕 야빈을 진멸하였더라

 

Judg.5

[1] Then sang Deb'orah and Barak the son of Abin'o-am on that day:
[2] "That the leaders took the lead in Israel,
that the people offered themselves willingly,
bless the LORD!
[3] "Hear, O kings; give ear, O princes;
to the LORD I will sing,
I will make melody to the LORD, the God of Israel.
[4] "LORD, when thou didst go forth from Se'ir,
when thou didst march from the region of Edom,
the earth trembled,
and the heavens dropped,
yea, the clouds dropped water.
[5] The mountains quaked before the LORD,
yon Sinai before the LORD, the God of Israel.
[6] "In the days of Shamgar, son of Anath,
in the days of Ja'el, caravans ceased
and travelers kept to the byways.
[7] The peasantry ceased in Israel, they ceased
until you arose, Deb'orah,
arose as a mother in Israel.
[8] When new gods were chosen,
then war was in the gates.
Was shield or spear to be seen
among forty thousand in Israel?
[9] My heart goes out to the commanders of Israel
who offered themselves willingly among the people.
Bless the LORD.
[10] "Tell of it, you who ride on tawny asses,
you who sit on rich carpets
and you who walk by the way.
[11] To the sound of musicians at the watering places,
there they repeat the triumphs of the LORD,
the triumphs of his peasantry in Israel.
"Then down to the gates marched the people of the LORD.
[12] "Awake, awake, Deb'orah!
Awake, awake, utter a song!
Arise, Barak, lead away your captives,
O son of Abin'o-am.
[13] Then down marched the remnant of the noble;
the people of the LORD marched down for him against the mighty.
[14] From E'phraim they set out thither into the valley,
following you, Benjamin, with your kinsmen;
from Machir marched down the commanders,
and from Zeb'ulun those who bear the marshal's staff;
[15] the princes of Is'sachar came with Deb'orah,
and Is'sachar faithful to Barak;
into the valley they rushed forth at his heels.
Among the clans of Reuben
there were great searchings of heart.
[16] Why did you tarry among the sheepfolds,
to hear the piping for the flocks?
Among the clans of Reuben
there were great searchings of heart.
[17] Gilead stayed beyond the Jordan;
and Dan, why did he abide with the ships?
Asher sat still at the coast of the sea,
settling down by his landings.
[18] Zeb'ulun is a people that jeoparded their lives to the death;
Naph'tali too, on the heights of the field.
[19] "The kings came, they fought;
then fought the kings of Canaan,
at Ta'anach, by the waters of Megid'do;
they got no spoils of silver.
[20] From heaven fought the stars,
from their courses they fought against Sis'era.
[21] The torrent Kishon swept them away,
the onrushing torrent, the torrent Kishon.
March on, my soul, with might!
[22] "Then loud beat the horses' hoofs
with the galloping, galloping of his steeds.
[23] "Curse Meroz, says the angel of the LORD,
curse bitterly its inhabitants,
because they came not to the help of the LORD,
to the help of the LORD against the mighty.
[24] "Most blessed of women be Ja'el,
the wife of Heber the Ken'ite,
of tent-dwelling women most blessed.
[25] He asked water and she gave him milk,
she brought him curds in a lordly bowl.
[26] She put her hand to the tent peg
and her right hand to the workmen's mallet;
she struck Sis'era a blow,
she crushed his head,
she shattered and pierced his temple.
[27] He sank, he fell,
he lay still at her feet;
at her feet he sank, he fell;
where he sank, there he fell dead.
[28] "Out of the window she peered,
the mother of Sis'era gazed through the lattice:
`Why is his chariot so long in coming?
Why tarry the hoofbeats of his chariots?'
[29] Her wisest ladies make answer,
nay, she gives answer to herself,
[30] `Are they not finding and dividing the spoil? --
A maiden or two for every man;
spoil of dyed stuffs for Sis'era,
spoil of dyed stuffs embroidered,
two pieces of dyed work embroidered for my neck as spoil?'
[31] "So perish all thine enemies, O LORD!
But thy friends be like the sun as he rises in his might."
And the land had rest for forty years.

 

5 장

[1] 이 날에 드보라와 아비노암의 아들 바락이 노래하여 가로되
[2] 이스라엘의 두령이 그를 영솔하였고 백성이 즐거이 헌신하였으니 여호와를 찬송하라
[3] 너희 왕들아 들으라 방백들아 귀를 기울이라 나 곧 내가 여호와를 노래할 것이요 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를 찬송하리로다
[4] 여호와여 주께서 세일에서부터 나오시고 에돔 들에서부터 진행하실 때에 땅이 진동하고 하늘도 새어서 구름이 물을 내렸나이다
[5] 산들이 여호와 앞에서 진동하니 저 시내산도 이스라엘 하나님 여호와 앞에서 진동하였도다
[6] 아낫의 아들 삼갈의 날에 또는 야엘의 날에는 대로가 비었고 행인들은 소로로 다녔도다
[7] 이스라엘에 관원이 그치고 그쳤더니 나 드보라가 일어났고 내가 일어나서 이스라엘의 어미가 되었도다
[8] 무리가 새 신들을 택하였으므로 그 때에 전쟁이 성문에 미쳤으나 이스라엘 사만 명 중에 방패와 창이 보였던고
[9] 내 마음이 이스라엘의 방백을 사모함은 그들이 백성 중에서 즐거이 헌신하였음이라 여호와를 찬송하라
[10] 흰 나귀를 탄 자들,귀한 화문석에 앉은 자들,길에 행하는 자들아 선파할지어다
[11] 활 쏘는 자의 지꺼림에서 멀리 떨어진 물 긷는 곳에서도 여호와의 의로우신 일을 칭술하라 그의 이스라엘을 다스리시는 의로우신 일을 칭술하라 그 때에 여호와의 백성이 성문에 내려갔도다
[12] 깰지어다 깰지어다 드보라여 깰지어다 깰지어다 너는 노래할지어다 일어날지어다 바락이여 아비노암의 아들이여 네 사로잡은 자를 끌고 갈지어다
[13] 그 때에 남은 귀인과 백성이 내려왔고 여호와께서 나를 위하여 용사를 치시려고 강림하셨도다
[14] 에브라임에게서 나온 자는 아말렉에 뿌리 박힌 자요 그 다음에 베냐민은 너희 백성 중에 섞였으며 마길에게서는 다스리는 자들이 내려왔고 스불론에게서는 대장군의 지팡이를 잡은 자가 내려왔도다
[15] 잇사갈의 방백들이 드보라와 함께 하니 잇사갈의 심사를 바락도 가졌도다 그 발을 좇아 골짜기로 달려 내려가니 르우벤 시냇가에 큰 결심이 있었도다
[16] 네가 양의 우리 가운데 앉아서 목자의 저 부는 소리를 들음은 어찜이뇨 르우벤 시냇가에서 마음에 크게 살핌이 있도다
[17] 길르앗은 요단 저편에 거하거늘 단은 배에 머무름은 어찜이뇨 아셀은 해빈에 앉고 자기 시냇가에 거하도다
[18] 스불론은 죽음을 무릅쓰고 생명을 아끼지 아니한 백성이요 납달리도 들의 높은 곳에서 그러하도다
[19] 열왕이 와서 싸울 때에 가나안 열왕이 므깃도 물 가 다아낙에서 싸웠으나 돈을 탈취하지 못하였도다
[20] 별들이 하늘에서부터 싸우되 그 다니는 길에서 시스라와 싸웠도다
[21] 기손강은 그 무리를 표류시켰으니 이 기손강은 옛 강이라 내 영혼아 네가 힘 있는 자를 밟았도다
[22] 그 때에 군마가 빨리 달리니 말굽소리는 땅을 울리도다
[23] 여호와의 사자의 말씀에 메로스를 저주하라 너희가 거듭 거듭 그 거민을 저주할 것은 그들이 와서 여호와를 돕지 아니하며 여호와를 도와 용사를 치지 아니함이니라 하시도다
[24] 겐 사람 헤벨의 아내 야엘은 다른 여인보다 복을 받을 것이니 장막에 거한 여인보다 더욱 복을 받을 것이로다
[25] 시스라가 물을 구하매 우유를 주되 곧 엉긴 젖을 귀한 그릇에 담아 주었고
[26] 손으로 장막 말뚝을 잡으며 오른손에 장인의 방망이를 들고 그 방망이로 시스라를 쳐서 머리를 뚫되 곧 살쩍을 꿰뚫었도다
[27] 그가 그의 발 앞에 꾸부러지며 엎드러지고 쓰러졌고 그의 발 앞에 꾸부러져 엎드러져서 그 꾸부러진 곳에 엎드러져 죽었도다
[28] 시스라의 어미가 창문으로 바라보며 살창에서 부르짖기를 그의 병거가 어찌하여 더디 오는고 그의 병거 바퀴가 어찌하여 더디 구는고 하매
[29] 그 지혜로운 시녀들이 대답하였겠고 그도 스스로 대답하기를
[30] 그들이 어찌 노략물을 얻지 못하였으랴 그것을 나누지 못하였으랴 사람마다 한 두 처녀를 얻었으리로다 시스라는 채색옷을 노략하였으리니 그것은 수놓은 채색옷이리로다 곧 양편에 수놓은 채색옷이리니 노략한 자의 목에 꾸미리로다 하였으리라
[31] 여호와여 주의 대적은 다 이와 같이 망하게 하시고 주를 사랑하는 자는 해가 힘있게 돋음 같게 하시옵소서 하니라 그 땅이 사십 년 동안 태평하였더라

