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susi.com Homepage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Nobel PEACE Prize Winners 


노벨 평화상 수상자

Williams, Betty

윌리엄스

Williams, Betty, byname of ELIZABETH WILLIAMS (b. May 22, 1943, Belfast, N.Ire.), Northern Irish peace activist who, with Mairéad Corrigan, founded the Community for Peace People in 1976 and with her shared the 1976 Nobel Prize for Peace.

Williams, an office worker and wife and mother, took little part in public life until August 1976, when she witnessed an incident that moved her to speak out. An Irish Republican Army terrorist was shot by British troops while fleeing in a car; the car went out of control and struck several people, killing three children. Williams immediately began circulating petitions in Protestant neighbourhoods calling for an end to sectarian violence. This activity soon brought her into association with Mairéad Corrigan, an aunt of the slain children, who had been similarly galvanized into action. Together they founded the Community for Peace People to provide services for victims of the Northern Ireland conflict.

In 1978 Williams and Corrigan resigned their positions of leadership in the Community and by 1980 had become estranged. In 1982 Williams married and moved to Florida, U.S.

윌리엄스 (Betty Williams).

본명은 Elizabeth Williams.

1943. 5. 22 북아일랜드 벨파스트~ .

북아일랜드의 평화운동가.

메어리드 코리건과 함께 1976년 평화공동체(Community for Peace People)를 창설했으며, 같은 해 그녀와 노벨평화상을 공동 수상했다. 윌리엄스는 사무원이자 주부이며 어머니로서, 1976년 8월 그녀가 한 사건을 목격하기 이전까지는 공적 활동에 거의 참여하지 않았었다. 그 사건은 자동차로 도주하는 아일랜드 공화국군 테러리스트를 영국군대가 사살함으로써 통제력을 잃은 자동차가 수명의 사람들을 다치게 하고 그중 3명의 어린이를 죽게 한 사건이었다. 이 사건을 계기로 윌리엄스는 프로테스탄트적 박애를 기초로 하여 분파주의적 폭력을 종결시키자는 호소를 각지로 보냈다. 이러한 행위는 곧 그 사고로 조카를 잃은 후 공적 활동에 참여하게 된 코리건과의 협력으로 이어졌다. 그들은 평화공동체를 창설하여 북아일랜드 분쟁으로 희생된 사람들을 도와주었다. 1978년 그들은 평화공동체의 수뇌직을 사임했으며, 1980년 그들의 관계가 소원해졌다. 1982년 윌리엄스는 결혼하여 미국 플로리다로 이주했다.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Jesusi.com Homepage



This page was last modified 2001/09/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