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susi.com Homepage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 위로 ]

 
Non-Resistant -- Non-Violence

무저항 (無抵抗) - 비폭력 (非暴力)

3·1운동 (三一運動)

3·1운동 (三一運動)

1919년 3월 1일 일본의 식민지 지배에 항거하여 거족적으로 일으킨 민족해방운동.

기미독립운동이라고도 한다.

배경

 
3·1운동 당시 비밀리에 발행·배포된 <격고문> 신문
일본 제국주의는 1910년 8월 22일 '병합' 조약을 강요하여 한국을 식민지로 만들었다. 일제는 식민지의 최고통치기구로 조선총독부를 설치했으며, 한국사회를 식민지 지배구조로 재편하기 위하여 1910년대에 폭압적인 무단통치를 실시했다. 한민족은 무단통치하에서 언론·출판·집회·결사의 자유 등 근대적 기본권을 박탈당했다. 학교에서는 민족교육이 억압받고, 종교계에서는 민족적 신앙이 탄압당했다. 정치·사회뿐만 아니라 경제적으로도 일본 제국주의로부터 수탈당했다. 1910년에 '회사령'(會社令)이 실시되어 민족자본가의 성장이 가로막혔다. 1910~18년에 진행된 ' 토지조사사업'(土地調査事業)의 결과 한말 이래 불법적으로 토지를 침탈해온 일본인의 토지소유가 법적으로 인정되었으며, 광대한 토지가 국유지로 편입되었다. 이때 일제는 근대적 토지소유권을 확립한다는 명분하에 토지에 대한 지주의 권리만 인정했으며 경작권 등 농민의 여러 권리는 완전히 부정했다. 이때문에 많은 농민들이 몰락했으며, 이들 중 일부는 도시로 흘러들어 도시빈민·노동자가 되었다. 당시 노동자가 된 조선인들은 장시간 노동, 비인간적 대우, 민족차별 등 매우 어려운 환경 속에서 일본인 노동자에 비해 반에도 미치지 못하는 저임금을 받으면서 일했다. 이처럼 한일합병 후 극소수의 친일파·친일지주·예속자본가를 제외하고는 거의 모든 계급·계층이 정치·경제·사회 면에서 일제로부터 피해를 당했다. 그결과 일본 제국주의에 대한 분노와 저항은 전민족적으로 고조되었다. 이러한 전민족적인 민족해방 의지를 바탕으로 1910년대에는 국외에서의 독립군기지 건설운동, 국내에서의 비밀결사운동, 교육문화운동 및 생존권수호투쟁 등을 통해 운동역량이 강화되어갔다.

이러한 가운데 1910년대말에 국제정세가 크게 변하게 되었다. 1918년 1월 미국의 윌슨 대통령이 제1차 세계대전 패전국가의 식민지 처리에 민족자결주의를 적용하자고 주창했다. 민족자결주의는 식민지 약소민족을 크게 고무하여 민족해방운동을 고양시켰다.

전개

 
1919년 3월 1일 오후 2시 민족대표들(33명 중 4명 ...
광화문 기념비각 앞에서의 만세시위에 호응하는 군중들
만세시위운동 주동자들을 학살하는 일본군
민족자결주의가 대두하자 이를 민족해방의 기회로 살리고자 하는 노력은 국외에서 먼저 나타났다. 1918년 11월 여운형·김규식·장덕수 등이 신한청년당을 결성하고 독립청원서를 작성하여 중국에 온 미국 특사에게 전하는 한편, 1919년 1월 김규식을 파리 강화회의에 대표로 파견하고 국내외 민족운동가들과 독립운동 방법을 협의했다. 1918년 12월 미국지역의 대한인국민회 총회는 이승만 등을 파리 강화회의에 파견하기로 결의했으나, 미국 당국이 출국을 허가하지 않자 미국 대통령에게 3개항의 청원서를 제출했다. 도쿄[東京]에서는 1919년 2월 조선인유학생학우회가 중심이 되어 조선독립청원단을 결성하고 민족대회소집 청원서와 독립선언서를 발표했다.