 

Judg.6

[1] The people of Israel did what was evil in the sight of the LORD; and the LORD gave them into the hand of Mid'ian seven years.
[2] And the hand of Mid'ian prevailed over Israel; and because of Mid'ian the people of Israel made for themselves the dens which are in the mountains, and the caves and the strongholds.
[3] For whenever the Israelites put in seed the Mid'ianites and the Amal'ekites and the people of the East would come up and attack them;
[4] they would encamp against them and destroy the produce of the land, as far as the neighborhood of Gaza, and leave no sustenance in Israel, and no sheep or ox or ass.
[5] For they would come up with their cattle and their tents, coming like locusts for number; both they and their camels could not be counted; so that they wasted the land as they came in.
[6] And Israel was brought very low because of Mid'ian; and the people of Israel cried for help to the LORD.
[7] When the people of Israel cried to the LORD on account of the Mid'ianites,
[8] the LORD sent a prophet to the people of Israel; and he said to them, "Thus says the LORD, the God of Israel: I led you up from Egypt, and brought you out of the house of bondage;
[9] and I delivered you from the hand of the Egyptians, and from the hand of all who oppressed you, and drove them out before you, and gave you their land;
[10] and I said to you, `I am the LORD your God; you shall not pay reverence to the gods of the Amorites, in whose land you dwell.' But you have not given heed to my voice."
[11] Now the angel of the LORD came and sat under the oak at Ophrah, which belonged to Jo'ash the Abiez'rite, as his son Gideon was beating out wheat in the wine press, to hide it from the Mid'ianites.
[12] And the angel of the LORD appeared to him and said to him, "The LORD is with you, you mighty man of valor."
[13] And Gideon said to him, "Pray, sir, if the LORD is with us, why then has all this befallen us? And where are all his wonderful deeds which our fathers recounted to us, saying, `Did not the LORD bring us up from Egypt?' But now the LORD has cast us off, and given us into the hand of Mid'ian."
[14] And the LORD turned to him and said, "Go in this might of yours and deliver Israel from the hand of Mid'ian; do not I send you?"
[15] And he said to him, "Pray, Lord, how can I deliver Israel? Behold, my clan is the weakest in Manas'seh, and I am the least in my family."
[16] And the LORD said to him, "But I will be with you, and you shall smite the Mid'ianites as one man."
[17] And he said to him, "If now I have found favor with thee, then show me a sign that it is thou who speakest with me.
[18] Do not depart from here, I pray thee, until I come to thee, and bring out my present, and set it before thee." And he said, "I will stay till you return."
[19] So Gideon went into his house and prepared a kid, and unleavened cakes from an ephah of flour; the meat he put in a basket, and the broth he put in a pot, and brought them to him under the oak and presented them.
[20] And the angel of God said to him, "Take the meat and the unleavened cakes, and put them on this rock, and pour the broth over them." And he did so.
[21] Then the angel of the LORD reached out the tip of the staff that was in his hand, and touched the meat and the unleavened cakes; and there sprang up fire from the rock and consumed the flesh and the unleavened cakes; and the angel of the LORD vanished from his sight.
[22] Then Gideon perceived that he was the angel of the LORD; and Gideon said, "Alas, O Lord GOD! For now I have seen the angel of the LORD face to face."
[23] But the LORD said to him, "Peace be to you; do not fear, you shall not die."
[24] Then Gideon built an altar there to the LORD, and called it, The LORD is peace. To this day it still stands at Ophrah, which belongs to the Abiez'rites.
[25] That night the LORD said to him, "Take your father's bull, the second bull seven years old, and pull down the altar of Ba'al which your father has, and cut down the Ashe'rah that is beside it;
[26] and build an altar to the LORD your God on the top of the stronghold here, with stones laid in due order; then take the second bull, and offer it as a burnt offering with the wood of the Ashe'rah which you shall cut down."
[27] So Gideon took ten men of his servants, and did as the LORD had told him; but because he was too afraid of his family and the men of the town to do it by day, he did it by night.
[28] When the men of the town rose early in the morning, behold, the altar of Ba'al was broken down, and the Ashe'rah beside it was cut down, and the second bull was offered upon the altar which had been built.
[29] And they said to one another, "Who has done this thing?" And after they had made search and inquired, they said, "Gideon the son of Jo'ash has done this thing."
[30] Then the men of the town said to Jo'ash, "Bring out your son, that he may die, for he has pulled down the altar of Ba'al and cut down the Ashe'rah beside it."
[31] But Jo'ash said to all who were arrayed against him, "Will you contend for Ba'al? Or will you defend his cause? Whoever contends for him shall be put to death by morning. If he is a god, let him contend for himself, because his altar has been pulled down."
[32] Therefore on that day he was called Jerubba'al, that is to say, "Let Ba'al contend against him," because he pulled down his altar.
[33] Then all the Mid'ianites and the Amal'ekites and the people of the East came together, and crossing the Jordan they encamped in the Valley of Jezreel.
[34] But the Spirit of the LORD took possession of Gideon; and he sounded the trumpet, and the Abiez'rites were called out to follow him.
[35] And he sent messengers throughout all Manas'seh; and they too were called out to follow him. And he sent messengers to Asher, Zeb'ulun, and Naph'tali; and they went up to meet them.
[36] Then Gideon said to God, "If thou wilt deliver Israel by my hand, as thou hast said,
[37] behold, I am laying a fleece of wool on the threshing floor; if there is dew on the fleece alone, and it is dry on all the ground, then I shall know that thou wilt deliver Israel by my hand, as thou hast said."
[38] And it was so. When he rose early next morning and squeezed the fleece, he wrung enough dew from the fleece to fill a bowl with water.
[39] Then Gideon said to God, "Let not thy anger burn against me, let me speak but this once; pray, let me make trial only this once with the fleece; pray, let it be dry only on the fleece, and on all the ground let there be dew."
[40] And God did so that night; for it was dry on the fleece only, and on all the ground there was dew.

 

