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susi.com Homepage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뒤로 ]  ] 위로 ] 다음 ]

 

Pacifism


평화주의 (平和主義)

Unruh, Fritz von

운루

Unruh, Fritz von (b. May 10, 1885, Koblenz, Ger.--d. Nov. 28, 1970, Diez, W.Ger.), dramatist, poet, and novelist, one of the most poetically gifted of the younger German Expressionist writers.

The son of a general, Unruh was an army officer in active service until 1912, when he resigned his commission to devote his time to writing. His critical reflections on the military establishment in his play Offiziere ("Officers"), staged by Max Reinhardt in 1911, and his antiwar sentiments expressed in the dramatic poem Vor der Entscheidung (1914; "Before the Decision") are early variations on the two themes basic to his entire work: the nature of the social order into which the individual has to be integrated, and the necessity to ground this order not in authority but in the integrity and responsibility of the individual toward humanity. Explorations of these themes through his war experiences--on a metaphysical plane, in his narrative Der Opfergang (written in 1916 at Verdun, published 1919; Way of Sacrifice) and, on a mythical level, in the tragedy Ein Geschlecht (1916; "A Family")--strengthened his antimilitaristic attitude and led to such later works as Heinrich von Andernach (1925), a festival play and a great plea for love among men.

Unruh foresaw the coming Nazi dictatorship in his drama Bonaparte (1927) and continued to press his warnings in Berlin in Monte Carlo (1931) and Zero (1932).

Unruh left Germany in 1932, living in France and the United States, until he returned to Germany in 1962.

운루 (Fritz von Unruh).

1885. 5. 10 독일 코블렌츠~1970. 11. 28 디츠.

독일의 극작가·시인·소설가.

독일의 젊은 표현주의 작가 중에 시적 재능이 가장 뛰어난 작가이다. 장군의 아들로 태어나 현역 육군장교로 복무하다가 1912년 글쓰는 일에 몰두하기 위해 퇴역했다. 그의 희곡 〈장교 Offiziere〉(1911년 막스 라인하르트가 무대에 올림)에서 나타나는 육군 편제에 관한 비판적 성찰과, 극시 〈결단을 앞두고 Vor der Entscheidung〉(1914)에 표현된 반전사상은 그의 모든 작품에 흐르는 2가지 기본 주제, 즉 개인이 그 속에 통합되지 않을 수 없는 사회질서의 성격이라는 주제와 이 질서는 권위로 세우는 것이 아니라 인본주의를 향한 개개인의 통합과 책임에 바탕을 두고 세워야 할 필요성이라는 주제이다. 이러한 주제들에 대한 탐색과 운루 자신의 전쟁경험의 결과는 형이상학적 측면에서는 〈희생의 길 Der Opfergang〉(1916년 베르둔에서 씌어져 1919년에 출판됨), 신화적 차원에서는 〈어떤 종족 Ein Geschlecht〉(1916)과 같은 비극으로 나타나면서 그의 반군국주의적 태도를 더욱 강화시켰으며 사람들간의 사랑을 호소한 축제극인 〈하인리히 폰 안더나흐 Heinrich von Andernach〉(1925)와 같은 후기 작품들을 낳게 했다. 희곡 〈보나파르테 Bonaparte〉(1927)는 나치 독재가 나타날 것을 예측했고, 〈몬테카를로 속의 베를린 Berlin in Monte Carlo〉(1931)·〈제로 Zero〉(1932)에서 재차 경고했다. 1932년 독일을 떠나 프랑스와 미국에서 살다가, 1962년 독일로 돌아왔다.

   

Leo Tolstoy ] Motze(묵자) ] Noam Chomsky ] Hesse, Hermann ] Einstein, Albert ] Karolyi, Mihaly, Count ] Kautsky, Karl ] Keller, Helen (Adams) ] Ossietzky ] Paul, Alice ] Rankin, Jeannette ] Rolland, Romain ] Sherwood, Robert E. ] [ Unruh, Fritz von ] Zweig, Stefan ] Vera Brittain ] DICK SHEPPARD ] A.J. Muste ] 함석헌 ]


 ] 평화의 철학 ] 평화상 수상자 ] 평화주의자 ] 평화 단체 ] 종교적 친구들 ] Last Messageto Mankind ] The Way to Peace ] 양심적 병역기피 ] 평화를 배운다 ] 전쟁에 관하여 ] 인권 ] 관련 문서들 ] Nonviolence Web Links ]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뒤로 ]  ] 위로 ] 다음 ]

 
 

Jesusi.com Homepage



This page was last modified 2001/10/12