이러한 해외의 움직임을 알게 된 손병희·최린 등 천도교측 인사들과 이승훈 등 평안도의 기독교계 인사들이 국내에서의 독립선언을 계획했다. 여기에 불교계의 한용운 등이 참여하여, 천도교·기독교·불교 3개 교단이 국내 독립선언의 주축이 되었다. 이들이 준비한 운동계획은 독립선언과 일본에 대한 독립청원을 병행하고, 대중화·일원화·비폭력의 3원칙에 따라 운동을 진행하려는 것이었다. 이에 따라 선언서, 파리 강화회의 등에 보내는 독립청원서, 일본정부에 보내는 독립의견서 등이 작성되었고, 2월 27일 독립선언서가 인쇄되어 종교교단을 중심으로 미리 배포되었다. 그후 고종의 장례일인 3월 1일 정오 서울을 비롯하여 평양·진남포·안주·의주·선천·원산 등지에서 동시에 독립선언식이 이루어짐으로써, 전국적인 민족해방운동이 전개되기 시작했다. 그러나 처음부터 운동을 계획·준비한 종교계의 ' 민족대표 33인'은 태화관에 모여 독립선언의 취지를 밝힌 다음 바로 일제 경찰에 자수했다. 원래 33인은 독립선언식을 종로의 탑골공원에서 거행하기로 학생들과 합의했었다. 그러나 33인은 공원에 모인 학생·시민 들이 전면적인 시위에 들어가 그들이 세운 비폭력 원칙을 깨뜨릴 경우, 일본·미국 등 열강의 호의를 얻어내지 못할까 우려하여 장소를 바꾸었던 것이다. 결국 탑골공원에서는 학생들이 독립선언서를 낭독했고 군중은 독립만세의 함성을 외치며 시위대열을 이루었다. 독립선언식은 대중의 반일감정이 자연발생적으로 폭발하는 만세시위운동으로 확산되었다.

학생들은 3월 1일 시위운동의 후속조치로 3월 5일 서울역 광장에서 다시 모여 시위를 했다. 3월 상순 이후 주로 대도시에서 전개되던 만세시위는 각 지방의 중소도시와 농촌으로 확산되었다. 운동은 5월까지 지속되었고, 특히 3월 하순에서 4월 상순 사이에는 동시다발적이고 격렬한 투쟁양상을 보여 운동이 최고조에 이르렀다. 운동이 급속히 확산되는 데는 지식인·청년·학생층의 역할이 컸다. 이들은 서울 등 도시지역에서 유포된 선언서, 각종 유인물과 시위 경험을 각 지역에 전파하는 데 앞장섰을 뿐 아니라 각종 비밀결사를 조직하여 시위를 준비하고 이끌었다. 경기도 부천의 혈성단, 대구의 혜성단, 조치원청년단 등이 그 예이다. 이들과 함께 광범한 민중이 비타협적인 운동을 전개했다.

서울에서는 3월 22일 노동자대회가 열렸으며 전차종업원, 경성 철도노동자 등은 파업으로 일본 제국주의에 항의했다. 서울·평양·선천 등지에서는 상인들이 철시(撤市) 투쟁을 벌였다. 농촌에서는 횃불시위와 산 위에서의 봉화시위가 벌어졌고, 이 마을 저 마을로 시위를 확산하는 만세꾼이 등장했다. 3월 1일 이후 전국을 휩 쓸었던 시위운동 상황을 살펴보면 집회 횟수 1,542회, 참가인원 202만 3,089명, 사망자수 7,509명, 부상자수 1만 5,961명, 피검자수 5만 2,770명, 불탄 건물은 교회 47개소, 학교 2개교, 민가 715채나 되었다(일본측 발표).

국내에서의 시위운동에 호응하여 간도·연해주·미국 등지에서도 이에 동조하는 시위가 일어났다. 북간도에서는 3월 13일 용정(龍井)에서의 독립선언식이 최초였으며, 서간도에서는 3월 12일 류허 현[柳河縣] 싼위안푸[三源堡]에서의 독립선언 경축대회로부터 시위운동이 시작되었다. 연해주에서는 3월 17일 대한국민의회 주최로 독립선언과 시위가 시작되었다. 미국에서는 샌프란시스코와 하와이 등지에서 주로 모금활동을 통해 임시정부의 재정이나 파리 강화회의에서의 선전활동을 지원했다.