6 장

[1] 이스라엘 자손이 또 여호와의 목전에 악을 행하였으므로 여호와께서 칠년 동안 그들을 미디안의 손에 붙이시니
[2] 미디안의 손이 이스라엘을 이긴지라 이스라엘 자손이 미디안을 인하여 산에서 구멍과 굴과 산성을 자기를 위하여 만들었으며
[3] 이스라엘이 파종한 때면 미디안 사람,아말렉 사람,동방 사람이 치러 올라와서
[4] 진을 치고 가사에 이르도록 토지 소산을 멸하여 이스라엘 가운데 식물을 남겨두지 아니하며 양이나 소나 나귀도 남기지 아니하니
[5] 이는 그들이 그 짐승과 장막을 가지고 올라와서 메뚜기떼 같이 들어오니 그 사람과 약대가 무수함이라 그들이 그 땅에 들어와 멸하려 하니
[6] 이스라엘이 미디안을 인하여 미약함이 심한지라 이에 이스라엘 자손이 여호와께 부르짖었더라
[7] 이스라엘 자손이 미디안을 인하여 여호와께 부르짖은 고로
[8] 여호와께서 이스라엘 자손에게 한 선지자를 보내사 그들에게 이르되 이스라엘 하나님 여호와의 말씀에 내가 너희를 애굽에서 인도하여 내며 너희를 그 종 되었던 집에서 나오게 하여
[9] 애굽 사람의 손과 너희를 학대하는 모든 자의 손에서 너희를 건져 내고 그들을 너희 앞에서 쫓아내고 그 땅을 너희에게 주었으며
[10] 내가 또 너희에게 이르기를 나는 너희 하나님 여호와니 너희의 거하는 아모리 사람의 땅의 신들을 두려워 말라 하였으나 너희가 내 목소리를 청종치 아니하였느니라 하셨다 하니라
[11] 여호와의 사자가 아비에셀 사람 요아스에게 속한 오브라에 이르러 상수리나무 아래 앉으니라 마침 요아스의 아들 기드온이 미디안 사람에게 알리지 아니하려 하여 밀을 포도주 틀에서 타작하더니
[12] 여호와의 사자가 기드온에게 나타나 이르되 큰 용사여 여호와께서 너와 함께 계시도다
[13] 기드온이 그에게 대답하되 나의 주여 여호와께서 우리와 함께 계시면 어찌하여 이 모든 일이 우리에게 미쳤나이까 또 우리 열조가 일찍 우리에게 이르기를 여호와께서 우리를 애굽에서 나오게 하신 것이 아니냐 한 그 모든 이적이 어디 있나이까 이제 여호께서 우리를 버리사 미디안의 손에 붙셨나이다
[14] 여호와께서 그를 돌아보아 가라사대 너는 이 네 힘을 의지하고 가서 이스라엘을 미디안의 손에서 구원하라 내가 너를 보낸 것이 아니냐
[15] 기드온이 그에게 대답하되 주여 내가 무엇으로 이스라엘을 구원 하리이까 보소서 나의 집은 므낫세 중에 극히 약하고 나는 내 아비 집에서 제일 작은 자니이다
[16] 여호와께서 그에게 이르시되 내가 반드시 너와 함께 하리니 네가 미디안 사람 치기를 한 사람을 치듯 하리라
[17] 기드온이 그에게 대답하되 내가 주께 은혜를 얻었사오면 나와 말씀하신 이가 주 되시는 표징을 내게 보이소서
[18] 내가 예물을 가지고 다시 주께로 와서 그것을 주 앞에 드리기까지 이곳을 떠나지 마시기를 원하나이다 그가 가로되 내가 너 돌아오기를 기다리리라
[19] 기드온이 가서 염소 새끼 하나를 준비하고 가루 한 에바로 무교전병을 만들고 고기를 소쿠리에 담고 국을 양푼에 담아서 상수리나무 아래 그에게로 가져다가 드리매
[20] 하나님의 사자가 그에게 이르되 고기와 무교전병을 가져 이 반석위에 두고 그 위에 국을 쏟으라 기드온이 그대로 하니
[21] 여호와의 사자가 손에 잡은 지팡이 끝을 내밀어 고기와 무교전병에 대매 불이 반석에서 나와 고기와 무교전병을 살랐고 여호와의 사자는 떠나서 보이지 아니한지라
[22] 기드온이 그가 여호와의 사자인줄 알고 가로되 슬프도소이다 주 여호와여 내가 여호와의 사자를 대면하여 보았나이다
[23] 여호와께서 그에게 이르시되 너는 안심하라 두려워 말라 죽지 아니하리라 하시니라
[24] 기드온이 여호와를 위하여 거기서 단을 쌓고 이름을 여호와 살롬이라 하였더라 그것이 오늘까지 아비에셀 사람에게 속한 오브라에 있더라
[25] 이날 밤에 여호와께서 기드온에게 이르시되 네 아비의 수소 곧 칠 년 된 둘째 수소를 취하고 네 아비에게 있는 바알의 단을 헐며 단 곁의 아세라 상을 찍고
[26] 또 이 견고한 성 위에 네 하나님 여호와를 위하여 규례대로 한 단을 쌓고 그 둘째 수소를 취하여 네가 찍은 아세라나무로 번제를 드릴지니라
[27] 이에 기드온이 종 열을 데리고 여호와의 말씀하신 대로 행하되 아비의 가족과 그 성읍 사람들을 두려워하므로 이 일을 감히 백주에 행하지 못하고 밤에 행하니라
[28] 성읍 사람들이 아침에 일찌기 일어나 본즉 바알의 단이 훼파되었으며 단 곁의 아세라가 찍혔고 새로 쌓은 단 위에 그 둘째 수소를 드렸는지라
[29] 서로 물어 가로되 이것이 누구의 소위인고 하고 그들이 캐어 물은 후에 가로되 요아스의 아들 기드온이 이를 행하였도다 하고
[30] 성읍 사람들이 요아스에게 이르되 네 아들을 끌어내라 그는 당연히 죽을지니 이는 바알의 단을 훼파하고 단 곁의 아세라를 찍었음이니라
[31] 요아스가 자기를 둘러선 모든자에게 이르되 너희가 바알을 위하여 쟁론 하느냐 너희가 바알을 구원 하겠느냐 그를 위하여 쟁론 하는자는 이 아침에 죽음을 당하리라 바알이 과연 신일진대 그 단을 훼파하였은즉 스스로 쟁론할 것이니라 하니라
[32] 그 날에 기드온을 여룹바알이라 하였으니 이는 그가 바알의 단을 훼파하였은즉 바알이 더불어 쟁론할 것이라 함이었더라
[33] 때에 미디안 사람과 아말렉 사람과 동방 사람들이 다 모여 요단을 건너와서 이스르엘 골짜기에 진을 친지라
[34] 여호와의 신이 기드온에게 강림하시니 기드온이 나팔을 불매 아비에셀 족속이 다 모여서 그를 좇고
[35] 기드온이 또 사자를 온 므낫세에 두루 보내매 그들도 모여서 그를 좇고 또 사자를 아셀과 스불론과 납달리에 보내매 그 무리도 올라와서 그를 영접하더라
[36] 기드온이 하나님께 여짜오되 주께서 이미 말씀하심같이 내 손으로 이스라엘을 구원하려 하시거든
[37] 보소서 내가 양털 한 뭉치를 타작마당에 두리니 이슬이 양털에만 있고 사면 땅은 마르면 주께서 이미 말씀하심 같이 내 손으로 이스라엘을 구원하실 줄 내가 알겠나이다 하였더니
[38] 그대로 된지라 이튿날 기드온이 일찌기 일어나서 양털을 취하여 이슬을 짜니 물이 그릇에 가득하더라
[39] 기드온이 또 하나님께 여짜오되 주여 내게 진노하지 마옵소서 내가 이번만 말하리이다 구하옵나니 나로 다시 한번 양털로 시험하게 하소서 양털만 마르고 사면 땅에는 다 이슬이 있게 하옵소서 하였더니
[40] 이 밤에 하나님이 그대로 행하시니 곧 양털만 마르고 사면 땅에는 다 이슬이 있었더라

 

Judg.7

[1] Then Jerubba'al (that is, Gideon) and all the people who were with him rose early and encamped beside the spring of Harod; and the camp of Mid'ian was north of them, by the hill of Moreh, in the valley.
[2] The LORD said to Gideon, "The people with you are too many for me to give the Mid'ianites into their hand, lest Israel vaunt themselves against me, saying, `My own hand has delivered me.'
[3] Now therefore proclaim in the ears of the people, saying, `Whoever is fearful and trembling, let him return home.'" And Gideon tested them; twenty-two thousand returned, and ten thousand remained.
[4] And the LORD said to Gideon, "The people are still too many; take them down to the water and I will test them for you there; and he of whom I say to you, `This man shall go with you,' shall go with you; and any of whom I say to you, `This man shall not go with you,' shall not go."
[5] So he brought the people down to the water; and the LORD said to Gideon, "Every one that laps the water with his tongue, as a dog laps, you shall set by himself; likewise every one that kneels down to drink."
[6] And the number of those that lapped, putting their hands to their mouths, was three hundred men; but all the rest of the people knelt down to drink water.
[7] And the LORD said to Gideon, "With the three hundred men that lapped I will deliver you, and give the Mid'ianites into your hand; and let all the others go every man to his home."
[8] So he took the jars of the people from their hands, and their trumpets; and he sent all the rest of Israel every man to his tent, but retained the three hundred men; and the camp of Mid'ian was below him in the valley.
[9] That same night the LORD said to him, "Arise, go down against the camp; for I have given it into your hand.
[10] But if you fear to go down, go down to the camp with Purah your servant;
[11] and you shall hear what they say, and afterward your hands shall be strengthened to go down against the camp." Then he went down with Purah his servant to the outposts of the armed men that were in the camp.
[12] And the Mid'ianites and the Amal'ekites and all the people of the East lay along the valley like locusts for multitude; and their camels were without number, as the sand which is upon the seashore for multitude.
[13] When Gideon came, behold, a man was telling a dream to his comrade; and he said, "Behold, I dreamed a dream; and lo, a cake of barley bread tumbled into the camp of Mid'ian, and came to the tent, and struck it so that it fell, and turned it upside down, so that the tent lay flat."
[14] And his comrade answered, "This is no other than the sword of Gideon the son of Jo'ash, a man of Israel; into his hand God has given Mid'ian and all the host."
[15] When Gideon heard the telling of the dream and its interpretation, he worshiped; and he returned to the camp of Israel, and said, "Arise; for the LORD has given the host of Mid'ian into your hand."
[16] And he divided the three hundred men into three companies, and put trumpets into the hands of all of them and empty jars, with torches inside the jars.
[17] And he said to them, "Look at me, and do likewise; when I come to the outskirts of the camp, do as I do.
[18] When I blow the trumpet, I and all who are with me, then blow the trumpets also on every side of all the camp, and shout, `For the LORD and for Gideon.'"
[19] So Gideon and the hundred men who were with him came to the outskirts of the camp at the beginning of the middle watch, when they had just set the watch; and they blew the trumpets and smashed the jars that were in their hands.
[20] And the three companies blew the trumpets and broke the jars, holding in their left hands the torches, and in their right hands the trumpets to blow; and they cried, "A sword for the LORD and for Gideon!"
[21] They stood every man in his place round about the camp, and all the army ran; they cried out and fled.
[22] When they blew the three hundred trumpets, the LORD set every man's sword against his fellow and against all the army; and the army fled as far as Beth-shit'tah toward Zer'erah, as far as the border of A'bel-meho'lah, by Tabbath.
[23] And the men of Israel were called out from Naph'tali and from Asher and from all Manas'seh, and they pursued after Mid'ian.
[24] And Gideon sent messengers throughout all the hill country of E'phraim, saying, "Come down against the Mid'ianites and seize the waters against them, as far as Beth-bar'ah, and also the Jordan." So all the men of E'phraim were called out, and they seized the waters as far as Beth-bar'ah, and also the Jordan.
[25] And they took the two princes of Mid'ian, Oreb and Zeeb; they killed Oreb at the rock of Oreb, and Zeeb they killed at the wine press of Zeeb, as they pursued Mid'ian; and they brought the heads of Oreb and Zeeb to Gideon beyond the Jordan.

 

7 장

[1] 여룹바알이라 하는 기드온과 그를 좇은 모든 백성이 일찌기 일어나서 하롯샘 곁에 진 쳤고 미디안의 진은 그들의 북편이요 모레산 앞 골짜기에 있었더라
[2] 여호와께서 기드온에게 이르시되 너를 좇은 백성이 너무 많은즉 내가 그들의 손에 미디안 사람을 붙이지 아니하리니 이는 이스라엘이 나를 거스려 자긍하기를 내 손이 나를 구원하였다 할까 함이니라
[3] 이제 너는 백성의 귀에 고하여 이르기를 누구든지 두려워서 떠는 자여든 길르앗산에서 떠나 돌아가라 하라 하시니 이에 돌아간 백성이 이만 이천 명이요 남은 자가 일만 명이었더라
[4] 여호와께서 또 기드온에게 이르시되 백성이 아직도 많으니 그들을 인도하여 물가로 내려가라 거기서 내가 너를 위하여 그들을 시험하리라 무릇 내가 누구를 가리켜 이르기를 이가 너와 함께 가리라 하면 그는 너와 함께 갈 것이요 내가 누구를 가리켜 이르기를 이는 너와 함께 가지 말 것이니 면 그는 가지말것이니라
[5] 이에 백성을 인도하여 물가에 내려가매 여호와께서 기드온에게 이르시되 무릇 개의 핥는 것같이 그 혀로 물을 핥는 자는 너는 따로 세우고 또 무릇 무릎을 꿇고 마시는 자도 그같이 하라 하시더니
[6] 손으로 움켜 입에 대고 핥는 자의 수는 삼백 명이요 그 외의 백성은 다 무릎을 꿇고 물을 마신지라
[7] 여호와께서 기드온에게 이르시되 내가 이 물을 핥아 먹은 삼백 명으로 너희를 구원하며 미디안 사람을 네 손에 붙이리니 남은 백성은 각각 그 처소로 돌아갈 것이니라 하시니
[8] 이에 백성이 양식과 나팔을 손에 든지라 기드온이 이스라엘의 모든 사람을 각각 그 장막으로 돌려보내고 그 삼백 명은 머물러 두니라 미디안 진은 그 아래 골짜기 가운데 있었더라
[9] 이 밤에 여호와께서 기드온에게 이르시되 일어나 내려가서 적진을 치라 내가 그것을 네 손에 붙였느니라
[10] 만일 네가 내려가기를 두려워 하거든 네 부하 부라를 데리고 그 진으로 내려가서
[11] 그들의 하는 말을 들으라 그후에 네 손이 강하여져서 능히 내려가서 그 진을 치리라 기드온이 이에 그 부하 부라를 데리고 군대가 있는 진가에 내려간즉
[12] 미디안 사람과 아말렉 사람과 동방의 모든 사람이 골짜기에 누웠는데 메뚜기의 중다함 같고 그 약대의 무수함이 해변의 모래가 수다함 같은지라
[13] 기드온이 그 곳에 이른즉 어떤 사람이 그 동무에게 꿈을 말하여 이르기를 내가 한 꿈을 꾸었는데 꿈에 보리떡 한 덩어리가 미디안 진으로 굴러 들어와서 한 장막에 이르러 그것을 쳐서 무너뜨려 엎드러뜨리니 곧 쓰러지더라
[14] 그 동무가 대답하여 가로되 이는 다른 것이 아니라 이스라엘 사람 요아스의 아들 기드온의 칼날이라 하나님이 미디안과 그 모든 군대를 그의 손에 붙이셨느니라 하더라
[15] 기드온이 그 꿈과 해몽하는 말을 듣고 경배하고 이스라엘 진중에 돌아와서 이르되 일어나라 여호와께서 미디안 군대를 너희 손에 붙이셨느니라 하고
[16] 삼백 명을 세 대로 나누고 각 손에 나팔과 빈 항아리를 들리고 항아리 안에는 횃불을 감추게 하고
[17] 그들에게 이르되 너희는 나만 보고 나의 하는대로 하되 내가 그 진 가에 이르러서 하는대로 너희도 그리하여
[18] 나와 나를 좇는 자가 다 나팔을 불거든 너희도 그 진 사면에서 또한 나팔을 불며 이르기를 여호와를 위하라 기드온을 위하라 하라 하니라
[19] 기드온과 그들을 좇은 일백 명이 이경 초에 진 가에 이른즉 번병의 체번할 때라 나팔을 불며 손에 가졌던 항아리를 부수니라
[20] 세 대가 나팔을 불며 항아리를 부수고 좌수에 횃불을 들고 우수에 나팔을 들어 불며 외쳐 가로되 여호와와 기드온의 칼이여 하고
[21] 각기 당처에 서서 그 진을 사면으로 에워싸매 그 온 적군이 달음질하고 부르짖으며 도망하였는데
[22] 삼백 명이 나팔을 불 때에 여호와께서 그 온 적군으로 동무끼리 칼날로 치게 하시므로 적군이 도망하여 스레라의 벧 싯다에 이르고 또 답밧에 가까운 아벨므홀라의 경계에 이르렀으며
[23] 이스라엘 사람들은 납달리와 아셀과 므낫세에서부터 모여서 미디안 사람을 쫓았더라
[24] 기드온이 사자를 보내어 에브라임 온 산지로 두루 행하게 하여 이르기를 내려와서 미디안 사람을 치고 그들을 앞질러 벧 바라와 요단에 이르기까지 나루턱을 취하라 하매 이에 에브라임 사람들이 다 모여서 벧 바라와 요단에 이르기까지 그 나루턱을 취하고
[25] 또 미디안 두 방백 오렙과 스엡을 사로잡아 오렙은 오렙 바위에서 죽이고 스엡은 스엡 포도주 틀에서 죽이고 미디안 사람을 추격하고 오렙과 스엡의 머리를 가지고 요단 저편에서 기드온에게로 나아오니라

 