의의

이 운동은 극소수 친일파·친일지주·예속자본가를 제외한 전민족적 항일독립운동이자 계몽운동, 의병운동, 민중의 생존권 수호투쟁 등 각계 각층의 다양한 운동경험이 하나로 수렴된 역사상 최대 규모의 민족운동이었다. 이 운동의 결과 일제의 무단통치가 끝나게 되어 민족해방운동이 조직적으로 전개될 수 있는 여건이 만들어졌으며, 운동이념상에서 복벽주의가 청산되었고 민주공화제 이념이 전면적으로 보급되었다. 그결과 공화제 형태의 대한민국임시정부가 상하이에 수립될 수 있었다. 또한 이 운동은 제1차 세계대전 이후 전승국 식민지에서는 최초로 일어난 대규모의 반제국주의 민족운동으로 한민족의 독립 의지를 대내외에 널리 알렸을 뿐만 아니라, 중국 등 아시아 민족의 해방운동에 영향을 미쳤다. 그러나 이 운동은 일차적으로는 일제의 잔인한 탄압으로 인하여 독립쟁취의 목표를 달성하지 못했다. 결국 전국적으로 운동을 지도할 조직이 없었다는 점, 이 운동을 처음 준비했던 33인이 일본·미국 등 제국주의 국가가 독립을 선사해줄 것으로 기대하는 타협적 자세를 취함으로써 민중의 투쟁을 끝까지 이끌어가지 못했던 점은 목표를 달성하지 못하게 된 내적 원인이었다. 운동과정에서 드러난 이러한 한계는 이후 민족해방운동에 귀중한 교훈을 남겼다. 3·1운동의 과정에서 끝까지 비타협적인 투쟁의 모습을 보여준 민중이 주체가 되지 않으면 민족이 해방될 수 없다는 인식이 확산되었고, 민중의 민족적·계급적 각성도 촉진되었다. 나아가 민중의 힘을 결집하기 위해서는 지속적인 독립운동과 그 운동을 통일적으로 지도할 조직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점차 공감을 얻어갔다.

참고문헌 (삼일운동)

  • 3·1운동과 민족통일 : 동아일보사 편·발행, 1989
  • 3·1운동과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의 현대적 해석 : 조선일보사 편·발행, 1989
  • 3·1민족해방운동연구 : 한국역사연구회·역사문제연구소 공편, 청년사, 1989
  • 한민족독립운동사 3-3·1운동 : 국사편찬위원회 편·발행, 1988
  • 3·1독립운동의 사회사 : 신용하, 현암사, 1984
  • 3·1운동사론 : 이현희, 동방도서, 1979
  • 3·1독립운동사-판례를 통해서 본 : 정광현, 법문사, 1978
  • 3·1운동 : 김진봉, 세종대왕기념사업회, 1977
  • 3·1운동사 : 윤병석, 정음사, 1975
  • 3·1운동 : 안병직, 한국일보사, 1975
  • 영남 3·1운동사 연구 : 김의환, 독립운동사편찬위원회, 1971
  • 3·1운동 50주년기념논집 : 동아일보사 편·발행, 1969
  • 3·1운동비사 : 이병헌 편, 시사시보사, 1959
  • 사상사에서 본 3·1운동 〈근대한국사상사연구〉 : 강재언, 한울 편집부 역, 한울, 1983
  • 3·1운동의 역사적 성격 〈한국근대민족운동사〉 : 류청하, 돌베개, 1980
  • 3·1운동의 사회계층분석 〈아세아연구〉 12-1 : 김영모, 아세아문제연구소, 1969
  • 2·8학생운동에 대하여 〈숙대사론〉 4 : 정세현, 숙명여자대학교 사학과, 1969
  • 第1次大戰期朝鮮農業の特質と3·1運動─農民的商品生産と植民地地主制 〈朝鮮史硏究會論文集〉 12 : 馬淵貞利, 龍溪書舍, 1975
 


 ] 비폭력/무저항 주의자 ] The Philosophy of Non-Violence ] Nonviolent Action Handbook ] 악한 자를 대적치 말라 ] Kingdom of God Is Within You ] Ahimsa ] 시민 불복종 ] 양심적 병역 거부 ] 사이버스페이스  독립선언문 ] 미국 독립 선언문 ] 삼일독립선언서 ] Satyagraha ] Last Message to Mankind ] Nonviolence Web Links ]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 위로 ]

 
 

Jesusi.com Homepage



This page was last modified 2001/10/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