Judg.8

[1] And the men of E'phraim said to him, "What is this that you have done to us, not to call us when you went to fight with Mid'ian?" And they upbraided him violently.
[2] And he said to them, "What have I done now in comparison with you? Is not the gleaning of the grapes of E'phraim better than the vintage of Abi-e'zer?
[3] God has given into your hands the princes of Mid'ian, Oreb and Zeeb; what have I been able to do in comparison with you?" Then their anger against him was abated, when he had said this.
[4] And Gideon came to the Jordan and passed over, he and the three hundred men who were with him, faint yet pursuing.
[5] So he said to the men of Succoth, "Pray, give loaves of bread to the people who follow me; for they are faint, and I am pursuing after Zebah and Zalmun'na, the kings of Mid'ian."
[6] And the officials of Succoth said, "Are Zebah and Zalmun'na already in your hand, that we should give bread to your army?"
[7] And Gideon said, "Well then, when the LORD has given Zebah and Zalmun'na into my hand, I will flail your flesh with the thorns of the wilderness and with briers."
[8] And from there he went up to Penu'el, and spoke to them in the same way; and the men of Penu'el answered him as the men of Succoth had answered.
[9] And he said to the men of Penu'el, "When I come again in peace, I will break down this tower."
[10] Now Zebah and Zalmun'na were in Karkor with their army, about fifteen thousand men, all who were left of all the army of the people of the East; for there had fallen a hundred and twenty thousand men who drew the sword.
[11] And Gideon went up by the caravan route east of Nobah and Jog'behah, and attacked the army; for the army was off its guard.
[12] And Zebah and Zalmun'na fled; and he pursued them and took the two kings of Mid'ian, Zebah and Zalmun'na, and he threw all the army into a panic.
[13] Then Gideon the son of Jo'ash returned from the battle by the ascent of Heres.
[14] And he caught a young man of Succoth, and questioned him; and he wrote down for him the officials and elders of Succoth, seventy-seven men.
[15] And he came to the men of Succoth, and said, "Behold Zebah and Zalmun'na, about whom you taunted me, saying, `Are Zebah and Zalmun'na already in your hand, that we should give bread to your men who are faint?'"
[16] And he took the elders of the city and he took thorns of the wilderness and briers and with them taught the men of Succoth.
[17] And he broke down the tower of Penu'el, and slew the men of the city.
[18] Then he said to Zebah and Zalmun'na, "Where are the men whom you slew at Tabor?" They answered, "As you are, so were they, every one of them; they resembled the sons of a king."
[19] And he said, "They were my brothers, the sons of my mother; as the LORD lives, if you had saved them alive, I would not slay you."
[20] And he said to Jether his first-born, "Rise, and slay them." But the youth did not draw his sword; for he was afraid, because he was still a youth.
[21] Then Zebah and Zalmun'na said, "Rise yourself, and fall upon us; for as the man is, so is his strength." And Gideon arose and slew Zebah and Zalmun'na; and he took the crescents that were on the necks of their camels.
[22] Then the men of Israel said to Gideon, "Rule over us, you and your son and your grandson also; for you have delivered us out of the hand of Mid'ian."
[23] Gideon said to them, "I will not rule over you, and my son will not rule over you; the LORD will rule over you."
[24] And Gideon said to them, "Let me make a request of you; give me every man of you the earrings of his spoil." (For they had golden earrings, because they were Ish'maelites.)
[25] And they answered, "We will willingly give them." And they spread a garment, and every man cast in it the earrings of his spoil.
[26] And the weight of the golden earrings that he requested was one thousand seven hundred shekels of gold; besides the crescents and the pendants and the purple garments worn by the kings of Mid'ian, and besides the collars that were about the necks of their camels.
[27] And Gideon made an ephod of it and put it in his city, in Ophrah; and all Israel played the harlot after it there, and it became a snare to Gideon and to his family.
[28] So Mid'ian was subdued before the people of Israel, and they lifted up their heads no more. And the land had rest forty years in the days of Gideon.
[29] Jerubba'al the son of Jo'ash went and dwelt in his own house.
[30] Now Gideon had seventy sons, his own offspring, for he had many wives.
[31] And his concubine who was in Shechem also bore him a son, and he called his name Abim'elech.
[32] And Gideon the son of Jo'ash died in a good old age, and was buried in the tomb of Jo'ash his father, at Ophrah of the Abiez'rites.
[33] As soon as Gideon died, the people of Israel turned again and played the harlot after the Ba'als, and made Ba'al-be'rith their god.
[34] And the people of Israel did not remember the LORD their God, who had rescued them from the hand of all their enemies on every side;
[35] and they did not show kindness to the family of Jerubba'al (that is, Gideon) in return for all the good that he had done to Israel.

 

8 장

[1] 에브라임 사람들이 기드온에게 이르되 네가 미디안과 싸우러 갈 때에 우리를 부르지 아니하였으니 우리를 이같이 대접함은 어찜이뇨 하고 크게 다투는지라
[2] 기드온이 그들에게 이르되 나의 이제 행한 일이 너희의 한 것에 비교되겠느냐 에브라임의 끝물 포도가 아비에셀의 맏물 포도보다 낫지 아니하냐
[3] 하나님이 미디안 방백 오렙과 스엡을 너희 손에 붙이셨으니 나의 한 일이 어찌 능히 너희의 한것에 비교 되겠느냐 기드온이 이말을 하매 그들의 노가 풀리니라
[4] 기드온과 그 좇은 자 삼백 명이 요단에 이르러 건너고 비록 피곤하나 따르며
[5] 그가 숙곳 사람들에게 이르되 나의 종자가 피곤하여 하니 청컨대 그들에게 떡덩이를 주라 나는 미디안 두 왕 세바와 살문나를 따르노라
[6] 숙곳 방백들이 가로되 세바와 살문나의 손이 지금 어찌 네 손에 있관대 우리가 네 군대에게 떡을 주겠느냐
[7] 기드온이 가로되 그러면 여호와께서 세바와 살문나를 내 손에 붙이신 후에 내가 들가시와 찔레로 너희 살을 찢으리라 하고
[8] 거기서 브누엘에 올라가서 그들에게도 그같이 구한즉 브누엘 사람들의 대답도 숙곳 사람들의 대답과 같은지라
[9] 기드온이 또 브누엘 사람들에게 일러 가로되 내가 평안이 돌아올때에 이 망대를 헐리라 하니라
[10] 이 때에 세바와 살문나가 갈골에 있는데 동방 사람의 모든 군대 중에 칼 든 자 십 이만 명이 죽었고 그들을 좇아 거기 있더라
[11] 적군이 안연히 있는 중에 기드온이 노바와 욕브하 동편 장막에 거한 자의 길로 올라가서 적군을 치니
[12] 세바와 살문나가 도망하는지라 기드온이 추격하여 미디안 두 왕 세바와 살문나를 사로잡고 그 온 군대를 파하니라
[13] 요아스의 아들 기드온이 헤레스 비날 전장에서 돌아오다가
[14] 숙곳 사람 중 한 소년을 잡아 신문하매 숙곳 방백과 장로 칠십 칠 인을 그를 위하여 기록한지라
[15] 기드온이 숙곳 사람들에게 이르러 가로되 너희가 전에 나를 기롱하여 이르기를 세바와 살문나의 손이 지금 어찌 네 손에 있관대 우리가 네 피곤한 사람에게 떡을 주겠느냐 한 그 세바와 살문나를 보라하고
[16] 그 성읍 장로들을 잡고 들가시와 찔레로 숙곳 사람들을 징벌하고
[17] 브누엘 망대를 헐며 그 성읍 사람들을 죽이니라
[18] 이에 세바와 살문나에게 묻되 너희가 다볼에서 죽인 자들은 어떠한 자이더뇨 대답하되 그들이 너와 같아서 모두 왕자 같더라
[19] 가로되 그들은 내 형제 내 어머니의 아들이니라 내가 여호와의 사심으로 맹세하노니 너희가 만일 그들을 살렸더면 나도 너희를 죽이지 아니하였으리라 하고
[20] 그 장자 여델에게 이르되 일어나 그들을 죽이라 하였으나 그 소년이 칼을 빼지 못하였으니 이는 아직 어려서 두려워함이었더라
[21] 세바와 살문나가 가로되 네가 일어나 우리를 치라 대저 사람이 어떠하면 그 힘도 그러하니라 기드온이 일어나서 세바와 살문나를 죽이고 그 약대 목에 꾸몄던 새달 형상의 장식을 취하니라
[22] 때에 이스라엘 사람들이 기드온에게 이르되 당신이 우리를 미디안의 손에서 구원하셨으니 당신과 당신의 아들과 당신의 손자가 우리를 다스리소서
[23] 기드온이 그들에게 이르되 내가 너희를 다스리지 아니하겠고 나의 아들도 너희를 다스리지 아니할 것이요 여호와께서 너희를 다스리시리라
[24] 기드온이 또 그들에게 이르되 내가 너희에게 한 일을 청구하노니 너희는 각기 탈취한 귀고리를 내게 줄지니라 하니 그 대적은 이스마엘 사람이므로 금 귀고리가 있었음이라
[25] 무리가 대답하되 우리가 즐거이 드리리이다 하고 겉옷을 펴고 각기 탈취한 귀고리를 그 가운데 던지니
[26] 기드온의 청한바 금 귀고리 중수가 금 일천 칠백 세겔이요 그 외에 또 새달 형상의 장식과 패물과 미디안 왕들의 입었던 자색 의복과 그 약대 목에 둘렀던 사슬이 있었더라
[27] 기드온이 그 금으로 에봇 하나를 만들어서 자기의 성읍 오브라에 두었더니 온 이스라엘이 그것을 음란하게 위하므로 그것이 기드온과 그 집에 올무가 되니라
[28] 미디안이 이스라엘 자손 앞에 복종하여 다시는 그 머리를 들지 못하였으므로 기드온의 사는 날 동안 사십 년에 그 땅이 태평하였더라
[29] 요아스의 아들 여룹바알이 돌아가서 자기 집에 거하였는데
[30] 기드온이 아내가 많으므로 몸에서 낳은 아들이 칠십 인이였고
[31] 세겜에 있는 첩도 아들을 낳았으므로 그 이름을 아비멜렉이라 하였더라
[32] 요아스의 아들 기드온이 나이 많아 죽으매 아비에셀 사람의 오브라에 있는 그의 아비 요아스의 묘실에 장사하였더라
[33] 기드온이 이미 죽으매 이스라엘 자손이 돌이켜 바알들을 음란하게 위하고 또 바알브릿을 자기들의 신으로 삼고
[34] 사면 모든 대적의 손에서 자기들을 건져내신 여호와 자기들의 하나님을 기억지 아니하며
[35] 또 여룹바알이라 하는 기드온의 이스라엘에게 베푼 모든 은혜를 따라서 그의 집을 후대치도 아니하였더라

 

Judg.9

[1] Now Abim'elech the son of Jerubba'al went to Shechem to his mother's kinsmen and said to them and to the whole clan of his mother's family,
[2] "Say in the ears of all the citizens of Shechem, `Which is better for you, that all seventy of the sons of Jerubba'al rule over you, or that one rule over you?' Remember also that I am your bone and your flesh."
[3] And his mother's kinsmen spoke all these words on his behalf in the ears of all the men of Shechem; and their hearts inclined to follow Abim'elech, for they said, "He is our brother."
[4] And they gave him seventy pieces of silver out of the house of Ba'al-be'rith with which Abim'elech hired worthless and reckless fellows, who followed him.
[5] And he went to his father's house at Ophrah, and slew his brothers the sons of Jerubba'al, seventy men, upon one stone; but Jotham the youngest son of Jerubba'al was left, for he hid himself.
[6] And all the citizens of Shechem came together, and all Beth-millo, and they went and made Abim'elech king, by the oak of the pillar at Shechem.
[7] When it was told to Jotham, he went and stood on the top of Mount Ger'izim, and cried aloud and said to them, "Listen to me, you men of Shechem, that God may listen to you.
[8] The trees once went forth to anoint a king over them; and they said to the olive tree, `Reign over us.'
[9] But the olive tree said to them, `Shall I leave my fatness, by which gods and men are honored, and go to sway over the trees?'
[10] And the trees said to the fig tree, `Come you, and reign over us.'
[11] But the fig tree said to them, `Shall I leave my sweetness and my good fruit, and go to sway over the trees?'
[12] And the trees said to the vine, `Come you, and reign over us.'
[13] But the vine said to them, `Shall I leave my wine which cheers gods and men, and go to sway over the trees?'
[14] Then all the trees said to the bramble, `Come you, and reign over us.'
[15] And the bramble said to the trees, `If in good faith you are anointing me king over you, then come and take refuge in my shade; but if not, let fire come out of the bramble and devour the cedars of Lebanon.'
[16] "Now therefore, if you acted in good faith and honor when you made Abim'elech king, and if you have dealt well with Jerubba'al and his house, and have done to him as his deeds deserved --
[17] for my father fought for you, and risked his life, and rescued you from the hand of Mid'ian;
[18] and you have risen up against my father's house this day, and have slain his sons, seventy men on one stone, and have made Abim'elech, the son of his maidservant, king over the citizens of Shechem, because he is your kinsman --
[19] if you then have acted in good faith and honor with Jerubba'al and with his house this day, then rejoice in Abim'elech, and let him also rejoice in you;
[20] but if not, let fire come out from Abim'elech, and devour the citizens of Shechem, and Beth-millo; and let fire come out from the citizens of Shechem, and from Beth-millo, and devour Abim'elech."
[21] And Jotham ran away and fled, and went to Beer and dwelt there, for fear of Abim'elech his brother.
[22] Abim'elech ruled over Israel three years.
[23] And God sent an evil spirit between Abim'elech and the men of Shechem; and the men of Shechem dealt treacherously with Abim'elech;
[24] that the violence done to the seventy sons of Jerubba'al might come and their blood be laid upon Abim'elech their brother, who slew them, and upon the men of Shechem, who strengthened his hands to slay his brothers.
[25] And the men of Shechem put men in ambush against him on the mountain tops, and they robbed all who passed by them along that way; and it was told Abim'elech.
[26] And Ga'al the son of Ebed moved into Shechem with his kinsmen; and the men of Shechem put confidence in him.
[27] And they went out into the field, and gathered the grapes from their vineyards and trod them, and held festival, and went into the house of their god, and ate and drank and reviled Abim'elech.
[28] And Ga'al the son of Ebed said, "Who is Abim'elech, and who are we of Shechem, that we should serve him? Did not the son of Jerubba'al and Zebul his officer serve the men of Hamor the father of Shechem? Why then should we serve him?
[29] Would that this people were under my hand! then I would remove Abim'elech. I would say to Abim'elech, `Increase your army, and come out.'"
[30] When Zebul the ruler of the city heard the words of Ga'al the son of Ebed, his anger was kindled.
[31] And he sent messengers to Abim'elech at Aru'mah, saying, "Behold, Ga'al the son of Ebed and his kinsmen have come to Shechem, and they are stirring up the city against you.
[32] Now therefore, go by night, you and the men that are with you, and lie in wait in the fields.
[33] Then in the morning, as soon as the sun is up, rise early and rush upon the city; and when he and the men that are with him come out against you, you may do to them as occasion offers."
[34] And Abim'elech and all the men that were with him rose up by night, and laid wait against Shechem in four companies.
[35] And Ga'al the son of Ebed went out and stood in the entrance of the gate of the city; and Abim'elech and the men that were with him rose from the ambush.
[36] And when Ga'al saw the men, he said to Zebul, "Look, men are coming down from the mountain tops!" And Zebul said to him, "You see the shadow of the mountains as if they were men."
[37] Ga'al spoke again and said, "Look, men are coming down from the center of the land, and one company is coming from the direction of the Diviners' Oak."
[38] Then Zebul said to him, "Where is your mouth now, you who said, `Who is Abim'elech, that we should serve him?' Are not these the men whom you despised? Go out now and fight with them."
[39] And Ga'al went out at the head of the men of Shechem, and fought with Abim'elech.
[40] And Abim'elech chased him, and he fled before him; and many fell wounded, up to the entrance of the gate.
[41] And Abim'elech dwelt at Aru'mah; and Zebul drove out Ga'al and his kinsmen, so that they could not live on at Shechem.
[42] On the following day the men went out into the fields. And Abim'elech was told.
[43] He took his men and divided them into three companies, and laid wait in the fields; and he looked and saw the men coming out of the city, and he rose against them and slew them.
[44] Abim'elech and the company that was with him rushed forward and stood at the entrance of the gate of the city, while the two companies rushed upon all who were in the fields and slew them.
[45] And Abim'elech fought against the city all that day; he took the city, and killed the people that were in it; and he razed the city and sowed it with salt.
[46] When all the people of the Tower of Shechem heard of it, they entered the stronghold of the house of El-be'rith.
[47] Abim'elech was told that all the people of the Tower of Shechem were gathered together.
[48] And Abim'elech went up to Mount Zalmon, he and all the men that were with him; and Abim'elech took an axe in his hand, and cut down a bundle of brushwood, and took it up and laid it on his shoulder. And he said to the men that were with him, "What you have seen me do, make haste to do, as I have done."
[49] So every one of the people cut down his bundle and following Abim'elech put it against the stronghold, and they set the stronghold on fire over them, so that all the people of the Tower of Shechem also died, about a thousand men and women.
[50] Then Abim'elech went to Thebez, and encamped against Thebez, and took it.
[51] But there was a strong tower within the city, and all the people of the city fled to it, all the men and women, and shut themselves in; and they went to the roof of the tower.
[52] And Abim'elech came to the tower, and fought against it, and drew near to the door of the tower to burn it with fire.
[53] And a certain woman threw an upper millstone upon Abim'elech's head, and crushed his skull.
[54] Then he called hastily to the young man his armor-bearer, and said to him, "Draw your sword and kill me, lest men say of me, `A woman killed him.'" And his young man thrust him through, and he died.
[55] And when the men of Israel saw that Abim'elech was dead, they departed every man to his home.
[56] Thus God requited the crime of Abim'elech, which he committed against his father in killing his seventy brothers;
[57] and God also made all the wickedness of the men of Shechem fall back upon their heads, and upon them came the curse of Jotham the son of Jerubba'al.

 

9 장

[1] 여룹바알의 아들 아비멜렉이 세겜에 가서 그 어미의 형제에게 이르러 그들과 외조부의 온 가족에게 말하여 가로되
[2] 청하노니 너희는 세겜 사람들의 귀에 말하라 여룹바알의 아들 칠십 인이 다 너희를 다스림과 한 사람이 너희를 다스림이 어느 것이 너희에게 나으냐 또 나는 너희의 골육지친 임을 생각하라
[3] 그 어미의 형제들이 그를 위하여 이 모든 말을 온 세겜 사람들의 귀에 고하매 그들의 마음이 아비멜렉에게로 기울어서 말하기를 그는 우리 형제라 하고
[4] 바알브릿 묘에서 은 칠십 개를 내어 그에게 주매 아비멜렉이 그것으로 방탕하고 경박한 유를 사서 자기를 좇게 하고
[5] 오브라에 있는 그 아비의 집으로 가서 여룹바알의 아들 곧 자기 형제 칠십 인을 한 반석 위에서 죽였으되 오직 여룹바알의 말째 아들 요담은 스스로 숨었으므로 남으니라
[6] 세겜 모든 사람과 밀로 모든 족속이 모여 가서 세겜에 있는 기둥 상수리나무 아래서 아비멜렉으로 왕을 삼으니라
[7] 혹이 요담에게 그 일을 고하매 요담이 그리심산 꼭대기로 가서 서서 소리를 높이 외쳐 그들에게 이르되 세겜 사람들아 나를 들으라 그리하여야 하나님이 너희를 들으시리라
[8] 하루는 나무들이 나가서 기름을 부어 왕을 삼으려 하여 감람나무에게 이르되 너는 우리 왕이 되라 하매
[9] 감람나무가 그들에게 이르되 나의 기름은 하나님과 사람을 영화롭게 하나니 내가 어찌 그것을 버리고 가서 나무들 위에 요동하리요 한지라
[10] 나무들이 또 무화과나무에게 이르되 너는 와서 우리의 왕이 되라 하매
[11] 무화과나무가 그들에게 이르되 나의 단것,나의 아름다운 실과를 내가 어찌 버리고 가서 나무들 위에 요동하리요 한지라
[12] 나무들이 또 포도나무에게 이르되 너는 와서 우리의 왕이 되라 하매
[13] 포도나무가 그들에게 이르되 하나님과 사람을 기쁘게 하는 나의 새 술을 내가 어찌 버리고 가서 나무들 위에 요동하리요 한지라
[14] 이에 모든 나무가 가시나무에게 이르되 너는 와서 우리의 왕이 되라 하매
[15] 가시나무가 나무들에게 이르되 너희가 참으로 내게 기름을 부어 너희 왕을 삼겠거든 와서 내 그늘에 피하라 그리하지 아니하면 불이 가시나무에서 나와서 레바논의 백향목을 사를 것이니라 하였느니라
[16] 이제 너희가 아비멜렉을 세워 왕을 삼았으니 너희 행한것이 과연 진실하고 의로우냐 이것이 여룹바알과 그 집을 선대함이냐 이것이 그 행한대로 그에게 보답함이냐
[17] 우리 아버지가 전에 죽음을 무릅쓰고 너희를 위하여 싸워 미디안의 손에서 너희를 건져내었거늘
[18] 너희가 오늘날 일어나서 우리 아버지의 집을 쳐서 그 아들 칠십 인을 한 반석 위에서 죽이고 그 여종의 아들 아비멜렉이 너희 형제가 된다고 그를 세워 세겜 사람의 왕을 삼았도다
[19] 만일 너희가 오늘날 여룹바알과 그 집을 대접한 것이 진실과 의로움이면 너희가 아비멜렉을 인하여 즐길 것이요 아비멜렉도 너희를 인하여 즐기려니와
[20] 그렇지 아니하면 아비멜렉에게서 불이 나와서 세겜 사람들과 밀로 족속을 사를 것이요 세겜 사람들과 밀로 족속에게서도 불이 나와서 아비멜렉을 사를 것이니라 하고
[21] 요담이 그 형제 아비멜렉을 두려워하여 달려 도망하여 브엘로 가서 거기 거하니라
[22] 아비멜렉이 이스라엘을 다스린지 삼 년에
[23] 하나님이 아비멜렉과 세겜 사람들 사이에 악한 신을 보내시매 세겜 사람들이 아비멜렉을 배반하였으니
[24] 이는 여룹바알의 아들 칠십 인에게 행한 포학한 일을 갚되 그 형제를 죽여 피 흘린 죄를 아비멜렉과 아비멜렉의 손을 도와서 그 형제를 죽이게 한 세겜 사람에게로 돌아가게 하심이라
[25] 세겜 사람들이 산들 꼭대기에 사람을 매복하여 아비멜렉을 엿보게 하고 무릇 그 길로 지나는 자를 다 겁탈하게 하니 혹이 그것을 아비멜렉에게 고하니라
[26] 에벳의 아들 가알이 그 형제로 더불어 세겜에 이르니 세겜 사람들이 그를 의뢰하니라
[27] 그들이 밭에 가서 포도를 거두어다가 밟아 짜서 연회를 배설하고 그 신당에 들어가서 먹고 마시며 아비멜렉을 저주하니
[28] 에벳의 아들 가알이 가로되 아비멜렉은 누구며 세겜은 누구기에 우리가 아비멜렉을 섬기리요 그가 여룹바알의 아들이 아니냐 그 장관은 스불이 아니냐 차라리 세겜의 아비 하몰의 후손을 섬길 것이라 우리가 어찌 아비멜렉을 섬기리요
[29] 아하,이 백성이 내 수하에 있었더면 내가 아비멜렉을 제하였으리라 하고 아비멜렉에게 네 군대를 더하고 나오라고 말하니라
[30] 그 성읍 장관 스불이 에벳의 아들 가알의 말을 듣고 노하여
[31] 사자를 아비멜렉에게 가만히 보내어 가로되 보소서 에벳의 아들 가알과 그 형제가 세겜에 이르러 성읍 무리를 충동하여 당신을 대적하게 하나니
[32] 당신은 당신을 좇은 백성으로 더불어 밤에 일어나서 밭에 매복하였다가
[33] 아침 해 뜰 때에 당신은 일찌기 일어나 이 성읍을 엄습하면 가알과 그를 좇은 백성이 나와서 당신을 대적하리니 당신은 기회를 보아 그들에게 행하소서
[34] 아비멜렉과 그를 좇은 모든 백성이 밤에 일어나 네 떼로 나눠 세겜을 대하여 매복하였더니
[35] 에벳의 아들 가알이 나와서 성읍문 입구에 설 때에 아비멜렉과 그를 좇은 백성이 매복하였던 곳에서 일어난지라
[36] 가알이 그 백성을 보고 스불에게 이르되 보라 백성이 산 꼭대기에서부터 내려오는도다 스불이 그에게 대답하되 네가 산 그림자를 사람으로 보았느니라
[37] 가알이 다시 말하여 가로되 보라 백성이 밭 가운데로 좇아 내려오고 또 한 떼는 므오느님 상수리나무 길로 좇아 오는도다
[38] 스불이 그에게 이르되 네가 전에 말하기를 아비멜렉이 누구관대 우리가 그를 섬기리요 하던 그 입이 이제 어디 있느냐 이가 너의 업신여기던 백성이 아니냐 청하노니 이제 나가서 그들과 싸우라
[39] 가알이 세겜 사람들의 앞서 나가서 아비멜렉과 싸우다가
[40] 아비멜렉에게 쫓겨 그 앞에서 도망하였고 상하여 엎드러진 자가 많아서 성문 입구까지 이르렀더라
[41] 아비멜렉은 아루마에 거하고 스불은 가알과 그 형제를 쫓아내어 세겜에 거하지 못하게 하더니
[42] 이튿날 백성이 밭으로 나오매 혹이 그것을 아비멜렉에게 고하니라
[43] 아비멜렉이 자기 백성을 세 떼로 나눠 밭에 매복하였더니 백성이 성에서 나오는 것을 보고 일어나서 그들을 치되
[44] 아비멜렉과 그를 좇은 떼는 앞으로 달려가서 성문 입구에 서고 그 나머지 두 떼는 밭에 있는 모든 자에게 달려들어 그들을 죽이니
[45] 아비멜렉이 그날 종일토록 그 성을 쳐서 필경은 취하고 거기 있는 백성을 죽이며 그 성을 헐고 소금을 뿌리니라
[46] 세겜 망대의 사람들이 이를 듣고 엘브릿 신당의 보장으로 들어갔더니
[47] 세겜 망대의 모든 사람의 모인 것이 아비멜렉에게 들리매
[48] 아비멜렉과 그를 좇은 모든 백성이 살몬산에 오르고 아비멜렉이 손에 도끼를 들고 나무가지를 찍고 그것을 가져 자기 어깨에 메고 좇은 백성에게 이르되 너희는 나의 행하는 것을 보나니 빨리 나와 같이 행하라 하니
[49] 모든 백성도 각각 나무가지를 찍어서 아비멜렉을 좇아 보장에 대어 놓고 그곳에 불을 놓으매 세겜 망대에 있는 사람들도 다 죽었으니 남녀가 대략 일천 명이었더라
[50] 아비멜렉이 데베스에 가서 데베스를 대하여 진 치고 그것을 취하였더니
[51] 성중에 견고한 망대가 있으므로 그 성 백성의 남녀가 모두 그리로 도망하여 들어가서 문을 잠그고 망대 꼭대기로 올라간지라
[52] 한 여인이 맷돌 윗짝을 아비멜렉의 머리 위에 내려던져 그 두골을 깨뜨리니
[54] 아비멜렉이 자기의 병기 잡은 소년을 급히 불러 그에게 이르되 너는 칼을 빼어 나를 죽이라 사람들이 나를 가리켜 이르기를 그가 여인에게 죽었다 할까 하노라 소년이 찌르매 그가 곧 죽은지라
[55] 이스라엘 사람들이 아비멜렉의 죽은 것을 보고 각각 자기 처소로 떠나갔더라
[56] 아비멜렉이 그 형제 칠십 인을 죽여 자기 아비에게 행한 악을 하나님이 이같이 갚으셨고
[57] 또 세겜 사람들의 모든 악을 하나님이 그들의 머리에 갚으셨으니 여룹바알의 아들 요담의 저주가 그들에게 응하니라

 

Judg.10

[1] After Abim'elech there arose to deliver Israel Tola the son of Pu'ah, son of Dodo, a man of Is'sachar; and he lived at Shamir in the hill country of E'phraim.
[2] And he judged Israel twenty-three years. Then he died, and was buried at Shamir.
[3] After him arose Ja'ir the Gileadite, who judged Israel twenty-two years.
[4] And he had thirty sons who rode on thirty asses; and they had thirty cities, called Hav'voth-ja'ir to this day, which are in the land of Gilead.
[5] And Ja'ir died, and was buried in Kamon.
[6] And the people of Israel again did what was evil in the sight of the LORD, and served the Ba'als and the Ash'taroth, the gods of Syria, the gods of Sidon, the gods of Moab, the gods of the Ammonites, and the gods of the Philistines; and they forsook the LORD, and did not serve him.
[7] And the anger of the LORD was kindled against Israel, and he sold them into the hand of the Philistines and into the hand of the Ammonites,
[8] and they crushed and oppressed the children of Israel that year. For eighteen years they oppressed all the people of Israel that were beyond the Jordan in the land of the Amorites, which is in Gilead.
[9] And the Ammonites crossed the Jordan to fight also against Judah and against Benjamin and against the house of E'phraim; so that Israel was sorely distressed.
[10] And the people of Israel cried to the LORD, saying, "We have sinned against thee, because we have forsaken our God and have served the Ba'als."
[11] And the LORD said to the people of Israel, "Did I not deliver you from the Egyptians and from the Amorites, from the Ammonites and from the Philistines?
[12] The Sido'nians also, and the Amal'ekites, and the Ma'onites, oppressed you; and you cried to me, and I delivered you out of their hand.
[13] Yet you have forsaken me and served other gods; therefore I will deliver you no more.
[14] Go and cry to the gods whom you have chosen; let them deliver you in the time of your distress."
[15] And the people of Israel said to the LORD, "We have sinned; do to us whatever seems good to thee; only deliver us, we pray thee, this day."
[16] So they put away the foreign gods from among them and served the LORD; and he became indignant over the misery of Israel.
[17] Then the Ammonites were called to arms, and they encamped in Gilead; and the people of Israel came together, and they encamped at Mizpah.
[18] And the people, the leaders of Gilead, said one to another, "Who is the man that will begin to fight against the Ammonites? He shall be head over all the inhabitants of Gilead."

10 장

[1] 아비멜렉의 후에 잇사갈 사람 도도의 손자 부아의 아들 돌라가 일어나서 이스라엘을 구원하니라 그가 에브라임 산지 사밀에 거하여
[2] 이스라엘의 사사가 된지 이십 삼 년 만에 죽으매 사밀에 장사되었더라
[3] 그 후에 길르앗 사람 야일이 일어나서 이십 이 년 동안 이스라엘의 사사가 되니라
[4] 그에게 아들 삼십이 있어 어린 나귀 삼십을 탔고 성읍 삼십을 두었었는데 그 성들은 길르앗 땅에 있고 오늘까지 하봇야일이라 칭하더라
[5] 야일이 죽으매 가몬에 장사되었더라
[6] 이스라엘 자손이 다시 여호와의 목전에 악을 행하여 바알들과 아스다롯과 아람의 신들과 시돈의 신들과 모압의 신들과 암몬 자손의 신들과 블레셋 사람의 신들을 섬기고 여호와를 버려 그를 섬기지 아니하므로
[7] 여호와께서 이스라엘에게 진노하사 블레셋 사람의 손과 암몬 자손의 손에 파시매
[8] 그들이 그 해부터 이스라엘 자손을 학대하니 요단 저편 길르앗 아모리 사람의 땅에 거한 이스라엘 자손이 십팔년 동안 학대를 당하였고
[9] 암몬 자손이 또 요단을 건너서 유다와 베냐민과 에브라임 족속을 치므로 이스라엘의 곤고가 심하였더라
[10] 이스라엘 자손이 여호와께 부르짖어 가로되 우리가 우리 하나님을 버리고 바알들을 섬김으로 주께 범죄하였나이다
[11] 여호와께서 이스라엘 자손에게 이르시되 내가 애굽 사람과 아모리 사람과 암몬 자손과 블레셋 사람에게서 너희를 구원하지 아니하였느냐
[12] 또 시돈 사람과 아말렉 사람과 마온 사람이 너희를 압제할 때에 너희가 내게 부르짖으므로 내가 너희를 그들의 손에서 구원하였거늘
[13] 너희가 나를 버리고 다른 신들을 섬기니 그러므로 내가 다시는 너희를 구원치 아니하리라
[14] 가서 너희가 택한 신들에게 부르짖어서 너희 환난 때에 그들로 너희를 구원하게 하라
[15] 이스라엘 자손이 여호와께 여짜오되 우리가 범죄하였사오니 주의 보시기에 좋은 대로 우리에게 행하시려니와 오직 주께 구하옵나니 오늘날 우리를 건져 내옵소서 하고
[16] 자기 가운데서 이방 신들을 제하여 버리고 여호와를 섬기매 여호와께서 이스라엘의 곤고를 인하여 마음에 근심하시니라
[17] 그 때에 암몬 자손이 모여서 길르앗에 진 쳤으므로 이스라엘 자손도 모여서 미스바에 진 치고
[18] 길르앗 백성과 방백들이 서로 이르되 누가 먼저 나가서 암몬 자손과 싸움을 시작할꼬 그가 길르앗 모든 거민의 머리가 되리라 하니라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여호수와(Joshua)

릇기(Ruth)

 
   
   

 ] 구약 성서 서론 ] 창세기 ] 출애급기 ] 레위기 ] 민수기 ] 신명기 ] 여호수아 ] 사사기 ] 릇기 ] 사무엘상 ] 사무엘하 ] 열왕기상 ] 열왕기하 ] 역대상 ] 역대하 ] 에스라 ] 느헤미야 ] 에스더 ] 욥기 ] 시편 ] 잠언 ] 전도서 ] 아가 ] 이사야 ] 예레미야 ] 애가 ] 에스겔 ] 다니엘 ] 호세아 ] 요엘 ] 아모스 ] 오바댜 ] 요나 ] 미가 ] 나훔 ] 하박국 ] 스바냐 ] 학개 ] 스가랴 ] 말라기 ]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 위로 ] 다음 ]

 
 

Jesusi.com Homepage



This page was last modified 2002/0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